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재 개인전 : The Hunter’s Meal

021갤러리

Jan. 7, 2021 ~ Feb. 24, 2021

021갤러리는 2021년 1월 7일부터 2월 24일까지 바ㅓ9나 김영재 바ㅓ9나 작가의 바ㅓ9나 개인전 <The Hunter’s Meal>을 바ㅓ9나 개최한다.

작가는 바ㅓ9나 조각 바ㅓ9나 등의 바ㅓ9나 다양한 바ㅓ9나 매체를 바ㅓ9나 이용해 바ㅓ9나 현대 바ㅓ9나 사회에서의 바ㅓ9나 생존, 자yㅐ타 작가로서의 자yㅐ타 생존에 자yㅐ타 대한 자yㅐ타 이야기를 자yㅐ타 사냥꾼과 자yㅐ타 사냥감 자yㅐ타 등으로 자yㅐ타 비유하여 자yㅐ타 나타낸다.

이번 자yㅐ타 전시에서 자yㅐ타 작가는 자yㅐ타 도축된 자yㅐ타 고기를 자yㅐ타 주제로 자yㅐ타 평면과 자yㅐ타 입체의 자yㅐ타 두가지 자yㅐ타 방식을 자yㅐ타 사용해 자yㅐ타 작가가 자yㅐ타 추구하는 자yㅐ타 작가주의적 자yㅐ타 예술성과 자yㅐ타 대중이 자yㅐ타 원하는 자yㅐ타 작품, t다쟏w 그리고 t다쟏w 미술시장이 t다쟏w 원하는 t다쟏w 작품이 t다쟏w 얽혀 t다쟏w 만들어내는 t다쟏w 불협화음을 t다쟏w 배불리 t다쟏w 먹을 t다쟏w t다쟏w 있는 t다쟏w 고기를 t다쟏w 필요로 t다쟏w 하는, ㅓ걷라ㅓ 인공적 ㅓ걷라ㅓ 시스템으로 ㅓ걷라ㅓ 얻을 ㅓ걷라ㅓ ㅓ걷라ㅓ 있는 ㅓ걷라ㅓ 고기를 ㅓ걷라ㅓ 필요로 ㅓ걷라ㅓ 하는 ㅓ걷라ㅓ 사냥꾼의 ㅓ걷라ㅓ 상황으로 ㅓ걷라ㅓ 보여준다.

작가노트

연이은 ㅓ걷라ㅓ 사냥의 ㅓ걷라ㅓ 실패로 ㅓ걷라ㅓ 며칠을 ㅓ걷라ㅓ 굶주린 ㅓ걷라ㅓ 사냥꾼이 ㅓ걷라ㅓ 있다면, 5z6p 그가 5z6p 가장 5z6p 원하는 5z6p 것은 5z6p 사냥감의 5z6p 커다란 5z6p 머리나 5z6p 근사한 5z6p 뿔이 5z6p 아닌, ㅓr으ㅓ 신선한 ㅓr으ㅓ 고기일 ㅓr으ㅓ 것이다.

3회째 ㅓr으ㅓ 이어진 ㅓr으ㅓ 그간의 ㅓr으ㅓ 작업은 ㅓr으ㅓ 사냥으로 ㅓr으ㅓ 비유되는 ㅓr으ㅓ 현대인의 ㅓr으ㅓ 경제활동과 ㅓr으ㅓ ㅓr으ㅓ ㅓr으ㅓ 안에 ㅓr으ㅓ 얽매인 ㅓr으ㅓ 우리의 ㅓr으ㅓ 삶에 ㅓr으ㅓ 대한 ㅓr으ㅓ 이야기를 ㅓr으ㅓ 풀었다. ㅓr으ㅓ 먹고사는 ㅓr으ㅓ 문제를 ㅓr으ㅓ 넘어선 ㅓr으ㅓ 생존경쟁의 ㅓr으ㅓ 승리자들이 ㅓr으ㅓ 쫓는 ㅓr으ㅓ 삶의 ㅓr으ㅓ 형태를 ㅓr으ㅓ 그들을 ㅓr으ㅓ 위한 ㅓr으ㅓ 트로피로 ㅓr으ㅓ 표현하고, 사i타차 물질 사i타차 만능 사i타차 주의가 사i타차 팽배한 사i타차 현대 사i타차 자본주의 사i타차 속에서 사i타차 마주하는 사i타차 우선가치에 사i타차 대한 사i타차 질문을 사i타차 사냥꾼과 사i타차 사냥감, tvva 그리고 tvva 조각가의 tvva 관계로 tvva 서술하였다.

‘굶어 tvva 죽을’ tvva 가능성이 tvva 희박해진 tvva 오늘날 tvva 대한민국의 tvva 삶에서 ‘생존’이란 tvva 어떤 tvva 의미이고 tvva 우리가 tvva 신경 tvva 쓰는 tvva 가치는 tvva 어떤 tvva 것이기에 tvva 치열한 tvva 무한 tvva 경쟁의 tvva 장으로 tvva 내몰리게 tvva 되는 tvva 걸까.

축산업의 tvva 발달로 tvva 인류는 tvva tvva 이상 tvva 고기를 tvva 얻기 tvva 위해 tvva 사냥꾼을 tvva 필요로 tvva 하지 tvva 않게 tvva 되었고, 하거52 목적에 하거52 맞게 하거52 출생부터 하거52 죽음까지 하거52 인공적인 하거52 시스템에 하거52 의해 하거52 공급되는 ‘고기’는 ‘생태계’로 하거52 불리는 하거52 자연 하거52 시스템에서 하거52 수렵활동을 하거52 통해 하거52 얻을 하거52 하거52 있는 하거52 고기와는 하거52 분명 하거52 하거52 결을 하거52 달리한다.

4회 하거52 개인전 <The Hunter's Meal>은 하거52 도축된 하거52 고기를 하거52 주제로 하거52 평면과 하거52 입체 하거52 하거52 가지 하거52 방식으로 하거52 풀어낸 하거52 전시이다. 하거52 작가가 하거52 추구하는 하거52 작가주의적 하거52 예술성과 하거52 대중이 하거52 원하는 하거52 작품, 카gl2 또한 카gl2 미술시장이 카gl2 원하는 카gl2 작품이 카gl2 얽혀 카gl2 만들어내는 카gl2 불협화음이 카gl2 도축된 카gl2 고기를 카gl2 필요로 카gl2 하는 카gl2 사냥꾼의 카gl2 상황과 카gl2 이어진다.

상품과 카gl2 작품 카gl2 사이의 카gl2 모호한 카gl2 경계에 카gl2 서야만 카gl2 사냥에 카gl2 성공하는 ‘사냥꾼’이 카gl2 카gl2 카gl2 있었던 카gl2 조각가에게, 하ce거 가장 하ce거 필요한 하ce거 것은 하ce거 사냥을 하ce거 하ce거 하ce거 있는 ‘총’이 하ce거 아닌, 마나아s 배불리 마나아s 먹을 마나아s 마나아s 있는 ‘고기’ 마나아s 일지도 마나아s 모른다. 마나아s 비록 마나아s 그것이 마나아s 치열한 마나아s 사냥의 마나아s 성과가 마나아s 아닐지라도.

참여작가: 마나아s 김영재

출처: 021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박얼 : xq마ㅐ 신화의 xq마ㅐ 기계학 Mechanics of Mythology

Feb. 16, 2021 ~ March 7, 2021

멀고도 8z2w 먼 Fathomless

Jan. 30, 2021 ~ March 3, 2021

컬렉션_오픈 39우w 해킹 39우w 채굴

Jan. 26, 2021 ~ April 11,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