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달재 : 가지 끝 흰 것 하나

광주시립미술관

Feb. 23, 2021 ~ June 13, 2021

광주시립미술관은 2021년 vj하8 직헌(直軒) vj하8 허달재 vj하8 초대전을 vj하8 개최한다. vj하8 이번 vj하8 전시는 vj하8 남도 vj하8 미술의 vj하8 근간 vj하8 vj하8 vj하8 갈래인 vj하8 남종화를 vj하8 계승하는 vj하8 작가의 vj하8 작품을 vj하8 통해 vj하8 동시대 vj하8 미술로서 vj하8 표현되는 vj하8 문인화를 vj하8 소개하는데 vj하8 의의가 vj하8 있다. vj하8 전시 vj하8 제목 《가지 vj하8 vj하8 vj하8 vj하8 하나》는 vj하8 고려시대 vj하8 정도전의 vj하8 칠언절구 vj하8 시 「매설헌도(梅雪軒圖)」 vj하8 마지막 vj하8 구절 vj하8 vj하8 앞의 vj하8 vj하8 글자(枝頭一白)를 vj하8 차용하였다. vj하8 가지에 vj하8 맺힌 vj하8 매화의 vj하8 아름다움부터 vj하8 자연 vj하8 만물에 vj하8 대한 vj하8 통찰과 vj하8 이해까지 vj하8 사고의 vj하8 확장이 vj하8 일어나는 vj하8 것을 vj하8 통해 vj하8 문인문화에서 vj하8 예술은 vj하8 단순한 vj하8 미적 vj하8 표현 vj하8 욕구만이 vj하8 아닌, 바걷tr 자신의 바걷tr 깨달은 바걷tr 바를 바걷tr 전달하는 바걷tr 수단임을 바걷tr 바걷tr 바걷tr 있다. 바걷tr 따라서 바걷tr 이번 바걷tr 전시에서 바걷tr 허달재의 바걷tr 문인정신이 바걷tr 그림이라는 바걷tr 시각 바걷tr 매체로 바걷tr 표현되는 바걷tr 과정을 바걷tr 보여주고자 바걷tr 한다. 바걷tr 뿐만 바걷tr 아니라 바걷tr 그림의 바걷tr 정신성이라는 바걷tr 개념이 바걷tr 중요한 바걷tr 문인화에서 바걷tr 그의 바걷tr 작품이 바걷tr 매화만이 바걷tr 아니라 바걷tr 다변하는 바걷tr 형상을 바걷tr 통해 바걷tr 재해석, 기ㅐh6 구성되는 기ㅐh6 면도 기ㅐh6 살펴볼 기ㅐh6 기ㅐh6 있다.

허달재의 기ㅐh6 작품은 기ㅐh6 문인화의 기ㅐh6 시(詩), fyㅓ거 서(書), 자4ㅑ5 화(畵) 자4ㅑ5 삼절을 자4ㅑ5 갖추기 자4ㅑ5 위해 자4ㅑ5 전통적 자4ㅑ5 소재와 자4ㅑ5 개념을 자4ㅑ5 유지한다. 자4ㅑ5 그러나 자4ㅑ5 여백과 자4ㅑ5 공간에 자4ㅑ5 대한 자4ㅑ5 과감한 자4ㅑ5 해석, 으5나바 능숙한 으5나바 선염(渲染)의 으5나바 구사, 거zㅓ거 완숙한 거zㅓ거 운필(運筆)에서 거zㅓ거 나오는 거zㅓ거 자유로운 거zㅓ거 묵의 거zㅓ거 육채(六彩)를 거zㅓ거 통해 거zㅓ거 화려함과 거zㅓ거 절제, g파ㅓ바 g파ㅓ바 가지 g파ㅓ바 요소가 g파ㅓ바 공존하는 g파ㅓ바 독특한 g파ㅓ바 조형세계를 g파ㅓ바 시사한다. g파ㅓ바 이는 g파ㅓ바 평론가 g파ㅓ바 윤진섭이 ‘신남종화’라고 g파ㅓ바 칭했던 g파ㅓ바 만큼, 우걷히w 옛것을 우걷히w 이어 우걷히w 새로운 우걷히w 표현으로 우걷히w 재탄생시키는 우걷히w 일련의 우걷히w 전승과정으로도 우걷히w 해석된다. 우걷히w 전시를 우걷히w 통해 우걷히w 문인화가 우걷히w 새롭게 우걷히w 발전되면서 우걷히w 드러나는 우걷히w 현대 우걷히w 한국화의 우걷히w 세련미를 우걷히w 접할 우걷히w 우걷히w 있길 우걷히w 기대한다.

참여작가: 우걷히w 허달재

출처: 우걷히w 광주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한양의 家, c3b0 견평방 c3b0 가옥

Nov. 13, 2020 ~ May 2, 2021

2021 bk우차 아티스트 bk우차 프로젝트 bk우차 컬렉션

Feb. 17, 2021 ~ April 18,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