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mmer Love : 송은 아트큐브 그룹전

송은아트스페이스

July 7, 2019 ~ Sept. 28, 2019

올해로 30주년을 ㅓㅓㅓㅓ 맞이하는 ㅓㅓㅓㅓ 송은문화재단은 2015년 ㅓㅓㅓㅓ 송은 ㅓㅓㅓㅓ 아트스페이스 ㅓㅓㅓㅓ 설립 5주년을 ㅓㅓㅓㅓ 기념하는 ㅓㅓㅓㅓ 특별 ㅓㅓㅓㅓ 전시로《Summer Love : ㅓㅓㅓㅓ 송은 ㅓㅓㅓㅓ 아트큐브 ㅓㅓㅓㅓ 그룹전》을 ㅓㅓㅓㅓ 개최했습니다. ㅓㅓㅓㅓ 올해로 ㅓㅓㅓㅓ ㅓㅓㅓㅓ 번째를 ㅓㅓㅓㅓ 맞이하는 ㅓㅓㅓㅓ ㅓㅓㅓㅓ 전시는 2017년부터 2019년까지 ㅓㅓㅓㅓ 송은 ㅓㅓㅓㅓ 아트큐브 ㅓㅓㅓㅓ 전시지원 ㅓㅓㅓㅓ 공모 ㅓㅓㅓㅓ 프로그램을 ㅓㅓㅓㅓ 통해 ㅓㅓㅓㅓ 선정된 16인 ㅓㅓㅓㅓ 작가의 ㅓㅓㅓㅓ 신작으로 ㅓㅓㅓㅓ 구성됩니다.

이번 ㅓㅓㅓㅓ 전시 ㅓㅓㅓㅓ 타이틀인 《Summer Love》는 ㅓㅓㅓㅓ 젊은 ㅓㅓㅓㅓ 시절 ㅓㅓㅓㅓ 서로에게 ㅓㅓㅓㅓ 헌신적으로 ㅓㅓㅓㅓ 집중하고 ㅓㅓㅓㅓ 열정적으로 ㅓㅓㅓㅓ 사랑했던, 66o기 그래서 66o기 헤어진 66o기 후에도 66o기 가슴 66o기 한편에 66o기 아련하게 66o기 남아있는 66o기 사랑을 66o기 의미합니다. 66o기 이러한 66o기 의미는 ‘전시’와 66o기 관계하는 66o기 모든 66o기 작가의 66o기 모습과도 66o기 닮아있습니다. 66o기 수반된 66o기 모든 66o기 시간과 66o기 여러 66o기 관계는 66o기 그렇게 66o기 지난 66o기 시간으로, y나ㄴ히 하지만 y나ㄴ히 끊임없이 y나ㄴ히 다시 y나ㄴ히 현재를 y나ㄴ히 추동하는 y나ㄴ히 동력으로 y나ㄴ히 잠재해 y나ㄴ히 있습니다. y나ㄴ히 그리고 y나ㄴ히 다시 y나ㄴ히 y나ㄴ히 y나ㄴ히 다음의 y나ㄴ히 전시를 y나ㄴ히 마주하며 y나ㄴ히 다음의 y나ㄴ히 시간을 y나ㄴ히 준비하게 y나ㄴ히 됩니다. y나ㄴ히 y나ㄴ히 전시는 y나ㄴ히 이러한 y나ㄴ히 작가의 y나ㄴ히 시간이 y나ㄴ히 얽히고설킨 y나ㄴ히 얼개로서의 y나ㄴ히 전시, 9ㅓ4u 그리고 9ㅓ4u 9ㅓ4u 토양에 9ㅓ4u 대한 9ㅓ4u 강박적 9ㅓ4u 시선을 9ㅓ4u 바탕으로 9ㅓ4u 합니다. 9ㅓ4u 다양한 9ㅓ4u 주제의식과 9ㅓ4u 매체를 9ㅓ4u 다루는 9ㅓ4u 참여 9ㅓ4u 작가들의 9ㅓ4u 작업을 9ㅓ4u 통해 9ㅓ4u 동시대 9ㅓ4u 젊은 9ㅓ4u 작가의 9ㅓ4u 현주소를 9ㅓ4u 확인하는 9ㅓ4u 동시에 9ㅓ4u 그들 9ㅓ4u 창작의 9ㅓ4u 실현 9ㅓ4u 토대인 9ㅓ4u 전시의 9ㅓ4u 시간을 9ㅓ4u 함께 9ㅓ4u 깊이 9ㅓ4u 사유하며 9ㅓ4u 거니는 9ㅓ4u 기회가 9ㅓ4u 되길 9ㅓ4u 바라겠습니다.


전시에 9ㅓ4u 대한 9ㅓ4u 짧은 9ㅓ4u 소고

한시적으로 9ㅓ4u 일어났다가 9ㅓ4u 사라져야만 9ㅓ4u 하는 9ㅓ4u 전시의 9ㅓ4u 휘발적 9ㅓ4u 성격은 9ㅓ4u 거기에 9ㅓ4u 수반된 9ㅓ4u 모든 9ㅓ4u 창작자(심지어는 9ㅓ4u 관객에 9ㅓ4u 이르기까지)에게 9ㅓ4u 무엇을 9ㅓ4u 담보할 9ㅓ4u 9ㅓ4u 있는가? 9ㅓ4u 그리고 9ㅓ4u 그것을 9ㅓ4u 위해 9ㅓ4u 무엇을 9ㅓ4u 감내해야 9ㅓ4u 하는가? 9ㅓ4u 그렇게 9ㅓ4u 만들어진 9ㅓ4u 지금, 나히cb 여기 - 나히cb 전시는 나히cb 얼마나 나히cb 가치 나히cb 있는가? 나히cb 사실 나히cb 이러한 나히cb 질문은 나히cb 전시에 나히cb 참여하는 나히cb 작가뿐만이 나히cb 아니라, ㅓ파ㅐw 전시를 ㅓ파ㅐw 중심으로 ㅓ파ㅐw 얽히는 ㅓ파ㅐw 모든 ㅓ파ㅐw 이들이 ㅓ파ㅐw 고심해볼 ㅓ파ㅐw 만한 ㅓ파ㅐw 문제이기도 ㅓ파ㅐw 하다. ㅓ파ㅐw 또한 ‘새로움’이나 ‘실험’이라는 ㅓ파ㅐw 말은 ㅓ파ㅐw 작가에게 ㅓ파ㅐw 과도한 ㅓ파ㅐw 짐이 ㅓ파ㅐw 되곤 ㅓ파ㅐw 하는데 ㅓ파ㅐw 그것을 ㅓ파ㅐw 판단하는 ㅓ파ㅐw 기준은 ㅓ파ㅐw 무엇이고, aㅓㅈp 누구로부터 aㅓㅈp 세워지며, 우ㅓtp 무엇을 우ㅓtp 위해 우ㅓtp 시도되어야 우ㅓtp 하는가도 우ㅓtp 생각해볼 우ㅓtp 만한 우ㅓtp 문제이다. (심지어 우ㅓtp 새로움에 우ㅓtp 대한 우ㅓtp 강박은 우ㅓtp 독자성이 우ㅓtp 결여된 우ㅓtp 우ㅓtp 그저 우ㅓtp 하나의 우ㅓtp 경향성으로 우ㅓtp 수렴되는 우ㅓtp 조금 우ㅓtp 우ㅓtp 세련된 우ㅓtp 실천에 우ㅓtp 그치는 우ㅓtp 경우도 우ㅓtp 더러 우ㅓtp 있다)

통속적인 우ㅓtp 전시가 우ㅓtp 작가에게 우ㅓtp 유일하게 우ㅓtp 허가하는 ‘지금’, vn아2 학습된 vn아2 관람의 vn아2 형식으로 vn아2 찰나가 vn아2 되어버린 vn아2 감상의 vn아2 순간, 2uk걷 계속해서 2uk걷 새로운 2uk걷 것을 2uk걷 암묵적으로 2uk걷 강요받는 2uk걷 기획의 2uk걷 소모성. 2uk걷 오늘날 2uk걷 순간의 2uk걷 감각적 2uk걷 소비, v바카파 또는 v바카파 유희에 v바카파 도달하게 v바카파 v바카파 전시의 v바카파 시공은 v바카파 심지어 v바카파 거기에 v바카파 존재하는 v바카파 모든 v바카파 서사를 v바카파 납작한 v바카파 v바카파 장의 v바카파 이미지로 v바카파 재단, x파gㅑ 정처 x파gㅑ 없이 x파gㅑ 떠돌게 x파gㅑ 만들었다. x파gㅑ 전시를 x파gㅑ 마주한 x파gㅑ 모든 x파gㅑ 이는 x파gㅑ 각자의 x파gㅑ 자리에서 x파gㅑ 자신만의 x파gㅑ 방식으로 x파gㅑ 새로운 x파gㅑ 의미를 x파gㅑ 산출해내기보단 x파gㅑ 그저 x파gㅑ 손안의 x파gㅑ 네모난 x파gㅑ 이미지로 x파gㅑ 그날 x파gㅑ 거기 x파gㅑ 있었음을 x파gㅑ 잠시 x파gㅑ 증언하는 x파gㅑ x파gㅑ 익숙해졌으며, rㄴ사h 전시는 rㄴ사h 그렇게 rㄴ사h 얄팍한 rㄴ사h 시간층이 rㄴ사h 되어버렸다. (이러한 rㄴ사h 낱장의 rㄴ사h 이미지는 rㄴ사h 이미 rㄴ사h 익숙한 rㄴ사h 손안의 rㄴ사h 프레임을 rㄴ사h 기본값으로 rㄴ사h 주변으로 rㄴ사h 돌릴 rㄴ사h rㄴ사h 있는 rㄴ사h 시선의 rㄴ사h 자유조차 rㄴ사h 박탈하고 rㄴ사h 하나의 rㄴ사h 초점으로 rㄴ사h 전시를 rㄴ사h 다시 rㄴ사h 전시하는 rㄴ사h 식이 rㄴ사h 되어버렸으며, 히q파아 고정된 히q파아 시선은 히q파아 현재의 히q파아 다층적인 히q파아 시간조차 히q파아 허락하지 히q파아 않게 히q파아 되었다) 히q파아 전시는 히q파아 그렇게 히q파아 끊임없이 히q파아 지금이라는 히q파아 열병을 히q파아 앓으며 히q파아 히q파아 순간 히q파아 새로움과 히q파아 갱신을 히q파아 감당해야 히q파아 하는 히q파아 처지가 히q파아 되었고, 6ㅐ6k 수반된 6ㅐ6k 모든 6ㅐ6k 노동의 6ㅐ6k 시간을 6ㅐ6k 하나의 6ㅐ6k 시점(時點 6ㅐ6k 혹은 視點)으로 6ㅐ6k 귀속해버리고 6ㅐ6k 만다. 

오늘날의 6ㅐ6k 전시는 6ㅐ6k 언제나 6ㅐ6k 새로움을 6ㅐ6k 욕망하고, i4f걷 끊임없이 i4f걷 현재를 i4f걷 갱신하려는 i4f걷 충동이 i4f걷 만들어낸 i4f걷 토양 i4f걷 위에 i4f걷 부유하는 i4f걷 듯하다. 《Summer Love》는 i4f걷 얇디얇은 i4f걷 하나의 i4f걷 시제로 i4f걷 귀결되는 i4f걷 전시에 i4f걷 염세와 i4f걷 부정으로 i4f걷 일관하기보다는, 6카8우 전시의 6카8우 현재 6카8우 시제를 6카8우 떠받치는 6카8우 서로 6카8우 다른 6카8우 시간을 6카8우 보듬어 6카8우 6카8우 시공이 6카8우 6카8우 비선형적 6카8우 궤도와 6카8우 다중의 6카8우 시간으로 6카8우 구축된, q아라하 그리 q아라하 가볍지 q아라하 않은 q아라하 것이라는 q아라하 q아라하 초점을 q아라하 맞추고자 q아라하 한다. q아라하 q아라하 전시에 q아라하 참여하는 16명의 q아라하 작가는 q아라하 각자의 q아라하 궤적에서 q아라하 서로 q아라하 다른 q아라하 시점의 q아라하 것들을 q아라하 소환하여 q아라하 여기의 q아라하 조금은 q아라하 폭력적인, 카라히c 하지만 카라히c 감당해야 카라히c 하는 카라히c 지금-전시에 카라히c 다른 카라히c 시간대의 카라히c 유격을 카라히c 확보하고자 카라히c 한다. 카라히c 거칠게나마 카라히c 카라히c 개로 카라히c 나눈 카라히c 시점, 기ㄴㅐ자 기ㄴㅐ자 하고 기ㄴㅐ자 싶지만 기ㄴㅐ자 기ㄴㅐ자 기ㄴㅐ자 없었거나 기ㄴㅐ자 과거의 기ㄴㅐ자 것을 기ㄴㅐ자 복기하여 기ㄴㅐ자 지금의 기ㄴㅐ자 것으로 기ㄴㅐ자 재구성한(과거), ㅓ으ㅐh 오롯이 ㅓ으ㅐh 당장의 ㅓ으ㅐh 전시를 ㅓ으ㅐh 마주하며 ㅓ으ㅐh 구상한(현재), auct 근미래에 auct 존재하는 auct 다른 auct 전시로부터 auct 상상한(미래) auct 여기의 auct 가능성은 auct 전시라는 auct 지금의 auct 시점을 auct 뒷받침한다. 《Summer Love》는 auct 전시의 auct 토양을 auct 문제 auct 삼으며 auct 시제로 auct 시선을 auct 옮기기는 auct 했지만, 거하거걷 그것을 거하거걷 올곧게 거하거걷 주제로 거하거걷 삼기보다는 거하거걷 작가 거하거걷 개별의 거하거걷 타임라인에서 거하거걷 파편화된 거하거걷 시제가 거하거걷 공존하는 거하거걷 거하거걷 구조를 거하거걷 배경으로 거하거걷 거하거걷 뿐이다. 거하거걷 결국 거하거걷 비선형적인 거하거걷 차원으로 거하거걷 존재하는 거하거걷 거하거걷 전시인 거하거걷 만큼, x갸ㅐ나 작가들은 x갸ㅐ나 과거와 x갸ㅐ나 현재, ㅐg쟏3 현재와 ㅐg쟏3 미래, 라ㅐb갸 미래와 라ㅐb갸 과거 라ㅐb갸 등을 라ㅐb갸 겹쳐내거나, 32바아 역순으로 32바아 거스르고, doj8 또는 doj8 doj8 시간대 doj8 사이에 doj8 어떤 doj8 모종의 doj8 공백을 doj8 상상하며 doj8 지금, 차ㅐㅓ갸 여기에 차ㅐㅓ갸 살며시 차ㅐㅓ갸 포개어내고 차ㅐㅓ갸 있다. 

차ㅐㅓ갸 전시는 차ㅐㅓ갸 참여하는 16명의 차ㅐㅓ갸 작가 차ㅐㅓ갸 개인의 차ㅐㅓ갸 서로 차ㅐㅓ갸 다른 차ㅐㅓ갸 시간대를 차ㅐㅓ갸 허락하고, 6gk가 실천의 6gk가 역동을 6gk가 활성화(reactivating)함으로써 6gk가 지금이란 6gk가 열병에 6gk가 사로잡힌 6gk가 납작한 6gk가 전시의 6gk가 시간을 6gk가 늘려 6gk가 지난 6gk가 시간과 6gk가 다가올 6gk가 시간이 6gk가 공존하는 6gk가 시공으로 6gk가 제시한다. 6gk가 당연하게 6gk가 받아들여 6gk가 6gk가 전시라는 6gk가 관념을 6gk가 조금 6gk가 특별한 6gk가 시간대로 6gk가 상정하고 6gk가 6gk가 토대를 6gk가 뜯어보는 6gk가 행위는 6gk가 지금까지의 6gk가 관성에 6gk가 최소한의 6gk가 제동을 6gk가 거는 6gk가 행위일 6gk가 수도 6gk가 있겠다. 6gk가 전시는 6gk가 지금의 6gk가 속도와 6gk가 생산성, t라ㅐe 경향성에 t라ㅐe 입각하여 t라ㅐe 과거와 t라ㅐe 미래를 t라ㅐe 현재로 t라ㅐe 옭아매는 t라ㅐe 것은 t라ㅐe 아니다. t라ㅐe 오히려 t라ㅐe 과거를 t라ㅐe 재사유함으로 t라ㅐe 현재의 t라ㅐe 비가시적인 t라ㅐe 층위를 t라ㅐe 발견하게 t라ㅐe 하고, p2dㅐ 미래를 p2dㅐ 상상하며 p2dㅐ 현재를 p2dㅐ 고민하는 p2dㅐ 방식으로 p2dㅐ 의미를 p2dㅐ 획득한다. p2dㅐ p2dㅐ 전시는 p2dㅐ 다른 p2dㅐ 시제를 p2dㅐ 허락하지 p2dㅐ 않는 p2dㅐ 전시의 p2dㅐ 토양, a0ㄴㅈ a0ㄴㅈ 지금의 a0ㄴㅈ 열병에서 a0ㄴㅈ a0ㄴㅈ 발짝 a0ㄴㅈ 떨어져 a0ㄴㅈ 우리의 a0ㄴㅈ 이성과 a0ㄴㅈ 합리적 a0ㄴㅈ 인식만큼 a0ㄴㅈ 선형적이지만은 a0ㄴㅈ 않은 a0ㄴㅈ 비선형적 a0ㄴㅈ 시공, t거2n 다중의 t거2n 시간대로 t거2n 전시를 t거2n 인식해보고자 t거2n 한다. t거2n 그리고 t거2n t거2n 이상 t거2n 특별할 t거2n t거2n 없이 t거2n 반복되는, pㅐe라 그렇다고 pㅐe라 가만히 pㅐe라 방기할 pㅐe라 수만은 pㅐe라 없는, ㅐhfy 얇아 ㅐhfy 보이지만 ㅐhfy 고도로 ㅐhfy 압축되어있는 ㅐhfy 전시의 ㅐhfy 시간을 ㅐhfy 사유한다. / ㅐhfy 김성우


참여작가: ㅐhfy 구은정, 기86f 기민정, 바사2ㅐ 김준명, 걷g거0 김지선, 차거12 박희자, 다걷ㅓ다 송기철, 나다4b 신이피, ㅓ37d 양승원, g라ㅓv 오제성, 하3g3 유영진, 2거ir 이병찬, k으걷b 이정우, 다ㅈpㅈ 이주원, uf갸5 이채은, 걷나z6 한상아, ㅐ3ns 황문정

출처: ㅐ3ns 송은아트스페이스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조선, 바다rs 역병에 바다rs 맞서다

May 11, 2020 ~ June 21, 2020

PIGEON 아기x사 피죤

June 5, 2020 ~ June 28, 2020

나ㅐ우j 혼자 나ㅐ우j 산다

May 15, 2020 ~ June 30, 2020

동그라미에게 Dear O

May 30, 2020 ~ June 21,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