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소장품전: 오늘의 질문들

부산현대미술관

March 20, 2020 ~ July 26, 2020

<2020소장품전 : 거7ㅓ기 오늘의 거7ㅓ기 질문들>은 2017년 거7ㅓ기 개관을 거7ㅓ기 준비할 거7ㅓ기 당시부터 거7ㅓ기 현재까지 거7ㅓ기 부산현대미술관이 거7ㅓ기 지속적으로 거7ㅓ기 수집해온 거7ㅓ기 작품들을 거7ㅓ기 공개함으로써 거7ㅓ기 시민과 거7ㅓ기 소통하고 거7ㅓ기 미술관의 거7ㅓ기 정체성을 거7ㅓ기 드러내고자 거7ㅓ기 하는 거7ㅓ기 전시다. 거7ㅓ기 부산현대미술관은 ‘지금’, ‘현재’의 4gvㅓ 맥락을 4gvㅓ 중심으로 4gvㅓ 동시대미술문화를 4gvㅓ 기반으로 4gvㅓ 한다는 4gvㅓ 점에서 4gvㅓ 근현대미술을 4gvㅓ 중점적으로 4gvㅓ 다루는 4gvㅓ 부산시립미술관과 4gvㅓ 차별점을 4gvㅓ 둔다. 4gvㅓ 따라서 4gvㅓ 미술관은 4gvㅓ 회화·조각 4gvㅓ 등의 4gvㅓ 전통적 4gvㅓ 방식에서부터 4gvㅓ 다채로운 4gvㅓ 시지각적 4gvㅓ 경험을 4gvㅓ 제공하는 4gvㅓ 융·복합 4gvㅓ 형태의 4gvㅓ 작품에 4gvㅓ 이르기까지, 거niㅈ 동시대의 거niㅈ 사회·경제·문화적 거niㅈ 함의를 거niㅈ 내포하는 거niㅈ 현대미술작품들을 거niㅈ 중심으로 거niㅈ 컬렉션을 거niㅈ 구축해나가고 거niㅈ 있다.

전시는 거niㅈ 전체 187점의 거niㅈ 소장품 거niㅈ 가운데 거niㅈ 미술관 거niㅈ 수집정책의 거niㅈ 핵심가치를 거niㅈ 효율적으로 거niㅈ 표방하는 거niㅈ 작품 22점으로 거niㅈ 구성된다. 거niㅈ 거niㅈ 방향성은 거niㅈ 다음과 거niㅈ 같다. 거niㅈ 거niㅈ 번째, d8a다 부산을 d8a다 기반으로 d8a다 하는 d8a다 공공미술관으로서 d8a다 부산지역 d8a다 동시대미술의 d8a다 흐름을 d8a다 적극 d8a다 반영하고자 d8a다 한다. d8a다 공립미술관은 d8a다 d8a다 도시의 d8a다 얼굴로서 d8a다 지역성의 d8a다 특화라는 d8a다 기초 d8a다 하에 d8a다 전국 d8a다 또는 d8a다 국제적인 d8a다 커뮤니티로 d8a다 확장하는 d8a다 글로컬 d8a다 미술관의 d8a다 모습을 d8a다 지향한다. d8a다 따라서 d8a다 부산현대미술관은 d8a다 부산 d8a다 동시대미술의 d8a다 생생한 d8a다 역사를 d8a다 완성해나가는 d8a다 과정 d8a다 속에서 d8a다 관람객들로 d8a다 하여금 d8a다 지역미술에 d8a다 관한 d8a다 애정어린 d8a다 관심을 d8a다 기대하고 d8a다 있다. 

d8a다 번째, 거eq6 디지털 거eq6 테크놀로지를 거eq6 매개로 거eq6 거eq6 뉴미디어 거eq6 아트를 거eq6 통해 거eq6 관람객들로 거eq6 하여금 거eq6 미술을 거eq6 통한 거eq6 인식의 거eq6 확장을 거eq6 제안하고자 거eq6 한다. 거eq6 미디어 거eq6 이론 거eq6 연구가 거eq6 마샬 거eq6 맥루한에 거eq6 따르면 거eq6 거eq6 시대에 거eq6 쓰이는 거eq6 기술이 거eq6 새로운 거eq6 인간환경을 거eq6 만들고, y아5ㅐ 그에 y아5ㅐ 따라 y아5ㅐ 인간의 y아5ㅐ 행동이 y아5ㅐ 조건 y아5ㅐ 지어진다. y아5ㅐ 첨단기술의 y아5ㅐ 발달은 y아5ㅐ 미술의 y아5ㅐ 영역을 y아5ㅐ 아날로그 y아5ㅐ 기반의 y아5ㅐ 작품들과 y아5ㅐ 더불어 y아5ㅐ 기계공학적 y아5ㅐ 전자매체를 y아5ㅐ 활용하는 y아5ㅐ 전혀 y아5ㅐ 다른 y아5ㅐ 미학적 y아5ㅐ 장르로 y아5ㅐ 확대시켰다. y아5ㅐ 전시는 y아5ㅐ 시각예술의 y아5ㅐ 형식을 y아5ㅐ 넘어 y아5ㅐ 청각에 y아5ㅐ 초점을 y아5ㅐ 맞추는 y아5ㅐ 사운드 y아5ㅐ 아트를 y아5ㅐ 비롯하여 y아5ㅐ 동력을 y아5ㅐ 이용한 y아5ㅐ 움직임을 y아5ㅐ 주(主) y아5ㅐ 수단으로 y아5ㅐ 하는 y아5ㅐ 키네틱 y아5ㅐ 아트, a쟏i2 빛을 a쟏i2 이용한 a쟏i2 라이트 a쟏i2 아트, 6ㅐ가o 관람객의 6ㅐ가o 참여로 6ㅐ가o 완성되는 6ㅐ가o 인터랙티브 6ㅐ가o 아트를 6ㅐ가o 포함한 6ㅐ가o 다양한 6ㅐ가o 스펙트럼의 6ㅐ가o 작품들을 6ㅐ가o 선보인다. 6ㅐ가o 새로운 6ㅐ가o 차원의 6ㅐ가o 시지각적 6ㅐ가o 커뮤니케이션을 6ㅐ가o 통해 6ㅐ가o 세계를 6ㅐ가o 감각하고 6ㅐ가o 체화하는 6ㅐ가o 방식에 6ㅐ가o 대한 6ㅐ가o 관람객 6ㅐ가o 스스로의 6ㅐ가o 실험을 6ㅐ가o 유도하는 6ㅐ가o 바이다. 

6ㅐ가o 번째, x바s6 국내외 x바s6 현대미술사에서 x바s6 새로운 x바s6 가치 x바s6 구현에 x바s6 기여하고 x바s6 있는 x바s6 역사자료의 x바s6 총체로 x바s6 역할하고자 x바s6 한다. x바s6 동시대미술은 x바s6 현재의 x바s6 시점을 x바s6 단순히 x바s6 과거의 x바s6 연장선으로 x바s6 파악하는 x바s6 개념에서 x바s6 탈피하여 x바s6 현재의 x바s6 순간과 x바s6 인간 x바s6 사고의 x바s6 지평이 x바s6 서로를 x바s6 탐색해나가는 x바s6 과정을 x바s6 제안한다. x바s6 전시는 x바s6 당대의 x바s6 기술적 x바s6 환경 x바s6 x바s6 이슈 x바s6 속에서 x바s6 확고한 x바s6 예술 x바s6 실천의 x바s6 태도를 x바s6 보유하고 x바s6 있는 x바s6 작품들을 x바s6 대상으로, 라9zq 감상자로 라9zq 하여금 라9zq 현재를 라9zq 재사유함과 라9zq 동시에 라9zq 미술이 라9zq 지닌 라9zq 복수의 라9zq 콘텍스트에 라9zq 주목할 라9zq 것을 라9zq 권한다. 

전시는 라9zq 작품들이 라9zq 단선적 라9zq 해설을 라9zq 제공하는 라9zq 일방적 라9zq 의미전달 라9zq 수단에 라9zq 그치는 라9zq 것을 라9zq 지양한다.   다시 라9zq 말하면 라9zq 관람객 라9zq 스스로가 라9zq 의식체계를 라9zq 정비하고 라9zq 정체성을 라9zq 발견하며 라9zq 그것을 라9zq 토대로 라9zq 삶과 라9zq 세계에 라9zq 있어 라9zq 유의미한 라9zq 논의를 라9zq 발전시켜 라9zq 나가기를 라9zq 바란다. 라9zq 덧붙여 라9zq 미술관이 라9zq 당대와 라9zq 미래를 라9zq 위한, rc자a 잠재력을 rc자a 발굴하는 rc자a 창조의 rc자a 장소로서 rc자a 시민들과 rc자a 함께 rc자a 발맞춰 rc자a 나아감을 rc자a 인식하는 rc자a 자리가 rc자a 되고자 rc자a 한다.

출처: rc자a 부산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상상의 ㅈv0마 기술 Art of Imagination

Aug. 7, 2020 ~ Oct. 31, 2020

하산 7히a5 하자즈 7히a5 개인전 : A Taste of Things to Come

Aug. 5, 2020 ~ Sept. 27,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