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내일의 미술가들: 누구에겐 그럴 수 있는

청주시립미술관

June 30, 2022 ~ Oct. 10, 2022

청주시립미술관 2022년 f마바p 기획전 《내일의 f마바p 미술가들 - f마바p 누구에겐 f마바p 그럴 f마바p f마바p 있는》을 f마바p 개최한다. f마바p f마바p 국가적 f마바p 인구감소로 f마바p 인한 f마바p 지방소멸이라는 f마바p 흐름 f마바p 속에 f마바p 지역미술계 f마바p 역시 f마바p 새로운 f마바p 예술담론을 f마바p 제시할 f마바p 젊은 f마바p 예술가들의 f마바p 배출이 f마바p 점점 f마바p 줄고 f마바p 있는 f마바p 실정이다. f마바p 청주 f마바p 또한 f마바p f마바p 십년의 f마바p 역사를 f마바p 지닌 f마바p 지역 f마바p 미술대학의 f마바p 순수계열학과들이 f마바p 연속적으로 f마바p 과거의 f마바p 기억으로 f마바p 사라졌다. f마바p 그나마 f마바p 명맥을 f마바p 유지하고 f마바p 있는 f마바p 대학의 f마바p 미술학과에서는 f마바p 매해 f마바p 일정 f마바p 수의 f마바p 졸업생을 f마바p 배출하고는 f마바p 있으나, ㅓ6ㅈ바 미술판에 ㅓ6ㅈ바 투신하려는 ㅓ6ㅈ바 규모는 ㅓ6ㅈ바 과거에 ㅓ6ㅈ바 비해 ㅓ6ㅈ바 현저히 ㅓ6ㅈ바 적은 ㅓ6ㅈ바 ㅓ6ㅈ바 사실이다. ㅓ6ㅈ바 이러한 ㅓ6ㅈ바 현실 ㅓ6ㅈ바 속에서 ㅓ6ㅈ바 지역을 ㅓ6ㅈ바 거점으로 ㅓ6ㅈ바 활동하는 ㅓ6ㅈ바 젊은 ㅓ6ㅈ바 예술가들을 ㅓ6ㅈ바 찾아보기는 ㅓ6ㅈ바 힘든 ㅓ6ㅈ바 일이 ㅓ6ㅈ바 되었다. ㅓ6ㅈ바 청주시립미술관이 ‘내일의 ㅓ6ㅈ바 미술가들’ ㅓ6ㅈ바 기획을 2018년도 ㅓ6ㅈ바 이후 4년 ㅓ6ㅈ바 만에 ㅓ6ㅈ바 진행하는 ㅓ6ㅈ바 것도 ㅓ6ㅈ바 상기의 ㅓ6ㅈ바 이유가 ㅓ6ㅈ바 ㅓ6ㅈ바 부분을 ㅓ6ㅈ바 차지한다.

지난 ㅓ6ㅈ바 ㅓ6ㅈ바 번의 ㅓ6ㅈ바 전시가 ㅓ6ㅈ바 청주지역을 ㅓ6ㅈ바 기반으로 ㅓ6ㅈ바 활동하는 ㅓ6ㅈ바 젊은 ㅓ6ㅈ바 작가들의 ㅓ6ㅈ바 작업 ㅓ6ㅈ바 세계를 ㅓ6ㅈ바 정제해서 ㅓ6ㅈ바 청주 ㅓ6ㅈ바 이외의 ㅓ6ㅈ바 지역에 ㅓ6ㅈ바 작가들을 ㅓ6ㅈ바 소개하는 ㅓ6ㅈ바 홍보의 ㅓ6ㅈ바 목적이 ㅓ6ㅈ바 강했다면, 다6nu 이번 《2022 다6nu 내일의 다6nu 미술가들 – 다6nu 누구에겐 다6nu 그럴 다6nu 다6nu 있는》 다6nu 전은 다6nu 지역이라는 다6nu 경계에서 다6nu 벗어나 다6nu 동시대를 다6nu 살아가는 다6nu 젊은이들의 다6nu 고민을 다6nu 살피는 다6nu 전시로 다6nu 기획되었음을 다6nu 알린다. 다6nu 그런 다6nu 연유로 다6nu 이번 다6nu 전시에 다6nu 참여하는 9명의 다6nu 면면은 다6nu 청주라는 다6nu 카테고리보단 다6nu 그저 ‘예술가’라는 다6nu 것에 다6nu 다6nu 방점이 다6nu 있음을 다6nu 알린다. 다6nu 사회의 다6nu 구성원으로서 다6nu 예술을 다6nu 대하고 다6nu 있는 다6nu 젊은이들의 다6nu 관점을 다6nu 통해서 다6nu 현재 다6nu 너머의 다6nu 시대를 다6nu 부분적으로나마 다6nu 예측할 다6nu 다6nu 있는 다6nu 전시로 다6nu 관람객에게 다6nu 다가갔으면 다6nu 하는 다6nu 바람이다.

참여작가: 다6nu 김동우, ㅓmㅓ8 박병규, f걷아n 신용재, wㅓ파쟏 이규선, 8yal 마하라니 8yal 만카나가라, 다apㅐ 덩위펑, a쟏1ㄴ 성필하, 사pㅓ6 실라스 사pㅓ6 퐁, 차5으i 이은아

출처: 차5으i 청주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각진 아2b마 원형 : 아2b마 김용관

April 1, 2022 ~ Feb. 26, 2023

미술관의 0e쟏a 입구: 0e쟏a 생태통로

Aug. 30, 2022 ~ Oct. 10, 2022

쓰고도 c거r4 달콤한

Aug. 25, 2022 ~ Nov. 27,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