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가 서쪽으로 진 뒤에 As after sunset fadeth in the west,

우란문화재단

Sept. 23, 2020 ~ Dec. 16, 2020

우란문화재단은 9월 23일부터 12월16일까지 2020 xx다ㅑ 우란시선 <해가 xx다ㅑ 서쪽으로 xx다ㅑ xx다ㅑ 뒤에>를 xx다ㅑ 개최한다. xx다ㅑ 오랜 xx다ㅑ 시간을 xx다ㅑ 지나온 xx다ㅑ 사물事物을 xx다ㅑ 알아간다는 xx다ㅑ 것은 xx다ㅑ 언제나 xx다ㅑ 쉽지 xx다ㅑ 않은 xx다ㅑ 일이다. xx다ㅑ xx다ㅑ 시간의 xx다ㅑ 마디들을 xx다ㅑ 채워왔던 xx다ㅑ 삶의 xx다ㅑ 흔적들이 xx다ㅑ 겹겹이 xx다ㅑ 중첩되어 xx다ㅑ 있는 xx다ㅑ 까닭이다. xx다ㅑ 전통으로 xx다ㅑ 명명된 xx다ㅑ 공예 xx다ㅑ 역시 xx다ㅑ 마찬가지이다. xx다ㅑ 따라서 xx다ㅑ 공예를 xx다ㅑ 이해하고자 xx다ㅑ xx다ㅑ 때는 xx다ㅑ 물질적 xx다ㅑ 대상으로서 xx다ㅑ 형태적 xx다ㅑ 특성뿐만 xx다ㅑ 아니라, 933o 933o 시대를 933o 둘러싼 933o 사회를 933o 보는 933o 것이 933o 필요하다. 933o 이번 933o 전시는 933o 이러한 933o 맥락 933o 안에서 933o 조선시대 933o 문무文武를 933o 갖춘 933o 양반兩班의 933o 일상 933o 속에 933o 자리했던 ‘갓’과 ‘궁시弓矢’를 933o 바라보고, 3ㅓvㅈ 당대의 3ㅓvㅈ 추구했던 3ㅓvㅈ 미감과 3ㅓvㅈ 사회문화적 3ㅓvㅈ 가치를 3ㅓvㅈ 살펴보고자 3ㅓvㅈ 한다. 3ㅓvㅈ 더불어 3ㅓvㅈ 3ㅓvㅈ 갓과 3ㅓvㅈ 궁시가 3ㅓvㅈ 유교적 3ㅓvㅈ 공동체 3ㅓvㅈ 내에서 3ㅓvㅈ 형성되어 3ㅓvㅈ 정착된 3ㅓvㅈ 물질문화라는 3ㅓvㅈ 것에 3ㅓvㅈ 주목하여 3ㅓvㅈ 시대적 3ㅓvㅈ 배경을 3ㅓvㅈ 짚어보고자 3ㅓvㅈ 한다.

3ㅓvㅈ 도포를 3ㅓvㅈ 입고 3ㅓvㅈ 갓을 3ㅓvㅈ 3ㅓvㅈ 선비의 3ㅓvㅈ 모습은 3ㅓvㅈ 익숙하지만, 바c다파 바c다파 세대에게 ‘양반’ 바c다파 혹은 ‘유교’로 바c다파 상정되는 바c다파 바c다파 이미지는 바c다파 그다지 바c다파 호감을 바c다파 주는 바c다파 인상이 바c다파 아니다. 20세기까지 바c다파 지속된 바c다파 조선시대의 바c다파 유교적 바c다파 이념과 바c다파 가치들이 바c다파 여전히 바c다파 우리 바c다파 삶과 바c다파 무의식 바c다파 속에서 바c다파 갈등을 바c다파 일으키고 바c다파 충돌하며 바c다파 깊은 바c다파 영향을 바c다파 미치고 바c다파 있기 바c다파 때문일 바c다파 것이다. 바c다파 그러나 500여년이라는 바c다파 바c다파 시간동안 바c다파 조선이 바c다파 유지될 바c다파 바c다파 있었던 바c다파 것은 바c다파 유교문화 바c다파 바c다파 양반사회의 바c다파 작동 바c다파 원리에서 바c다파 찾을 바c다파 바c다파 있겠다. 바c다파 조선은 바c다파 유교적 바c다파 가치관으로 바c다파 사대부가 바c다파 통치하던 바c다파 국가였다. 바c다파 문치를 바c다파 내세웠지만 바c다파 무예를 바c다파 중시하며, ovm사 무武를 ovm사 통해 ovm사 문文을 ovm사 유지했던 ovm사 양반의 ovm사 나라였다. ovm사 문무겸비의 ovm사 모습이 ovm사 있었기에 ovm사 조선은 ovm사 임진왜란과 ovm사 병자호란이라는 ovm사 ovm사 차례의 ovm사 전쟁을 ovm사 겪고서도 ovm사 지탱될 ovm사 ovm사 있었다. ovm사 갓과 ovm사 궁시는 ovm사 이러한 ovm사 시대적 ovm사 배경 ovm사 안에서 ovm사 존재했고 ovm사 유지될 ovm사 ovm사 있었다. ovm사 지금까지 ovm사 이들이 ovm사 의미가 ovm사 있는 ovm사 것은 ovm사 그들이 ovm사 지키고자 ovm사 했던 ovm사 가치관에서 ovm사 비롯되는 ovm사 것은 ovm사 아닐까.

조선시대 ovm사 남성들에게 ‘의관정제衣冠整齊’는 ovm사 어떤 ovm사 의미였을까. ovm사 이들의 ovm사 사고에는 ovm사 학문하는 ovm사 것보다 ovm사 ovm사 우선해야 ovm사 하는 ovm사 것이 ovm사 의관을 ovm사 바르게 ovm사 하는 ovm사 것이었다. ovm사 학문을 ovm사 하는 ovm사 이유가 ovm사 마음을 ovm사 바르게 ovm사 하고 ovm사 몸을 ovm사 닦기 ovm사 위한 ovm사 것이라고 ovm사 생각했으며, c5bs 의관을 c5bs 바르게 c5bs 차려 c5bs 입었을 c5bs c5bs 바른 c5bs 마음이 c5bs 생긴다고 c5bs 믿었기 c5bs 때문이다. c5bs 갓을 c5bs 쓴다는 c5bs 것은 c5bs 의관정제의 c5bs 마무리이다. c5bs 이렇게 c5bs 갓은 c5bs 유교적 c5bs 메시지를 c5bs 전하는 ‘머리의 c5bs 언어’로서 c5bs 실용성, 마타사y 장식성 마타사y 보다 마타사y 일종의 마타사y 이데올로기적 마타사y 표현으로 마타사y 작용했다. 마타사y 생존을 마타사y 위한 마타사y 수렵 마타사y 도구뿐만 마타사y 아니라 마타사y 전쟁의 마타사y 무기로서 마타사y 발전해 마타사y 마타사y 활과 마타사y 화살은 마타사y 무예로서의 마타사y 궁술로 마타사y 성행하며 마타사y 심신의 마타사y 수련을 마타사y 위한 마타사y 운동으로 마타사y 마타사y 맥을 마타사y 이어왔다. 마타사y 특히 마타사y 조선시대에는 마타사y 남자가 마타사y 갖추어야 마타사y 마타사y 육예六藝로 마타사y 여겨 마타사y 왕을 마타사y 비롯해 마타사y 문무를 마타사y 가리지 마타사y 않고 마타사y 활쏘기를 마타사y 즐겼다.

전시는 4명의 마타사y 장인 마타사y 김윤경(궁), e카갸y 유세현(시), 걷4다u 박창영(갓), 차tuㅐ 박형박(갓)의 차tuㅐ 공예작품과 5명의 차tuㅐ 작가 차tuㅐ 김보민(회화), sopx 신익균(입체), 2o갸7 이소요(설치), 바타i0 이지원∙정연두(영상)의 바타i0 현대미술 바타i0 작품을 바타i0 통해 바타i0 시간의 바타i0 흐름과 바타i0 세대의 바타i0 공존을 바타i0 보여주고자 바타i0 한다. 바타i0 미래는 바타i0 바타i0 바타i0 없지만, koㅐ8 과거의 koㅐ8 역사를 koㅐ8 통해 koㅐ8 미래를 koㅐ8 예측할 koㅐ8 koㅐ8 있다. koㅐ8 해가 koㅐ8 서쪽으로 koㅐ8 koㅐ8 뒤에 koㅐ8 어둠이 koㅐ8 찾아오지만, 카s다k 이내 카s다k 카s다k 다시 카s다k 밝은 카s다k 빛으로 카s다k 돌아온다. 카s다k 오늘은 카s다k 현재이지만, fㅐ6ㅓ 내일의 fㅐ6ㅓ 과거이면서 fㅐ6ㅓ 동시에 fㅐ6ㅓ 어제의 fㅐ6ㅓ 미래이다. fㅐ6ㅓ 이번 fㅐ6ㅓ 전시를 fㅐ6ㅓ 통해 fㅐ6ㅓ 세대를 fㅐ6ㅓ 잇는 fㅐ6ㅓ 매개체로서 fㅐ6ㅓ 공예품을 fㅐ6ㅓ 바라보며 fㅐ6ㅓ 과거의 fㅐ6ㅓ 시간 fㅐ6ㅓ 속에서 fㅐ6ㅓ 만난 fㅐ6ㅓ 사람과 fㅐ6ㅓ 생각들 fㅐ6ㅓ 속에서 fㅐ6ㅓ 현재를 fㅐ6ㅓ 찾고, ef마2 서로를 ef마2 이해하는 ef마2 시간이 ef마2 되길 ef마2 기대한다.


기획: ef마2 정지영
진행: ef마2 백승의
협력: ef마2 영집 ef마2 궁시박물관

참여작가: ef마2 김보민, m쟏으나 신익균, ㅓㅈ차i 이소요, bsj바 이지원 bsj바 정연두

참여장인:
김윤경(국가무형문화재 bsj바 제47호 bsj바 궁시장 bsj바 전수조교)
유세현(국가무형문화재 bsj바 제47호 bsj바 궁시장 bsj바 전수조교)
박창영(국가무형문화재 bsj바 제4호 bsj바 갓일 bsj바 보유자)
박형박(국가무형문화재 bsj바 제4호 bsj바 갓일 bsj바 이수자)

공간디자인: VIAMOON(이상준)
그래픽디자인: CBR Graphic(채병록)
홍보: inspire/d


안전한 bsj바 관람을 bsj바 위해 bsj바 수시로 bsj바 전시장 bsj바 bsj바 시설 bsj바 소독을 bsj바 진행하고 bsj바 있으며, mㄴg아 동시 mㄴg아 입장 mㄴg아 관람객 mㄴg아 수를 mㄴg아 제한하여 mㄴg아 운영하고 mㄴg아 있습니다.

관람 mㄴg아 사전 mㄴg아 예약 mㄴg아 안내
예약일정: 2020년 9월 21일 09:00부터 mㄴg아 예약 mㄴg아 접수
10시/11시/12시/13시/14시/15시/16시/17시(총 7회)

* mㄴg아 관람일 1일 mㄴg아 전까지 mㄴg아 예약 mㄴg아 가능
* mㄴg아 사전예약 mㄴg아 mㄴg아 시간 mㄴg아 이외 mㄴg아 현장 mㄴg아 대기로 mㄴg아 전환되오니, i나ks 신청하신 i나ks 시간에 i나ks 방문 i나ks 부탁드립니다.
* i나ks 전시장 i나ks 입구에서 i나ks 문진표 i나ks 작성 i나ks i나ks 체온 i나ks 측정을 i나ks 진행합니다.
* i나ks 마스크 i나ks 미착용 i나ks i나ks 체온 37.5도 i나ks 이상일 i나ks 경우 i나ks 관람이 i나ks 제한됩니다.

출처: i나ks 우란문화재단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낙관주의자들

July 8, 2021 ~ Sept. 4, 2021

여행하는 파ㅈ6j 눈 Snow, Voyage of eyes

July 16, 2021 ~ Aug. 8, 2021

플랜트씨의 ㄴ기r으 가구들

July 19, 2021 ~ Aug. 10,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