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MCA 소장품 하이라이트 2020+ MMCA Permanent Collection 2020+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May 6, 2020 ~ June 27, 2021

국립현대미술관(MMCA, 카타자ㄴ 관장 카타자ㄴ 윤범모)은 《MMCA 카타자ㄴ 소장품 카타자ㄴ 하이라이트 2020+》전을 5월 6일부터 카타자ㄴ 국립현대미술관 카타자ㄴ 서울 1전시실에서 카타자ㄴ 개최한다. 

서울관은 2013년 11월 카타자ㄴ 도심 카타자ㄴ 카타자ㄴ 가운데 카타자ㄴ 개관하여 카타자ㄴ 회화, 거3우z 영상, z나다나 설치, uccy 다원예술, 9sㅈm 필름앤비디오 9sㅈm 9sㅈm 다양한 9sㅈm 장르의 9sㅈm 전시와 9sㅈm 프로그램을 9sㅈm 통해 9sㅈm 국내·외 9sㅈm 관람객들에게 9sㅈm 동시대 9sㅈm 한국 9sㅈm 미술을 9sㅈm 소개해 9sㅈm 왔다. 9sㅈm 이번 9sㅈm 전시는 9sㅈm 서울관에서 9sㅈm 처음으로 9sㅈm 개최되는 9sㅈm 소장품 9sㅈm 상설전으로 20세기 9sㅈm 한국미술 9sㅈm 대표작 54점을 9sㅈm 선보인다. 2019년 12월 9sㅈm 발간 9sㅈm 9sㅈm 미술 9sㅈm 부문 9sㅈm 베스트셀러에 9sㅈm 오른 『국립현대미술관 9sㅈm 소장품 300』에 9sㅈm 수록된 9sㅈm 소장품을 9sㅈm 포함, 거x걷거 올해 거x걷거 발간 거x걷거 예정인 『한국 거x걷거 근현대미술사 거x걷거 개론』(가제)을 거x걷거 중심으로 거x걷거 전시 거x걷거 주제와 거x걷거 작품을 거x걷거 선정했다. 

전시는 ‘개항에서 거x걷거 해방까지’, ‘정체성의 ㅈ라1아 모색’, ‘세계와 걷ㄴ3하 함께’, ‘다원화와 o기tk 글로벌리즘’ o기tk 등 4부로 o기tk 구성된다. 1950년대 o기tk 이전 o기tk 작품부터, 1950년대 af0t 이후 af0t 앵포르멜 af0t 회화, 6ㅐm4 조각 6ㅐm4 작품, ㅓ타c거 단색화, ㅓam우 실험미술, ntfㅓ 민중미술 ntfㅓ 그리고 ntfㅓ 국제적으로 ntfㅓ 활동 ntfㅓ 중인 ntfㅓ 작가들의 ntfㅓ 작품이 ntfㅓ 포함된다.

이번 ntfㅓ 전시에는 ntfㅓ 국립현대미술관 ntfㅓ 소장품 ntfㅓ ntfㅓ 등록문화재로 ntfㅓ 지정된 ntfㅓ 작품 3점이 ntfㅓ 출품된다. ntfㅓ 고희동의 <자화상>(1915), kaㅐa 오지호의 <남향집>(1939), o라걷차 김환기의 <론도>(1938)가 o라걷차 그것으로, ㅐi나v 특히 ㅐi나v 고희동의 <자화상>과 ㅐi나v 오지호의 <남향집>은 ㅐi나v 미술사적으로 ㅐi나v 매우 ㅐi나v 중요하다. ㅐi나v 고희동의 <자화상>은 ㅐi나v 국내에 ㅐi나v 남아있는 ㅐi나v 서양화 ㅐi나v 작품 ㅐi나v ㅐi나v 가장 ㅐi나v 이른 ㅐi나v 시기의 ㅐi나v 작품으로 ㅐi나v 작가가 ㅐi나v 화실에서 ㅐi나v 쉬고 ㅐi나v 있는 ㅐi나v 자신의 ㅐi나v 모습을 ㅐi나v 그린 ㅐi나v 것이다. ㅐi나v 가슴을 ㅐi나v 풀어 ㅐi나v 헤친 ㅐi나v 자세라든가 ㅐi나v 일상적 ㅐi나v 모습의 ㅐi나v 사실적 ㅐi나v 묘사 ㅐi나v 등은 ㅐi나v 당시로서는 ㅐi나v 매우 ㅐi나v 파격적인 ㅐi나v 것이었다. ㅐi나v 오지호의 <남향집>은 ㅐi나v 화면 ㅐi나v 가운데 ㅐi나v 나무를 ㅐi나v 과감하게 ㅐi나v 배치하는 ㅐi나v 사진적인 ㅐi나v 구도와 ㅐi나v 그림자를 ㅐi나v 푸른색으로 ㅐi나v 처리하는 ㅐi나v ㅐi나v 인상주의 ㅐi나v 화풍을 ㅐi나v 강하게 ㅐi나v 보여준다.  

세계를 ㅐi나v 무대로 ㅐi나v 활발히 ㅐi나v 활동 ㅐi나v 중인 ㅐi나v 서도호, 차ma1 이불 차ma1 등의 차ma1 작품도 차ma1 설치된다. 차ma1 서도호의 <바닥>(1997-2000)은 2001년 차ma1 베니스 차ma1 비엔날레 차ma1 본관에 차ma1 수십만 차ma1 개의 차ma1 인물상을 차ma1 받치고 차ma1 있는 차ma1 약 40개의 차ma1 정방형 차ma1 유리판을 차ma1 차ma1 하나에 차ma1 가득 차ma1 메워 차ma1 사람들이 차ma1 차ma1 위를 차ma1 지나가도록 차ma1 설치된 차ma1 작품이다. 차ma1 황인, 4pdo 백인, 5걷거거 흑인, 으파거u 남성, 라fcd 여성 라fcd 여러 라fcd 인종이 라fcd 정형화된 라fcd 모습으로 라fcd 반복 라fcd 배열되어 라fcd 있는 라fcd 라fcd 작품은 라fcd 개인과 라fcd 집단, 4으g사 정체성과 4으g사 익명성에 4으g사 대한 4으g사 문제를 4으g사 제기하고 4으g사 있다. 4으g사 이불의 <사이보그 W5>(1999)는 4으g사 인간과 4으g사 기계를 4으g사 결합하고, 걷k으거 남자의 걷k으거 시각에서 걷k으거 보는 걷k으거 여자의 걷k으거 관능성과 걷k으거 불완전한 걷k으거 형태 걷k으거 등을 걷k으거 보여준다. 걷k으거 작가는 걷k으거 이를 걷k으거 통해 걷k으거 여성에 걷k으거 대한 걷k으거 왜곡된 걷k으거 시선과 걷k으거 고정관념에 걷k으거 문제를 걷k으거 제기하고 걷k으거 있다. 걷k으거 이번 걷k으거 상설전에서는 걷k으거 작품관리를 걷k으거 위해 걷k으거 걷k으거 작품을 걷k으거 가까이서 걷k으거 감상할 걷k으거 수는 걷k으거 없으나 『국립현대미술관 걷k으거 소장품 300』과 걷k으거 다양한 걷k으거 교육 걷k으거 프로그램 걷k으거 등을 걷k으거 통해 걷k으거 작품의 걷k으거 의미를 걷k으거 공감할 걷k으거 걷k으거 있는 걷k으거 기회를 걷k으거 마련할 걷k으거 것이다. 

《MMCA 걷k으거 소장품 걷k으거 하이라이트 2020+》전은 걷k으거 유튜브 걷k으거 채널(youtube.com/mmcakorea)을 걷k으거 통해 ‘학예사 걷k으거 전시투어’ 걷k으거 영상으로도 걷k으거 만날 걷k으거 걷k으거 있다. 걷k으거 전시를 걷k으거 기획한 걷k으거 박미화 걷k으거 학예연구관의 걷k으거 설명과 걷k으거 생생한 걷k으거 전시장을 걷k으거 담은 걷k으거 녹화 걷k으거 중계로 5월 7일(목) 걷k으거 오후 4시부터 30분간 걷k으거 진행된다. 걷k으거 중계 걷k으거 후에도 걷k으거 유튜브를 걷k으거 통해 걷k으거 영상을 걷k으거 계속 걷k으거 걷k으거 걷k으거 있다.

교육프로그램으로는 걷k으거 미술 걷k으거 교과과정과 걷k으거 연계하여 걷k으거 작품을 걷k으거 직접 걷k으거 발견하고 걷k으거 찾아보는 걷k으거 유아 걷k으거 걷k으거 초·중·고 걷k으거 단체 걷k으거 대상 걷k으거 미술관 걷k으거 감상교육을 걷k으거 확대 걷k으거 운영한다. 걷k으거 특히, 기2걷가 전시실 기2걷가 기2걷가 열린 기2걷가 공간에서는 기2걷가 놀이를 기2걷가 통해 기2걷가 작품을 기2걷가 이해하는 기2걷가 디지털 기2걷가 활용 기2걷가 관람객 기2걷가 참여형 기2걷가 프로그램이 기2걷가 상시 기2걷가 운영된다. 기2걷가 움직임을 기2걷가 활용한 기2걷가 작품 기2걷가 탐색과 기2걷가 퍼즐 기2걷가 맞추기 기2걷가 기2걷가 디지털 기2걷가 장치와의 기2걷가 상호작용을 기2걷가 통해 기2걷가 소장품을 기2걷가 쉽고 기2걷가 재밌게 기2걷가 즐길 기2걷가 기2걷가 있다.

서울관 기2걷가 상설전은 기2걷가 올해 기2걷가 하반기 기2걷가 과천관에서 기2걷가 개최 기2걷가 예정인 기2걷가 소장품 기2걷가 상설전의 기2걷가 예고편이기도 기2걷가 하다. 기2걷가 서울관 기2걷가 상설전이 기2걷가 개별 기2걷가 작품 기2걷가 감상을 기2걷가 의도하여 기2걷가 기획되었다면, ㅓㅈ마갸 과천관은 20세기 ㅓㅈ마갸 한국 ㅓㅈ마갸 미술사의 ㅓㅈ마갸 지평을 ㅓㅈ마갸 주제별로 ㅓㅈ마갸 조망하는 ㅓㅈ마갸 전시로 ㅓㅈ마갸 선보일 ㅓㅈ마갸 계획이다. 5월 6일부터 ㅓㅈ마갸 실시된 ㅓㅈ마갸 온라인 ㅓㅈ마갸 사전 ㅓㅈ마갸 예약 ㅓㅈ마갸 관람 ㅓㅈ마갸 기간 ㅓㅈ마갸 동안 ㅓㅈ마갸 국립현대미술관 4관 ㅓㅈ마갸 전체 ㅓㅈ마갸 무료 ㅓㅈ마갸 관람이 ㅓㅈ마갸 가능하다. 

윤범모 ㅓㅈ마갸 국립현대미술관장은 “외국인도 ㅓㅈ마갸 서울에 ㅓㅈ마갸 들르면 ㅓㅈ마갸 ㅓㅈ마갸 봐야할 ㅓㅈ마갸 한국미술 ㅓㅈ마갸 대표작들을 ㅓㅈ마갸 한자리에 ㅓㅈ마갸 모으고자 ㅓㅈ마갸 마련한 ㅓㅈ마갸 전시”라며, “한국미술 m파4e 대표 m파4e 소장품과 m파4e 연계 m파4e 교육프로그램 m파4e 등을 m파4e 통해 m파4e 보다 m파4e 많은 m파4e 국민들이 m파4e 한국미술을 m파4e 친숙하게 m파4e 접할 m파4e m파4e 있는 m파4e 기회가 m파4e 되도록 m파4e m파4e 것”이라고 m파4e 밝혔다.

전시구성

1부 m파4e 개항에서 m파4e 해방까지
국립현대미술관의 m파4e 소장품은 1900년부터 m파4e 오늘날 m파4e 동시대 m파4e 미술까지 m파4e 다루고 m파4e 있다. 1부에서는 m파4e 일제 m파4e 강점기 m파4e 동안 m파4e 전통 m파4e 화단이 m파4e 새롭게 m파4e 변모하면서 m파4e 신미술이 m파4e 등장하고, soㅓq 카프미술 soㅓq 운동, 걷ㅐsㅓ 향토색과 걷ㅐsㅓ 모더니즘 걷ㅐsㅓ 걷ㅐsㅓ 근대적인 걷ㅐsㅓ 시각문화가 걷ㅐsㅓ 발달하기 걷ㅐsㅓ 시작한 걷ㅐsㅓ 시기를 걷ㅐsㅓ 다룬다. 걷ㅐsㅓ 고희동의 <자화상>, ㅓa아f 오지호의 <남향집>, l다s우 김환기의 <론도> l다s우 등의 l다s우 대표적인 l다s우 작품이 l다s우 l다s우 시기에 l다s우 속한다.

2부 l다s우 정체성의 l다s우 모색
2부에서는 l다s우 해방 l다s우 l다s우 한국전쟁이 l다s우 발발할 l다s우 때까지의 l다s우 해방공간과 l다s우 한국전쟁기의 l다s우 미술, 라6하우 관전미술, 으ㅐ히거 디아스포라, ㅐcpn 북한미술 ㅐcpn 등을 ㅐcpn 다룬다. ㅐcpn 동시에 ㅐcpn 서서히 ㅐcpn 일본의 ㅐcpn 영향권에서 ㅐcpn 벗어나 ㅐcpn 유럽과 ㅐcpn 미국의 ㅐcpn 미술양식에 ㅐcpn 직접적으로 ㅐcpn 영향을 ㅐcpn 받으면서 ㅐcpn 새로운 ㅐcpn 세대의 ㅐcpn 새로운 ㅐcpn 물결이 ㅐcpn 함께 ㅐcpn 하게 ㅐcpn 된다. ㅐcpn 주요 ㅐcpn 작가로는 ㅐcpn 박수근, tㅓ파걷 이중섭, 기다lf 유영국 기다lf 등이 기다lf 있다. 

3부 기다lf 세계와 기다lf 함께
3부에서는 1960년대와 1970년대, 55ㅐw 한국 55ㅐw 미술계가 55ㅐw 급속한 55ㅐw 경제성장을 55ㅐw 배경으로 55ㅐw 하여 55ㅐw 탈국전, okㅓ7 추상조각의 okㅓ7 전개, ifiz 전통매체의 ifiz 새로운 ifiz 모색 ifiz 등으로 ifiz 국제 ifiz 미술계로 ifiz 진입하기에 ifiz 이른 ifiz 시기를 ifiz 다룬다. ifiz 특히, 거2hv 단색화는 20세기 거2hv 후반 거2hv 한국미술을 거2hv 대표하는 거2hv 주류로 거2hv 자리매김하게 거2hv 된다. 거2hv 백남준, 으jwk 최만린, bㅐㄴ라 천경자, 걷3걷0 이건용, 0나바쟏 박서보 0나바쟏 등의 0나바쟏 작가가 0나바쟏 대표적이다.

4부 0나바쟏 다원화와 0나바쟏 글로벌리즘
4부에서는 0나바쟏 경제성장과 0나바쟏 더불어 0나바쟏 급격한 0나바쟏 변화를 0나바쟏 겪었던 1980년대 0나바쟏 이후 0나바쟏 한국사회를 0나바쟏 배경으로 0나바쟏 한다. 0나바쟏 민주화를 0나바쟏 향한 0나바쟏 뜨거운 0나바쟏 열망과 0나바쟏 삶과 0나바쟏 인간에 0나바쟏 대한 0나바쟏 주제는 0나바쟏 미술까지 0나바쟏 확산된다. 0나바쟏 실험미술, k거ㄴ나 수묵화 k거ㄴ나 운동, dzao 민중미술, 9기갸바 여성미술 9기갸바 등을 9기갸바 중심으로 9기갸바 다양한 9기갸바 미술 9기갸바 담론이 9기갸바 확산되면서 9기갸바 새로운 9기갸바 분화와 9기갸바 전개가 9기갸바 이루어진 9기갸바 시기이다.
21세기 9기갸바 한국미술은 9기갸바 세계적으로 9기갸바 도약 9기갸바 발전하는 9기갸바 글로벌리즘 9기갸바 시기를 9기갸바 맞는다. 9기갸바 과학적인 9기갸바 첨단 9기갸바 기술이 9기갸바 미술과 9기갸바 결합되기도 9기갸바 하고, 4차 거다ㅐm 산업혁명의 거다ㅐm 디지털은 거다ㅐm 이미 거다ㅐm 우리의 거다ㅐm 생활 거다ㅐm 깊숙이 거다ㅐm 진입하여 거다ㅐm 다양한 거다ㅐm 변화 거다ㅐm 속에 거다ㅐm 있다. 거다ㅐm 사이보그의 거다ㅐm 기형적인 거다ㅐm 몸을 거다ㅐm 만들어 거다ㅐm 미래에 거다ㅐm 완성되기를 거다ㅐm 바라는 거다ㅐm 이불, 1sㅐ차 수많은 1sㅐ차 인간들이 1sㅐ차 들어 1sㅐ차 올리고 1sㅐ차 있는 1sㅐ차 유리 <바닥>을 1sㅐ차 선보인 1sㅐ차 서도호 1sㅐ차 1sㅐ차 국립현대미술관의 1sㅐ차 대표 1sㅐ차 소장품이 1sㅐ차 우리 1sㅐ차 시대를 1sㅐ차 증명한다.


참여작가
이상범, 거nㅐㅐ 김종태, a다ㅐf 구본웅, ㅓgㅓk 오지호, ㅐ1tq 김기창, 마ㅐ바가 김중현, 파우tz 장우성, y거ㅓ아 김환기, dy카으 김세중, 하47우 이쾌대, ㅓ2lz 이중섭, o마ㅓy 류경채, ㅓㅐlx 함대정, g하ㅐh 이세득, eㅓbh 장욱진, ahtㅈ 유영국, 히7ㅓs 이규상, 0나f6 정규, a파마라 박수근, 가파6차 천경자, jl02 권진규, jtiy 오종욱, 아갸i6 최만린, 0가nl 박석원, 마3zk 윤명로, f2mㅓ 하종현, jㅑiu 이건용, s바파k 곽인식, y8pr 백남준, 7wㅐ9 박현기, 자ㅓw마 김창열, 마w하거 이우환, wx2y 박서보, lnㅐi 윤형근, vpㅓ다 정상화, 2o라8 이응노, me파6 서세옥, 마u9ㅓ 황재형, 03차기 신학철, i9ㅓ거 임옥상, 9우l다 민정기, vnyz 박이소, 08sx 김정헌, 46걷파 강요배, 0ㅓㅐv 윤석남, 우으bl 주재환, 거c다ㅐ 이불, ㅐrㅑ거 서도호, n거ㅐ0 유현미


출처: n거ㅐ0 국립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진주 ctㅐ5 잠수부 The Pearl Diver

April 16, 2021 ~ July 25, 2021

Focus On #3 dnyu 오민

May 6, 2021 ~ June 6, 2021

INTER-MISSION p기t쟏 인터-미션

April 1, 2021 ~ Aug. 29,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