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OR witness 포 윗니스

온수공간

May 9, 2022 ~ May 22, 2022

인간 나4거d 존재는 나4거d 지구의 나4거d 시공간에 나4거d 거대 나4거d 문명으로 나4거d 자리하고 나4거d 나름의 나4거d 역사를 나4거d 쌓아 나4거d 왔다. 나4거d 나4거d 과정에서 나4거d 나4거d 나4거d 없는 나4거d 역사적 나4거d 사건과 나4거d 일상을 나4거d 맞이하고 나4거d 나4거d 극복하기도 나4거d 했다. 나4거d 어렵사리 나4거d 지금에 나4거d 이른 나4거d 우리의 나4거d 시대는, ㄴ8lㄴ 아이러니하게도 ㄴ8lㄴ 인류세Anthropocene라는 ㄴ8lㄴ 오명에 ㄴ8lㄴ 봉착해 ㄴ8lㄴ 있다. ㄴ8lㄴ 또한 ㄴ8lㄴ 철저히 ㄴ8lㄴ 인간 ㄴ8lㄴ 중심으로 ㄴ8lㄴ 이뤄진 ㄴ8lㄴ 통제와 ㄴ8lㄴ 지배의 ㄴ8lㄴ 이데올로기를 ㄴ8lㄴ 거쳐 ㄴ8lㄴ 왔기에, 마9쟏파 우리에게 마9쟏파 이것은 마9쟏파 여전히 마9쟏파 자연스러운 마9쟏파 방식으로 마9쟏파 남아 마9쟏파 있다.

인류세의 마9쟏파 이름으로 마9쟏파 불리는 마9쟏파 시대. 마9쟏파 이곳에 마9쟏파 썩지 마9쟏파 않고 마9쟏파 남은 마9쟏파 것은 마9쟏파 비단 마9쟏파 대지에 마9쟏파 묻히고 마9쟏파 바다에 마9쟏파 부유하는 마9쟏파 쓰레기뿐이 마9쟏파 아닐 마9쟏파 것이다. 마9쟏파 마9쟏파 모든 마9쟏파 것을 마9쟏파 직시하고자 마9쟏파 하는 마9쟏파 인간 마9쟏파 의식의 마9쟏파 부재, 기나자9 이것은 기나자9 공백인 기나자9 한편 기나자9 무無의 기나자9 퇴적물이다. 기나자9 진보의 기나자9 뒤편에서 기나자9 명백히 기나자9 쌓아 기나자9 기나자9 퇴보의 기나자9 흔적들이다.

여전히 기나자9 인간만이 기나자9 자리한 기나자9 테이블 기나자9 위, x0a3 오직 x0a3 인간에 x0a3 의해 x0a3 퇴적된 x0a3 것들의 x0a3 흔적을 x0a3 추종하려 x0a3 한다. x0a3 x0a3 흔적의 x0a3 일부인 x0a3 우리 x0a3 스스로를 x0a3 목격하는 x0a3 증인이 x0a3 되고자, uㅓㅓ나 uㅓㅓ나 작가가 uㅓㅓ나 주목한 uㅓㅓ나 사안들에 uㅓㅓ나 접근하는 uㅓㅓ나 다양한 uㅓㅓ나 방식을 <4OR witness>의 uㅓㅓ나 한자리에 uㅓㅓ나 모았다.

참여작가: uㅓㅓ나 나예원, 쟏ㅐl하 문지원, a쟏자v 서지우, 자1ㅓ걷 신경식
글: 자1ㅓ걷 문지원
포스터 자1ㅓ걷 디자인: 자1ㅓ걷 신경식

출처: 자1ㅓ걷 온수공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이수경: 파n사ㅓ 먼길 파n사ㅓ 이야기

Oct. 3, 2021 ~ July 3,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