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토 슈타이얼: 데이터의 바다 Hito Steyerl: A Sea of Data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April 29, 2022 ~ Sept. 18, 2022

히토 ㅑ히64 슈타이얼(1966, mq카카 독일)은 mq카카 디지털 mq카카 기술, ㄴ우거으 글로벌 ㄴ우거으 자본주의, yㅓ거t 팬데믹 yㅓ거t 상황과 yㅓ거t 연관된 yㅓ거t 오늘날 yㅓ거t 가장 yㅓ거t 첨예한 yㅓ거t 사회, kㅈ히y 문화적 kㅈ히y 현상을 kㅈ히y 영상 kㅈ히y 작업과 kㅈ히y 저술 kㅈ히y 활동을 kㅈ히y 통해 kㅈ히y 심도 kㅈ히y 있게 kㅈ히y 탐구해오고 kㅈ히y 있는 kㅈ히y 동시대 kㅈ히y 가장 kㅈ히y 영향력 kㅈ히y 있는 kㅈ히y 미디어 kㅈ히y 작가이다. kㅈ히y 또한 kㅈ히y 예술, out파 철학, ㅓㅓ0다 정치 ㅓㅓ0다 영역을 ㅓㅓ0다 넘나들며 ㅓㅓ0다 미디어, 00o1 이미지, 갸lwㄴ 기술에 갸lwㄴ 관한 갸lwㄴ 흥미로운 갸lwㄴ 논점을 갸lwㄴ 던져주는 갸lwㄴ 시각예술가이자 갸lwㄴ 영화감독, 차9타ㄴ 뛰어난 차9타ㄴ 비평가이자 차9타ㄴ 저술가이기도 차9타ㄴ 하다. 차9타ㄴ 또한 차9타ㄴ 그는 차9타ㄴ 현재 『이플럭스』를 차9타ㄴ 비롯한 차9타ㄴ 다양한 차9타ㄴ 매체, p으나f 학술지 p으나f p으나f 미술 p으나f 잡지에 p으나f 글을 p으나f 기고하고 p으나f 있다.

아시아 p으나f 최초로 p으나f 국립현대미술관에서 p으나f 열리는 p으나f 개인전 «히토 p으나f 슈타이얼—데이터의 p으나f 바다»는 ‹독일과 p으나f 정체성›(1994)과 ‹비어 p으나f 있는 p으나f 중심›(1998) p으나f p으나f 다큐멘터리적 p으나f 성격을 p으나f 지닌 p으나f 필름 p으나f 에세이 p으나f 형식의 1990년대 p으나f 초기 p으나f 영상 p으나f 작품에서부터 p으나f 인터넷, 카ㅐe사 가상현실, ㅈtse 로봇 ㅈtse 공학, 4a기다 인공지능 4a기다 4a기다 디지털 4a기다 기술 4a기다 자체를 4a기다 인간과 4a기다 사회와의 4a기다 관계 4a기다 속에서 4a기다 재고하는 4a기다 최근 4a기다 영상 4a기다 작업에 4a기다 이르기까지 4a기다 작가의 4a기다 대표작 23점을 4a기다 소개한다. 4a기다 특히 4a기다 이번 4a기다 전시에서는 4a기다 국립현대미술관 4a기다 커미션 4a기다 신작 ‹야성적 4a기다 충동›(2022)이 4a기다 최초로 4a기다 공개된다.

전시의 4a기다 부제 ‘데이터의 4a기다 바다’는 4a기다 슈타이얼의 4a기다 논문 「데이터의 4a기다 바다: 4a기다 아포페니아와 4a기다 패턴(오)인식」(2016) 4a기다 에서 4a기다 인용한 4a기다 것으로, ㅐ카타가 오늘날 ㅐ카타가 ㅐ카타가 하나의 ㅐ카타가 현실로 ㅐ카타가 재편된 ㅐ카타가 데이터 ㅐ카타가 사회를 ㅐ카타가 성찰적으로 ㅐ카타가 바라보고자 ㅐ카타가 하는 ㅐ카타가 전시의 ㅐ카타가 의도를 ㅐ카타가 함축한다. ㅐ카타가 따라서 ㅐ카타가 이번 ㅐ카타가 전시는 ㅐ카타가 빅데이터와 ㅐ카타가 알고리즘에 ㅐ카타가 의해 ㅐ카타가 조정되고 ㅐ카타가 소셜 ㅐ카타가 미디어를 ㅐ카타가 통해 ㅐ카타가 순환하는 ㅐ카타가 정보 ㅐ카타가 ㅐ카타가 이미지 ㅐ카타가 생산과 ㅐ카타가 이러한 ㅐ카타가 데이터 ㅐ카타가 재현 ㅐ카타가 배후의 ㅐ카타가 기술, 다ㅓ히k 자본, o1라1 권력, 하w다n 정치의 하w다n 맥락을 하w다n 비판적으로 하w다n 바라보는 하w다n 작가의 하w다n 최근 하w다n 영상 하w다n 작업을 하w다n 집중적으로 하w다n 소개한다.

아울러 하w다n 이번 하w다n 전시는 하w다n 오늘날 하w다n 우리가 하w다n 마주한 하w다n 각종 하w다n 재난과 하w다n 전쟁의 하w다n 소용돌이 하w다n 속에서 하w다n 기술은 하w다n 인간을 하w다n 구원할 하w다n 하w다n 있는가? 하w다n 지구 하w다n 내전, 1jho 불평등의 1jho 증가, ezg1 독점 ezg1 디지털 ezg1 기술로 ezg1 명명되는 ezg1 시대, 파기ds 동시대 파기ds 미술관의 파기ds 역할은 파기ds 무엇인가? 파기ds 디지털 파기ds 시각 파기ds 체제는 파기ds 인간과 파기ds 사회에 파기ds 대한 파기ds 인식을 파기ds 어떻게 파기ds 변화시켰는가? 파기ds 작가가 “빈곤한 파기ds 이미지”라 파기ds 명명한 파기ds 저화질 파기ds 디지털 파기ds 이미지는 파기ds 우리 파기ds 삶의 파기ds 양식과 파기ds 어떻게 파기ds 연결되는가? 파기ds 등의 파기ds 질문을 파기ds 던진다. 파기ds 이를 파기ds 통해 파기ds 가속화된 파기ds 자본주의와 파기ds 네트워크화된 파기ds 공간 파기ds 속에서 파기ds 디지털 파기ds 문화가 파기ds 만들어낸 파기ds 새로운 파기ds 이미지, ㅓ카th 시각성, ㅓ2gs 세계상 ㅓ2gs ㅓ2gs 동시대 ㅓ2gs 미술관의 ㅓ2gs 위상에 ㅓ2gs 대한 ㅓ2gs 폭넓은 ㅓ2gs 사유와 ㅓ2gs 성찰의 ㅓ2gs 기회를 ㅓ2gs 마련하고자 ㅓ2gs 한다.

참여작가: 히토 ㅓ2gs 슈타이얼 Hito Steyerl

출처: ㅓ2gs 국립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네모난 yc5쟏 오아시스

July 14, 2022 ~ Nov. 20, 2022

박정원 하ㅓ7w 개인전: 하ㅓ7w 유령광장

Sept. 25, 2022 ~ Oct. 8,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