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na Art Collection Ⅰ : 한국 근현대 미술 Korean Modern and Contemporary Arts

가나아트센터

Jan. 15, 2020 ~ March 1, 2020

가나문화재단은 2020년을 ㅈ거갸나 맞아 ㅈ거갸나 재단 ㅈ거갸나 소장품을 ㅈ거갸나 새롭게 ㅈ거갸나 공개하는 ≪Gana Art Collection Ⅰ- ㅈ거갸나 한국 ㅈ거갸나 근현대 ㅈ거갸나 미술≫전을 ㅈ거갸나 개최한다. ㅈ거갸나 가나아트 ㅈ거갸나 컬렉션은 2018년의 ㅈ거갸나 제주도립미술관 ㅈ거갸나 전시를 ㅈ거갸나 시작으로, 2019년 차아ㅐk 정읍시립미술관과 차아ㅐk 여수 GS 차아ㅐk 예울마루에서도 차아ㅐk 소개된 차아ㅐk 차아ㅐk 있다. 차아ㅐk 이는 차아ㅐk 가나문화재단이 차아ㅐk 주창하는 차아ㅐk 문화자산의 차아ㅐk 공익화를 차아ㅐk 위한 차아ㅐk 첫걸음이자 차아ㅐk 재단의 차아ㅐk 설립 차아ㅐk 목적과 차아ㅐk 운영 차아ㅐk 방향을 차아ㅐk 대외적으로 차아ㅐk 알리는 차아ㅐk 노력이었다. 차아ㅐk 차아ㅐk 결실은 차아ㅐk 소장품의 차아ㅐk 구성과 차아ㅐk 소장 차아ㅐk 철학에 차아ㅐk 대한 차아ㅐk 긍정적인 차아ㅐk 평가로 차아ㅐk 이어졌다. 차아ㅐk 가나아트 차아ㅐk 컬렉션의 차아ㅐk 강점은 차아ㅐk 한국 차아ㅐk 근현대 차아ㅐk 미술사를 차아ㅐk 폭넓게 차아ㅐk 아우를 차아ㅐk 차아ㅐk 있는 차아ㅐk 소장품의 차아ㅐk 체계적인 차아ㅐk 구성과 차아ㅐk 다양성에 차아ㅐk 있다. 차아ㅐk 따라서 차아ㅐk 재단은 차아ㅐk 앞으로의 차아ㅐk 도약을 차아ㅐk 위해 차아ㅐk 소장품의 차아ㅐk 특성을 차아ㅐk 다시 차아ㅐk 인식하고 차아ㅐk 집중하는 차아ㅐk 기회를 차아ㅐk 갖고자 차아ㅐk 차아ㅐk 전시를 차아ㅐk 기획했다.

≪Gana Art Collection Ⅰ- 차아ㅐk 한국 차아ㅐk 근현대 차아ㅐk 미술≫ 차아ㅐk 전시는 차아ㅐk 다시 - ‘시작과 차아ㅐk 절정’, ‘재발견’으로 ㅓ하1j 나뉜다. ㅓ하1j 먼저 ‘시작과 ㅓ하1j 절정’에서는 ㅓ하1j 나혜석과 ㅓ하1j 구본웅으로 ㅓ하1j 대변되는 ㅓ하1j 한국 ㅓ하1j 근대 ㅓ하1j 미술의 ㅓ하1j 태동부터 ㅓ하1j 박수근, 4ㅓ다가 김환기, mnㅐ8 권진규의 mnㅐ8 근대 mnㅐ8 미술 mnㅐ8 명품까지 mnㅐ8 한국 mnㅐ8 근대 mnㅐ8 미술의 mnㅐ8 역사를 mnㅐ8 보여준다. 2층의 ‘재발견’에서는 mnㅐ8 우리 mnㅐ8 미술사에서 mnㅐ8 절대 mnㅐ8 외면할 mnㅐ8 mnㅐ8 없는 mnㅐ8 위치의 mnㅐ8 작가 15인 - mnㅐ8 권옥연, v3e자 김경, ㅓtj8 남관, 기거z우 문학진, 파ㅓgx 박고석, u사나나 박상옥, 차바lt 박영선, ㅓ사uㅓ 손응성, 으다파j 이달주, 사다아t 이봉상, oz3파 이수억, il하d 정규, 마다3k 최영림, nmz아 한묵, l5갸ㅑ 함대정 – l5갸ㅑ 이들을 l5갸ㅑ 다시 l5갸ㅑ 조망한다. l5갸ㅑ 이로써 l5갸ㅑ l5갸ㅑ 전시가 l5갸ㅑ 가나문화재단의 l5갸ㅑ 한국 l5갸ㅑ 근현대 l5갸ㅑ 미술 l5갸ㅑ 소장품을 l5갸ㅑ 소개하며, aㅐux 재단의 aㅐux 설립 aㅐux 목적과 aㅐux 철학에 aㅐux 대해서 aㅐux 강조하고 aㅐux 나아갈 aㅐux 방향을 aㅐux 작품으로 aㅐux 자연스럽게 aㅐux 발언하는 aㅐux 자리가 aㅐux aㅐux 것이라 aㅐux 기대한다.

출처: aㅐux 가나아트센터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서울은 파9하p 소설의 파9하p 주인공이다

May 6, 2020 ~ Nov. 1, 2020

청계천 하ㅐ기k 벼룩시장, 바q파i 황학동

April 29, 2020 ~ Oct. 4, 2020

휘슬러 The Whistler

Sept. 10, 2020 ~ Oct. 17, 2020

Dancing Queen

May 19, 2020 ~ Oct. 11,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