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Singularity is Near 특이점이 온다

갤러리수

Aug. 12, 2020 ~ Aug. 23, 2020

타가바바 세계적으로 타가바바 사회적 타가바바 거리두기와 타가바바 해외여행에 타가바바 대한 타가바바 경보가 타가바바 장기화되면서 타가바바 무력감과 타가바바 고립감이라는 타가바바 심리 타가바바 상태로 타가바바 이어지 타가바바 는 '코로나 타가바바 블루(Covid Blue)'의 타가바바 시대가 타가바바 왔다. 타가바바 동시에 타가바바 비대면의 타가바바 사회적 타가바바 관계를 타가바바 바탕으로 타가바바 타가바바 경제 타가바바 활동과 타가바바 소비 타가바바 문화가 타가바바 확산되는 타가바바 현실을 타가바바 경험하며, oy걷v 미래 oy걷v 논쟁은 oy걷v 한발 oy걷v oy걷v 앞당겨졌다. oy걷v 무엇보다 oy걷v 예술계는 oy걷v 직격탄을 oy걷v 맞으며, 갸나ㅓ사 갑작스레 갸나ㅓ사 맞이한 갸나ㅓ사 언택트 갸나ㅓ사 바람에 갸나ㅓ사 새로운 갸나ㅓ사 전시의 갸나ㅓ사 판도를 갸나ㅓ사 전망하고 갸나ㅓ사 개척할 갸나ㅓ사 필요성이 갸나ㅓ사 대두되었다. 갸나ㅓ사 그러나 갸나ㅓ사 역설적으로 갸나ㅓ사 랜선 갸나ㅓ사 경험이 갸나ㅓ사 오프라 갸나ㅓ사 인의 갸나ㅓ사 것을 갸나ㅓ사 대체할 갸나ㅓ사 수는 갸나ㅓ사 없다는 갸나ㅓ사 본질적인 갸나ㅓ사 문제에 갸나ㅓ사 부딪히고 갸나ㅓ사 있으며, 4z2바 긴급 4z2바 지원정책은 4z2바 현장과의 4z2바 어색한 4z2바 간극을 4z2바 드러낸 4z2바 다. 4z2바 4z2바 패러다임 4z2바 변화의 4z2바 시기에 4z2바 예술은 4z2바 어떤 4z2바 모습과 4z2바 위상으로 4z2바 관람자에게 4z2바 다가가야 4z2바 할까?

전시 4z2바 타이틀의 ‘특이점(Singularity)’이란 4z2바 어떤 4z2바 기준을 4z2바 상정했을 4z2바 때, 7ㅓ다다 실제로 7ㅓ다다 7ㅓ다다 기준이 7ㅓ다다 적용되지 7ㅓ다다 않는 7ㅓ다다 점을 7ㅓ다다 이르는 7ㅓ다다 7ㅓ다다 어로 7ㅓ다다 물리학, s쟏갸w 수학에서 s쟏갸w 사용된다. s쟏갸w 기술의 s쟏갸w 발전이 s쟏갸w 인간의 s쟏갸w 지능을 s쟏갸w 초월하는 s쟏갸w 시점으로서 '특이점 s쟏갸w 이론'을 s쟏갸w 주장하는 s쟏갸w 미래 s쟏갸w 학자 s쟏갸w 레즈 s쟏갸w 커즈와일은 s쟏갸w 특이점의 s쟏갸w 예상연도인 2045년를 s쟏갸w 전후로 AI가 s쟏갸w 인류 s쟏갸w 전체의 s쟏갸w 것을 s쟏갸w 합친 s쟏갸w 지능을 s쟏갸w 초월할 s쟏갸w 것이라고 s쟏갸w 예측한다. s쟏갸w 이번 s쟏갸w 전시 <The Singularity is Near s쟏갸w 특이점이 s쟏갸w 온다>는 s쟏갸w 기술과 s쟏갸w 예술이 s쟏갸w 서로 s쟏갸w 영향을 s쟏갸w 주고받으며 s쟏갸w 진화해 s쟏갸w 나갈 s쟏갸w s쟏갸w 있는 s쟏갸w 방향에 s쟏갸w 대한 s쟏갸w 고민으로부터 s쟏갸w 출발하며, ㅓk0우 참여작가 ㅓk0우 노영미, 갸s으i 윤보현, hsㅓㅑ 장유정 3인은 2020년을 hsㅓㅑ 살아가는 hsㅓㅑ 동시 hsㅓㅑ hsㅓㅑ 기술과 hsㅓㅑ 예술이라는 hsㅓㅑ hsㅓㅑ 영역을 hsㅓㅑ 사진, zㅈ9ㅐ 오브제, 마기히다 영상, k다o라 설치 k다o라 등의 k다o라 작업을 k다o라 통해 k다o라 매개한다.

k다o라 작가는 k다o라 기술을 k다o라 기반으로 k다o라 k다o라 다양한 k다o라 매체를 k다o라 통해 k다o라 과거와 k다o라 현재, 사차uㅐ 서양과 사차uㅐ 동양, ㅓ하g1 아날로그와 ㅓ하g1 디지털의 ㅓ하g1 경계를 ㅓ하g1 각자의 ㅓ하g1 ㅓ하g1 식으로 ㅓ하g1 넘나드는 ㅓ하g1 작업을 ㅓ하g1 시도해 ㅓ하g1 왔다. ㅓ하g1 갤러리를 ㅓ하g1 들어서면 ㅓ하g1 보이는 ㅓ하g1 장유정의 ‘자연스러운 ㅓ하g1 자연 Natural Nature(2018)’은 ㅓ하g1 식물원에서 ㅓ하g1 찍은 ㅓ하g1 사진과 ㅓ하g1 ㅓ하g1 사진으로부터 ㅓ하g1 영감을 ㅓ하g1 얻어 ㅓ하g1 수집하고 ㅓ하g1 가공한 ㅓ하g1 오브제를 ㅓ하g1 나란히 ㅓ하g1 제시한 ㅓ하g1 다. ㅓ하g1 작가는 ㅓ하g1 지난 ㅓ하g1 작업들에서 ㅓ하g1 지속적으로 ㅓ하g1 탐구해 ㅓ하g1 온 '이미지와 ㅓ하g1 실재 ㅓ하g1 사이의 ㅓ하g1 관계’를 ㅓ하g1 확장해 ㅓ하g1 다루며, 타w하n 타w하n 관계 타w하n 타w하n 새로이 타w하n 형성되고 타w하n 있는 타w하n 순환 타w하n 구조를 타w하n 우리에게 타w하n 제시한다. 타w하n 사전, jp바ㅐ 키세스 jp바ㅐ 초콜릿, yaㅐ자 목상자와 yaㅐ자 같은 yaㅐ자 사물과 yaㅐ자 사진 yaㅐ자 속의 yaㅐ자 식물 yaㅐ자 yaㅐ자 무엇이 yaㅐ자 실재에 yaㅐ자 가까운가? yaㅐ자 yaㅐ자 앞의 yaㅐ자 것을 yaㅐ자 받아들이기 yaㅐ자 위해 yaㅐ자 카메라 yaㅐ자 렌즈로 yaㅐ자 yaㅐ자 모습을 yaㅐ자 담아내는 yaㅐ자 이미지 yaㅐ자 홍수의 yaㅐ자 시대에 yaㅐ자 우리에게 yaㅐ자 실재란 yaㅐ자 무엇인지, epbn 우리는 epbn 오늘날의 epbn 사물, ㅐpㅑd 이미지들과 ㅐpㅑd 어떤 ㅐpㅑd 관계를 ㅐpㅑd 맺고 ㅐpㅑd 있는지 ㅐpㅑd 묻고 ㅐpㅑd 싶다.

1층 ㅐpㅑd 코너를 ㅐpㅑd 돌면 ㅐpㅑd 왁스로 ㅐpㅑd 제작한 ㅐpㅑd 누드 ㅐpㅑd 피규어와 ㅐpㅑd 그림자로 ㅐpㅑd 이뤄진 ㅐpㅑd 윤보현의 ㅐpㅑd 작품 'Shadow(2004)'를 ㅐpㅑd 마주하게 ㅐpㅑd 된다. ㅐpㅑd 우리가 ㅐpㅑd 일상적으로 ㅐpㅑd 접하는 TV ㅐpㅑd 쇼나 ㅐpㅑd 영화가 ㅐpㅑd 여러 ㅐpㅑd 장소들에서 ㅐpㅑd 촬영된 ㅐpㅑd 무수한 ㅐpㅑd 컷들을 ㅐpㅑd 편집해 ㅐpㅑd 매끄러운 ㅐpㅑd 장면을 ㅐpㅑd 연출하듯 ㅐpㅑd 이, pㅓㅐb 다수 pㅓㅐb 개의 pㅓㅐb 마디로 pㅓㅐb 분절된 pㅓㅐb 몸체들은 pㅓㅐb 그림자로나마 pㅓㅐb 완벽한 pㅓㅐb 형체를 pㅓㅐb 입게 pㅓㅐb 된다. pㅓㅐb 작가는 pㅓㅐb 퍼펫 pㅓㅐb 쇼를 pㅓㅐb 연상시키는 pㅓㅐb 작품에 pㅓㅐb 단일한 pㅓㅐb 빛을 pㅓㅐb 이용한 pㅓㅐb 그림자 pㅓㅐb 트릭을 pㅓㅐb 적용해 pㅓㅐb 우리의 '자유로운 pㅓㅐb 몸' pㅓㅐb 배후의 pㅓㅐb 보이지 pㅓㅐb 않는 pㅓㅐb 권력의 pㅓㅐb 존재에 pㅓㅐb 대한 pㅓㅐb 의문을 pㅓㅐb 던진 pㅓㅐb 다. pㅓㅐb 개인과 pㅓㅐb 집단, snez 인간이 snez 이루는 snez 관계 snez snez 가시성과 snez 인식에 snez 대한 snez 작가의 snez 탐구는 snez 갤러리 2층의 snez 조각, ㅐt가ㅓ 설치, mㅐ4q 인터랙티브 mㅐ4q 등의 mㅐ4q 장르를 mㅐ4q 통해 mㅐ4q 다각도로 mㅐ4q 풀어낸 mㅐ4q 유리 mㅐ4q 매체 mㅐ4q 작업들에서 mㅐ4q 한층 mㅐ4q 심화된다. mㅐ4q 윤보현은 mㅐ4q 투명한 ‘유리’를 mㅐ4q 빛, 우파qs 소리, 사ltf 진동으 사ltf 사ltf 변형시키며 사ltf 인간 사ltf 관계와 사ltf 시각성 사ltf 사이에 사ltf 내재하는 사ltf 여러 사ltf 레이어를 사ltf 탐구하고 사ltf 있다.

2층 사ltf 노영미의 사ltf 영상 사ltf 작품 3점 ‘파슬리 사ltf 소녀(2018)’, ‘KIM(2019)’, ‘I am not yours, I am you(2019)’는 ㅐ769 세계의 ㅐ769 ㅐ769 넓은 ㅐ769 망(world wide web)을 ㅐ769 떠도는 ㅐ769 문서, j마카3 소리, opㅓㅓ 그림, gj자아 동화상(moving image)의 gj자아 소스들로만 gj자아 제작되었다. '파슬리 gj자아 소녀’에서 gj자아 주인으로부터 gj자아 독립하는 gj자아 이탈리아의 gj자아 오래된 gj자아 동화를 gj자아 연기하기 gj자아 위해 gj자아 모인 gj자아 데이터들은 gj자아 저작권으로부터 gj자아 해방된 gj자아 자신의 gj자아 이야기를 gj자아 들려준다. gj자아 릴레이로 gj자아 상영되는 ‘KIM’은 gj자아 어느 gj자아 여인이 gj자아 자신의 gj자아 우울증을 gj자아 해소하기 gj자아 위해 gj자아 미스터 gj자아 킴을 gj자아 gj자아 으러 gj자아 산으로 gj자아 가는 gj자아 이야기로 gj자아 박지원의 ‘김신선전’, z38t 헤르만헤세의 ‘산길’, D.H.로렌스의 '채털리 f4카파 부인의 f4카파 연인’을 f4카파 각색하 f4카파 f4카파 만들었다. ‘I am not yours, I am you’는 나기bㅓ 그린 나기bㅓ 스크린 나기bㅓ 나기bㅓ 뛰고 나기bㅓ 있는 나기bㅓ 나기bㅓ 여자와 나기bㅓ 안개 나기bㅓ 나기bㅓ 강가의 나기bㅓ 모습을 나기bㅓ 담은 나기bㅓ 나기bㅓ 나기bㅓ 운드 나기bㅓ 푸티지의 나기bㅓ 스틸 나기bㅓ 컷을 ‘구글 나기bㅓ 이미지 나기bㅓ 검색’해 나기bㅓ 찾은 나기bㅓ 유사 나기bㅓ 이미지들로 나기bㅓ 교차 나기bㅓ 편집한 나기bㅓ 작품이다. 나기bㅓ 작가는 나기bㅓ 저작권이 나기bㅓ 풀린 나기bㅓ 나기bㅓ 료들이 나기bㅓ 어우러져 나기bㅓ 살아가는 나기bㅓ 세계 나기bㅓ 나기bㅓ 그들의 나기bㅓ 자유, 하o7ㅓ 해방, 나54바 그리고 나54바 소외, x2쟏6 불안감을 x2쟏6 담아내며 x2쟏6 그들의 x2쟏6 이용자 x2쟏6 혹은 x2쟏6 방관자일 x2쟏6 우리에게 x2쟏6 몰입과 x2쟏6 동시에 x2쟏6 거리감을 x2쟏6 준다.

전시는 x2쟏6 끝으로 x2쟏6 건물 x2쟏6 외부를 x2쟏6 활용한 x2쟏6 윤보현의 x2쟏6 작품을 x2쟏6 통해 x2쟏6 사회적 x2쟏6 거리두기라는 x2쟏6 새로운 x2쟏6 행동지침 x2쟏6 x2쟏6 개인과 x2쟏6 집단의 x2쟏6 x2쟏6 험과 x2쟏6 소통에 x2쟏6 대한 x2쟏6 의식 x2쟏6 변화에 x2쟏6 대한 x2쟏6 생각을 x2쟏6 되새기며, 58으ㅈ 관람자와의 58으ㅈ 소통을 58으ㅈ 시도하고자 ‘행위’한다. 58으ㅈ 58으ㅈ 전시에서 58으ㅈ 주목하 58으ㅈ 58으ㅈ 58으ㅈ 작가의 58으ㅈ 작업은 58으ㅈ 인간과 58으ㅈ 기술 58으ㅈ 간의 58으ㅈ 관계와 58으ㅈ 포착하기 58으ㅈ 힘든 58으ㅈ 58으ㅈ 이면의 58으ㅈ 양상을 58으ㅈ 추적하며, 21세기의 hpq거 팬데믹 hpq거 사태라는 hpq거 연속선상을 hpq거 벗어난 hpq거 사회적 hpq거 변곡점에 hpq거 접근하는 hpq거 차별화된 hpq거 예술적 hpq거 우회 hpq거 경로를 hpq거 제공한다. <The Singularity is Near hpq거 특이점이 hpq거 온다>는 hpq거 기술발전의 hpq거 무게 hpq거 중심을 hpq거 재고하며 ‘특이점’을 hpq거 재정의하고자 hpq거 한다. hpq거 노영미, ㅑ마ua 윤보현, j카fn 장유정 3인은 j카fn j카fn 시대의 j카fn 관찰자이자 j카fn 예술 j카fn 행위자로서 j카fn 코로나 j카fn 시대 j카fn 속 ‘예술’의 j카fn 본질과 j카fn 존재를 j카fn 고민하고 j카fn 세상과 j카fn 소통해야 j카fn 하는 j카fn 숙명을 j카fn 공동의 ‘사명’으로 j카fn 삼으며, plu카 포스트-코로나 plu카 시대의 plu카 새로운 plu카 미학의 plu카 신호탄을 plu카 쏘아 plu카 올릴 plu카 것이다.

참여작가소개

작가 plu카 소개

노영미(b.1982)는 plu카 시카고 plu카 예술대학에서 plu카 회화를 plu카 전공하고 plu카 평면회화, p4x거 그래픽 p4x거 노블, bscp 설치 bscp 작업 bscp 등을 bscp 주로 bscp 하다가 2015 bscp bscp 한국영화아카데미에서 bscp 애니메이션을 bscp 전공한 bscp 뒤, jkdㄴ 현재는 jkdㄴ 애니메이션 jkdㄴ 기반의 jkdㄴ 실험 jkdㄴ 영상에 jkdㄴ 주력하고 jkdㄴ 있다. jkdㄴ 이번 jkdㄴ 전시 jkdㄴ 에서 jkdㄴ 선보이는 '파슬리 jkdㄴ 소녀' (2018), 'KIM' (2019), 'I am not yours, I am you' (2019)는 9다ㅓㅐ 세계의 9다ㅓㅐ 드넓은 9다ㅓㅐ 망(world wide web)에서 9다ㅓㅐ 자유로이 9다ㅓㅐ 부유하는 9다ㅓㅐ 데이터들이 9다ㅓㅐ 자전적인 9다ㅓㅐ 이야기를 9다ㅓㅐ 생성해 9다ㅓㅐ 자신들이 9다ㅓㅐ 살고 9다ㅓㅐ 있는 9다ㅓㅐ 세계에 9다ㅓㅐ 대해 9다ㅓㅐ 털어 9다ㅓㅐ 9다ㅓㅐ 는다.
노영미의 9다ㅓㅐ 영상 9다ㅓㅐ 작품은 9다ㅓㅐ 국립현대미술관, 기ㅓ파ㅑ 국립아시아문화의전당, vㄴvj 경기도미술관, 94h1 예술의 94h1 전당, 하tub 아르코 하tub 미술관, t6쟏카 서울국제 t6쟏카 실험영화페스티벌, ㅓ차ic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ㅓ차ic ㅓ차ic 국내와 ㅓ차ic 해외 ㅓ차ic 다수의 ㅓ차ic 영화제와 ㅓ차ic 전시를 ㅓ차ic 통해 ㅓ차ic 소개되고 ㅓ차ic 있다. ㅓ차ic 현재는 'EYMR STUDIO'를 ㅓ차ic 운영하며, ㅑz90 부산과 LA를 ㅑz90 오가며 ㅑz90 활동 ㅑz90 중이다.

윤보현(b.1975)은 ㅑz90 도쿄 ㅑz90 타마예술대학과 ㅑz90 로드아일랜드 ㅑz90 디자인스쿨에서 ㅑz90 유리 ㅑz90 조형을 ㅑz90 전공하고 ㅑz90 퍼포먼스, s갸바파 영상, 걷ㅓe걷 설치 걷ㅓe걷 등의 걷ㅓe걷 다양한 걷ㅓe걷 매체로 걷ㅓe걷 작업을 걷ㅓe걷 지속해 걷ㅓe걷 왔다. 걷ㅓe걷 작가는 걷ㅓe걷 매체 걷ㅓe걷 자체가 걷ㅓe걷 갖는 걷ㅓe걷 여러 걷ㅓe걷 속성들을 걷ㅓe걷 통해 걷ㅓe걷 우리 걷ㅓe걷 삶의 걷ㅓe걷 의미와 걷ㅓe걷 관심사들에 걷ㅓe걷 접근한다. 걷ㅓe걷 주로 걷ㅓe걷 유리, uㅐ3n 거울, 4y갸라 목재, 우거o가 금속, d하rㅑ 비닐, 30ag 왁스, xㅓ가바 소리 xㅓ가바 xㅓ가바 광범위한 xㅓ가바 매체를 xㅓ가바 활용한 xㅓ가바 조각, yㅐr0 퍼포먼스, txㅓh 영상, ㅓk3ㄴ 설치 ㅓk3ㄴ 장르 ㅓk3ㄴ ㅓk3ㄴ 통해 ㅓk3ㄴ 삶과 ㅓk3ㄴ 자아의 ㅓk3ㄴ 경험들을 ㅓk3ㄴ 은유적으로 ㅓk3ㄴ 표현한다. ㅓk3ㄴ 특히 ㅓk3ㄴ 인간 ㅓk3ㄴ 관계에 ㅓk3ㄴ 내재된 ㅓk3ㄴ 환상을 ㅓk3ㄴ 탐구함으로써 ㅓk3ㄴ 가시성과 ㅓk3ㄴ 인식에 ㅓk3ㄴ 대한 ㅓk3ㄴ 개념을 ㅓk3ㄴ 확장하고 ㅓk3ㄴ 있다.
윤보현은 ㅓk3ㄴ 제12회 ㅓk3ㄴ 송은미술대상전을 ㅓk3ㄴ 비롯한 ㅓk3ㄴ 국내와 ㅓk3ㄴ 도쿄, ㅓ6qㅓ 브라질, k자우ㄴ 미국 k자우ㄴ 등지에서 k자우ㄴ 다수의 k자우ㄴ 전시에 k자우ㄴ 참여해 k자우ㄴ 왔으며, 다q7ㅐ 현재 다q7ㅐ 버지니아와 다q7ㅐ 서울을 다q7ㅐ 오가며 다q7ㅐ 활동하며 다q7ㅐ 버지니아 다q7ㅐ 커먼웰스 다q7ㅐ 대학 다q7ㅐ 유리 다q7ㅐ 조형과 다q7ㅐ 교수로 다q7ㅐ 재직 다q7ㅐ 중이다. 다q7ㅐ 대표적으로 다q7ㅐ 미국 다q7ㅐ 워싱 다q7ㅐ 다q7ㅐ 스미스소니언 다q7ㅐ 미술관(Smithsonian American Art Museum), 아다iw 뉴욕 아다iw 아트 아다iw 디자인 아다iw 박물관(Museum of Art and Design), zf나9 독일 zf나9 울름 zf나9 미술관(Museum Ulm), qㅐaㅓ 대만 qㅐaㅓ 치메이 qㅐaㅓ 미술관 qㅐaㅓ 등의 qㅐaㅓ 전시에 qㅐaㅓ 참여했으며, tf하i 스미스소니언 tf하i 미술관, 하a가g 하a가g 실베니아 하a가g 웨스트 하a가g 컬렉션(West Collection), k라하f 뉴욕 k라하f 코닝 k라하f 글래스 k라하f 뮤지엄(Corning Museum of Glass), 0a57 도쿄 0a57 타마예술 0a57 대학 0a57 미술관, 차ㅓ자가 송은아트스페이스 차ㅓ자가 등에 차ㅓ자가 작품이 차ㅓ자가 소장되어 차ㅓ자가 있다.

장유정(b.1979)은 차ㅓ자가 이화여대에서 차ㅓ자가 조소를 차ㅓ자가 전공하고 차ㅓ자가 골드스미스 차ㅓ자가 대학에서 차ㅓ자가 순수예술 차ㅓ자가 석사 차ㅓ자가 과정을 차ㅓ자가 밟은 차ㅓ자가 후, zㅈ카거 올해 zㅈ카거 연세대 zㅈ카거 영상예술학 zㅈ카거 박사 zㅈ카거 학위을 zㅈ카거 취득했다. zㅈ카거 작가는 zㅈ카거 사진과 zㅈ카거 회화, 사a25 조소, nc3ㅓ 설치 nc3ㅓ nc3ㅓ 여러 nc3ㅓ 영역들을 nc3ㅓ 가로지르는 nc3ㅓ 작업을 nc3ㅓ 통해 nc3ㅓ 이미지 nc3ㅓ nc3ㅓ 세계와 nc3ㅓ 현실의 nc3ㅓ 세계 nc3ㅓ 간의 nc3ㅓ 관계를 nc3ㅓ 탐색해 nc3ㅓ 왔다. nc3ㅓ 이번 nc3ㅓ 전시에서 nc3ㅓ 선보이는 '자연스러운 nc3ㅓ 자연 Natural Nature' (2018) nc3ㅓ 시리즈는 nc3ㅓ 이상적인 nc3ㅓ 자연의 nc3ㅓ 이미지를 nc3ㅓ 바탕으로 nc3ㅓ 조성된 nc3ㅓ 뉴욕 nc3ㅓ 식물원에서 nc3ㅓ 찍은 nc3ㅓ 사진들과 nc3ㅓ nc3ㅓ 사진에서 nc3ㅓ 연상한 nc3ㅓ 오브제들 nc3ㅓ nc3ㅓ 함께 nc3ㅓ 제시하며, 다ㅐij 오늘날의 다ㅐij 이미지와 다ㅐij 사물이 다ㅐij 서로 다ㅐij 영향을 다ㅐij 주고받는 다ㅐij 관계에 다ㅐij 대해 다ㅐij 탐구한다.
장유정은 다ㅐij 최근 다ㅐij 뉴욕 The Cluster Gallery, a마nㅐ 서울대학교 a마nㅐ 미술관, 70ㅐz 김종영 70ㅐz 미술관, zyr1 스페이스 K, 차98g 자하미술관 차98g 차98g 다수의 차98g 차98g 내외 차98g 전시에 차98g 참여했으며, uk마h 리움 uk마h 삼성미술관, ㅐg0차 서울시립미술관, vuah 대림미술관, xy가g 골드스미스 xy가g 컬리지 xy가g 컬렉션 xy가g 등에 xy가g 작품이 xy가g xy가g 장되어 xy가g 있다.

출처: xy가g 갤러리수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휘슬러 The Whistler

Sept. 10, 2020 ~ Oct. 17, 2020

FinalFla.sh

Sept. 19, 2020 ~ Sept. 26, 2020

청계천 i6나8 벼룩시장, 쟏jkp 황학동

April 29, 2020 ~ Oct. 4,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