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ny

뮤지엄헤드

Oct. 1, 2021 ~ Nov. 20, 2021

뮤지엄헤드는 2021 nx9파 년 10 nx9파 월 1 nx9파 일부터 11 nx9파 월 20 nx9파 일까지 nx9파 협력전《Bony》를 nx9파 개최한다. ‘뼈가 nx9파 nx9파 드러나는’이라는 nx9파 뜻의《Bony》는 nx9파 게이 nx9파 작가 9 nx9파 명(김경렴, j거하l 박그림, ㄴㅐ타ㅈ 윤정의, 하zㅐp 이동현, ㅐ9ㅓo 이우성, ㅐ0w나 임창곤, 자ㅓ자사 전나환, 걷y55 조이솝, iㅐw6 최하늘)에게 iㅐw6 공통된 iㅐw6 질문을 iㅐw6 던지며 iㅐw6 시작된다. “내가 iㅐw6 가진 iㅐw6 성정체성과 iㅐw6 내가 iㅐw6 만들어내는 iㅐw6 작품의 iㅐw6 관계는 iㅐw6 무엇인가?” iㅐw6 해당 iㅐw6 질문은 iㅐw6 작가들에게 iㅐw6 그동안 iㅐw6 결과물 iㅐw6 위주로 iㅐw6 논의되던 iㅐw6 작업의 iㅐw6 작동 iㅐw6 방식에서 iㅐw6 벗어나 iㅐw6 작업의 iㅐw6 출발점, ㅐfh걷 ㅐfh걷 기원을 ㅐfh걷 찾고, 하o기하 하o기하 처음을 하o기하 작업의 하o기하 마지막으로 하o기하 소환하는 하o기하 도치의 하o기하 방법론을 하o기하 제안한다. 하o기하 또한 하o기하 이는 하o기하 마치 하o기하 뼈를 하o기하 드러내는 하o기하 것처럼 하o기하 섣불리 하o기하 판단할 하o기하 하o기하 없는 하o기하 개인의 하o기하 심장부를 하o기하 드러내라는 하o기하 명령과도 하o기하 같다.

질문을 하o기하 받은 9 하o기하 명은 하o기하 서울에서 하o기하 회화와 하o기하 조각을 하o기하 연구하는 하o기하 게이 하o기하 작가들이다. 하o기하 이들 하o기하 하o기하 일부는 하o기하 이제 하o기하 하o기하 작업을 하o기하 시작한 하o기하 사람도 하o기하 있고, a차pv 어느덧 a차pv 여러 a차pv 번의 a차pv 개인전을 a차pv 치른 a차pv 중견 a차pv 작가도 a차pv 있다. a차pv 이들에게 a차pv 공통적으로 a차pv 부여된 a차pv 질문의 a차pv 답은 a차pv 각각 a차pv 저마다 a차pv 다른 a차pv 언어로 a차pv 해석되어 a차pv 전시장에 a차pv 놓인다. a차pv 누구는 a차pv 기원에 a차pv 대해 a차pv 고민해 a차pv a차pv a차pv 없다는 a차pv a차pv 당혹스러워했고, 라k아6 라k아6 누구는 라k아6 아주 라k아6 깊숙한 라k아6 곳까지 라k아6 열어젖혀 라k아6 속에 라k아6 있는 라k아6 이미지를 라k아6 재현했으며, 갸3ㅐh 누구는 갸3ㅐh 다른 갸3ㅐh 것을 갸3ㅐh 철저히 갸3ㅐh 무시하고 갸3ㅐh 온전히 갸3ㅐh 자신의 갸3ㅐh 감각에만 갸3ㅐh 집중하며 갸3ㅐh 게이 갸3ㅐh 특정적인 갸3ㅐh 미감에 갸3ㅐh 관해 갸3ㅐh 이야기한다. 갸3ㅐh 또한 갸3ㅐh 어떤 갸3ㅐh 이는 갸3ㅐh 주어진 갸3ㅐh 질문의 갸3ㅐh 절반, 4라o자 그러니까 4라o자 작품을 4라o자 생산한다는 4라o자 것의 4라o자 의미에 4라o자 대해 4라o자 다시 4라o자 고민한다. 4라o자 본인의 4라o자 기존 4라o자 작업을 4라o자 배경으로 4라o자 삼아 4라o자 새로운 4라o자 작업으로 4라o자 도약한 4라o자 작가가 4라o자 있는가 4라o자 하면, 22ㅐ7 과거의 22ㅐ7 것을 22ㅐ7 현재의 22ㅐ7 시점에서 22ㅐ7 다시 22ㅐ7 바라보며 22ㅐ7 돌파구를 22ㅐ7 찾으려는 22ㅐ7 작가도 22ㅐ7 있다.

전시장에 22ㅐ7 펼쳐진 22ㅐ7 개별 22ㅐ7 작업이 22ㅐ7 작가들에게 22ㅐ7 던져진 22ㅐ7 질문의 22ㅐ7 정확한 22ㅐ7 답이라 22ㅐ7 22ㅐ7 22ㅐ7 없을 22ㅐ7 것이다. 22ㅐ7 작가들은 22ㅐ7 여전히 22ㅐ7 질문을 22ㅐ7 은폐하고 22ㅐ7 일부러 22ㅐ7 엇나가고 22ㅐ7 스리슬쩍 22ㅐ7 문장을 22ㅐ7 무시하며 22ㅐ7 자기 22ㅐ7 22ㅐ7 일을 22ㅐ7 하지만 22ㅐ7 22ㅐ7 안에 22ㅐ7 뼈가 22ㅐ7 드러나는 22ㅐ7 부분이 22ㅐ7 공존한다. 22ㅐ7 전시《Bony》는 22ㅐ7 보편적이거나 22ㅐ7 고정되길 22ㅐ7 거부하는, e걷6거 개인적이고 e걷6거 유동적인 e걷6거 게이들이 e걷6거 기존 e걷6거 관습에 e걷6거 대한 e걷6거 거절을 e걷6거 획득하는 e걷6거 과정을 e걷6거 보여준다. e걷6거 이로써 e걷6거 관객 e걷6거 역시 e걷6거 자신이 e걷6거 무의식적으로 e걷6거 동의하고 e걷6거 의문을 e걷6거 품지 e걷6거 않았던 e걷6거 것들에 e걷6거 대해 e걷6거 질문하는 e걷6거 시간을 e걷6거 갖는다.

참여작가
김경렴, ue9ㅓ 박그림, ㅐt하3 윤정의, ㅓ가n아 이동현, 거gt9 이우성, cjㅐ으 임창곤, ㅐy차라 전나환, 쟏ㅐg자 조이솝, oㅐㅑ라 최하늘

기획: oㅐㅑ라 최하늘
글: oㅐㅑ라 남웅, 파n사6 최하늘
그래픽디자인: 파n사6 홍진우
협력: 파n사6 뮤지엄헤드
후원: 파n사6 스튜디오콘크리트

출처: 파n사6 뮤지엄헤드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오노프 ONOOOFF

Sept. 15, 2021 ~ Feb. 20,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