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베카 애크로이드: Fertile Ground

페레스프로젝트 서울

Aug. 30, 2022 ~ Oct. 13, 2022

페레스프로젝트 nㄴ사w 서울은 nㄴ사w 레베카 nㄴ사w 애크로이드(b. 1987, h파tz 영국 h파tz 첼튼엄)의 h파tz 개인전 《Fertile Ground》를 h파tz 개최한다. h파tz 이번 h파tz 전시는 h파tz 애크로이드가 h파tz 페레스프로젝트와 h파tz 함께하는 h파tz h파tz 번째 h파tz 개인전이자, 걷ㅐ바v 아시아에서의 걷ㅐ바v 걷ㅐ바v 개인전이다.

이번 걷ㅐ바v 전시에서는 걷ㅐ바v 그녀의 걷ㅐ바v 올해 걷ㅐ바v 최신작으로 걷ㅐ바v 회화 7점과 걷ㅐ바v 조각 걷ㅐ바v 작품 2점을 걷ㅐ바v 선보인다. 걷ㅐ바v 그녀는 걷ㅐ바v 런던의 걷ㅐ바v 걷ㅐ바v 건설 걷ㅐ바v 현장과의 걷ㅐ바v 조우를 걷ㅐ바v 얘기하며 걷ㅐ바v 이번 걷ㅐ바v 전시에 걷ㅐ바v 대한 걷ㅐ바v 운을 걷ㅐ바v 뗀다. 걷ㅐ바v 작가는 걷ㅐ바v 지면으로 걷ㅐ바v 걷ㅐ바v 있는 걷ㅐ바v 걷ㅐ바v 깊숙한 걷ㅐ바v 너머 걷ㅐ바v 계획적인 걷ㅐ바v 구조로 걷ㅐ바v 걷ㅐ바v 맞춰진 걷ㅐ바v 금속과 걷ㅐ바v 파이프들로 걷ㅐ바v 이루어진 걷ㅐ바v 복잡한 걷ㅐ바v 시스템을 걷ㅐ바v 포착하여, y거5거 그로부터 y거5거 잠재의식의 y거5거 구조와 y거5거 기억 y거5거 깊은 y거5거 곳에서 y거5거 이루어지는 y거5거 작용을 y거5거 탐구하고자 y거5거 한다.

석재, ㅐ사ㅓㅐ 콘크리트, bp하0 강철로 bp하0 이루어져 bp하0 있어 bp하0 육중한 bp하0 무게로 bp하0 중심을 bp하0 잡은 bp하0 bp하0 우뚝 bp하0 bp하0 있는 bp하0 현장의 bp하0 건축물과 bp하0 대조적으로, 타jbㅐ 애크로이드의 타jbㅐ 작품은 타jbㅐ 마냥 타jbㅐ 안정적이라고 타jbㅐ 타jbㅐ 타jbㅐ 없다. 타jbㅐ 한없이 타jbㅐ 빨려 타jbㅐ 들어갈 타jbㅐ 것만 타jbㅐ 같은 타jbㅐ 배수구, rpㅐㅐ 그리고 rpㅐㅐ 볼트와 rpㅐㅐ 너트같이 rpㅐㅐ 일상적이고 rpㅐㅐ 가정적인 rpㅐㅐ 주제들은 rpㅐㅐ 초현실적으로 rpㅐㅐ 표현되어 rpㅐㅐ 이들이 rpㅐㅐ 갖는 rpㅐㅐ 고정적인 rpㅐㅐ 의미를 rpㅐㅐ 지워내고 rpㅐㅐ 있으며, 5가z기 장밋빛을 5가z기 이루는 5가z기 색채로 5가z기 당연시되곤 5가z기 하는 5가z기 붉은색, wpl6 분홍, 5차i가 초록, ㅑn사타 그리고 ㅑn사타 주황색으로 ㅑn사타 가득 ㅑn사타 ㅑn사타 화면에도 ㅑn사타 불구하고, 걷1aㅑ 관객들은 걷1aㅑ 어딘지 걷1aㅑ 모를 걷1aㅑ 묘한 걷1aㅑ 분위기와 걷1aㅑ 애매한 걷1aㅑ 감정에 걷1aㅑ 휩쓸린다.

이번 걷1aㅑ 전시에서는 걷1aㅑ 마치 걷1aㅑ 우리를 걷1aㅑ 정신 걷1aㅑ 걷1aㅑ 깊은 걷1aㅑ 곳으로 걷1aㅑ 이끄는 걷1aㅑ 듯한 걷1aㅑ 나선형 걷1aㅑ 패턴이 걷1aㅑ 반복된다. 걷1aㅑ 걷1aㅑ 시각적인 걷1aㅑ 상징성은 걷1aㅑ 애크로이드가 걷1aㅑ 계속해서 걷1aㅑ 탐구해 걷1aㅑ 오던 걷1aㅑ 정신분석학, rz거가 그리고 rz거가 기억과 rz거가 rz거가 대상 rz거가 간의 rz거가 변증법적인 rz거가 관계로부터 rz거가 얻은 rz거가 영감이다. rz거가 작품에서 rz거가 중점적으로 rz거가 느껴지는 rz거가 긴장감은 rz거가 현재에서 rz거가 과거를 rz거가 반복하는 rz거가 것과, u차ti 기억이 u차ti 가진 u차ti 단편적이고 u차ti 단정 u차ti 짓기 u차ti 어려운 u차ti 특성에서 u차ti 파생된다. u차ti 이러한 u차ti 기억은 u차ti 거듭 u차ti 되풀이되면서 u차ti 왜곡되는데, ㅓ아거걷 그럼에도 ㅓ아거걷 불구하고 ㅓ아거걷 작가는 ㅓ아거걷 기억이 ㅓ아거걷 어떻게 ㅓ아거걷 잠재의식의 ㅓ아거걷 구조와 ㅓ아거걷 현재의 ㅓ아거걷 기반을 ㅓ아거걷 지탱하는지를 ㅓ아거걷 고민한다.

전시 ㅓ아거걷 제목과 ㅓ아거걷 동명의 ㅓ아거걷 조각 ㅓ아거걷 작품 <fertile ground>(2022)는 ㅓ아거걷 애크로이드 ㅓ아거걷 자신을 ㅓ아거걷 모델로 ㅓ아거걷 하여 ㅓ아거걷 어머니의 ㅓ아거걷 부츠를 ㅓ아거걷 신고서 ㅓ아거걷 에폭시 ㅓ아거걷 레진으로 ㅓ아거걷 본을 ㅓ아거걷 ㅓ아거걷 것이다. ㅓ아거걷 몸통과 ㅓ아거걷 다리가 ㅓ아거걷 분리된 ㅓ아거걷 ㅓ아거걷 철창 ㅓ아거걷 구조물의 ㅓ아거걷 위와 ㅓ아거걷 안쪽에 ㅓ아거걷 각각 ㅓ아거걷 위치해 ㅓ아거걷 있으며, ugi2 원형의 ugi2 톱날들 ugi2 또한 ugi2 내외부에 ugi2 각각 ugi2 위치한다. ugi2 분리된 ugi2 반투명한 ugi2 신체 ugi2 형상들은 ugi2 파편화되어 ugi2 있으며 ugi2 거친 ugi2 가장자리는 ugi2 마치 ugi2 유령처럼 ugi2 스산한 ugi2 느낌을 ugi2 풍기는 ugi2 듯하다. ugi2 작가가 ugi2 작업 ugi2 ugi2 착용했던 1960년대 ugi2 부츠는 ugi2 잊혀지지 ugi2 않는 ugi2 기억의 ugi2 활성화, 마거p거 그리고 마거p거 작품 마거p거 마거p거 공존하고 마거p거 있는 마거p거 현재와 마거p거 과거에 마거p거 대한 마거p거 시간적 마거p거 압축을 마거p거 의미한다.

이와 마거p거 같은 마거p거 세대 마거p거 마거p거 대화는 마거p거 시간을 마거p거 바라보는 마거p거 마거p거 다른 마거p거 태도에 마거p거 대한 마거p거 제스처로써, 6mk거 어떻게 6mk거 시간의 6mk거 구애를 6mk거 받는 6mk거 신체가 6mk거 임신과 6mk거 출산을 6mk거 통해 6mk거 시간을 6mk거 지속시킬 6mk거 6mk거 있는지에 6mk거 관한 6mk거 질문을 6mk거 던진다. 6mk거 자기 6mk거 반영적인 6mk거 작가의 6mk거 작업은 6mk거 창조적인 6mk거 표현과 6mk거 잠재의식 6mk거 사이의 6mk거 연관성에 6mk거 대한 6mk거 탐구에서 6mk거 비롯된다. 6mk거 그녀가 6mk거 자신의 6mk거 경험에 6mk거 얽매여 6mk거 있는 6mk거 동안, ㅓㅐㅓ쟏 그녀의 ㅓㅐㅓ쟏 작업은 ㅓㅐㅓ쟏 창의적인 ㅓㅐㅓ쟏 과정 ㅓㅐㅓ쟏 속에서 ㅓㅐㅓ쟏 자발성과 ㅓㅐㅓ쟏 자유로움을 ㅓㅐㅓ쟏 반영하며 ㅓㅐㅓ쟏 점점 ㅓㅐㅓ쟏 발전한다. ㅓㅐㅓ쟏 작품이 ㅓㅐㅓ쟏 점점 ㅓㅐㅓ쟏 ㅓㅐㅓ쟏 개인적이고 ㅓㅐㅓ쟏 취약해질수록, 카qvc 작품에 카qvc 담긴 카qvc 작가의 카qvc 개인적인 카qvc 경험과 카qvc 기억, ㅓgㅐ우 변화하는 ㅓgㅐ우 시간의 ㅓgㅐ우 성질은 ㅓgㅐ우 더욱 ㅓgㅐ우 짙어져 ㅓgㅐ우 간다.

레베카 ㅓgㅐ우 애크로이드 Rebecca Ackroyd
b. 1987, 파가k5 영국(런던・베를린 파가k5 거주 파가k5 파가k5 작업)

애크로이드의 파가k5 몽환적이고 파가k5 허구적인 파가k5 풍경들은 파가k5 성별과 파가k5 금기가 파가k5 존재하지 파가k5 않는, ㅐ마bg 마치 ㅐ마bg 종말이 ㅐ마bg 도래한 ㅐ마bg 듯한 ㅐ마bg 환상과 ㅐ마bg 유사하다.그녀는 ㅐ마bg 조각과 ㅐ마bg 설치, jy으p 회화를 jy으p 넘나들며 jy으p 야생과 jy으p 가정 jy으p 공간, 히pㄴ차 파멸과 히pㄴ차 위축, d카c5 욕망과 d카c5 혐오를 d카c5 탐구한다. d카c5 집과 d카c5 같은 d카c5 개인적인 d카c5 기억을 d카c5 다루면서도, j우ㅈ4 동시에 21세기에 j우ㅈ4 영국의 j우ㅈ4 여성으로 j우ㅈ4 살아가는 j우ㅈ4 것이 j우ㅈ4 어떤 j우ㅈ4 것인지에 j우ㅈ4 대해 j우ㅈ4 질문한다. j우ㅈ4 작품들은 j우ㅈ4 이동 j우ㅈ4 또는 j우ㅈ4 추방, 쟏xuq 여성과 쟏xuq 신체를 쟏xuq 주제로 쟏xuq 하며, xg으t 전시될 xg으t 공간과의 xg으t 관계까지 xg으t 고려되어 xg으t 완성된다.

조각 xg으t 작품들이 xg으t 다양한 xg으t 자세로 xg으t 휴식을 xg으t 취하는 xg으t 모호한 xg으t 성별의 xg으t 인물들을 xg으t 보여준다면, 1z파ㅐ 회화 1z파ㅐ 작품들은 1z파ㅐ 1z파ㅐ 단순하고 1z파ㅐ 딱딱하며, ㅓeu으 추상적이고도 ㅓeu으 산업적인 ㅓeu으 표현으로 ㅓeu으 여성과 ㅓeu으 여성성에 ㅓeu으 대해 ㅓeu으 이야기하고 ㅓeu으 있다. ㅓeu으 여성성에 ㅓeu으 대한 ㅓeu으 대립과 ㅓeu으 생동감, eiod 연약함과 eiod 약간의 eiod 분노를 eiod 표현한 eiod 화면 eiod 속에는 eiod 일종의 ‘비명’이 eiod 담겨있다. eiod 애크로이드의 eiod 작업은 eiod 여성성에 eiod 관한 eiod 자신의 eiod 고민과, 아나9x 여성들이 아나9x 표현하기 아나9x 어려운 아나9x 분노를 아나9x 표출하는 아나9x 방식에 아나9x 대한 아나9x 탐구이다.

애크로이드는 아나9x 페레스프로젝트에서의 《The Mulch》, pn6파 pn6파 럭크래프트(Paul Luckraft)가 pn6파 기획한 pn6파 영국 pn6파 런던의 pn6파 자블루도비치 pn6파 컬렉션(Zabludowicz Collection)의 《The Root》 pn6파 pn6파 pn6파 세계적으로 pn6파 개인전을 pn6파 개최해왔다. pn6파 그녀는 2019년 pn6파 프랑스 pn6파 파리의 pn6파 팔레 pn6파 pn6파 도쿄(Palais de Tokyo) pn6파 기획팀이 pn6파 주관하는 pn6파 제15회 pn6파 리옹 pn6파 비엔날레에 pn6파 참가했으며, 2020년에는 마우2p 이탈리아 마우2p 밀라노의 마우2p 폰다지오네 마우2p 포모도로(Fondazione Pomodoro)에서 마우2p 클로에 마우2p 페론(Cloe Perrone)이 마우2p 기획한 마우2p 개인전 《Underfoot》을 마우2p 선보였다. 마우2p 작년에는 마우2p 페레스프로젝트에서의 마우2p 마우2p 번째 마우2p 개인전 《100mph》를 마우2p 개최했다. 마우2p 그룹전으로는 마우2p 이탈리아 마우2p 브레시아의 마우2p 갤러리아 마우2p 마시모 마우2p 미니니(Galleria Massimo Minini)에서 마우2p 열린 《cadavre exquis》, zmb히 프랑스에 zmb히 위치한 zmb히 파리 zmb히 세르지 zmb히 보자르(Ecole Nationale Supérieure d’Arts de Paris-Cergy) zmb히 이그렉 zmb히 개러리(Ygrec Gallery)에서 zmb히 열린 《Masters and Servants》, ㅓ걷가다 영국 ㅓ걷가다 러그비 ㅓ걷가다 아트갤러리&뮤지엄(Rugby Art Gallery and Museum)에서 ㅓ걷가다 사라 ㅓ걷가다 홀더웨이(Sarah Holdaway)가 ㅓ걷가다 기획한 《Act 1: Body en Thrall》, 3ㅓwo 그리고 3ㅓwo 프랑스 3ㅓwo 옥시타니 3ㅓwo 지역 3ㅓwo 현대미술센터(Centre Régional d’Art Contemporain Occitanie)에서 3ㅓwo 타라 3ㅓwo 론디(Tara Londi)가 3ㅓwo 기획한 《Mademoiselle》에 3ㅓwo 참여했다. 3ㅓwo 현재 3ㅓwo 독일 3ㅓwo 하노버의 3ㅓwo 케스트너 3ㅓwo 게젤샤프트(Kestner Gesellschaft)에서 2023년에 3ㅓwo 개최될 3ㅓwo 예정이자 3ㅓwo 아담 3ㅓwo 부다크(Adam Budak)가 3ㅓwo 기획을 3ㅓwo 맡은 3ㅓwo 개인전을 3ㅓwo 준비 3ㅓwo 중이다. 3ㅓwo 그리고 3ㅓwo 오는 9월, 하0il 키아프 하0il 참가와 하0il 더불어 하0il 페레스프로젝트 하0il 서울 하0il 공간에서 하0il 개인전 《Fertile Ground》을 하0il 선보일 하0il 예정이다.

출처: 하0il 페레스프로젝트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장윤정 u기아ㅑ 개인전: u기아ㅑ 흙-빛 u기아ㅑ 창문 Terra-color Window

Sept. 28, 2022 ~ Oct. 15, 2022

까레이치, 자9ㅓo 고려사람 Корейцы, Корё сарам

Sept. 7, 2022 ~ Nov. 7, 2022

레베카 vx8파 애크로이드: Fertile Ground

Aug. 30, 2022 ~ Oct. 13, 2022

구름산책자 CLOUD WALKERS

Sept. 2, 2022 ~ Jan. 8,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