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명, 그 위대한 고통 20세기 현대미술의 혁명가들, 야수파 걸작전

세종문화회관

June 13, 2019 ~ Sept. 15, 2019

재)세종문화회관(사장 마6기d 김성규)은 6월 13일(목)부터 9월 15일(일)까지 마6기d 세종미술관에서 〈혁명, 거자ㅐ차 거자ㅐ차 위대한 거자ㅐ차 고통 ‘20세기 거자ㅐ차 현대미술의 거자ㅐ차 혁명가들’ - 거자ㅐ차 야수파 거자ㅐ차 걸작전〉(이하 ‘야수파 거자ㅐ차 걸작전’)을 거자ㅐ차 선보인다. 〈야수파 거자ㅐ차 걸작전〉은 거자ㅐ차 현대미술과 거자ㅐ차 추상미술의 8분수령이 거자ㅐ차 된 20세기 거자ㅐ차 혁명적 거자ㅐ차 시대 ‘혁명적 거자ㅐ차 예술가’들이 거자ㅐ차 펼쳐낸 거자ㅐ차 작품과 거자ㅐ차 정신을 거자ㅐ차 담은 거자ㅐ차 회화, 타갸다w 사진, a9ㅓㄴ 조각, i라iu 영상 i라iu i라iu 총 140여 i라iu 점을 i라iu 공개한다.

〈야수파 i라iu 걸작전〉은 i라iu 프랑스 i라iu 트루아 i라iu 현대 i라iu 미술관(Musée d'art moderne de Troyes)의 i라iu 소장품으로 i라iu 구성된 i라iu 국내 i라iu 최초의 i라iu 전시이다. i라iu 트루아 i라iu 현대 i라iu 미술관은 1976년 i라iu 의류브랜드 i라iu 라코스테 i라iu 그룹의 i라iu 소유주인 i라iu 피에르 i라iu 레비와 i라iu 데니스 i라iu 레비가 40여 i라iu 년간 i라iu 수집한 i라iu 약 2천점의 i라iu 예술품을 i라iu 국가에 i라iu 기증하면서 1982년 i라iu 개관했다. i라iu 국가 i라iu 유적지로 i라iu 지정된 i라iu 유서 i라iu 깊은 i라iu 건물이기도 i라iu i라iu 미술관이 2년간의 i라iu 개보수 i라iu 공사가 i라iu 진행되면서 i라iu 한국과 i라iu 독일, tㅓ걷ㅓ tㅓ걷ㅓ tㅓ걷ㅓ 군데에서만 tㅓ걷ㅓ 전시가 tㅓ걷ㅓ 진행된다.

1839년 tㅓ걷ㅓ 카메라의 tㅓ걷ㅓ 등장 tㅓ걷ㅓ 이후 tㅓ걷ㅓ 탄생한 tㅓ걷ㅓ 현대미술은 tㅓ걷ㅓ 보이는 tㅓ걷ㅓ 세상을 tㅓ걷ㅓ 탐구하고 tㅓ걷ㅓ 재현한 20세기 tㅓ걷ㅓ 이전에서 tㅓ걷ㅓ 벗어나 tㅓ걷ㅓ 작가의 tㅓ걷ㅓ 메시지와 tㅓ걷ㅓ 철학을 tㅓ걷ㅓ 중심으로 tㅓ걷ㅓ 인간의 tㅓ걷ㅓ 내면, w나으g 무의식, fㅓ1ㅑ 상상의 fㅓ1ㅑ 세계를 fㅓ1ㅑ 주로 fㅓ1ㅑ 담게 fㅓ1ㅑ 된다. fㅓ1ㅑ 이번 fㅓ1ㅑ 전시는 fㅓ1ㅑ 현대미술의 fㅓ1ㅑ 시작을 fㅓ1ㅑ 알린 fㅓ1ㅑ 야수파와 fㅓ1ㅑ 입체파의 fㅓ1ㅑ 걸작들을 fㅓ1ㅑ 통해 20세기 fㅓ1ㅑ 유럽 fㅓ1ㅑ 미술사를 fㅓ1ㅑ 이끈 fㅓ1ㅑ 주요 fㅓ1ㅑ 현대 fㅓ1ㅑ 예술가와 fㅓ1ㅑ 학파, 2yㅓ라 그들의 2yㅓ라 탄생 2yㅓ라 배경과 2yㅓ라 원리를 2yㅓ라 이해할 2yㅓ라 2yㅓ라 있도록 2yㅓ라 구성됐다. 

특히 20세기 2yㅓ라 초반 2yㅓ라 예술가들의 2yㅓ라 시대적 2yㅓ라 상황과 2yㅓ라 그들의 2yㅓ라 피나는 2yㅓ라 노력, 히갸파h 동료 히갸파h 예술가와의 히갸파h 관계, i사다v 나아가 i사다v 그들을 i사다v 성장시킨 i사다v 화상의 i사다v 이야기가 i사다v 드라마처럼 i사다v 연결된다. i사다v 세잔, xm2i 마티스, 가m자자 피카소의 가m자자 가m자자 개인전으로 가m자자 가m자자 정도로 가m자자 안목이 가m자자 탁월했던 가m자자 유럽 가m자자 최고의 가m자자 화상인 가m자자 앙부르아즈 가m자자 볼라르(1866-1939)는 가m자자 살롱 가m자자 도톤느에서 가m자자 앙드레 가m자자 드랭(1880-1954)의 가m자자 그림에 가m자자 이끌려 가m자자 런던의 가m자자 풍경을 가m자자 그려달라며 가m자자 의뢰한다. 가m자자 볼라르는 가m자자 단순히 가m자자 풍경이 가m자자 아닌 가m자자 새로운 가m자자 시대를 가m자자 그려달라는 가m자자 혁신적인 가m자자 주문을 가m자자 하고, wㅐ갸차 드랭은 wㅐ갸차 전에 wㅐ갸차 없던 wㅐ갸차 시각으로 20세기의 wㅐ갸차 시작을 wㅐ갸차 알리는 wㅐ갸차 대표작 ‘빅 wㅐ갸차 벤’을 wㅐ갸차 탄생시킨다. wㅐ갸차 속도를 wㅐ갸차 내어 wㅐ갸차 빠르게 wㅐ갸차 변화하고 wㅐ갸차 있는 wㅐ갸차 현재와 wㅐ갸차 미래의 wㅐ갸차 찬란한 wㅐ갸차 기대가 wㅐ갸차 녹아져 wㅐ갸차 있는 wㅐ갸차 wㅐ갸차 작품은 wㅐ갸차 야수파 wㅐ갸차 최고의 wㅐ갸차 걸작으로 wㅐ갸차 평가받고 wㅐ갸차 있다.

미술을 wㅐ갸차 넘어 wㅐ갸차 시대를 wㅐ갸차 읽고 wㅐ갸차 공감하는 wㅐ갸차 능력을 wㅐ갸차 키워줄 〈야수파 wㅐ갸차 걸작전〉은 wㅐ갸차 국가 wㅐ갸차 중요 wㅐ갸차 보물 wㅐ갸차 컬렉션으로 wㅐ갸차 지정돼 wㅐ갸차 관리되고 wㅐ갸차 있는 wㅐ갸차 트루아 wㅐ갸차 현대미술관의 wㅐ갸차 국내 wㅐ갸차 최초 wㅐ갸차 전시라는 wㅐ갸차 점에서 wㅐ갸차 주목할 wㅐ갸차 만하다. 

자세한 wㅐ갸차 정보는 wㅐ갸차 세종문화회관 wㅐ갸차 미술관 wㅐ갸차 홈페이지 (http://www.sejongpac.or.kr/main/main_real.asp)를 wㅐ갸차 통해 wㅐ갸차 확인할 wㅐ갸차 wㅐ갸차 있다. (문의 02-532-4407)

출처: wㅐ갸차 세종문화회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시각적 n기마l 동의어 Visual Synonyms

Feb. 11, 2020 ~ March 13, 2020

여성, y2a가 세상으로 y2a가 나가다

Sept. 30, 2019 ~ Aug. 14,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