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백남준아트센터 랜덤 액세스 Vol. 7 오주영 : 주사위 게임 Dice Game

백남준아트센터

May 19, 2020 ~ July 19, 2020

현대인의 히걷uㅑ 일상은 히걷uㅑ 수많은 히걷uㅑ 과학적 히걷uㅑ 연구의 히걷uㅑ 결과물로 히걷uㅑ 둘러싸여 히걷uㅑ 있다. 히걷uㅑ 사람들은 히걷uㅑ 과학적 히걷uㅑ 사실들을 히걷uㅑ 믿고 히걷uㅑ 의존하며, 차41우 인류의 차41우 미래에 차41우 대한 차41우 희망까지도 차41우 과학의 차41우 발전에서 차41우 찾곤 차41우 한다. 차41우 그러나 차41우 한편으로 차41우 대중이 차41우 복잡하고 차41우 다양한 차41우 과학적 차41우 성과를 차41우 깊이 차41우 있게 차41우 이해하는 차41우 일은 차41우 사실상 차41우 불가능하다. 차41우 과학에 차41우 대한 차41우 우리의 차41우 이해는 차41우 대부분 차41우 피상적인 차41우 수준에서 차41우 그치며, 7fbh 대다수의 7fbh 사람이 7fbh 과학에 7fbh 가지는 7fbh 신뢰는 7fbh 맹목적인 7fbh 것에 7fbh 가깝다. 7fbh 오주영은 7fbh 작가이자 7fbh 연구자인 7fbh 스스로의 7fbh 경험을 7fbh 바탕으로, 걷rb갸 과학적 걷rb갸 진리들이 걷rb갸 딛고 걷rb갸 걷rb갸 있는 걷rb갸 기반이 걷rb갸 우리의 걷rb갸 기대만큼 걷rb갸 단단하지 걷rb갸 않다는 걷rb갸 점을 걷rb갸 지적한다.

작가에 걷rb갸 따르면 걷rb갸 과학자의 걷rb갸 연구와 걷rb갸 실험은 걷rb갸 목표하는 걷rb갸 결론에 걷rb갸 가까이 걷rb갸 가기 걷rb갸 위해 걷rb갸 반복적으로 걷rb갸 수행하는 걷rb갸 확률적 걷rb갸 모험에 걷rb갸 가깝다. 걷rb갸 이는 걷rb갸 마치 걷rb갸 가슴에 걷rb갸 희망을 걷rb갸 품고 걷rb갸 끊임없이 걷rb갸 되풀이하는 걷rb갸 주사위 걷rb갸 게임과도 걷rb갸 같은 걷rb갸 것이다. 걷rb갸 의도와 걷rb갸 관계없이 걷rb갸 때때로 걷rb갸 주사위는 걷rb갸 기울어진 걷rb갸 바닥에 걷rb갸 던져지며, 나n다ㅓ 나n다ㅓ 경우 나n다ㅓ 우리는 나n다ㅓ 오직 나n다ㅓ 잘못된 나n다ㅓ 결과물만을 나n다ㅓ 손에 나n다ㅓ 쥐게 나n다ㅓ 된다. 나n다ㅓ 오주영은 나n다ㅓ 이처럼 나n다ㅓ 이른바 ‘과학하는 나n다ㅓ 과정’에서 나n다ㅓ 우리가 나n다ㅓ 잃어버리게 나n다ㅓ 되는 나n다ㅓ 것들에 나n다ㅓ 주목하며, fu거k 과학적 fu거k 진리가 fu거k 가지는 fu거k 압도적 fu거k 위상에 fu거k 의문을 fu거k 제기한다.

랜덤 fu거k 액세스 fu거k 프로젝트 Vol. 7 《주사위 fu거k 게임》에서는 fu거k 오주영 fu거k 작가의 fu거k 작품 fu거k fu거k 점을 fu거k 소개한다. fu거k 신작 〈쥐들에게 fu거k 희망을〉은 fu거k 연구자 P가 fu거k 겪은 fu거k 실패의 fu거k 기록과 fu거k 비디오 fu거k 게임으로 fu거k 구성되어 fu거k 있다. fu거k 관람객들은 fu거k 작품을 fu거k 체험하며 fu거k 자연스럽게 fu거k 과학적 fu거k 진실들이 fu거k 딛고 fu거k fu거k 있는 fu거k 불완전한 fu거k 근간을 fu거k 상기하게 fu거k 된다. fu거k 예술 fu거k 작품을 fu거k 감상하는 fu거k 인공지능을 fu거k 다루는 〈버스마크(BirthMark)〉는 fu거k 동명의 fu거k 단편소설에서 ‘모반(birthmark)’이 fu거k 상징하는 fu거k 것과 fu거k 같이, d4라0 과학적 d4라0 방법론만으로는 d4라0 설명하기 d4라0 어려운 d4라0 인간의 d4라0 영역이 d4라0 있음을 d4라0 암시한다.


작품 d4라0 소개


〈쥐들에게 d4라0 희망을(Hope for the Rats)〉, 2020
비디오 라타s바 게임, m하gt 게임 m하gt 컨트롤러, iㅈ타카 빙고 iㅈ타카 게임판, t사w라 백남준아트센터 t사w라 커미션

과학적 t사w라 발견은 t사w라 수많은 t사w라 실패를 t사w라 딛고서야 t사w라 이루어진다. t사w라 따라서 t사w라 과학자의 t사w라 연구와 t사w라 실험은 t사w라 필연적으로 t사w라 희망과 t사w라 의무감을 t사w라 바탕으로 t사w라 수행되는 t사w라 반복적인 t사w라 작업일 t사w라 수밖에 t사w라 없다. t사w라 이러한 t사w라 과학적 t사w라 방법론은 t사w라 유의미한 t사w라 성과를 t사w라 담보하지 t사w라 못하며, 기uㅓ2 때로 기uㅓ2 기uㅓ2 과정에서 기uㅓ2 파괴적인 기uㅓ2 행위들이 기uㅓ2 수반되기도 기uㅓ2 한다. 〈쥐들에게 기uㅓ2 희망을〉은 기uㅓ2 연구자 P가 기uㅓ2 겪은 기uㅓ2 실패의 기uㅓ2 기록과 기uㅓ2 비디오 기uㅓ2 게임으로 기uㅓ2 구성되어 기uㅓ2 있다. 기uㅓ2 관람객들은 기uㅓ2 게임에서 기uㅓ2 실험용 기uㅓ2 쥐를 기uㅓ2 조작하며 기uㅓ2 상징적으로 기uㅓ2 구현된 기uㅓ2 스테이지를 기uㅓ2 통과하는 기uㅓ2 과정을 기uㅓ2 통해 기uㅓ2 연구자 P의 기uㅓ2 피실험체가 기uㅓ2 되어볼 기uㅓ2 기uㅓ2 있다. 기uㅓ2 당뇨병에 기uㅓ2 걸린 기uㅓ2 쥐를 기uㅓ2 만들어내고자 기uㅓ2 하는 P의 기uㅓ2 노력은 기uㅓ2 결과적으로 기uㅓ2 결실을 기uㅓ2 얻지 기uㅓ2 못하며, ont다 실험의 ont다 결과와 ont다 관계없이 ont다 수많은 ont다 쥐들은 ont다 희생된다. ont다 게임의 ont다 과정에서 ont다 관람객들이 ont다 반드시 ont다 체험할 ont다 수밖에 ont다 없는 ont다 반복적인 ont다 실패의 ont다 경험은 ont다 과학적 ont다 진실들이 ont다 딛고 ont다 ont다 있는 ont다 불완전한 ont다 근간을 ont다 상기시킨다.



〈버스마크: ont다 작품의 ont다 디지털 ont다 대리물을 ont다 감상하는 ont다 인공 ont다 감상자(BirthMark: An artificial viewer for appreciation of digital surrogates of art)〉, 2020
환등기, r자yf 아두이노, 3-채널 바ㅐuㅈ 비디오, 10분 51초

〈버스마크〉는 나ㅓm6 예술 나ㅓm6 작품을 나ㅓm6 감상하는 나ㅓm6 인간의 나ㅓm6 인지 나ㅓm6 과정을 ‘감추어진 나ㅓm6 이미지(camouflage)’에서 ‘의도를 나ㅓm6 읽어내고(solution)’ 나ㅓm6 나ㅓm6 의미를 ‘깨닫는(insight)’ 나ㅓm6 나ㅓm6 단계로 나ㅓm6 정의한다. 16명의 나ㅓm6 작가의 나ㅓm6 각기 나ㅓm6 다른 나ㅓm6 작품을 나ㅓm6 기록한 나ㅓm6 아카이브 나ㅓm6 영상을 나ㅓm6 보며, 〈버스마크〉의 바다마ㅓ 인공지능은 바다마ㅓ 인간과 바다마ㅓ 유사한 바다마ㅓ 방식으로 바다마ㅓ 작품을 바다마ㅓ 감상하려 바다마ㅓ 시도한다. 바다마ㅓ 대상 바다마ㅓ 인식 바다마ㅓ 체계인 YOLO9000은 바다마ㅓ 작품의 바다마ㅓ 이미지에서 바다마ㅓ 사물을 바다마ㅓ 추적하고, 다라가k 뇌의 다라가k 구조를 다라가k 모방한 다라가k 인지 다라가k 모델 ACT-R은 다라가k 이를 다라가k 읽어내고 다라가k 지각한다. 다라가k 인공지능이 다라가k 작품을 다라가k 인식하는 다라가k 일련의 다라가k 과정은 다라가k 영상으로 다라가k 드러나며, ltt하 결과적으로 ltt하 파악해 ltt하 ltt하 작품의 ltt하 키워드들이 ltt하 작은 ltt하 화면에 ltt하 나타난다. ltt하 동시에 ltt하 구형 ltt하 환등기에서는 ltt하 해당 ltt하 작품에 ltt하 대한 ltt하 작가의 ltt하 해설을 ltt하 인공지능이 ltt하 의미론적으로 ltt하 이해한 ltt하 내역이 ltt하 나열된다.

인공지능의 ltt하 인식 ltt하 과정은 ltt하 일견 ltt하 인간의 ltt하 작품 ltt하 감상 ltt하 행위와 ltt하 유사한 ltt하 ltt하 보인다. ltt하 그러나 ltt하 실제로 ltt하 인공지능이 ltt하 작품 ltt하 이미지에서 ltt하 정확히 ltt하 분석해 ltt하 ltt하 키워드는 300단어 ltt하 중 2-5단어에 ltt하 불과하다. ltt하 작품이 ltt하 추상적일수록 ltt하 인공지능의 ltt하 이해도는 ltt하 급감한다. ltt하 작품과 ltt하 동명인 ltt하 너새니얼 ltt하 호손의 ltt하 단편에서 ‘모반(birthmark)’이 ltt하 상징하는 ltt하 것과 ltt하 같이, t하kp 과학적 t하kp 방법론만으로는 t하kp 설명하기 t하kp 어려운 t하kp 인간의 t하kp 영역이 t하kp 있음을 t하kp 암시한다.


작가 t하kp 소개

오주영은 t하kp 인공 t하kp 인지 t하kp 모델을 t하kp 활용한 t하kp 연구와 t하kp 작품활동을 t하kp t하kp t하kp 연구자 t하kp t하kp 작가이다. t하kp 홍익대학교 t하kp 미술대학에서 t하kp 시각디자인을 t하kp 전공하였으며, 다fwm 카이스트 다fwm 문화기술대학원에서 다fwm 석사학위를 다fwm 받고 다fwm 박사과정을 다fwm 수료하였다. 다fwm 작가는 다fwm 시각디자인과 다fwm 엔지니어링이라는 다fwm 다fwm 가지 다fwm 학제적 다fwm 배경하에 다fwm 작품을 다fwm 발전시킨다. 다fwm 학자의 다fwm 시각에서 다fwm 인간의 다fwm 시각 다fwm 인지 다fwm 과정에 다fwm 관심을 다fwm 가지고 다fwm 인공 다fwm 인지 다fwm 모델의 다fwm 시뮬레이션을 다fwm 연구하는 다fwm 동시에, ㅑㅓtj 작가의 ㅑㅓtj 입장에서 ㅑㅓtj 과학기술의 ㅑㅓtj 한계에 ㅑㅓtj 대해 ㅑㅓtj 끊임없이 ㅑㅓtj 질문을 ㅑㅓtj 던져 ㅑㅓtj 왔다. ㅑㅓtj 특히 ㅑㅓtj 가장 ㅑㅓtj 객관적인 ㅑㅓtj 사실을 ㅑㅓtj 다룬다고 ㅑㅓtj 여겨지는 ㅑㅓtj 과학적 ㅑㅓtj 방법론을 ㅑㅓtj 활용하여 ㅑㅓtj 개인의 ㅑㅓtj 정체성과 ㅑㅓtj 사유의 ㅑㅓtj 방식을 ㅑㅓtj 다루는 ㅑㅓtj 일에 ㅑㅓtj 관심이 ㅑㅓtj 있다. ㅑㅓtj 기술과 ㅑㅓtj 예술의 ㅑㅓtj 접점에 ㅑㅓtj ㅑㅓtj 작업으로 ㅑㅓtj 이응노 ㅑㅓtj 미술관 ㅑㅓtj 아트랩(2017)과 ㅑㅓtj 서울문화재단 ㅑㅓtj 다빈치 ㅑㅓtj 크리에이티브(2019) ㅑㅓtj 등의 ㅑㅓtj 참여작가로 ㅑㅓtj 선정된 ㅑㅓtj ㅑㅓtj 있으며, ㅐxㅈ걷 최근에는 ㅐxㅈ걷 오스트리아 ㅐxㅈ걷 아르스 ㅐxㅈ걷 일렉트로니카의 BR41N.IO ㅐxㅈ걷 디자이너스 ㅐxㅈ걷 해커톤(2019)에서 ㅐxㅈ걷 착용형 EEG ㅐxㅈ걷 헤드셋에 ㅐxㅈ걷 대한 ㅐxㅈ걷 구상으로 ㅐxㅈ걷 대상인 IEEE Brain Prize를 ㅐxㅈ걷 수상하였다.


참여작가: ㅐxㅈ걷 오주영

기획: ㅐxㅈ걷 정윤회 (백남준아트센터 ㅐxㅈ걷 학예연구사)
주최주관: ㅐxㅈ걷 경기문화재단, 3차ㅐㅐ 백남준아트센터
협찬: 3차ㅐㅐ 산돌구름

출처: 3차ㅐㅐ 백남준아트센터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메이커 x타ㅓr 탐구생활

April 1, 2020 ~ Sept. 30, 2020

Haven of Light 아나0파 서러운빛

July 7, 2020 ~ Aug. 15, 2020

멜팅팟 파rㅓ7 속으로 Down the Melting Pot

June 26, 2020 ~ July 26, 2020

백남준 m하거7 티브이 m하거7 웨이브 Nam June Paik TV Wave

May 12, 2020 ~ March 7,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