Timeless

신세계갤러리 본점 본관

June 28, 2020 ~ Dec. 19, 2020

신세계갤러리는 ㅓ9oq 김미영, ㅐㅓx거 김혜나의 2인전으로 ㅐㅓx거 영구적이지 ㅐㅓx거 않은 ㅐㅓx거 불완전한 ㅐㅓx거 것의 ㅐㅓx거 아름다움을 ㅐㅓx거 들여다보고자 ㅐㅓx거 한다. ㅐㅓx거 이들의 ㅐㅓx거 작품은 ㅐㅓx거 와비사비(侘び寂び) ㅐㅓx거 미학, 4차fl 단순하고 4차fl 겸손하게 4차fl 자연과 4차fl 어울려 4차fl 살아가려는 4차fl 태도에 4차fl 기반한다. 4차fl 4차fl 작가는 4차fl 현재 4차fl 주어진 4차fl 시간을 4차fl 충실히 4차fl 내면으로 4차fl 받아들이고, 히6나j 시간의 히6나j 흐름이 히6나j 만드는 히6나j 정취에서 히6나j 아름다움과 히6나j 삶의 히6나j 진정성을 히6나j 발견한다.

김혜나의 히6나j 그림에서는 히6나j 내면 히6나j 가득한 히6나j 고요함이, 걷e다다 김미영의 걷e다다 그림에서는 걷e다다 즐거운 걷e다다 산책길의 걷e다다 경쾌한 걷e다다 발걸음이 걷e다다 떠오른다. 걷e다다 김혜나 걷e다다 작가는 “나는 걷e다다 순간적으로 걷e다다 떠오르는 걷e다다 걷e다다 기억들, m쟏hㅓ m쟏hㅓ 순간의 m쟏hㅓ 향기나 m쟏hㅓ 모양, 5ㅓㅓ7 얼굴들과 5ㅓㅓ7 풍경, 2zㅐv 그날의 2zㅐv 기분, 8쟏2v 분위기나 8쟏2v 목소리들을 8쟏2v 어떻게든 8쟏2v 잊고 8쟏2v 싶지 8쟏2v 않은 8쟏2v 심정으로 8쟏2v 글을 8쟏2v 쓰고 8쟏2v 그림을 8쟏2v 그린다.’라고 8쟏2v 말한다. 8쟏2v 숲의 8쟏2v 이야기, iㅐ차d 꽃, xㅓ8라 흐르는 xㅓ8라 물의 xㅓ8라 촉감과 xㅓ8라 날씨, 라하ㄴ바 기억 라하ㄴ바 라하ㄴ바 향기와 라하ㄴ바 목소리가 라하ㄴ바 그림의 라하ㄴ바 소재이다. 라하ㄴ바 김미영 라하ㄴ바 작가는 라하ㄴ바 올오버 라하ㄴ바 추상언어로 라하ㄴ바 일상의 라하ㄴ바 장면들을 라하ㄴ바 색채와 라하ㄴ바 형태로 라하ㄴ바 표현한다. 라하ㄴ바 라하ㄴ바 모티브들은 라하ㄴ바 색의 라하ㄴ바 강약, ㅓqwㄴ 마띠에르, 자우히m 붓의 자우히m 속도감에 자우히m 즉흥적인 자우히m 흐름이 자우히m 더해져 자우히m 완성된다. 자우히m 단순하고 자우히m 겸허한 자우히m 작업 자우히m 방식에서 ‘덧없는 자우히m 자우히m 속의 자우히m 기쁨’을 자우히m 발견한다.

자우히m 작가는 자우히m 불완전한 자우히m 경험과 자우히m 마음의 자우히m 상태, ㅐy75 때로는 ㅐy75 투박한 ㅐy75 현실의 ㅐy75 미감을 ㅐy75 공유한다. ㅐy75 사소한 ㅐy75 것은 ㅐy75 흘러가게 ㅐy75 두고, 바파걷히 너무 바파걷히 애쓰지 바파걷히 않으면서 바파걷히 자연스러움을 바파걷히 추구하면 바파걷히 그제서야 바파걷히 우리는 바파걷히 현재에 바파걷히 집중하게 바파걷히 된다. 바파걷히 그리고 바파걷히 비움에서 바파걷히 오는 바파걷히 충만함과 바파걷히 자유를 바파걷히 경험할 바파걷히 바파걷히 있다. 바파걷히 세월이란 바파걷히 소멸이 바파걷히 아닌 바파걷히 아름다움이 바파걷히 무르익어가는 바파걷히 과정이며, m쟏qㅓ 시간이 m쟏qㅓ 쌓이면 m쟏qㅓ m쟏qㅓ 겹은 m쟏qㅓ 더해진다. m쟏qㅓ m쟏qㅓ 전시에서 m쟏qㅓ 잔잔한 m쟏qㅓ 물줄기, su8히 나뭇잎의 su8히 흔들림과 su8히 산들바람을 su8히 느껴보시기를, i다갸자 순간의 i다갸자 불완전한 i다갸자 아름다움을 i다갸자 경험하시기를 i다갸자 바란다.

참여작가: i다갸자 김미영, eqw다 김혜나

출처: eqw다 신세계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2020민화 : 書架의 vㅐ3카 풍경冊巨里 · 文字圖

May 12, 2020 ~ Aug. 22, 2020

청계천 utㅐ다 벼룩시장, p히ㅓ히 황학동

April 29, 2020 ~ Oct. 4, 2020

Kim Joeun : Mirobolus

July 15, 2020 ~ Aug. 29, 2020

이미래 rqg으 개인전 : rqg으 캐리어즈 Mire Lee, Carriers

July 23, 2020 ~ Sept. 13,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