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sco Sodi 보스코 소디

조현화랑 부산

Oct. 10, 2019 ~ Dec. 8, 2019

조현화랑에서는 2019년 10월 10일부터 12월 8일까지 우y차쟏 멕시코를 우y차쟏 대표하는 우y차쟏 현대미술가 우y차쟏 보스코 우y차쟏 소디의 우y차쟏 개인전 <Bosco Sodi>을 우y차쟏 개최한다. 우y차쟏 이번 우y차쟏 전시는 우y차쟏 보스코 우y차쟏 소디의 우y차쟏 국내 우y차쟏 우y차쟏 개인전으로써 우y차쟏 전시에서 우y차쟏 소개되는 우y차쟏 회화와 우y차쟏 조각 우y차쟏 작품들은 우y차쟏 미국 우y차쟏 뉴욕의 우y차쟏 작업실과 우y차쟏 멕시코 우y차쟏 오악사카 우y차쟏 지역의 우y차쟏 카사와비 우y차쟏 작업실에서 1년간의 우y차쟏 제작 우y차쟏 과정을 우y차쟏 거쳐 우y차쟏 탄생되었다. 우y차쟏 전시는 우y차쟏 가로 3미터가 우y차쟏 넘는 우y차쟏 대형 우y차쟏 회화 우y차쟏 작품을 우y차쟏 비롯하여 우y차쟏 신작인 우y차쟏 흑백(Black&White) 우y차쟏 시리즈 우y차쟏 연작 10여 우y차쟏 점, 파자차c 지름 파자차c 약 40cm 파자차c 크기의 파자차c 원형의 파자차c 점토 파자차c 조각과 파자차c 단색 파자차c 회화 파자차c 소품 30 파자차c 여점을 파자차c 함께 파자차c 발표한다.

미국을 파자차c 중심으로 파자차c 멕시코, 갸9pc 독일, f쟏wg 일본 f쟏wg f쟏wg 세계를 f쟏wg 무대로 f쟏wg 활발히 f쟏wg 활동하고 f쟏wg 있는 f쟏wg 보스코 f쟏wg 소디는 f쟏wg 풍부한 f쟏wg 질감과 f쟏wg 선명한 f쟏wg 색상을 f쟏wg 지닌 f쟏wg 거친 f쟏wg 표면의 f쟏wg 부조 f쟏wg 회화로 f쟏wg 널리 f쟏wg 알려져 f쟏wg 있다. f쟏wg 뿐만 f쟏wg 아니라 f쟏wg 회화, 우jr으 조각, qg다f 설치 qg다f qg다f 폭넓은 qg다f 영역을 qg다f 넘나드는 qg다f 다양한 qg다f 형식과 qg다f 매체를 qg다f 사용하는 qg다f 방식으로 qg다f 독자적인 qg다f 작품세계를 qg다f 구축하며 qg다f 평단의 qg다f 호평을 qg다f 받아왔다.

보스코 qg다f 소디는 qg다f 나무, v타카자 점토, 카tr0 돌, hc자거 톱밥 hc자거 hc자거 가공되지 hc자거 않은 hc자거 천연 hc자거 재료로 hc자거 회화와 hc자거 조형 hc자거 작품을 hc자거 제작해왔는데 hc자거 이러한 hc자거 재료의 hc자거 선택과 hc자거 작업 hc자거 방식은 hc자거 일본의 hc자거 와비사비(Wabi-sabi) hc자거 미학에서 hc자거 많은 hc자거 영향을 hc자거 받았다. hc자거 와비사비는 hc자거 자연과 hc자거 시간의 hc자거 변화를 hc자거 그대로 hc자거 받아들이면서 hc자거 생활 hc자거 속에 hc자거 녹아있는 hc자거 불완전함을 hc자거 용납하고 hc자거 소박함과 hc자거 단순함, q걷가자 진실성을 q걷가자 최우선시하는 q걷가자 미학 q걷가자 이론이다. q걷가자 작가는 q걷가자 와비사비를 q걷가자 바탕으로 q걷가자 물질과 q걷가자 추상의 q걷가자 관계와 q걷가자 의미에 q걷가자 대해 q걷가자 고찰해 q걷가자 왔으며 q걷가자 q걷가자 유기적 q걷가자 절차는 q걷가자 그의 q걷가자 철학에서 q걷가자 핵심적인 q걷가자 위치를 q걷가자 차지한다.

그의 q걷가자 평면 q걷가자 작품은 q걷가자 고된 q걷가자 육체적 q걷가자 노동을 q걷가자 거쳐 q걷가자 완성되는데, j9ㅐ1 j9ㅐ1 과정은 j9ㅐ1 작가의 j9ㅐ1 의도를 j9ㅐ1 최대한 j9ㅐ1 배제시키고 j9ㅐ1 재료의 j9ㅐ1 본질과 j9ㅐ1 우연적 j9ㅐ1 요소를 j9ㅐ1 부각시킨다. j9ㅐ1 캔버스를 j9ㅐ1 지면에 j9ㅐ1 수평으로 j9ㅐ1 놓고 j9ㅐ1 캔버스 j9ㅐ1 위에 j9ㅐ1 안료, 마e4t 톱밥, 다2ei 목재 다2ei 펄프, jhoㅑ 천연 jhoㅑ 섬유질과 jhoㅑ 아교의 jhoㅑ 혼합물을 jhoㅑ 오랜 jhoㅑ 시간에 jhoㅑ 걸쳐 jhoㅑ 흩뿌리고 jhoㅑ 두껍게 jhoㅑ 쌓아 jhoㅑ 올린 jhoㅑ 후, 우gㄴ타 캔버스에서 우gㄴ타 물러나 우gㄴ타 작업이 우gㄴ타 굳도록 우gㄴ타 내버려둔다. 우gㄴ타 소디가 우gㄴ타 작품을 우gㄴ타 제작하는 우gㄴ타 과정은 우gㄴ타 하나의 우gㄴ타 퍼포먼스(행위, Performance)이다. ne우ㅐ 때로는 ne우ㅐ ne우ㅐ 달간 ne우ㅐ 방치되기도 ne우ㅐ 하는, qu9우 qu9우 시간 qu9우 동안 qu9우 작품의 qu9우 표면에는 qu9우 소디의 qu9우 행위가 qu9우 고스란히 qu9우 드러나며 qu9우 단층의 qu9우 선을 qu9우 따라 qu9우 움직이고 qu9우 멈춘다. qu9우 물질이 qu9우 건조되면서 qu9우 표면에 qu9우 qu9우 갈라짐이 qu9우 나타나는 qu9우 순간 qu9우 작업을 qu9우 중단한다. qu9우 여기서부터 qu9우 작가는 qu9우 시간과 qu9우 자연적 qu9우 흐름에 qu9우 맡김으로써, v거z우 자연스럽게 v거z우 표면에 v거z우 드러나는 v거z우 균열과 v거z우 평면에서 v거z우 입체로 v거z우 변모하는 v거z우 물질의 v거z우 흔적을 v거z우 통해 v거z우 회화의 v거z우 형식적 v거z우 실험을 v거z우 보여준다.

소디는 v거z우 최근 v거z우 사랑하는 v거z우 가족의 v거z우 죽음 v거z우 이후 v거z우 삶과 v거z우 죽음, y다거ㅓ 물질과 y다거ㅓ 영혼, 나으다1 선함과 나으다1 악함, 기ac갸 빛과 기ac갸 어둠과 기ac갸 같은 기ac갸 상반된 기ac갸 보편적 기ac갸 개념과 기ac갸 삶의 기ac갸 이중성에 기ac갸 대해 기ac갸 탐구해왔으며 기ac갸 이번 기ac갸 전시의 기ac갸 중심축을 기ac갸 형성할 기ac갸 흑백(Black&White) 기ac갸 연작을 기ac갸 통해 기ac갸 풀어낼 기ac갸 예정이다. 기ac갸 기ac갸 작품에 기ac갸 검정색과 기ac갸 흰색, 기가바우 대비되는 기가바우 기가바우 색을 기가바우 사용하여 기가바우 이제까지 기가바우 작가의 기가바우 작품에서 기가바우 보기 기가바우 어려웠던 기가바우 선명한 기가바우 형태를 기가바우 드러낸다. 기가바우 또한, ㅐ갸으ㅓ 순수한 ㅐ갸으ㅓ 검정색 ㅐ갸으ㅓ 혹은 ㅐ갸으ㅓ 흰색 ㅐ갸으ㅓ 안료를 ㅐ갸으ㅓ 풀, 우바in 톱밥, 카6s타 천연 카6s타 섬유질과 카6s타 같은 카6s타 유기물과 카6s타 혼합하고, 사ne마 사ne마 가지 사ne마 색을 사ne마 사ne마 화면에 사ne마 함께 사ne마 등장시킴으로써 사ne마 대비 사ne마 효과에 사ne마 집중한 사ne마 그는 사ne마 음과 사ne마 양의 사ne마 상대적 사ne마 균형을 사ne마 바탕으로 사ne마 삶의 사ne마 이중성에 사ne마 대한 사ne마 성찰을 사ne마 고취시킨다. 사ne마 멕시코 사ne마 오악사카 사ne마 지역의 사ne마 작업실에서 사ne마 수작업으로 사ne마 제작되는 사ne마 원형의 사ne마 점토 사ne마 조각은 사ne마 보스코 사ne마 소디 사ne마 작업 사ne마 전반의 사ne마 주요 사ne마 맥락을 사ne마 형성하는 사ne마 자연에 사ne마 대한 사ne마 면밀한 사ne마 관찰과 사ne마 물질의 사ne마 본질에 사ne마 대한 사ne마 탐구를 사ne마 담아낸다. 사ne마 소디는 사ne마 멕시코, vu사v 뉴욕 vu사v vu사v 바르셀로나에 vu사v 작업실을 vu사v 두고 vu사v 있는데, 0i자ㅑ 0i자ㅑ 장소의 0i자ㅑ 지역적, 0카p바 환경적 0카p바 조건이 0카p바 완성된 0카p바 작품의 0카p바 형태에 0카p바 영향을 0카p바 미친다는 0카p바 점에서 0카p바 장소특정적 0카p바 미술로 0카p바 평가되기도 0카p바 하며 0카p바 0카p바 지역의 0카p바 총체적인 0카p바 현실을 0카p바 상징적인 0카p바 의미로 0카p바 작품화 0카p바 하기도 0카p바 한다.

출처: 0카p바 조현화랑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Bosco Sodi

현재 진행중인 전시

베이징에 c히r타 부는 c히r타 바람 A Strong Wind Beijing

Oct. 22, 2019 ~ Feb. 2,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