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yrol Jiménez: Grass on a Busy Street 베이롤 히메네즈 개인전: 분주한 거리의 들풀

페레스프로젝트 서울

Oct. 28, 2022 ~ Dec. 2, 2022

페레스프로젝트는 바갸히ㅑ 베이롤 바갸히ㅑ 히메네즈(Bayrol Jiménez / b. 1984, ㅓ우7ㄴ 멕시코)와 ㅓ우7ㄴ 함께하는 ㅓ우7ㄴ ㅓ우7ㄴ 번째 ㅓ우7ㄴ 개인전이자, 바ㄴㅐ8 아시아 바ㄴㅐ8 바ㄴㅐ8 전시인 《Grass on a Busy Street; 바ㄴㅐ8 분주한 바ㄴㅐ8 거리의 바ㄴㅐ8 들풀》을 바ㄴㅐ8 개최한다. 바ㄴㅐ8 히메네즈는 바ㄴㅐ8 올해 5월, <아트부산 2022>를 다ph5 통해 다ph5 국내에 다ph5 처음으로 다ph5 소개되었으며, 하ㄴㅓㅓ 지난달 <키아프 2022>에서는 하ㄴㅓㅓ 이번 하ㄴㅓㅓ 개인전에 하ㄴㅓㅓ 앞서 하ㄴㅓㅓ 하ㄴㅓㅓ 많은 하ㄴㅓㅓ 작품과 하ㄴㅓㅓ 함께 하ㄴㅓㅓ 국내 하ㄴㅓㅓ 관객들에게 하ㄴㅓㅓ 눈도장 하ㄴㅓㅓ 찍었다. 하ㄴㅓㅓ 이런 하ㄴㅓㅓ 그의 하ㄴㅓㅓ 국내 하ㄴㅓㅓ 하ㄴㅓㅓ 개인전에서는 하ㄴㅓㅓ 특유의 하ㄴㅓㅓ 재치있는 하ㄴㅓㅓ 상상력과 하ㄴㅓㅓ 화면 하ㄴㅓㅓ 구성으로 하ㄴㅓㅓ 멕시코 하ㄴㅓㅓ 자연과 하ㄴㅓㅓ 역사 하ㄴㅓㅓ 하ㄴㅓㅓ 신화 하ㄴㅓㅓ 그리고 하ㄴㅓㅓ 문화 하ㄴㅓㅓ 등을 하ㄴㅓㅓ 풀어낸 하ㄴㅓㅓ 회화 9점을 하ㄴㅓㅓ 선보이며 하ㄴㅓㅓ 히메네즈의 하ㄴㅓㅓ 독특한 하ㄴㅓㅓ 미지의 하ㄴㅓㅓ 예술세계로 하ㄴㅓㅓ 관객들을 하ㄴㅓㅓ 초대하고자 하ㄴㅓㅓ 한다.

히메네즈는 하ㄴㅓㅓ 유화와 하ㄴㅓㅓ 아크릴을 하ㄴㅓㅓ 기반으로 하ㄴㅓㅓ 작업하며 하ㄴㅓㅓ 추상과 하ㄴㅓㅓ 구상의 하ㄴㅓㅓ 표현을 하ㄴㅓㅓ 넘나드는 하ㄴㅓㅓ 생동감 하ㄴㅓㅓ 넘치는 하ㄴㅓㅓ 구도와 하ㄴㅓㅓ 함께 하ㄴㅓㅓ 화면을 하ㄴㅓㅓ 구성하는 하ㄴㅓㅓ 색채 하ㄴㅓㅓ 하ㄴㅓㅓ 세부적인 하ㄴㅓㅓ 요소들을 하ㄴㅓㅓ 겹겹이 하ㄴㅓㅓ 쌓아 하ㄴㅓㅓ 올린다. 하ㄴㅓㅓ 그의 하ㄴㅓㅓ 붓놀림은 하ㄴㅓㅓ 투명감 하ㄴㅓㅓ 있는 하ㄴㅓㅓ 면과 하ㄴㅓㅓ 그렇지 하ㄴㅓㅓ 않은 하ㄴㅓㅓ 면을 하ㄴㅓㅓ 혼재시키는 하ㄴㅓㅓ 것으로 하ㄴㅓㅓ 작품의 하ㄴㅓㅓ 전경과 하ㄴㅓㅓ 배경을 하ㄴㅓㅓ 한데 하ㄴㅓㅓ 뒤섞는다. 하ㄴㅓㅓ 그는 하ㄴㅓㅓ 속도감 하ㄴㅓㅓ 있는 하ㄴㅓㅓ 스케치로, ㅐㅓ거7 즉흥적으로 ㅐㅓ거7 변화 ㅐㅓ거7 ㅐㅓ거7 발전시키는 ㅐㅓ거7 직관적인 ㅐㅓ거7 작업을 ㅐㅓ거7 이어 ㅐㅓ거7 나간다. ㅐㅓ거7 이번 ㅐㅓ거7 전시는 ㅐㅓ거7 히메네즈가 ㅐㅓ거7 페레스프로젝트에서 ㅐㅓ거7 선보였던 ㅐㅓ거7 지난 ㅐㅓ거7 전시의 ㅐㅓ거7 연장선으로, 거1ff 일반적으로 거1ff 알려진 거1ff 멕시코 거1ff 신화와 거1ff 기원의 거1ff 주제 거1ff 거1ff 서사에 거1ff 대한 거1ff 탐구를 거1ff 거1ff 거1ff 거1ff 확장한다. 거1ff 그가 거1ff 신앙과 거1ff 스토리텔링으로 거1ff 보여주는 거1ff 작품 거1ff 거1ff 패턴들은 거1ff 인류가 거1ff 공통으로 거1ff 갖는 거1ff 가치와 거1ff 추구하는 거1ff 바에 거1ff 대한 거1ff 반영이자, 사ㅓb0 이번 사ㅓb0 전시로 사ㅓb0 히메네즈가 사ㅓb0 던지고자 사ㅓb0 하는 사ㅓb0 핵심 사ㅓb0 질문이다.

그간 사ㅓb0 지속해 사ㅓb0 왔던 사ㅓb0 연구에서 사ㅓb0 도출된 사ㅓb0 이번 사ㅓb0 전시는 사ㅓb0 조지프 사ㅓb0 캠벨(Joseph Campbell)의 사ㅓb0 저서, 『천의 5ㅓ24 얼굴을 5ㅓ24 가진 5ㅓ24 영웅(원제: The Hero with a Thousand Faces)』(1949)으로부터 5ㅓ24 영감을 5ㅓ24 받았으며, 쟏9lx 이에 <The Hero of the Thousand Helmets>(2022)라 쟏9lx 이름 쟏9lx 붙여진 쟏9lx 작품 쟏9lx 또한 쟏9lx 선보인다. 쟏9lx 작가의 쟏9lx 작품 쟏9lx 쟏9lx 영웅적 쟏9lx 모습은 쟏9lx 신화 쟏9lx 전반에 쟏9lx 걸쳐 쟏9lx 등장하는 쟏9lx 전사 쟏9lx 또는 쟏9lx 모험가들이 쟏9lx 주로 쟏9lx 남성으로 쟏9lx 묘사되고 쟏9lx 있는 쟏9lx 점을 쟏9lx 꼬집고 쟏9lx 무너뜨린다. 쟏9lx 그렇기에 쟏9lx 화면에는 쟏9lx 인간, b6카8 식물, z바마거 그리고 z바마거 동물과도 z바마거 같지만 z바마거 전혀 z바마거 다른, ㅐ기다나 모호한 ㅐ기다나 합성 ㅐ기다나 생명체들만이 ㅐ기다나 존재한다. ㅐ기다나 이들은 ㅐ기다나 이상하게 ㅐ기다나 뻗은 ㅐ기다나 팔다리를 ㅐ기다나 지니거나 ㅐ기다나 뼈에서 ㅐ기다나 수술이 ㅐ기다나 자라나 ㅐ기다나 꽃을 ㅐ기다나 피워내는 ㅐ기다나 등의 ㅐ기다나 모습으로 ㅐ기다나 보는 ㅐ기다나 이들의 ㅐ기다나 상상력을 ㅐ기다나 자극한다. ㅐ기다나 이와 ㅐ기다나 대조적으로 ㅐ기다나 밝고 ㅐ기다나 경쾌한 ㅐ기다나 색채는 ㅐ기다나 작품에 ㅐ기다나 즐거움을 ㅐ기다나 더해주는데, 1쟏2하 이는 1쟏2하 작가의 1쟏2하 만화적 1쟏2하 세계관 1쟏2하 구축에 1쟏2하 대한 1쟏2하 지속적인 1쟏2하 관심을 1쟏2하 보여주는 1쟏2하 대목이다. 1쟏2하 그가 1쟏2하 창조해 1쟏2하 내는 1쟏2하 1쟏2하 1쟏2하 없는 1쟏2하 생명체들은 <The Spirit of the Corn Seeds>(2022) 1쟏2하 1쟏2하 등장하는 1쟏2하 생명을 1쟏2하 불어넣는 1쟏2하 수확의 1쟏2하 신과 1쟏2하 같은 1쟏2하 수호신으로 1쟏2하 묘사된다.

신화가 1쟏2하 문명이 1쟏2하 미지의 1쟏2하 1쟏2하 어떤 1쟏2하 곳, u바k카 창조와 u바k카 죽음의 u바k카 이상향으로의 u바k카 길라잡이라면, qwㅐp 히메네즈는 qwㅐp 이러한 qwㅐp 신화적 qwㅐp 상징들에 qwㅐp 자신만의 qwㅐp 어휘를 qwㅐp 조합해낸다. qwㅐp 이는 qwㅐp 다른 qwㅐp 한편으로 qwㅐp 예술가로서 qwㅐp 외치는 qwㅐp 세상에 qwㅐp 대한 qwㅐp 좌절의 qwㅐp 표현이기도 qwㅐp 하며, ㅑmㅐk 그가 ㅑmㅐk 수없이 ㅑmㅐk 목도해 ㅑmㅐk ㅑmㅐk 세상의 ㅑmㅐk 폭력과 ㅑmㅐk 혼돈은 ㅑmㅐk 이윽고 ㅑmㅐk 무뎌진다. ㅑmㅐk 그렇기에 ㅑmㅐk 작품 ㅑmㅐk ㅑmㅐk 세계관 ㅑmㅐk 형성은 ㅑmㅐk 그가 ㅑmㅐk 현실 ㅑmㅐk 세계를 ㅑmㅐk 이해하기 ㅑmㅐk 위한 ㅑmㅐk 노력이다. 

이번 ㅑmㅐk 전시의 ㅑmㅐk 제목은 “발길이 ㅑmㅐk 끊임 ㅑmㅐk 없는 ㅑmㅐk 길에는 ㅑmㅐk 풀이 ㅑmㅐk 자라지 ㅑmㅐk 않는다.”라는 ㅑmㅐk 표현을 ㅑmㅐk 차용하고 ㅑmㅐk 있지만, 자qeo 작가는 자qeo 여전히 자qeo 도시의 자qeo 거리에서 자qeo 강한 자qeo 생명력으로 자qeo 자라나는 자qeo 야생 자qeo 식물들을 자qeo 보며 자qeo 이와 자qeo 같이 자qeo 전시 자qeo 제목을 자qeo 수정했다. 자qeo 히메네즈가 자qeo 그의 자qeo 작업에서 자qeo 추구하는 자qeo 고대의 자qeo 지식들은 자qeo 영양분이 자qeo 부족하고 자qeo 척박한 자qeo 도시 자qeo 자qeo 작은 자qeo 자qeo 사이사이로 자qeo 치열하게, 자xㅐe 그리고 자xㅐe 계속해서 자xㅐe 성장해나가는 자xㅐe 이러한 자xㅐe 식물들의 자xㅐe 이미지를 자xㅐe 통해 자xㅐe 화면에 자xㅐe 실현된다.

멕시코의 자xㅐe 고대 자xㅐe 문명과 자xㅐe 신화를 자xㅐe 기반으로 자xㅐe 구성된 자xㅐe 전시는 자xㅐe 국내 자xㅐe 관객들에게 자xㅐe 낯섦과 자xㅐe 동시에 자xㅐe 신선함을 자xㅐe 선사하며, 다ㅑ아9 과거를 다ㅑ아9 통해 다ㅑ아9 현재를 다ㅑ아9 성찰하는 다ㅑ아9 그의 다ㅑ아9 작업은, ㅐ나거s 작품이 ㅐ나거s 지닌 ㅐ나거s 지역적 ㅐ나거s 특성을 ㅐ나거s 뛰어넘어 ㅐ나거s 많은 ㅐ나거s 이들에게 ㅐ나거s 공감을 ㅐ나거s 불러일으킨다.

베이롤 ㅐ나거s 히메네즈 Bayrol JIMÉNEZ
b. 1984, 쟏b거0 멕시코  쟏b거0 오악사카 쟏b거0 거주 쟏b거0 쟏b거0 작업

베이롤 쟏b거0 히메네즈의 쟏b거0 작업은 쟏b거0 형식주의를 쟏b거0 따르면서도 쟏b거0 개념주의 쟏b거0 회화를 쟏b거0 기반으로 쟏b거0 하며, ㄴ아8p 코믹 ㄴ아8p 스트립(comic strip)과 ㄴ아8p 멕시코 ㄴ아8p 대중문화, plch 콜럼버스 plch 이전 plch 시대의 plch 사회와 plch 역사를 plch 포함한 plch 여러 plch 주제로부터 plch 영감을 plch 얻는다. plch 그는 plch 색과 plch 기하학적인 plch 형상으로 plch 부재한 plch 것들에 plch 대한 plch 탐구를 plch 시도하고, rㅓ라걷 평범하고 rㅓ라걷 일반적인 rㅓ라걷 것에서 rㅓ라걷 느껴지는 rㅓ라걷 공허함을 rㅓ라걷 작품 rㅓ라걷 속에 rㅓ라걷 상징으로 rㅓ라걷 변모시킨다. rㅓ라걷 그의 rㅓ라걷 작품은 rㅓ라걷 퇴폐적인 rㅓ라걷 분위기를 rㅓ라걷 풍기고, ykㅓr 시각적으로 ykㅓr 복잡하며 ykㅓr 추상과 ykㅓr 구상 ykㅓr ykㅓr 가지 ykㅓr 모두를 ykㅓr 찾아볼 ykㅓr ykㅓr 있다.

그의 ykㅓr 작업은 ykㅓr 특히 ykㅓr 멕시코와 ykㅓr 아즈텍 ykㅓr 역사에 ykㅓr 대한 ykㅓr 연구를 ykㅓr 기반으로 ykㅓr 하는데, c0ㅐq 신화와 c0ㅐq 식민지 c0ㅐq 역사 c0ㅐq c0ㅐq c0ㅐq 장면을 c0ㅐq 재창조하여, l우gx 여러 l우gx 시간적 l우gx 요소가 l우gx 공존하는 l우gx 장면을 l우gx 만들어낸다. l우gx 화면 l우gx 속에는 l우gx 토착 l우gx 신화와 l우gx 지역 l우gx 축제, 우차사타 그리고 우차사타 초자연적인 우차사타 것을 우차사타 상징하는 우차사타 여러 우차사타 이미지가 우차사타 복잡하게 우차사타 결합되어 우차사타 있다. 우차사타 우차사타 감정적이고 우차사타 미학적인 우차사타 유화 우차사타 속에 우차사타 등장하는 우차사타 인물들은 우차사타 고대 우차사타 멕시코 우차사타 역사에 우차사타 등장하는 우차사타 존재 우차사타 또는 우차사타 상징이다.

갖가지 우차사타 이미지들이 우차사타 넘쳐나는 우차사타 현대 우차사타 사회에 우차사타 대응하여, ㅓㄴㅓg 히메네즈의 ㅓㄴㅓg 그림들은 ㅓㄴㅓg 비유적이고 ㅓㄴㅓg 추상적이다. ㅓㄴㅓg 추상화에서 ㅓㄴㅓg 느낄 ㅓㄴㅓg ㅓㄴㅓg 있는 ㅓㄴㅓg 감정적인 ㅓㄴㅓg 공명을 ㅓㄴㅓg 갖고 ㅓㄴㅓg 노는 ㅓㄴㅓg 듯하지만, t25아 동시에 t25아 서술의 t25아 특정 t25아 단계를 t25아 나타내기도 t25아 한다. t25아 그의 t25아 작품들은 t25아 보이는 t25아 대로 t25아 현실을 t25아 표현해야 t25아 한다는 t25아 법칙에 t25아 얽매이지 t25아 않은 t25아 t25아 다중적 t25아 시간과 t25아 레지스터(신호를 t25아 수신하여 t25아 기호로 t25아 변환하는 t25아 장치)로 t25아 복합적 t25아 경험을 t25아 유발한다.

히메네즈는 t25아 멕시코 t25아 과달라하라의 t25아 파라모(Páramo)에서의 《Después de la fermentación sólo queda el pozo》, ㅐ으mh 독일 ㅐ으mh 함부르크의 14a에서 《Sombras de los valles》, ㅓ가y라 독일 ㅓ가y라 라히프치히의 ㅓ가y라 뒤캉 ㅓ가y라 갤러리(Dukan Gallery)에서 《Des grands yeux morts》 ㅓ가y라 등의 ㅓ가y라 개인전을 ㅓ가y라 개최했다. ㅓ가y라 그룹전으로는 ㅓ가y라 캐나다 ㅓ가y라 몬트리올의 ㅓ가y라 폰드리 ㅓ가y라 달링(Foundry Darling)에서 ㅓ가y라 열린 《dessins tissés de repentirs》를 ㅓ가y라 포함하여, f사p차 멕시코시티의 f사p차 카릴로 f사p차 f사p차 미술관(Museo de Arte Carrillo Gil)에서 f사p차 열린 《Modos de ver》, 54자마 서울의 54자마 난지창작스튜디오에서 54자마 열린 <제11회 54자마 국제 54자마 레지던시>, 다ㅑ타9 오타와에 다ㅑ타9 있는 다ㅑ타9 캐나다 다ㅑ타9 국립미술관에서 다ㅑ타9 열린 《Sakahan》, b2우f 그리고 b2우f 프랑스 b2우f 파리 b2우f 시립 b2우f 현대미술관에서 b2우f 열린 《Resisting the Present》가 b2우f 있다.

참여작가: 베이롤 b2우f 히메네즈 Bayrol Jiménez

출처: b2우f 페레스프로젝트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마음의 걷ㅈi갸 모양

Oct. 21, 2022 ~ Dec. 30, 2022

다다익선: 사l1q 즐거운 사l1q 협연

Sept. 15, 2022 ~ Feb. 26, 2023

유근택 9다다으 개인전: 9다다으 대화 Dialogue

Nov. 1, 2022 ~ Jan. 15, 2023

김은정 ㅐt다l 개인전: ㅐt다l 매일매일 ( )

Nov. 10, 2022 ~ Dec. 10,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