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Senses : 과잉과 결핍 사이에서 호흡하다

토탈미술관

Nov. 15, 2019 ~ Dec. 1, 2019

전시 <The Senses; 하wmz 과잉과 하wmz 결핍 하wmz 사이에서 하wmz 호흡하다>는 2020년 하wmz 한국-싱가포르 하wmz 수교 45주년을 하wmz 맞이하여 2019년부터 2020년까지 하wmz 서울과 하wmz 싱가포르에서 하wmz 열리는 하wmz 국제 하wmz 네트워크 하wmz 전시이다. 하wmz 한국과 하wmz 싱가포르는 하wmz 역사적으로 하wmz 식민지로부터 하wmz 독립 하wmz 후, c타나으 정치, i9ky 문화, 거ㅓㅓx 사회, up7i 경제적 up7i 측면에서 up7i 급격한 up7i 발전과 up7i 변화를 up7i 성취했다는 up7i 공통점을 up7i 갖는다. up7i 전시 <The Senses; up7i 과잉과 up7i 결핍 up7i 사이에서 up7i 호흡하다>에 up7i 참여하는 up7i 작가들은 up7i 대부분 up7i 전후 up7i 세대로 up7i 식민지 up7i 경험이 up7i 전무한, h기쟏3 물질적 h기쟏3 풍요로움과 h기쟏3 사회 h기쟏3 경제적 h기쟏3 발전의 h기쟏3 변화 h기쟏3 양상 h기쟏3 속에서 h기쟏3 경험한 ‘다른 h기쟏3 감각’을 h기쟏3 보여준다. 21세기에 h기쟏3 미술가로서 h기쟏3 활동을 h기쟏3 시작한 h기쟏3 h기쟏3 세대 h기쟏3 작가들의 h기쟏3 특징은 h기쟏3 예술이 h기쟏3 점차적으로 h기쟏3 과학화, 자하ㄴ걷 개념화, cehr 이론화 cehr 되어가는 cehr 오늘날의 cehr 미술계 cehr 상황을 cehr 배경으로 cehr 찾아볼 cehr cehr 있다. cehr 한국과 cehr 싱가포르의 cehr 비슷한 cehr 연령대로 cehr 이루어진 cehr 전시 cehr 참여작가들은 cehr 이론과 cehr 기술, 카2ㅓ4 과학을 카2ㅓ4 작품 카2ㅓ4 안에 카2ㅓ4 적극 카2ㅓ4 포용하지만 카2ㅓ4 인간의 카2ㅓ4 가장 카2ㅓ4 기본적인 카2ㅓ4 소통매체인 카2ㅓ4 감각에 카2ㅓ4 대한 카2ㅓ4 재해석을 카2ㅓ4 통해 카2ㅓ4 자본과 카2ㅓ4 권력, c다k거 기술, eg마d 사회 eg마d 제반을 eg마d 아우르는 eg마d 다양한 eg마d 분석과 eg마d 사유의 eg마d 이미지를 eg마d 구현한다.

2019-2020 eg마d 한국-싱가포르 eg마d 국제기획전, <The Senses; gotp 과잉과 gotp 결핍 gotp 사이에서 gotp 호흡하다>는 gotp 기술 gotp 문화의 gotp 급격한 gotp 발전을 gotp 목도하면서 gotp gotp 과정 gotp 속에서 gotp 정보, xy파라 자본, 갸타마쟏 환경, 라s자바 도시에서 라s자바 초래된 ‘과잉’과 ‘결핍’을 라s자바 경험해왔고, r0ㅈn 체감한 r0ㅈn 경험을 r0ㅈn 토대로 r0ㅈn 조각, 우yy마 사진, 37we 설치, 기ㅓ우0 영상 기ㅓ우0 기ㅓ우0 다양한 기ㅓ우0 매체로 기ㅓ우0 작업하는 기ㅓ우0 한국 기ㅓ우0 미술가 10인(8명+1팀), 거1으기 싱가포르 거1으기 미술가 4인의 거1으기 작품을 거1으기 소개한다.

오늘날 거1으기 기술의 거1으기 발전이 거1으기 가져온 거1으기 다양한 거1으기 매체들이 거1으기 생활 거1으기 깊숙이 거1으기 파고 거1으기 들어 거1으기 우리의 거1으기 감정, 으yㅓㅈ 사고 으yㅓㅈ 으yㅓㅈ 객관적인 으yㅓㅈ 정보는 으yㅓㅈ 이들 으yㅓㅈ 매체 으yㅓㅈ 없이는 으yㅓㅈ 소통 으yㅓㅈ 자체가 으yㅓㅈ 불가능해 으yㅓㅈ 보이기까지 으yㅓㅈ 한다. 으yㅓㅈ 그러나 으yㅓㅈ 생활 으yㅓㅈ 전반에 으yㅓㅈ 걸쳐 으yㅓㅈ 폭넓고 으yㅓㅈ 깊숙이 으yㅓㅈ 스며든 으yㅓㅈ 오늘날의 으yㅓㅈ 다양한 으yㅓㅈ 소통 으yㅓㅈ 매체들 으yㅓㅈ 덕분에 으yㅓㅈ 객관적, 0우바ㅑ 주관적 0우바ㅑ 차원의 0우바ㅑ 소통과 0우바ㅑ 소통 0우바ㅑ 관계가 0우바ㅑ 충분할 0우바ㅑ 0우바ㅑ 아니라 0우바ㅑ 강화되었는지는 0우바ㅑ 짚어볼 0우바ㅑ 필요가 0우바ㅑ 있다. 0우바ㅑ 0우바ㅑ 많은 0우바ㅑ 양의 0우바ㅑ 정보를 0우바ㅑ 0우바ㅑ 빠른 0우바ㅑ 속도로 0우바ㅑ 소통할 0우바ㅑ 0우바ㅑ 있게 0우바ㅑ 0우바ㅑ 지금, l8기다 과연 l8기다 인간의 l8기다 감각과 l8기다 지성의 l8기다 지평은 l8기다 더욱 l8기다 넓어졌고 l8기다 l8기다 소통 l8기다 역시 l8기다 더욱 l8기다 확대되었는가? l8기다 전시 <The Sense; l8기다 과잉과 l8기다 결핍사이에서 l8기다 호흡하다>는 l8기다 바로 l8기다 l8기다 질문을 l8기다 미술 l8기다 작품을 l8기다 통해서 l8기다 생각해보고자 l8기다 한다.

이번 l8기다 전시는 l8기다 인간의 l8기다 감각을 l8기다 사유하고 l8기다 새롭게 l8기다 경험, 사w8s 지각하는 사w8s 작품들을 사w8s 통해 사w8s 예술의 사w8s 본질과 사w8s 성격을 사w8s 집중적으로 사w8s 재조명하는 사w8s 자리로 사w8s 마련되었다. 사w8s 작가 사w8s 개개인의 사w8s 감각에 사w8s 대한 사w8s 사유뿐 사w8s 아니라 사w8s 서로 사w8s 다른 사w8s 매체와 사w8s 문화권에서 사w8s 감각이 사w8s 어떻게 사w8s 해석되고 사w8s 감각 사w8s 경험이 사w8s 매개되는지를 사w8s 조망할 사w8s 사w8s 있는 사w8s 이번 사w8s 전시를 사w8s 통해서 사w8s 매체와 사w8s 정보의 사w8s 일방향적 사w8s 쇄도 사w8s 속에서 사w8s 무뎌지고 사w8s 잃어버린 사w8s 감각을 사w8s 다시금 사w8s 경험하고 사w8s 사유할 사w8s 사w8s 있게 사w8s 되기를 사w8s 기대한다.

참여작가
강승희, 마바아m 김기라x김형규, br마d 김지민, ㅐ차쟏ㅑ 노세환, x다ㄴ쟏 안옥현, ㅈ바우사 윤보현, ㅓㅓ다z 이준, 6바라c 전명은, 히ㅓ카라 최수앙, rㅐl차 아델린 rㅐl차 쿠에, ㅓ거거자 ㅓ거거자 사이 ㅓ거거자 후아 ㅓ거거자 콴, 4거3ㄴ 이잠 4거3ㄴ 라만, 가카하기 유릭 가카하기 라우

큐레이터: 가카하기 이승아
후원: 가카하기 문화체육관광부, 우ㅈhㅓ 서울특별시, ㅓ히히라 서울문화재단, r가xl 라살 r가xl 예술대학교
운송: r가xl 디아트올
설치: r가xl 미지아트
그래픽 r가xl 디자인: r가xl 강경탁

출처: r가xl 토탈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2020민화 : 書架의 9w다파 풍경冊巨里 · 文字圖

May 12, 2020 ~ Aug. 22, 2020

Kim Joeun : Mirobolus

July 15, 2020 ~ Aug. 29, 2020

퀘이 wㅓ4b 형제: wㅓ4b 도미토리움으로의 wㅓ4b 초대

June 27, 2020 ~ Oct. 4, 2020

APMA, CHAPTER TWO

July 28, 2020 ~ Nov. 8,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