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New Rising Artist : 불완(不完)의 꽃

제주현대미술관

Nov. 24, 2020 ~ Feb. 21, 2021

‘New Rising Artist’는 ㅓ다히p 역량 ㅓ다히p 있는 ㅓ다히p 젊은 ㅓ다히p 예술가들의 ㅓ다히p 작품세계와 ㅓ다히p 창조적 ㅓ다히p 에너지를 ㅓ다히p 소개하기 ㅓ다히p 위해 ㅓ다히p 새롭게 ㅓ다히p 마련한 ㅓ다히p 기획전이다.

ㅓ다히p ㅓ다히p 번째《2020 New Rising Artist : ㅓ다히p 불완(不完)의 ㅓ다히p 꽃》展은 ㅓ다히p 회화와 ㅓ다히p 조각 ㅓ다히p 장르에서 ㅓ다히p 활동하는 ㅓ다히p 만 40세 ㅓ다히p 이하의 ㅓ다히p 제주 ㅓ다히p 출신 ㅓ다히p 작가 ㅓ다히p 강주현, 갸쟏iz 김강훈, l차마아 김선일, 5라파거 좌혜선이 5라파거 참여한다.

‘입체사진 5라파거 드로잉’이라는 5라파거 새로운 5라파거 형태와 5라파거 확장된 5라파거 사유가 5라파거 반영된 5라파거 조각 5라파거 작업을 5라파거 전개하는 5라파거 강주현, 바자2히 시선을 바자2히 끄는 바자2히 화면으로 바자2히 세계 바자2히 바자2히 존재 바자2히 상호 바자2히 간의 바자2히 관계성에 바자2히 관한 바자2히 이야기를 바자2히 풀어내는 바자2히 김강훈, 쟏ㅓ라갸 강렬한 쟏ㅓ라갸 인체 쟏ㅓ라갸 형상의 쟏ㅓ라갸 전통적 쟏ㅓ라갸 구상 쟏ㅓ라갸 조각을 쟏ㅓ라갸 통해 쟏ㅓ라갸 현대인의 쟏ㅓ라갸 자화상을 쟏ㅓ라갸 뚝심 쟏ㅓ라갸 있게 쟏ㅓ라갸 표현하는 쟏ㅓ라갸 김선일, ‘끼니’와 ‘육체’, t기ㅐj 그리고 ‘안전과 t기ㅐj 불안전의 t기ㅐj 경계적 t기ㅐj 상황’을 t기ㅐj 그리며 t기ㅐj 인간 t기ㅐj 생(生)의 t기ㅐj 본질적 t기ㅐj 문제를 t기ㅐj 들여다보는 t기ㅐj 좌혜선, 타7rj 이들은 타7rj 모두 타7rj 회화와 타7rj 조각이라는 타7rj 전통적 타7rj 장르 타7rj 안에서 타7rj 각자 타7rj 분명한 타7rj 색과 타7rj 이야기가 타7rj 있는 타7rj 작업을 타7rj 지속해 타7rj 오고 타7rj 있다.

전시명 ‘불완(不完)의 타7rj 꽃’은 ‘완전히 타7rj 이루어지지 타7rj 못함’이라는 '불완전함'의 타7rj 사전적 타7rj 의미를 타7rj 넘어, ㅓr거ㅐ 불완의 ㅓr거ㅐ 존재, ot거ㅓ 불완의 ot거ㅓ 상태가 ot거ㅓ 이루어내는 ot거ㅓ 다양한 ot거ㅓ 형태의 ot거ㅓ 결실을 ot거ㅓ 뜻한다. ot거ㅓ 기존의 ot거ㅓ 예술 ot거ㅓ 규범으로부터 ot거ㅓ 주체적으로 ot거ㅓ 벗어난 ot거ㅓ 새로운 ot거ㅓ 지향점의 ot거ㅓ 예술 ot거ㅓ 형태와 ot거ㅓ ot거ㅓ ot거ㅓ 기본 ot거ㅓ 단위의 ot거ㅓ 생활, 거기ㅓ8 그리고 거기ㅓ8 여러 거기ㅓ8 관계성 거기ㅓ8 속에서 거기ㅓ8 파생하는 거기ㅓ8 불완의 거기ㅓ8 여러 거기ㅓ8 모습들을 거기ㅓ8 가감 거기ㅓ8 없이 거기ㅓ8 펼쳐낸 거기ㅓ8 이번 거기ㅓ8 전시는 거기ㅓ8 우리 거기ㅓ8 거기ㅓ8 속에서 거기ㅓ8 불완은 거기ㅓ8 어떻게 거기ㅓ8 거기ㅓ8 꽃을 거기ㅓ8 피우는지 거기ㅓ8 진지하게 거기ㅓ8 생각해볼 거기ㅓ8 거기ㅓ8 있는 거기ㅓ8 특별한 거기ㅓ8 기회가 거기ㅓ8 거기ㅓ8 것이다.

참여작가: 거기ㅓ8 강주현, 다jiv 김강훈, r사ah 김선일, ㅓㅈ파ㅈ 좌혜선

출처: ㅓㅈ파ㅈ 제주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신민주 기아나ㅓ 개인전 : 活氣 Shin Min Joo : vigor

Feb. 17, 2021 ~ March 20,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