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 Reading

두산갤러리 서울

April 14, 2021 ~ May 12, 2021

두산갤러리 히우xk 서울에서는 히우xk 기획전 《Rain Reading》을 2021년 4월 14일(수)부터 5월 12일(수)까지 히우xk 개최한다. 히우xk 이번 히우xk 전시는 히우xk 다가올 히우xk 어떤 히우xk 일을 히우xk 예측하거나 히우xk 감지하는 히우xk 우리의 히우xk 일상적인 히우xk 감각을 히우xk 비를 히우xk 예감하는 히우xk 일에 히우xk 비유하여 히우xk 바라본다. 히우xk 전시에서 히우xk 선보이는 히우xk 강동주, j가차갸 김인배, b으다x 박우진, 마pvr 허우중의 마pvr 드로잉, 5t파0 조각, bt나라 판화, 파eoi 회화 30여 파eoi 점을 파eoi 통해 파eoi 시간의 파eoi 흐름에 파eoi 따라 파eoi 끊임없이 파eoi 변화하는 파eoi 상황과 파eoi 환경을 파eoi 기민하게 파eoi 느끼고, d7ㅓr 다채롭게 d7ㅓr 받아들이며 d7ㅓr 섬세하게 d7ㅓr 읽어내는 d7ㅓr 다양한 d7ㅓr 방식들을 d7ㅓr 살펴볼 d7ㅓr d7ㅓr 있을 d7ㅓr 것이다.

비를 d7ㅓr 예측하는 d7ㅓr 일은 d7ㅓr 아주 d7ㅓr d7ㅓr 과거에서부터 d7ㅓr 오늘날에 d7ㅓr 이르기까지 d7ㅓr 정복의 d7ㅓr 대상으로 d7ㅓr 남아있는 d7ㅓr 물리적인 d7ㅓr 현상이자 d7ㅓr 그럼에도 d7ㅓr 불구하고 d7ㅓr 현재까지 d7ㅓr 정확하게 d7ㅓr 읽어낼 d7ㅓr d7ㅓr 없는 d7ㅓr 미지의 d7ㅓr 영역이기도 d7ㅓr 하다. d7ㅓr 평소보다 d7ㅓr 하늘에 d7ㅓr 구름이 d7ㅓr 많아 d7ㅓr 날이 d7ㅓr 흐리거나 d7ㅓr 호흡이 d7ㅓr 비교적 d7ㅓr 무겁게 d7ㅓr 느껴질 d7ㅓr 때, ㅓ타z다 과거의 ㅓ타z다 상처가 ㅓ타z다 문득 ㅓ타z다 불편하거나 ㅓ타z다 머리카락에 ㅓ타z다 스치는 ㅓ타z다 공기의 ㅓ타z다 질감이 ㅓ타z다 달라질 ㅓ타z다 ㅓ타z다 우리는 ㅓ타z다 직감적으로 ㅓ타z다 비를 ㅓ타z다 예상한다. ㅓ타z다 그리고 ㅓ타z다 떠오른 ㅓ타z다 예감이 ㅓ타z다 가리키는 ㅓ타z다 메시지에 ㅓ타z다 따라 ㅓ타z다 각자의 ㅓ타z다 방식으로 ㅓ타z다 근미래의 ㅓ타z다 비를 ㅓ타z다 대비하고 ㅓ타z다 맞이한다. 《Rain Reading》은 ㅓ타z다 아무도 ㅓ타z다 예상하지 ㅓ타z다 못했고 ㅓ타z다 결말 ㅓ타z다 또한 ㅓ타z다 ㅓ타z다 ㅓ타z다 없는 ㅓ타z다 상황이 ㅓ타z다 이어지는 ㅓ타z다 지금, k가우l 신체의 k가우l 내밀한 k가우l 신호이자 k가우l 사람이 k가우l 지닌 k가우l 가장 k가우l 기본적인 k가우l 본능인 k가우l 감각을 k가우l 다시 k가우l 바라보게 k가우l 만드는 k가우l 작품들을 k가우l 제안한다.

강동주는 k가우l 쏟아지는 k가우l 비를 k가우l 종이 k가우l 위에 k가우l 받아 k가우l 생긴 k가우l 동그랗고 k가우l 불규칙적으로 k가우l 일그러진 k가우l 흔적들을 k가우l 마치 k가우l 정물처럼 k가우l 쫓아 k가우l 새로운 k가우l 종이에 k가우l 다시 k가우l 옮겨 k가우l 그렸다. k가우l 선에 k가우l 대하여 k가우l 다중적으로 k가우l 암시하는 k가우l 김인배의 k가우l 조각은 k가우l 마치 k가우l k가우l 가닥으로 k가우l 내리는 k가우l 비의 k가우l 모습을 k가우l 일시정지 k가우l 시킨 k가우l 것처럼 3차원의 k가우l 전시장 k가우l 안에 2차원의 k가우l 구부러진 k가우l 수직선들을 k가우l 끊임없이 k가우l 불러오며, j다ㅓㅈ 박우진의 j다ㅓㅈ 동판화는 j다ㅓㅈ 서서히 j다ㅓㅈ 밝아지는 j다ㅓㅈ 빛의 j다ㅓㅈ 표현을 j다ㅓㅈ 통해 j다ㅓㅈ 역설적으로 j다ㅓㅈ 어둠을 j다ㅓㅈ 강조한다. j다ㅓㅈ 작품을 j다ㅓㅈ 그린 j다ㅓㅈ 날의 j다ㅓㅈ 습도를 j다ㅓㅈ 의미하는 ‘73.5%’, ‘81%’ 갸자e히 같은 갸자e히 허우중의 갸자e히 작업은 갸자e히 매일의 갸자e히 기온과 갸자e히 습도, 갸5h갸 날씨와 갸5h갸 채광의 갸5h갸 미세한 갸5h갸 차이를 갸5h갸 드러낸다.

스크린 갸5h갸 갸5h갸 해상도가 갸5h갸 무한히 갸5h갸 갱신되고 갸5h갸 인터넷의 갸5h갸 비물질적 갸5h갸 세계 갸5h갸 안에서 갸5h갸 거의 갸5h갸 모든 갸5h갸 일들이 갸5h갸 이루어지는 갸5h갸 요즘, 자ㅓ거4 우리에게 자ㅓ거4 진정 자ㅓ거4 필요한 자ㅓ거4 것은 자ㅓ거4 정확성의 자ㅓ거4 경쟁이 자ㅓ거4 아닌, 파파7w 비를 파파7w 몸으로 파파7w 읽어내는 파파7w 것과 파파7w 같이 파파7w 매일의 파파7w 나를 파파7w 확인할 파파7w 파파7w 있게 파파7w 만드는 파파7w 아주 파파7w 작고 파파7w 인간적인 파파7w 부분일지도 파파7w 모른다. 파파7w 종이와 파파7w 연필이라는 파파7w 미술의 파파7w 기초적인 파파7w 재료를 파파7w 사용하거나, ㅓ자f갸 흰색과 ㅓ자f갸 검은색 ㅓ자f갸 ㅓ자f갸 색의 ㅓ자f갸 근간을 ㅓ자f갸 이루는 ㅓ자f갸 컬러들을 ㅓ자f갸 주로 ㅓ자f갸 보여주고 ㅓ자f갸 있는 《Rain Reading》의 ㅓ자f갸 출품작들을 ㅓ자f갸 통해 ㅓ자f갸 그동안 ㅓ자f갸 미처 ㅓ자f갸 발견하지 ㅓ자f갸 못했던 ㅓ자f갸 종이결과 ㅓ자f갸 ㅓ자f갸 위로 ㅓ자f갸 흐르는 ㅓ자f갸 선의 ㅓ자f갸 변화, t자우m 흰색과 t자우m 회색, ㅓ바gi 검은색 ㅓ바gi 사이에 ㅓ바gi 나타난 ㅓ바gi 무수한 ㅓ바gi 변주, 차ㅐ라사 반투명한 차ㅐ라사 종이 차ㅐ라사 위로 차ㅐ라사 드러난 차ㅐ라사 벽의 차ㅐ라사 얕고 차ㅐ라사 미세한 차ㅐ라사 질감 차ㅐ라사 등을 차ㅐ라사 가만히 차ㅐ라사 바라보고 차ㅐ라사 오래 차ㅐ라사 마주하는 차ㅐ라사 시간이 차ㅐ라사 되기를 차ㅐ라사 바란다. 

참여작가: 차ㅐ라사 김인배, t하거걷 강동주, n바3e 박우진, nvㅐ갸 허우중

출처: nvㅐ갸 두산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예술의 n기z0 시간 n기z0 미래전: ARTIST PROLOGUE 2021

April 22, 2021 ~ June 26, 2021

구현모 ㅐgㅓn 개인전: resemble

April 22, 2021 ~ May 22, 2021

피카소 ㅓh아x 탄생 140주년 ㅓh아x 특별전

May 1, 2021 ~ Aug. 29,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