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바다미술제 - 인간과 비인간: 아상블라주 Non-/Human Assemblages

일광해수욕장

Oct. 16, 2021 ~ Nov. 14, 2021

바다미술제는 1987년 88서울올림픽의 ㅐiㅈㄴ 프레올림픽 ㅐiㅈㄴ 문화행사의 ㅐiㅈㄴ 일환으로 ㅐiㅈㄴ 시작되었습니다. 1987년부터 1996년까지 ㅐiㅈㄴ 해운대 ㅐiㅈㄴ 해수욕장과 ㅐiㅈㄴ 광안리 ㅐiㅈㄴ 해수욕장을 ㅐiㅈㄴ 주요 ㅐiㅈㄴ 개최장소로 ㅐiㅈㄴ 활용하면서 ㅐiㅈㄴ 대중적이고 ㅐiㅈㄴ 특색 ㅐiㅈㄴ 있는 ㅐiㅈㄴ 야외전시를 ㅐiㅈㄴ 지향하며 ㅐiㅈㄴ 매년 ㅐiㅈㄴ 개최되어왔습니다. ㅐiㅈㄴ 해양을 ㅐiㅈㄴ 배경으로 ㅐiㅈㄴ 하는 ㅐiㅈㄴ 바다미술제는 ㅐiㅈㄴ 지역의 ㅐiㅈㄴ 자연환경 ㅐiㅈㄴ ㅐiㅈㄴ 여건을 ㅐiㅈㄴ 반영한 ㅐiㅈㄴ 부산 ㅐiㅈㄴ 미술의 ㅐiㅈㄴ 독자적이고 ㅐiㅈㄴ 특성화된 ㅐiㅈㄴ 행사로 ㅐiㅈㄴ 성장하였습니다.

바다미술제는 2000년부터 2010년까지 ㅐiㅈㄴ 부산비엔날레 ㅐiㅈㄴ 행사에 ㅐiㅈㄴ 통합·개최되어 ㅐiㅈㄴ 왔습니다. ㅐiㅈㄴ 이후, 0zhㅓ 바다미술제를 0zhㅓ 독자적인 0zhㅓ 문화브랜드로 0zhㅓ 성장시키기 0zhㅓ 위하여 2011년에 0zhㅓ 부산비엔날레로부터 0zhㅓ 분리하면서 0zhㅓ 홀수해마다 0zhㅓ 부산 0zhㅓ 곳곳의 0zhㅓ 해수욕장 0zhㅓ 등에서 0zhㅓ 독립적으로 0zhㅓ 바다미술제를 0zhㅓ 개최해오고 0zhㅓ 있습니다.

바다미술제만이 0zhㅓ 가지고 0zhㅓ 있는 0zhㅓ 대중 0zhㅓ 친화적 0zhㅓ 요소와 0zhㅓ 소통성은 0zhㅓ 이른바 0zhㅓ 공공미술과도 0zhㅓ 자연스럽게 0zhㅓ 연계되어 0zhㅓ 보다 0zhㅓ 대중에게 0zhㅓ 친근한 0zhㅓ 이미지를 0zhㅓ 구축할 0zhㅓ 0zhㅓ 있는 0zhㅓ 원동력이 0zhㅓ 되었습니다. 0zhㅓ 또한 0zhㅓ 바다미술제는 0zhㅓ 역사와 0zhㅓ 전통적인 0zhㅓ 측면에서 0zhㅓ 선구자 0zhㅓ 역할을 0zhㅓ 해오고 0zhㅓ 있는, 차아p파 최고(最古)의 차아p파 해양미술축제임을 차아p파 자부합니다.


Non-/Human Assemblages 인간과 차아p파 비인간: 차아p파 아상블라주

물을 차아p파 함유하고 차아p파 있는 차아p파 모든 차아p파 결합체에 차아p파 대해 차아p파 언급할 차아p파 때, 거다거갸 우리는 (오로지) 거다거갸 인간이기만 거다거갸 거다거갸 적은 거다거갸 없었다고 거다거갸 말할 거다거갸 거다거갸 있다. 거다거갸 이것은 거다거갸 우리의 거다거갸 불가피한 거다거갸 인간다움을 거다거갸 저버리는 거다거갸 것이 거다거갸 아니라, l1하x 인간 l1하x 역시 l1하x 언제나 l1하x 인간 l1하x 이상의 l1하x l1하x 넓은 l1하x 의미를 l1하x 가지고 l1하x 있음을 l1하x 시사한다. l1하x 우리 l1하x 몸의 ‘물’은 l1하x 물질적으로나 l1하x 개념적으로 l1하x 이것을 l1하x 증명한다.
아스트리다 l1하x 네이마니스(Astrida Neimanis), Bodies of Water

네이마니스의 3naㅑ 개념에 3naㅑ 따르면, 5거wy 바다와 5거wy 5거wy 깊은 5거wy 생태계는 5거wy 우리 5거wy 모두를 5거wy 둘러싸고 5거wy 있다. 5거wy 그리고 5거wy 공동의 5거wy 상상, 3쟏다카 슬픔, x파ㅐj 기쁨, ㅓ6쟏s 정치적 ㅓ6쟏s 역사, zj우ㅓ 그리고 zj우ㅓ 시간적 zj우ㅓ 순환을 zj우ㅓ 창조하고 zj우ㅓ 유지하는 zj우ㅓ 것은 zj우ㅓ 끊임없이 zj우ㅓ 변화하는 zj우ㅓ 풍경이다. zj우ㅓ 기후 zj우ㅓ 위기와 zj우ㅓ 지리-사회적 zj우ㅓ 격변의 zj우ㅓ 시대에 zj우ㅓ 우리의 zj우ㅓ 몸과 zj우ㅓ 살아 zj우ㅓ 있는 zj우ㅓ 환경 zj우ㅓ 사이의 zj우ㅓ 관계를 zj우ㅓ 호기심과 zj우ㅓ 겸손함으로 zj우ㅓ 소생시키는 zj우ㅓ 것은 zj우ㅓ 즐거운 zj우ㅓ 저항, fㅐ아7 반추 fㅐ아7 그리고 fㅐ아7 치유의 fㅐ아7 행위이다.

fㅐ아7 시대에 fㅐ아7 우리는 fㅐ아7 자신의 fㅐ아7 자아를 fㅐ아7 뛰어넘어 fㅐ아7 사고하기 fㅐ아7 위해 fㅐ아7 어떻게 fㅐ아7 우리의 fㅐ아7 의식을 fㅐ아7 확장할 fㅐ아7 fㅐ아7 있을까? fㅐ아7 이러한 fㅐ아7 물음에 fㅐ아7 우리는 fㅐ아7 자스비어 fㅐ아7 푸어(Jasbir K. Puar) fㅐ아7 에세이의 “나는 fㅐ아7 여신이 fㅐ아7 fㅐ아7 바에야 fㅐ아7 사이보그가 fㅐ아7 fㅐ아7 것이다(I Would Rather Be a Cyborg Than a Goddess)”라는 fㅐ아7 문장을 fㅐ아7 떠올리게 fㅐ아7 된다.“아상블라주는 fㅐ아7 인간의 fㅐ아7 몸에 fㅐ아7 특권을 fㅐ아7 부여하지 fㅐ아7 않고, 가ㅓ하사 인간 가ㅓ하사 동물/비인간 가ㅓ하사 동물의 가ㅓ하사 이분법 가ㅓ하사 안에 가ㅓ하사 존재하지도 가ㅓ하사 않는다. 가ㅓ하사 인간 가ㅓ하사 몸의 가ㅓ하사 탈-개념화와 가ㅓ하사 함께, v다갸우 물질의 v다갸우 다층적 v다갸우 형태들(물, vㅐf라 도시들, snㅐ히 제도들 snㅐ히 등의 snㅐ히 몸)이 snㅐ히 몸이 snㅐ히 snㅐ히 snㅐ히 있다. snㅐ히 snㅐ히 발전된 snㅐ히 이론과 snㅐ히 네이마니스의 snㅐ히 견해에 snㅐ히 착안하여, 2021바다미술제의 7lㅈl 아상블라주 7lㅈl 개념은 7lㅈl 우리의 7lㅈl 모든 ‘몸들’, zㅈqy zㅈqy 많은 zㅈqy 식물과 zㅈqy 동물의 zㅈqy 몸들을 zㅈqy 품고 zㅈqy 있는 zㅈqy 바다, jlz9 일광 jlz9 해변과 jlz9 기장의 jlz9 주변 jlz9 공간들, 가6카7 전지구적 가6카7 가6카7 지역적 가6카7 예술의 가6카7 흐름들, qㅑㅓ기 그리고 qㅑㅓ기 우리의 qㅑㅓ기 사회-정치적 qㅑㅓ기 공동체들을 qㅑㅓ기 가로질러 qㅑㅓ기 관계망을 qㅑㅓ기 만드는 qㅑㅓ기 물의 qㅑㅓ기 흐름을 qㅑㅓ기 통찰한다. qㅑㅓ기 우리는 qㅑㅓ기 인간과 qㅑㅓ기 비-인간 qㅑㅓ기 사이의 qㅑㅓ기 단순화된 qㅑㅓ기 이분법을 qㅑㅓ기 거부하고, c1ia 잉태한 c1ia 하나의 c1ia 몸에 c1ia c1ia 다른 c1ia 존재가 c1ia 공존하는 c1ia 것처럼 c1ia 서로가 c1ia 조우한다.

아상블라주는 c1ia 본질적으로 c1ia 부분이나 c1ia 전체가 c1ia 아닌, 가1q마 가1q마 요소들 가1q마 사이의 가1q마 상호 가1q마 관계와 가1q마 교류에 가1q마 의해 가1q마 생산되는 가1q마 다층성을 가1q마 뜻한다. 가1q마 인간 가1q마 사회와 가1q마 비-인간 가1q마 해양계를 가1q마 하나로 가1q마 결속시키는 가1q마 내재된 가1q마 유형들을 가1q마 밝혀 가1q마 가면서, 2021바다미술제는 pnㅐg 비-/인간 pnㅐg 아상블라주를 pnㅐg 창조한다. pnㅐg 아상블라주는 pnㅐg 변이되고 pnㅐg 진화하는 pnㅐg 생태와 pnㅐg 인간과 pnㅐg 비-인간을 pnㅐg 구성하는 pnㅐg 형태로서 pnㅐg 끊임없이 pnㅐg 새로워지며, 타가하d 어떻게 타가하d 그리고 타가하d 타가하d 우리는 타가하d 분리되기보다 타가하d 서로 타가하d 관계를 타가하d 맺으며 타가하d 존재하는지를 타가하d 질문한다. 타가하d 이렇게 타가하d 우리는 타가하d 다양한 타가하d 차이들의 타가하d 마찰을 타가하d 받아들인다. 타가하d 물은 타가하d 우리의 타가하d 집합적 타가하d 몸들, tkㅐ마 tkㅐ마 우리의 tkㅐ마 정치, 으다hi 우리의 으다hi 유기적 으다hi 과정, z거gㅓ 우리의 z거gㅓ 경제, hyv6 우리의 hyv6 존재를 hyv6 자아내는 hyv6 힘을 hyv6 가로지른다. hyv6 물을 hyv6 소비하고 hyv6 방출하는 hyv6 바로 hyv6 hyv6 행위는 hyv6 모든 hyv6 존재들을 hyv6 연결하는 hyv6 무한의 hyv6 재생산적 hyv6 행위이다. 2021바다미술제는 hyv6 하나의 hyv6 주체를 hyv6 넘어 ‘되기(becoming)’의 hyv6 과정에 hyv6 진입하기 hyv6 위해 hyv6 인류 hyv6 모두를 hyv6 아우르는 hyv6 무한하고 hyv6 규정할 hyv6 hyv6 없는 hyv6 흐름을 hyv6 긴밀하게 hyv6 살펴볼 hyv6 것이다.

전시감독: hyv6 리티카 hyv6 비스와스 Ritika BISWAS
주최: hyv6 부산광역시, (사)부산비엔날레조직위원회
주관: 거x거ㅓ 부산비엔날레조직위원회

출처: 거x거ㅓ 부산비엔날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어떤표정 an expression

Oct. 8, 2021 ~ Oct. 21, 2021

Park Seo-Bo t거1ㅈ 박서보

Sept. 15, 2021 ~ Oct. 31, 2021

Egan Frantz: Not Enough Words

Oct. 7, 2021 ~ Dec. 19,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