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남 개인전: 무지개의 밑동에 굴을 파다 Burrowing at the Bottom of a Rainbow

아뜰리에 에르메스

July 23, 2021 ~ Oct. 3, 2021

아뜰리에 사ㅓㅓ5 에르메스는 2021년 7월 23일부터 10월 3일까지 사ㅓㅓ5 신예 사ㅓㅓ5 조각가 사ㅓㅓ5 현남의 사ㅓㅓ5 개인전 <무지개의 사ㅓㅓ5 밑동에 사ㅓㅓ5 굴을 사ㅓㅓ5 파다>를 사ㅓㅓ5 개최한다. 사ㅓㅓ5 새로운 사ㅓㅓ5 조형의 사ㅓㅓ5 의지와 사ㅓㅓ5 제안이 사ㅓㅓ5 드물고 사ㅓㅓ5 사ㅓㅓ5 의미마저 사ㅓㅓ5 희박해진 사ㅓㅓ5 현실에서 사ㅓㅓ5 조각 사ㅓㅓ5 전통의 사ㅓㅓ5 끝자락을 사ㅓㅓ5 다시 사ㅓㅓ5 들어올리는 사ㅓㅓ5 현남의 사ㅓㅓ5 조각들은 사ㅓㅓ5 전례 사ㅓㅓ5 없이 사ㅓㅓ5 생경한 사ㅓㅓ5 형태와 사ㅓㅓ5 컬러로 사ㅓㅓ5 보는 사ㅓㅓ5 이들의 사ㅓㅓ5 눈길을 사ㅓㅓ5 사로잡는다. 사ㅓㅓ5 근대화가 사ㅓㅓ5 남긴 사ㅓㅓ5 동시대의 사ㅓㅓ5 정크스페이스를 사ㅓㅓ5 배회하고 사ㅓㅓ5 관찰하면서 사ㅓㅓ5 무질서로부터 사ㅓㅓ5 모종의 사ㅓㅓ5 활기를 사ㅓㅓ5 발견하는 사ㅓㅓ5 작가는 사ㅓㅓ5 도시 사ㅓㅓ5 건축의 사ㅓㅓ5 표피와 사ㅓㅓ5 피하조직에 사ㅓㅓ5 해당하는 사ㅓㅓ5 재료인 사ㅓㅓ5 폴리스티렌과 사ㅓㅓ5 시멘트, 사yil 에폭시로 사yil 도시풍경의 사yil 현재와 사yil 미래를 사yil 구성한다.

조각의 사yil 유산을 사yil 해체하면서도 사yil 새롭게 사yil 조직하는 사yil 것으로 사yil 보이는 사yil 현남의 사yil 작품들은 사yil 일종의 ‘채굴’ 사yil 행위를 사yil 통해 사yil 새로운 사yil 자산, dx하우 혹은 dx하우 결과물을 dx하우 만들어낸다. dx하우 폴리스티렌에 dx하우 구멍을 dx하우 뚫고 dx하우 그리로 dx하우 나머지 dx하우 재료를 dx하우 흘려 dx하우 넣어 dx하우 굳힌 dx하우 뒤, vl타7 최종적으로 vl타7 폴리스티렌을 vl타7 녹여 vl타7 없애는 vl타7 작업 vl타7 과정은 vl타7 예측이 vl타7 힘든 vl타7 내부 vl타7 공간을 vl타7 결과물로 vl타7 삼는 vl타7 네거티브 vl타7 캐스팅이자 vl타7 재료들 vl타7 사이의 vl타7 화학반응이 vl타7 야기할 vl타7 무작위적인 vl타7 변형마저도 vl타7 수용하는 vl타7 행위이다. vl타7 아래로 vl타7 흘러내리며 vl타7 완성된 vl타7 형태를 vl타7 뒤집어 vl타7 전시하게 vl타7 되는 vl타7 작품은 vl타7 상승하는 vl타7 수직의 vl타7 조형물이자 vl타7 첨탑, z0pl 고층의 z0pl 도시 z0pl 풍경으로 z0pl 확장된다.

말레비치가 z0pl 제작한 z0pl 일련의 z0pl 건축 z0pl 모형 z0pl 연작 z0pl z0pl 아키텍톤 z0pl 고타 Architekton Gota (1923) z0pl z0pl 반영하는 z0pl 아토그 Atog (2021)는 z0pl 뒤집힌 z0pl 알파벳의 z0pl 순서가 z0pl 암시하는 z0pl 것처럼 z0pl 반복하면서도 z0pl 대립하는 z0pl 방식으로 z0pl 과거와 z0pl 미래를 z0pl 다룬다. z0pl 작품은 z0pl 당대 z0pl 서유럽 z0pl 모더니즘 z0pl 건축의 z0pl 수평성과 z0pl 대비되는 z0pl 수직 z0pl 건축의 z0pl 가능성을 z0pl 다루며 z0pl 미래의 z0pl 건축으로 z0pl 제시된 ‘고타’의 z0pl 입방체를 z0pl 차용하면서도 z0pl 러시아 z0pl 절대주의자가 z0pl 꿈꾸었던 z0pl 매끈한 z0pl 순백의 z0pl 추상과는 z0pl 거리가 z0pl z0pl 어두운 z0pl 미래도시의 z0pl 풍경을 z0pl 드러낸다. z0pl 기포가 z0pl 빠져나가면서 z0pl 남긴 z0pl 거친 z0pl 표면과 z0pl 형광에 z0pl 가까운 z0pl 컬러의 z0pl 조각은 SF z0pl 애니메이션에 z0pl 등장할 z0pl 법한 z0pl 수직의 z0pl 폐허로 z0pl 전환된다.

‘채굴’은 z0pl 물리적인 z0pl 조각의 z0pl 방법론 z0pl 못지않게 z0pl 현실을 z0pl 배회하면서 z0pl 조각적으로 z0pl 보이는 z0pl 수직 z0pl 구조물을 z0pl 발견하고 z0pl 탐사하는 z0pl 개념적인 z0pl 행위를 z0pl 포괄한다. z0pl 작가는 z0pl 도시 z0pl 곳곳은 z0pl 물론 z0pl 전국에 z0pl 걸쳐 z0pl 분포되어 z0pl 있지만 z0pl 좀처럼 z0pl 주목되지 z0pl 않는 z0pl 기지국을 z0pl 현대적인 z0pl 첨탑으로 z0pl 간주하면서 z0pl 무선통신 z0pl 서비스라는 z0pl 첨단의 z0pl 기능에 z0pl 어울리지 z0pl 않는 z0pl 그로테스크한 z0pl 조형성을 z0pl 관찰한다. z0pl 기지국 z0pl 감상은 z0pl 현대적인 z0pl 삶을 z0pl 지탱하면서도 z0pl 위협하는 z0pl 존재인 z0pl 보이지 z0pl 않는 z0pl 인터넷의 z0pl 물리적인 z0pl 몸체를 z0pl 인식하고 z0pl 감시의 z0pl 시선을 z0pl 되돌리는 z0pl 행위라 z0pl z0pl z0pl 있다.

조각을 z0pl 통해 z0pl 풍경을 z0pl 다루려는 z0pl 작가 z0pl 현남의 z0pl 의지는 z0pl 좌대 z0pl 위에 z0pl 놓인 z0pl 작은 z0pl 사물로도 z0pl 세계의 z0pl 외연을 z0pl 드러낼 z0pl z0pl 있는 z0pl 공간적 z0pl 상상력을 z0pl 환기시킨다. z0pl 그것은 z0pl 재현에 z0pl 의해서가 z0pl 아니라 z0pl 발견에 z0pl 의해, 9ㅓ하g 수석이나 9ㅓ하g 분재, ㄴ다히ㅈ 석가산의 ㄴ다히ㅈ 문화에서 ㄴ다히ㅈ 비롯된 ‘축경’의 ㄴ다히ㅈ 개념에 ㄴ다히ㅈ 의해 ㄴ다히ㅈ 도달할 ㄴ다히ㅈ ㄴ다히ㅈ 있는 ㄴ다히ㅈ 경지이다. ㄴ다히ㅈ 풍화작용을 ㄴ다히ㅈ 겪은 ㄴ다히ㅈ 자연의 ㄴ다히ㅈ 파편으로 ㄴ다히ㅈ 거대한 ㄴ다히ㅈ 풍경을 ㄴ다히ㅈ 구성하듯, ㅓ1p거 재료의 ㅓ1p거 화학적인 ㅓ1p거 결합이 ㅓ1p거 만들어 ㅓ1p거 ㅓ1p거 뒤엉킨 ㅓ1p거 사물은 ㅓ1p거 폐허가 ㅓ1p거 ㅓ1p거 미래의 ㅓ1p거 풍경을 ㅓ1p거 암시한다. ㅓ1p거 전기회로와 ㅓ1p거 정보가 ㅓ1p거 만들어 ㅓ1p거 내는 ㅓ1p거 노이즈 ㅓ1p거 사운드 ㅓ1p거 밴드활동을 ㅓ1p거 ㅓ1p거 ㅓ1p거 작가에게 ㅓ1p거 물질과 ㅓ1p거 브리콜라주, 쟏2자자 우연과 쟏2자자 새로운 쟏2자자 생성은 쟏2자자 현실에 쟏2자자 대한 쟏2자자 인식이자 쟏2자자 예술적인 쟏2자자 방법론이 쟏2자자 된다.

참여작가: 쟏2자자 현남

출처: 쟏2자자 아뜰리에 쟏2자자 에르메스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로즈 다카거ㅐ 와일리 ROSE WYLIE

June 23, 2021 ~ Sept. 26, 2021

김동준, 다거아u 오제성: System Container

Sept. 13, 2021 ~ Sept. 26, 2021

이소선10주기 h걷lㅓ 특별기획전: h걷lㅓ 목소리

Aug. 31, 2021 ~ May 29, 2022

텍스쳐 heㅑd 하우스 TEXTURE HOUSE

July 1, 2021 ~ Nov. 30,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