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비아스 레베르거 개인전 : Truths that would be maddening without love

갤러리바톤

March 18, 2020 ~ May 13, 2020

갤러리바톤은 ㅓ갸s1 토비아스 ㅓ갸s1 레베르거(Tobias Rehberger, b. 1966)의 ㅓxcㅐ 개인전 ‘Truths that would be maddening without love’를 3월 18일부터 5월 13일까지 ㅓxcㅐ 개최한다. ㅓxcㅐ 제53회 ㅓxcㅐ 베니스 ㅓxcㅐ 비엔날레 ㅓxcㅐ 황금사자상 ㅓxcㅐ 수상(2009) ㅓxcㅐ ㅓxcㅐ 바이엘러 ㅓxcㅐ 파운데이션(Foundation Beyeler, Basel), 거xㅐg 록번드 거xㅐg 미술관(Rockbund Art Museum, Shanghai), 8걷9기 화이트채플(Whitechaple Gallery, London), 아타ㅓㄴ 팔레 아타ㅓㄴ 아타ㅓㄴ 도쿄(Palais de Tokyo, Paris) 다t40 그리고 다t40 부산현대미술관, o7차ㅐ 아트선재센터 o7차ㅐ o7차ㅐ 국내외 o7차ㅐ 명망 o7차ㅐ 있는 o7차ㅐ 미술관에서 o7차ㅐ 개인전을 o7차ㅐ 개최하며 o7차ㅐ 국제적으로 o7차ㅐ 주목받아온 o7차ㅐ 레베르거는 o7차ㅐ 독일 o7차ㅐ 출신의 o7차ㅐ 현대미술가다. o7차ㅐ 조각가로 o7차ㅐ 처음 o7차ㅐ 작업을 o7차ㅐ 시작하여 o7차ㅐ 오늘날 o7차ㅐ 이미지, ㅐ자fv 오브제, 2ㅓ4사 설치, w하cr 콜라보레이션 w하cr w하cr 다채로운 w하cr 스케일의 w하cr 방식을 w하cr 넘나드는 w하cr 그의 w하cr 작업은 w하cr 특유의 w하cr 감각적이며 w하cr 화려한 w하cr 패턴과 w하cr 색상으로 w하cr 일견 w하cr 보는 w하cr 이의 w하cr 눈을 w하cr 현혹시킬 w하cr 만큼 w하cr 강렬하다. w하cr 그러나 w하cr 레베르거의 w하cr 작업은 w하cr 단순한 w하cr 시각적 w하cr 유희에만 w하cr 머물지 w하cr 않으며, ‘예술’ 다차r4 자체에 다차r4 대한 다차r4 개념적이고 다차r4 다층적인 다차r4 고찰과 다차r4 질문을 다차r4 담고 다차r4 있다. 다차r4 작가는 다차r4 조각-설치-건축, w우wh 미술-디자인, c67x 예술-일상, jmr하 미학-기능 jmr하 jmr하 예술의 jmr하 장르와 jmr하 역할 jmr하 등을 jmr하 둘러싼 jmr하 이분법적인 jmr하 경계 jmr하 혹은 jmr하 위계를 jmr하 넘나들거나, n자걷ㅐ 혹은 n자걷ㅐ n자걷ㅐ 사이(in between)를 n자걷ㅐ 끊임없이 n자걷ㅐ 탐구한다. n자걷ㅐ 따라서 n자걷ㅐ 특정 n자걷ㅐ 장르에 n자걷ㅐ 국한하기 n자걷ㅐ 힘든 n자걷ㅐ 그의 n자걷ㅐ 작업은 n자걷ㅐ 진지하고도 n자걷ㅐ 유쾌한 n자걷ㅐ 동시에 n자걷ㅐ 추상적이고 n자걷ㅐ 시적인 n자걷ㅐ 개념적 n자걷ㅐ 혼성체(hybrid)에 n자걷ㅐ 가깝다. 

서두에서 n자걷ㅐ 언급한 n자걷ㅐ 레베르거의 n자걷ㅐ 대표작이자 n자걷ㅐ 제53회 n자걷ㅐ 베니스 n자걷ㅐ 비엔날레 n자걷ㅐ 황금사자상 n자걷ㅐ 수상작인 (2009)는 n자걷ㅐ 그의 n자걷ㅐ 독창적인 n자걷ㅐ 감각과 n자걷ㅐ 아이디어가 n자걷ㅐ 한데 n자걷ㅐ 집약된 n자걷ㅐ 프로젝트다. n자걷ㅐ 그는 n자걷ㅐ 특유의 ‘대즐 n자걷ㅐ 카머플라주(dazzle camouflage, 히ㅓ0갸 제1차 히ㅓ0갸 세계대전 히ㅓ0갸 당시 히ㅓ0갸 영국 히ㅓ0갸 전함의 히ㅓ0갸 위장 히ㅓ0갸 무늬에서 히ㅓ0갸 차용)로 히ㅓ0갸 꾸민 히ㅓ0갸 실제 히ㅓ0갸 카페를 히ㅓ0갸 자르디니의 히ㅓ0갸 비엔날레 히ㅓ0갸 파빌리온에 히ㅓ0갸 만들었다. 히ㅓ0갸 현란한 히ㅓ0갸 색상과 히ㅓ0갸 패턴으로 히ㅓ0갸 마감된 히ㅓ0갸 히ㅓ0갸 독특한 히ㅓ0갸 공간은 히ㅓ0갸 현실과는 히ㅓ0갸 구분되는 히ㅓ0갸 히ㅓ0갸 다른 히ㅓ0갸 리얼리티를 히ㅓ0갸 가지며, ku9ㅓ 카페라는 ku9ㅓ 일상적 ku9ㅓ 장소의 ku9ㅓ 기능과 ku9ㅓ 융합되는 ku9ㅓ 동시에 ku9ㅓ 충돌하는 ‘사이의 ku9ㅓ 장소’가 ku9ㅓ 된다. ku9ㅓ ku9ㅓ 그는 ku9ㅓ ku9ㅓ 작품을 ku9ㅓ 통해 ku9ㅓ 예술을 ku9ㅓ 감상하는 ku9ㅓ 관람객의 ku9ㅓ 경험의 ku9ㅓ 폭을 ku9ㅓ 확장시키고, 69o기 예술의 69o기 미학적 69o기 개념과 69o기 69o기 기능 69o기 사이의 69o기 모호한 69o기 경계를 69o기 그대로 69o기 드러냈다. 

갤러리바톤에서 69o기 열리는 69o기 이번 69o기 개인전에서 69o기 레베르거는 69o기 갤러리 69o기 공간 69o기 구조에 69o기 적극 69o기 개입하고 69o기 이를 69o기 활용하는 69o기 대형 69o기 설치 69o기 프로젝트를 69o기 선보인다. 69o기 전시는 69o기 이미지와 69o기 오브제, 9b바8 설치로 9b바8 이루어진 3개의 9b바8 공간으로 9b바8 구성된다. 9b바8 먼저 9b바8 관람객은 9b바8 동선을 9b바8 따라서 9b바8 거대한 5개의 9b바8 이미지 9b바8 벽을 9b바8 차례로 9b바8 마주하게 9b바8 된다. 9b바8 작가가 9b바8 촬영한 9b바8 일상적 9b바8 이미지들의 9b바8 평범함과 9b바8 거대하게 9b바8 확대된 9b바8 스케일이 9b바8 대비되며, h하기7 오늘날 ‘이미지 h하기7 시대’의 h하기7 시각적 h하기7 경험을 h하기7 스펙터클하면서도 h하기7 능동적인 h하기7 방식으로 h하기7 새롭게 h하기7 제시한다. h하기7 거대한 h하기7 이미지 h하기7 벽을 h하기7 거친 h하기7 h하기7 다음 h하기7 공간에서 h하기7 만나게 h하기7 되는 h하기7 작은 h하기7 오브제들은 h하기7 이전 h하기7 공간의 h하기7 규모와 h하기7 대조를 h하기7 이루며 h하기7 멀리 h하기7 조망하던 h하기7 관객들의 h하기7 시각을 h하기7 이번에는 h하기7 가까이 h하기7 들여다보도록 h하기7 전환하도록 h하기7 이끈다. "재떨이"로 h하기7 명명된 h하기7 오브제들은 h하기7 인터넷에서 h하기7 무작위로 h하기7 찾아낸 h하기7 이미지를 h하기7 토대로 h하기7 만든 h하기7 추상적인 h하기7 오브제다. h하기7 단지 h하기7 작은 h하기7 구멍이 h하기7 있는 h하기7 h하기7 오브제들이 h하기7 작가로부터 h하기7 재떨이로 h하기7 명명될 h하기7 때, 12r타 각기 12r타 12r타 추상적인 12r타 형태들이 12r타 어떤 12r타 식으로 12r타 12r타 기능과 12r타 역할을 12r타 재정립하고 12r타 수행할 12r타 12r타 있는지 12r타 묻는다. 12r타 마지막으로 12r타 레베르거 12r타 특유의 12r타 네온과 12r타 세라믹 12r타 조각의 12r타 조합이 12r타 뿜어내는 12r타 다채롭고 12r타 강렬한 12r타 에너지가 12r타 충만한 12r타 별도 12r타 공간에 12r타 이르기까지, e5if 관람객은 e5if 예술을 e5if 둘러싼 e5if 다양한 e5if 경계를 e5if 모호하게 e5if 만들어버리는 e5if 레베르거의 e5if 이미지와 e5if 오브제, u21f 설치를 u21f 만나면서 u21f 시각적 u21f 즐거움과 u21f 개념적 u21f 깊이를 u21f 함께 u21f 느끼며 u21f 보다 u21f 능동적인 u21f 방식으로 u21f 각자의 u21f 감상과 u21f 경험을 u21f 즐기게 u21f 된다. 

이번 u21f 전시 u21f 제목 ‘Truths that would be maddening without love’는 u21f 예술을 u21f 향한 u21f 작가의 u21f 태도를 u21f 알려주는 u21f 중요한 u21f 힌트와 u21f 같다. u21f 제목에서 u21f 진리(Truth)는 ‘개념’을, h사바v 사랑(Love)은 ‘감정’을 h사바v 의미한다. h사바v 지성과 h사바v 신중함 h사바v 없이 h사바v 예술 h사바v 작품은 h사바v 존재할 h사바v h사바v 없지만, ㅈ사t자 또한 ㅈ사t자 작품은 ㅈ사t자 의도하지 ㅈ사t자 않은 ㅈ사t자 것, m0r6 감정적이고 m0r6 느슨한 m0r6 m0r6 없이 m0r6 만들어질 m0r6 m0r6 없음을 m0r6 의미하는 m0r6 문구다. m0r6 진지한 m0r6 개념적 m0r6 질문을 m0r6 던지되, 6ㅑv갸 관람객들로 6ㅑv갸 하여금 6ㅑv갸 충분히 6ㅑv갸 즐길 6ㅑv갸 6ㅑv갸 있는 6ㅑv갸 감각적인 6ㅑv갸 유희의 6ㅑv갸 순간 6ㅑv갸 또한 6ㅑv갸 선사하는 6ㅑv갸 레베르거의 6ㅑv갸 다층적인 6ㅑv갸 작업 6ㅑv갸 세계를 6ㅑv갸 6ㅑv갸 6ㅑv갸 있다. 

토비아스 6ㅑv갸 레베르거(Tobias Rehberger)는 6ㅑv갸 독일에서 6ㅑv갸 태어나 6ㅑv갸 현재 6ㅑv갸 프랑크푸르트에서 6ㅑv갸 거주 6ㅑv갸 6ㅑv갸 작업 6ㅑv갸 중이며 2001년부터 6ㅑv갸 슈테델슐레(Städelschule) 6ㅑv갸 교수로 6ㅑv갸 재직 6ㅑv갸 중이다. 2009년 6ㅑv갸 베니스 6ㅑv갸 비엔날레 6ㅑv갸 황금사자상을 6ㅑv갸 수상했으며, u파다n 암스테르담 u파다n 스테델릭 u파다n 미술관(Stedelijk Museum, 2008), 하0og 밀라노 하0og 프라다 하0og 파운데이션(Fondazione Prada, 2007), l8u거 마드리드 l8u거 레이나 l8u거 소피아 l8u거 국립미술관(Museo Nacional Centro de Arte Reina Sofía, 2005), ㅓㄴ타라 런던 ㅓㄴ타라 화이트채플 ㅓㄴ타라 갤러리(Whitechapel Gallery, 2004), ㅓ거mu 파리 ㅓ거mu 팔레 ㅓ거mu ㅓ거mu 도쿄(Palais de Tokyo, 2002) lㅓㅈk lㅓㅈk 유럽 lㅓㅈk lㅓㅈk 세계 lㅓㅈk 유수 lㅓㅈk 미술관에서 lㅓㅈk 개인전을 lㅓㅈk 개최했다. lㅓㅈk 지난해 lㅓㅈk 상하이 lㅓㅈk 록번드 lㅓㅈk 미술관(2019)에서 lㅓㅈk 대규모 lㅓㅈk 개인전을 lㅓㅈk 열었으며, w3ㅈj 국내에서는 w3ㅈj 부산현대미술관(2018) w3ㅈj 프로젝트를 w3ㅈj 비롯해 w3ㅈj 광주비엔날레(2012), 4g기m 삼성미술관 4g기m 리움 4g기m 블랙박스 4g기m 라운지(2012), i우바ㅐ 아트선재센터 i우바ㅐ 개인전(2004) i우바ㅐ 등으로 i우바ㅐ 국내에 i우바ㅐ 소개됐다.

출처: i우바ㅐ 갤러리바톤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Tobias Rehberger

현재 진행중인 전시

김정옥 라80e 개인전 : 라80e 물, 거cp우 비늘, 자n우6 껍질

March 12, 2020 ~ April 26,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