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MA 소장품 하이라이트 자연을 들이다: 풍경과 정물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March 30, 2021 ~ Aug. 22, 2021

서울시립미술관(관장 ㅐk7다 백지숙)은 SeMA ㅐk7다 소장품 ㅐk7다 하이라이트《자연을 ㅐk7다 들이다: ㅐk7다 풍경과 ㅐk7다 정물》을 2021년 3월 30일(화)부터 8월 22일(일)까지 ㅐk7다 서울시립 ㅐk7다 북서울미술관 ㅐk7다 프로젝트갤러리 1, 2에서 9o라나 개최한다.  

《자연을 9o라나 들이다: 9o라나 풍경과 9o라나 정물》은 9o라나 서울시립미술관 9o라나 소장품을 9o라나 주제로 9o라나 펼쳐지는 9o라나 전시로 5,387점의 ㅐcㅐ갸 소장품 ㅐcㅐ갸 중에서 1970년대부터 1990년대까지 ㅐcㅐ갸 제작된 ㅐcㅐ갸 작품을 ㅐcㅐ갸 위주로 ㅐcㅐ갸 풍경화, a우r마 정물화, 차기6l 공예, z1pb 조각 z1pb z1pb 총 56점의 z1pb 소장품을 z1pb 선보인다.

서울시립미술관은 2020년 z1pb 기관의제를 ‘수집’으로 z1pb 설정하였고 2019년 《멀티-액세스 4913》, 2020년 《모두의 라기ㅐㄴ 소장품》, 《모두의 argq 건축 argq 소장품》, 2021년《컬렉션_오픈 3거마k 해킹 3거마k 채굴》등  3거마k 미술관 3거마k 소장품을 3거마k 중심으로 3거마k 3거마k 전시를 3거마k 매년 3거마k 선보이고 3거마k 있다.

이번 3거마k 전시는 3거마k 코로나19 3거마k 팬데믹으로 3거마k 자연스러운 3거마k 일상이 3거마k 어려운 3거마k 상황 3거마k 속에서 3거마k 미술관 3거마k 소장품을 3거마k 통해서 3거마k 관람객이 3거마k 편안한 3거마k 위로를 3거마k 느낄 3거마k 3거마k 있도록 3거마k 기획되었다. 3거마k 또한 3거마k 미술관 3거마k 소장품의 3거마k 연대기적 3거마k 서술, vcj거 장르적 vcj거 분류를 vcj거 넘어서 vcj거 미술품 vcj거 자체로 vcj거 회화와 vcj거 공예, ㅑ걷wㅈ 조각이 ㅑ걷wㅈ 상호관계 ㅑ걷wㅈ 안에서 ㅑ걷wㅈ 주목하도록 ㅑ걷wㅈ 하였다. ㅑ걷wㅈ 이를 ㅑ걷wㅈ 통하여 ㅑ걷wㅈ 미술관 ㅑ걷wㅈ 소장품의 ㅑ걷wㅈ 초역사적(Trans-historical)이고 ㅑ걷wㅈ 장르복합적인 ㅑ걷wㅈ 상관성에 ㅑ걷wㅈ 관한 ㅑ걷wㅈ 연구의 ㅑ걷wㅈ 시초가 ㅑ걷wㅈ ㅑ걷wㅈ 것으로 ㅑ걷wㅈ 기대하고 ㅑ걷wㅈ 있다.

전시는 1부와 2부로 ㅑ걷wㅈ 나누어져 ㅑ걷wㅈ 있으며 1부는 ㅑ걷wㅈ 특정한 ㅑ걷wㅈ 장소를 ㅑ걷wㅈ 대상으로 ㅑ걷wㅈ 그린 ㅑ걷wㅈ 풍경화로 ㅑ걷wㅈ 이루어지고 2부는 ㅑ걷wㅈ 실내에서 ㅑ걷wㅈ 바라보는 ㅑ걷wㅈ 자연을 ㅑ걷wㅈ 통해 ㅑ걷wㅈ 꽃과 ㅑ걷wㅈ 도자가 ㅑ걷wㅈ 함께 ㅑ걷wㅈ 있는 ㅑ걷wㅈ 정물로 ㅑ걷wㅈ 구성된다. 

권순형 ㅑ걷wㅈ 작가의 <해변풍경>은 ㅑ걷wㅈ 붓을 ㅑ걷wㅈ 쓰지 ㅑ걷wㅈ 않고 ㅑ걷wㅈ 유약의 ㅑ걷wㅈ 조화로 ㅑ걷wㅈ 도자 ㅑ걷wㅈ 표면을 ㅑ걷wㅈ 그려낸 ㅑ걷wㅈ 추상 ㅑ걷wㅈ 회화이다. ㅑ걷wㅈ 작가는 ㅑ걷wㅈ 다른 ㅑ걷wㅈ 유약에 ㅑ걷wㅈ 비해 ㅑ걷wㅈ 백운석의 ㅑ걷wㅈ 함량이 ㅑ걷wㅈ 높은 ㅑ걷wㅈ 백운석유를 ㅑ걷wㅈ 기초에 ㅑ걷wㅈ 두고 ㅑ걷wㅈ 철, ㅐw가f 동, 기xㄴp 망간, ㅓ타사거 코발트 ㅓ타사거 등의 ㅓ타사거 산화물을 ㅓ타사거 섞어 1300도 ㅓ타사거 이상의 ㅓ타사거 높은 ㅓ타사거 열을 ㅓ타사거 가하는 ㅓ타사거 방식으로 ㅓ타사거 색을 ㅓ타사거 만든다. ㅓ타사거 그의 ㅓ타사거 작품을 ㅓ타사거 특징짓는 ㅓ타사거 녹색과 ㅓ타사거 갈색, 히3파ㅐ 오묘한 히3파ㅐ 청보라 히3파ㅐ 빛의 히3파ㅐ 색은 히3파ㅐ 마치 히3파ㅐ 산과 히3파ㅐ 바다, ㅈ라히갸 물에 ㅈ라히갸 잠긴 ㅈ라히갸 산의 ㅈ라히갸 형상이 ㅈ라히갸 추상적으로 ㅈ라히갸 표현되는 ㅈ라히갸 듯하다.

이번 ㅈ라히갸 전시에서 ㅈ라히갸 선보이는 <글라디올러스>의 ㅈ라히갸 작가 ㅈ라히갸 김병기는 ㅈ라히갸 추상과 ㅈ라히갸 구상의 ㅈ라히갸 경계를 ㅈ라히갸 오가며 ㅈ라히갸 자기만의 ㅈ라히갸 작품 ㅈ라히갸 세계를 ㅈ라히갸 구축한 100세가 ㅈ라히갸 넘는 ㅈ라히갸 현역의 ㅈ라히갸 화가로 ㅈ라히갸 ㅈ라히갸 알려져 ㅈ라히갸 있다. ㅈ라히갸 그의 ㅈ라히갸 풍경이나 ㅈ라히갸 정물 ㅈ라히갸 그림은 ㅈ라히갸 대상의 ㅈ라히갸 재현에 ㅈ라히갸 머물지 ㅈ라히갸 않고 ㅈ라히갸 작가의 ㅈ라히갸 시대적 ㅈ라히갸 눈을 ㅈ라히갸 담아낸 ㅈ라히갸 상징물과 ㅈ라히갸 화면을 ㅈ라히갸 가로지르는 ㅈ라히갸 ㅈ라히갸 처리가 ㅈ라히갸 함께 ㅈ라히갸 어우러져 ㅈ라히갸 구상의 ㅈ라히갸 대상물인 ㅈ라히갸 자연을 ㅈ라히갸 추상화한다. ㅈ라히갸 작가가 ㅈ라히갸 바라본 ㅈ라히갸 산, wㅐ바바 나무와 wㅐ바바 같은 wㅐ바바 자연은 wㅐ바바 그를 wㅐ바바 둘러싼 wㅐ바바 역사적인 wㅐ바바 사실과 wㅐ바바 현재에 wㅐ바바 대한 wㅐ바바 작가 wㅐ바바 자신의 wㅐ바바 개인적인 wㅐ바바 감정을 wㅐ바바 뒤섞어 wㅐ바바 재구성한 wㅐ바바 추상 wㅐ바바 회화라 wㅐ바바 wㅐ바바 wㅐ바바 있다.

서울시립미술관에서는 wㅐ바바 전시 wㅐ바바 기간 wㅐ바바 wㅐ바바 전시 wㅐ바바 트레일러와 wㅐ바바 전시 wㅐ바바 전경 wㅐ바바 등을 wㅐ바바 담은 wㅐ바바 온라인 wㅐ바바 전시투어 wㅐ바바 영상을 wㅐ바바 서울시립미술관 wㅐ바바 공식 SNS wㅐ바바 채널을 wㅐ바바 통해 wㅐ바바 제공할 wㅐ바바 예정이다. 

백지숙 wㅐ바바 서울시립미술관장은 “이번 wㅐ바바 전시는 wㅐ바바 서울시립미술관 wㅐ바바 소장품 wㅐ바바 중 1930년대부터 wㅐ바바 작품 wㅐ바바 활동을 wㅐ바바 해온 wㅐ바바 한국 wㅐ바바 대표 wㅐ바바 작가의 wㅐ바바 후기 wㅐ바바 작품들을 wㅐ바바 접할 wㅐ바바 wㅐ바바 있는 wㅐ바바 좋은 wㅐ바바 기회이다”라며, “그동안 하ㅓㅈ9 많이 하ㅓㅈ9 선보이지 하ㅓㅈ9 않았던 하ㅓㅈ9 미술관 하ㅓㅈ9 소장품 하ㅓㅈ9 하ㅓㅈ9 풍경과 하ㅓㅈ9 정물을 하ㅓㅈ9 다룬 하ㅓㅈ9 작품들을 하ㅓㅈ9 다시 하ㅓㅈ9 살펴볼 하ㅓㅈ9 하ㅓㅈ9 있는 하ㅓㅈ9 계기가 하ㅓㅈ9 하ㅓㅈ9 것이다”라고 하ㅓㅈ9 말했다. 

서울시립미술관은 하ㅓㅈ9 코로나19 하ㅓㅈ9 확산을 하ㅓㅈ9 막기 하ㅓㅈ9 위하여 하ㅓㅈ9 서울시 하ㅓㅈ9 공공서비스 하ㅓㅈ9 예약 하ㅓㅈ9 사이트(yeyak.seoul.go.kr)를 하ㅓㅈ9 통한 하ㅓㅈ9 사전 하ㅓㅈ9 예약제를 하ㅓㅈ9 운영하고 하ㅓㅈ9 있다. 하ㅓㅈ9 전시 하ㅓㅈ9 관람 하ㅓㅈ9 일정을 하ㅓㅈ9 포함한 하ㅓㅈ9 자세한 하ㅓㅈ9 정보는 하ㅓㅈ9 서울시립미술관 하ㅓㅈ9 홈페이지(sema.seoul.go.kr)에서 하ㅓㅈ9 확인할 하ㅓㅈ9 하ㅓㅈ9 있으며 하ㅓㅈ9 서울시립미술관 하ㅓㅈ9 전시도슨팅 하ㅓㅈ9 앱을 하ㅓㅈ9 통해 하ㅓㅈ9 음성으로 하ㅓㅈ9 작품 하ㅓㅈ9 해설을 하ㅓㅈ9 들을 하ㅓㅈ9 하ㅓㅈ9 있다.

참여작가
권순형, 다vㅐㅑ 김병기, 나eㅓ갸 김익영, zㅈ사ㅈ 김인승, 다e8j 김정숙, 하다아사 김종복, 4타gy 김종하, n가k0 김종학, x사라ㅐ 레스 x사라ㅐ 매닝, 나iㅈㅑ 박남재, n자lㅓ 박세진, c거아r 박영선, 히q라m 박은선, ㅓ3마0 서도식, 히c파라 손수광, 걷ㅓzv 신상호, m9사ㄴ 신양섭, 기z하a 오승우, ㅓ다a사 오종욱, 다b아거 오천룡, n기pㅑ 유리지, twg1 이상용, 파마ㅐ2 이제, w6yㅐ 이종우, 자ㅐ60 전상수, 하3ㅓp 정대유, 다oc거 정주영, r카dㅓ 진유영, 갸pㅓi 최덕휴, c쟏다나 최만린, 바ㅑ카히 최현칠, 카yv사 하야시 카yv사 야스오, 쟏kwv 호키 쟏kwv 마사카즈, 가s다w 황영애(총 34명)

출처: 가s다w 서울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우리 ㅓ6거t 집에서, 쟏카ㅐc 워치 쟏카ㅐc 쟏카ㅐc

Aug. 24, 2021 ~ Feb. 28,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