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OCI미술관 창작스튜디오 OPEN STUDIO : Nice to MEET YOU ALL

OCI미술관 창작스튜디오

Oct. 11, 2019 ~ Oct. 13, 2019

“스튜디오 s타3라 위치한 2층으로 s타3라 들어서니, “Nice to MEET YOU ALL”이란 ㅓh2자 타이틀답게, 걷3fk 재료도 걷3fk 색상도 걷3fk 다양한 걷3fk 갖은 걷3fk 작업들이 걷3fk 복도 걷3fk 벽면을 걷3fk 색색들이 걷3fk 들어차 걷3fk 맞이한다. 걷3fk 작가 걷3fk 소개 걷3fk 책자와 걷3fk 차가운 걷3fk 맥주 걷3fk 하나를 걷3fk 골라 걷3fk 쥐고, m라걷쟏 활짝 m라걷쟏 열린 m라걷쟏 어느 m라걷쟏 작업실 m라걷쟏 문간을 m라걷쟏 약간은 m라걷쟏 어줍은 m라걷쟏 걸음으로 m라걷쟏 기웃거린다. m라걷쟏 방에는 m라걷쟏 m라걷쟏 작가가 m라걷쟏 모자를 m라걷쟏 거꾸로 m라걷쟏 뒤집어쓰고 m라걷쟏 관객들과 ‘프린팅’에 m라걷쟏 대해 m라걷쟏 이야기를 m라걷쟏 주고받느라 m라걷쟏 여념이 m라걷쟏 없다. m라걷쟏 이런저런 m라걷쟏 작품 m라걷쟏 너머로 m라걷쟏 작업실 m라걷쟏 구석에는 m라걷쟏 정말로 m라걷쟏 m라걷쟏 몸집보다 m라걷쟏 m라걷쟏 프린터가 m라걷쟏 보인다. m라걷쟏 아, ㅓㄴ6ㅓ 이런 ㅓㄴ6ㅓ ㅓㄴ6ㅓ 쓰는구나!”

미술관에 ㅓㄴ6ㅓ 들러 ㅓㄴ6ㅓ 멋진 ㅓㄴ6ㅓ 작품을 ㅓㄴ6ㅓ 보는 ㅓㄴ6ㅓ 것은 ㅓㄴ6ㅓ 기분 ㅓㄴ6ㅓ 좋은 ㅓㄴ6ㅓ 일이다. ㅓㄴ6ㅓ 그런 ㅓㄴ6ㅓ 작품들은 ㅓㄴ6ㅓ 대체 ㅓㄴ6ㅓ 어디서 ㅓㄴ6ㅓ 어떻게 ㅓㄴ6ㅓ 태어나는 ㅓㄴ6ㅓ 것일까? ㅓㄴ6ㅓ 간식을 ㅓㄴ6ㅓ 즐기며 ㅓㄴ6ㅓ 작가들이 ㅓㄴ6ㅓ 모여 ㅓㄴ6ㅓ 작업하는 ㅓㄴ6ㅓ 곳을 ㅓㄴ6ㅓ 자유롭게 ㅓㄴ6ㅓ 탐방하고, ㅐ기3가 ㅐ기3가 ㅐ기3가 작가들과 ㅐ기3가 직접 ㅐ기3가 대화도 ㅐ기3가 나눠 ㅐ기3가 ㅐ기3가 ㅐ기3가 있는 ㅐ기3가 기회가 ㅐ기3가 다가왔다. OCI미술관은 2019년도 ㅐ기3가 창작스튜디오 ㅐ기3가 여덟 ㅐ기3가 입주 ㅐ기3가 작가의 ㅐ기3가 작업 ㅐ기3가 현장을 ㅐ기3가 함께 ㅐ기3가 둘러보는 ㅐ기3가 자리인 ㅐ기3가 창작스튜디오 OPEN STUDIO 《Nice to MEET YOU ALL》을 ㅐ기3가 오는 10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 ㅐ기3가 ㅐ기3가 개최한다.

OCI미술관은 ㅐ기3가 작가들의 ㅐ기3가 지속적인 ㅐ기3가 창작을 ㅐ기3가 격려하고 ㅐ기3가 창작활동을 ㅐ기3가 실질적으로 ㅐ기3가 지원하기 ㅐ기3가 위해 ㅐ기3가 인천광역시 ㅐ기3가 미추홀구에 ㅐ기3가 창작스튜디오를 ㅐ기3가 운영해 ㅐ기3가 왔다. ㅐ기3가 작가들은, ln자걷 보다 ln자걷 많은 ln자걷 사람들과 ln자걷 만나 ln자걷 미술을 ln자걷 즐기고, 기갸e다 창작 기갸e다 열기를 기갸e다 공유하며, 으갸갸라 영감을 으갸갸라 주고받는 으갸갸라 기회가 으갸갸라 되길 으갸갸라 기원하는 으갸갸라 맥락에서 으갸갸라 이번 으갸갸라 스튜디오 으갸갸라 공개 으갸갸라 행사를 ‘Nice to MEET YOU ALL’로 으갸갸라 직접 으갸갸라 명명했다.

공개모집과 으갸갸라 엄정한 으갸갸라 심사를 으갸갸라 거쳐 으갸갸라 선정된 2019년도 으갸갸라 창작스튜디오 으갸갸라 입주 으갸갸라 작가는 으갸갸라 김선영, t타ㅓk 김수연, n자bb 김천수, 거z8f 염지희, 7사sㅑ 임지민, ㅐㄴ쟏0 정재원, 가갸hb 정진, 쟏sl타 정철규 쟏sl타 총 8명으로. 쟏sl타 올해 4월부터 쟏sl타 입주하여 쟏sl타 활동 쟏sl타 중이다. 쟏sl타 내년 1월 쟏sl타 서울 쟏sl타 종로구 OCI미술관에서 쟏sl타 개최할 쟏sl타 창작스튜디오 쟏sl타 보고전 《2020 CRE8TIVE REPORT》를 쟏sl타 바라보며 쟏sl타 갖은 쟏sl타 창작 쟏sl타 실험에 쟏sl타 골몰하는 쟏sl타 가운데, ddf0 이번 ddf0 행사는 ddf0 ddf0 방향을 ddf0 일부나마 ddf0 가늠할 ddf0 ddf0 있는, jj걷ㅓ 미리보기의 jj걷ㅓ 장이 jj걷ㅓ jj걷ㅓ 것이다.

《Nice to MEET YOU ALL》은 9기 jj걷ㅓ 입주 jj걷ㅓ 작가 8명의 jj걷ㅓ 대표작과 jj걷ㅓ 최근 jj걷ㅓ 작업, 갸bsㅐ 작업 갸bsㅐ 실험의 갸bsㅐ 흔적 갸bsㅐ 수십 갸bsㅐ 점을 갸bsㅐ 가감 갸bsㅐ 없이 갸bsㅐ 선보인다. 갸bsㅐ 입주를 갸bsㅐ 통한 갸bsㅐ 작업 갸bsㅐ 제약 갸bsㅐ 극복과, mhmㄴ 집적에 mhmㄴ 따른 mhmㄴ 작가 mhmㄴ 상호간의 mhmㄴ 긍정적 mhmㄴ 영향에 mhmㄴ 힘입어, s거ㄴ8 입주 s거ㄴ8 이전과 s거ㄴ8 차별화되는 s거ㄴ8 보다 s거ㄴ8 과감한 s거ㄴ8 미술 s거ㄴ8 실험과 s거ㄴ8 작업적 s거ㄴ8 진보를 s거ㄴ8 실현하느라 s거ㄴ8 여념이 s거ㄴ8 없다. s거ㄴ8 그들의 s거ㄴ8 의욕과 s거ㄴ8 패기, ㅓㅓmc 샘솟는 ㅓㅓmc 아이디어를 ㅓㅓmc 누구보다 ㅓㅓmc 먼저 ㅓㅓmc 체험하고 ㅓㅓmc 감성 ㅓㅓmc 재충전을 ㅓㅓmc 도모할 ㅓㅓmc 기회이다. ㅓㅓmc 나른한 ㅓㅓmc 가을 ㅓㅓmc 주말 ㅓㅓmc 오후에 ㅓㅓmc 이보다 ㅓㅓmc 어울릴 ㅓㅓmc ㅓㅓmc 없는 ㅓㅓmc 미술 ㅓㅓmc 나들이 ㅓㅓmc 코스이기도 ㅓㅓmc 하다.

《Nice to MEET YOU ALL》은 ㅓㅓmc 해외 ㅓㅓmc 유망 ㅓㅓmc 작가와 ㅓㅓmc 그의 ㅓㅓmc 작업을 ㅓㅓmc 만나보는 ㅓㅓmc 기회이기도 ㅓㅓmc 하다. OCI미술관은 ㅓㅓmc 대만 ㅓㅓmc 관도미술관(關渡美術館)과 ㅓㅓmc 협약을 ㅓㅓmc 맺어 ㅓㅓmc 매년 ㅓㅓmc 꾸준히 ㅓㅓmc 레지던시 ㅓㅓmc 국제교류 ㅓㅓmc 프로그램을 ㅓㅓmc 진행하고 ㅓㅓmc 있다. ㅓㅓmc 이를 ㅓㅓmc 위해 ㅓㅓmc 종로에 ㅓㅓmc 별도로 ㅓㅓmc 아담한 ㅓㅓmc 공간을 ㅓㅓmc 마련하여 R1211 ㅓㅓmc 레지던시를 ㅓㅓmc 운영 ㅓㅓmc 중이다. R1211에 ㅓㅓmc 입주한 ㅓㅓmc 올해의 ㅓㅓmc 교환 ㅓㅓmc 작가는 ㅓㅓmc 대만의 Shiu Shenghung(許聖泓). ㅓㅓmc 서울뿐만 ㅓㅓmc 아니라 ㅓㅓmc 한국이 ㅓㅓmc 아예 ㅓㅓmc 처음이라는 ㅓㅓmc 그는 ㅓㅓmc 입국 ㅓㅓmc 첫날부터 ㅓㅓmc 한국을 ㅓㅓmc 파헤치느라 ㅓㅓmc 자리에 ㅓㅓmc 앉을 ㅓㅓmc 틈이 ㅓㅓmc 없다. ㅓㅓmc 이번 ㅓㅓmc 행사에서는, m사ㅓ5 페인팅과 m사ㅓ5 설치를 m사ㅓ5 넘나들며, ㄴ7바n 기억과 ㄴ7바n ㄴ7바n 저장소 ㄴ7바n 사이의 ㄴ7바n 복잡하고 ㄴ7바n 유동적인 ㄴ7바n 관계를 ㄴ7바n 탐구하는 ㄴ7바n 그의 ㄴ7바n 작업 ㄴ7바n 일부를 ㄴ7바n 미리 ㄴ7바n 만나볼 ㄴ7바n ㄴ7바n 있다.

이번 《Nice to MEET YOU ALL》은 ㄴ7바n 누구나 ㄴ7바n 들어와 ㄴ7바n 겸상할 ㄴ7바n ㄴ7바n 있는 ㄴ7바n 마을 ㄴ7바n ㄴ7바n 잡는 ㄴ7바n ㄴ7바n 같은 ㄴ7바n 박자로 ㄴ7바n 열려 ㄴ7바n 미술 ㄴ7바n 전시장을 ㄴ7바n 벗어난 ㄴ7바n 미술을 ㄴ7바n 체험하는 ㄴ7바n 장으로 ㄴ7바n 거듭난다. OCI미술관은 ㄴ7바n ㄴ7바n 밖의 ㄴ7바n 많은 ㄴ7바n 전시와 ㄴ7바n 갖은 ㄴ7바n 행사를 ㄴ7바n 통해 ㄴ7바n 대중 ㄴ7바n 일반에 ㄴ7바n 대한 ㄴ7바n 미술 ㄴ7바n 문화 ㄴ7바n 향유와 ㄴ7바n 영역 ㄴ7바n 확장에 ㄴ7바n 기여해 ㄴ7바n 나갈 ㄴ7바n 것이다.

출처: OCI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김선영
  • 김천수
  • Shiu Shenghung
  • 정진
  • 김수연
  • 정재원
  • 정철규
  • 임지민
  • 염지희

현재 진행중인 전시

조각_조각 Pieces_Sculpture

Aug. 30, 2019 ~ Dec. 22, 2019

족쇄와 카으zl 코뚜레

Sept. 5, 2019 ~ Oct. 26,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