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아이텔 : 무제(2001-2020) tim eitel : untitled(2001-2020)

대구미술관

July 7, 2020 ~ Oct. 18, 2020

j9j0 아이텔(b.1971~)은 j9j0 독일의 j9j0 통일 j9j0 이전 j9j0 동독에 j9j0 속했던 j9j0 도시 j9j0 라이프치히를 j9j0 기반으로 j9j0 현대미술계에서 j9j0 회화에 j9j0 대한 j9j0 새로운 j9j0 해석을 j9j0 제시한 j9j0 작가다. j9j0 통일 j9j0 j9j0 라이프치히 j9j0 미술은 j9j0 사회주의 j9j0 통치아래 j9j0 전통적인 j9j0 회화양식의 j9j0 기준을 j9j0 준수한 j9j0 아카데미 j9j0 미술이었고 j9j0 추상미술, w1h1 개념미술 w1h1 w1h1 요셉 w1h1 보이스(Joseph Beuys, 1921~1986)를 ㅐs나우 주축으로 ㅐs나우 하는 ㅐs나우 서독의 ㅐs나우 미술과는 ㅐs나우 분명한 ㅐs나우 차이가 ㅐs나우 있었다. ㅐs나우 라이프치히 ㅐs나우 미술의 ㅐs나우 주목할 ㅐs나우 점은 ㅐs나우 현대미술에서 ‘회화’에 ㅐs나우 대한 ㅐs나우 인식을 ㅐs나우 변화시킨 ㅐs나우 점이다. ㅐs나우 실제로 ㅐs나우 사회주의 ㅐs나우 통치아래임에도 ㅐs나우 불구하고 ㅐs나우 당시 ㅐs나우 작가들은 ㅐs나우 자유로운 ㅐs나우 표현을 ㅐs나우 추구하고 ㅐs나우 있었고 ㅐs나우 이러한 ㅐs나우 경향은 ㅐs나우 사회주의 ㅐs나우 붕괴에 ㅐs나우 직접적으로 ㅐs나우 영향을 ㅐs나우 미친 ㅐs나우 문화적 ㅐs나우 배경이 ㅐs나우 되기도 ㅐs나우 했다.

전통적인 ㅐs나우 라이프치히 ㅐs나우 미술의 ㅐs나우 맥을 ㅐs나우 이어 ㅐs나우 나타난 ㅐs나우 새로운 ㅐs나우 세대의 ㅐs나우 화가들로 ㅐs나우 구성된 ㅐs나우 신라이프치히 ㅐs나우 스쿨은 ㅐs나우 ㅐs나우 아이텔(Tim Eitel)과 ㅐs나우 네오 ㅐs나우 라우흐(Neo Rauch)등을 ㅐs나우 포함한 ㅐs나우 젊은 ㅐs나우 화가들의 ㅐs나우 그룹을 ㅐs나우 지칭하는 ㅐs나우 말이다. ㅐs나우 아이텔은 ㅐs나우 작품에서 ㅐs나우 중요한 ㅐs나우 것은 ㅐs나우 예술에 ㅐs나우 대한 ㅐs나우 관점임을 ㅐs나우 잊지 ㅐs나우 않았고, dl라b 그것을 dl라b 표현하기 dl라b 위해 dl라b 기본적인 dl라b 원근법이나 dl라b 분석적인 dl라b 구도 dl라b dl라b 전통적인 dl라b 기술습득을 dl라b 바탕으로 dl라b 보다 dl라b dl라b 복잡하고 dl라b 고차원적인 dl라b 표현, wㅐ4w 인간 wㅐ4w 내면의 wㅐ4w 어떤 wㅐ4w 것들을 wㅐ4w 다루기 wㅐ4w 위해 wㅐ4w 노력하고 wㅐ4w 있다. wㅐ4w 그의 wㅐ4w 작업방식은 ‘회화’라는 wㅐ4w 장르를 wㅐ4w 통해 wㅐ4w 기술과 wㅐ4w 미디어를 wㅐ4w 이용한 wㅐ4w 시각적 wㅐ4w 테크닉을 wㅐ4w 중심으로 wㅐ4w 나날이 wㅐ4w 발전하고 wㅐ4w 있는 wㅐ4w 오늘날 wㅐ4w 현대미술의 wㅐ4w 경향에 wㅐ4w 대해 wㅐ4w 의문을 wㅐ4w 제기한다. wㅐ4w 그는 wㅐ4w 일상생활에 wㅐ4w 존재하고 wㅐ4w 있지만 wㅐ4w 눈에 wㅐ4w wㅐ4w 띄지 wㅐ4w 않는 wㅐ4w 이례적인 wㅐ4w 것들을 wㅐ4w 찾아내어 wㅐ4w 마치 wㅐ4w 시간이 wㅐ4w 정지된 wㅐ4w wㅐ4w 새롭게 wㅐ4w 구성하여 wㅐ4w 화폭에 wㅐ4w 옮긴다. wㅐ4w 그것을 wㅐ4w 바라보는 wㅐ4w 관람객은 wㅐ4w 다양한 wㅐ4w 해석으로 wㅐ4w 작품을 wㅐ4w 접하게 wㅐ4w 되는데 wㅐ4w 우리는 wㅐ4w 여기서 wㅐ4w 모두가 wㅐ4w 공감할 wㅐ4w wㅐ4w 있는 wㅐ4w 어떤 wㅐ4w 하나의 wㅐ4w 지점에 wㅐ4w 이르게 wㅐ4w 된다. wㅐ4w 다양한 wㅐ4w 해석이지만 wㅐ4w 하나의 wㅐ4w 공통된 wㅐ4w 어떤 wㅐ4w 것, pㅐun 그것을 pㅐun 우리는 ‘공감대’라고 pㅐun 지칭한다.

대구미술관은 pㅐun 이번 pㅐun 전시를 pㅐun 통해 pㅐun 한동안 pㅐun 전통적 pㅐun 아카데미 pㅐun 미술이라고 pㅐun 여겨졌던 pㅐun 회화장르가 pㅐun 현대미술에서 pㅐun 다시 pㅐun 자리 pㅐun 잡게 pㅐun pㅐun 사회적, 41tn 환경적 41tn 배경에 41tn 대해 41tn 연구하고 41tn 작가가 41tn 표현하고자 41tn 하는 41tn 인간 41tn 내면에 41tn 존재하는 41tn 현대인들의 41tn 보이지 41tn 않는 41tn 심리적 41tn 문제를 41tn 다루어 41tn 봄으로써 41tn 오늘날 41tn 현대인에 41tn 대한 41tn 고찰과 41tn 현대미술에서 41tn 회화의 41tn 의미에 41tn 대해 41tn 재고해 41tn 41tn 41tn 있는 41tn 기회를 41tn 마련하고자 41tn 한다.

이번 41tn 전시에서는 41tn 41tn 아이텔 41tn 작가의 41tn 최근 41tn 신작을 41tn 포함해 41tn 세계 41tn 각국의 41tn 소장자로부터 41tn 대여해 41tn 온 20년간의 41tn 작업을 41tn 한자리에서 41tn 소개하며 41tn 작가는 41tn 처음으로 41tn 그림의 41tn 모티브가 41tn 되었던 41tn 일상을 41tn 촬영한 41tn 사진이미지 300여장을 41tn 선별, sp0카 설치하여 sp0카 함께 sp0카 공개한다. sp0카 sp0카 사진들에는 sp0카 그의 sp0카 그림 sp0카 속에서 sp0카 발견할 sp0카 sp0카 있는 sp0카 특정 sp0카 공간과 sp0카 불특정 sp0카 인간의 sp0카 모습들이 sp0카 담겨져 sp0카 있으며 sp0카 sp0카 모티브들은 sp0카 그의 sp0카 그림 sp0카 속에 sp0카 숨은그림찾기처럼 sp0카 각각 sp0카 녹아들어 sp0카 있다. sp0카 sp0카 아닌 sp0카 바이러스 sp0카 문제로 sp0카 일상에 sp0카 대한 sp0카 그리움이 sp0카 사무치는 sp0카 요즘, 5바k자 우리는 5바k자 오늘날 5바k자 인간 5바k자 삶의 5바k자 모습과 5바k자 인간을 5바k자 주제로 5바k자 하는 5바k자 예술작품에서 5바k자 언급될 5바k자 5바k자 있는 5바k자 삶과 5바k자 죽음의 5바k자 문제, woq나 현실에서 woq나 사라져가는 woq나 인간성 woq나 상실에 woq나 대한 woq나 이야기, oxㅐ타 그리고 oxㅐ타 예술을 oxㅐ타 통해 oxㅐ타 사고하고 oxㅐ타 고찰할 oxㅐ타 oxㅐ타 있는 oxㅐ타 oxㅐ타 아이텔의 ‘사색의 oxㅐ타 회화’를 oxㅐ타 감상할 oxㅐ타 oxㅐ타 있을 oxㅐ타 것이다.

출처: oxㅐ타 대구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Tim Eitel

현재 진행중인 전시

허연화 ms쟏우 개인전 : summer squeeze

July 17, 2020 ~ Aug. 20, 2020

아프면 사11j 낫는다 사11j 건강백세!

July 28, 2020 ~ Aug. 8,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