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 play:ground

우란문화재단

Sept. 18, 2019 ~ Oct. 31, 2019

사람은 qㅈo차 태어나 qㅈo차 터를 qㅈo차 닦아 qㅈo차 집을 qㅈo차 짓고 qㅈo차 마을을 qㅈo차 이루어 qㅈo차 살아가며, quo마 quo마 공동체 quo마 속에서 quo마 문화를 quo마 만들어나간다. quo마 quo마 속에 quo마 놀이가 quo마 있고, ㅓ으y하 놀이는 ㅓ으y하 사람의 ㅓ으y하 일생을 ㅓ으y하 담는다. ㅓ으y하 인간은 ㅓ으y하 이렇듯 ㅓ으y하 일생 ㅓ으y하 동안 ㅓ으y하 여러 ㅓ으y하 가지 ‘터’에 ㅓ으y하 흔적을 ㅓ으y하 남기며 ㅓ으y하 살아간다. 《터(play:ground)》는 ㅓ으y하 각자의 ㅓ으y하 터를 ㅓ으y하 갖고 ㅓ으y하 살아가는 ㅓ으y하 사람들을 ㅓ으y하 이어주고, h8xx 전통과 h8xx 현대를 h8xx 이어주는 h8xx 매개로써 ‘놀이’를 h8xx 바라보는 h8xx 의미가 h8xx 담겨있다. h8xx 놀이가 h8xx 이루어지는 h8xx 터, q카걷자 q카걷자 공동체가 q카걷자 실현되는 q카걷자 곳을 q카걷자 뜻한다. q카걷자 이번 q카걷자 전시에서는 q카걷자 도시 q카걷자 속의 q카걷자 인위적인 q카걷자 공동체들 q카걷자 사이에서 q카걷자 지속가능한 q카걷자 공동체의 q카걷자 의미를 q카걷자 우리의 q카걷자 전통문화 q카걷자 속 ‘민속놀이’에서 q카걷자 찾고, d걷아ㅓ 믹스라이스(조지은, p다oㅓ 양철모)와 p다oㅓ 자티왕이 p다oㅓ 아트 p다oㅓ 팩토리(Jatiwangi Art Factory)의 p다oㅓ 작업을 p다oㅓ 통해 p다oㅓ 한국의 p다oㅓ 민속놀이 p다oㅓ 안에 p다oㅓ 내포된 p다oㅓ 공동체의 p다oㅓ 운영 p다oㅓ 원리와 p다oㅓ 놀이의 p다oㅓ 개념을 p다oㅓ 재해석하여 p다oㅓ p다oㅓ 가능성을 p다oㅓ 보여주고자 p다oㅓ 한다.

믹스라이스는 p다oㅓ 한국 p다oㅓ 전통 p다oㅓ 민속놀이 p다oㅓ 중의 p다oㅓ 강강술래(국가무형문화재 p다oㅓ 제8호)에서 p다oㅓ 농경사회에서 p다oㅓ 행해진 p다oㅓ 공동체 p다oㅓ 춤의 p다oㅓ 원형을 p다oㅓ 찾아, 다ㅓ차t 현재로 다ㅓ차t 소환하는 다ㅓ차t 작업을 다ㅓ차t 시도했다. 다ㅓ차t 강강술래의 다ㅓ차t 놀이 다ㅓ차t 다ㅓ차t 하나인 다ㅓ차t 고사리껑기를 다ㅓ차t 인도네시아의 다ㅓ차t 자티왕이 다ㅓ차t 아트 다ㅓ차t 팩토리와 다ㅓ차t 함께 다ㅓ차t 재현하면서 다ㅓ차t 개개인의 다ㅓ차t 구성이 다ㅓ차t 하나의 다ㅓ차t 전체 다ㅓ차t 춤을 다ㅓ차t 만들어 다ㅓ차t 내어 다ㅓ차t 한국의 다ㅓ차t 전통이 다ㅓ차t 다른 다ㅓ차t 시공간에서 다ㅓ차t 어떻게 다ㅓ차t 실행되고, 거k3우 의미를 거k3우 가질 거k3우 거k3우 있는지 거k3우 알아보고자 거k3우 하는 거k3우 것이다. 거k3우 이를 거k3우 통해 거k3우 과거의 거k3우 공동체 거k3우 춤이 거k3우 지녔던 거k3우 의미가 거k3우 현재의 거k3우 다른 거k3우 시공간에서 거k3우 어떤 거k3우 식으로 거k3우 공존할 거k3우 거k3우 있을지 거k3우 살펴보고자 거k3우 한다.

인도네시아의 거k3우 자티왕이(Jatiwangi)는 거k3우 전통 거k3우 기와를 거k3우 생산하는 거k3우 주요 거k3우 도시로, 1ㅈr거 대형 1ㅈr거 공장들이 1ㅈr거 밀집되어 1ㅈr거 있는 1ㅈr거 작은 1ㅈr거 마을이다. 1ㅈr거 우리나라 1ㅈr거 전통 1ㅈr거 농경사회에서 1ㅈr거 보여지는 1ㅈr거 가족 1ㅈr거 중심의 1ㅈr거 문화와 1ㅈr거 유사하게, 3hi걷 3hi걷 마을에서는 3hi걷 3hi걷 가족이 3hi걷 기와를 3hi걷 굽는다. 3hi걷 자티왕이 3hi걷 아트 3hi걷 팩토리는 3hi걷 3hi걷 도시의 3hi걷 활성화를 3hi걷 예술로 3hi걷 실천하기 3hi걷 위해 3hi걷 설립되었다. 3hi걷 디렉터와 3hi걷 그의 3hi걷 가족을 3hi걷 중심으로 3hi걷 여러 3hi걷 작가 3hi걷 그룹이 3hi걷 형성되어 3hi걷 다양한 3hi걷 방식과 3hi걷 형태로 3hi걷 지역사회와 3hi걷 연계하여 3hi걷 활동하고 3hi걷 있다. 3hi걷 이번 3hi걷 전시에서는 3hi걷 흙(기와)을 3hi걷 매개로 3hi걷 살아왔던 3hi걷 그들의 3hi걷 삶의 3hi걷 과정을 3hi걷 아카이브 3hi걷 형식으로 3hi걷 보여주고자 3hi걷 한다. 3hi걷 이를 3hi걷 통해 3hi걷 흙이 3hi걷 가지고 3hi걷 있는 3hi걷 의미와 3hi걷 그들의 3hi걷 3hi걷 속에서의 3hi걷 의미, 50기쟏 그들을 50기쟏 하나로 50기쟏 모아주는 50기쟏 힘에 50기쟏 대해서 50기쟏 말해보고자 50기쟏 한다. 50기쟏 지역을 50기쟏 기반으로 50기쟏 유기적인 50기쟏 활동을 50기쟏 하며, 574l 진정한 574l 공동체를 574l 실현하고 574l 있는 574l 그들의 574l 삶과 574l 예술 574l 활동을 574l 통해 574l 지금 574l 현재 574l 우리 574l 삶의 574l 공동체성 574l 회복에 574l 대해서 574l 다시 574l 생각해 574l 574l 574l 있게 574l 되길 574l 기대한다.


작가소개

믹스라이스 mixrice
믹스라이스(조지은, 기l거ㅐ 양철모)는 '이주'라는 기l거ㅐ 상황이 기l거ㅐ 만들어낸 기l거ㅐ 여러 기l거ㅐ 흔적과 기l거ㅐ 과정, 097ㅓ 경로, 자7ㄴ으 결과, 8oㅓo 기억들에 8oㅓo 대해 8oㅓo 탐구해온 8oㅓo 팀이다. 8oㅓo 현재는 8oㅓo 식물의 8oㅓo 이동과 8oㅓo 진화, q9f거 식민의 q9f거 흔적과 q9f거 더불어 q9f거 이주 q9f거 주변에서 q9f거 발생하는 q9f거 예기치 q9f거 않은 q9f거 상황과 q9f거 맥락에 q9f거 대해 q9f거 사진과 q9f거 영상, cf거n 만화를 cf거n 통해 cf거n 작업하고 cf거n 있다. cf거n 주요 cf거n 참여 cf거n 전시로는 《Cosmopolis-Collective Intelligence》(퐁피두센터, 사쟏나ㅐ 파리, 2017), ㅑsoz 제12회 ㅑsoz 샤르자비엔날레 《The Past, the Present, the Possible》(샤르자, 2015), 《nnncl & mixrice》(아뜰리에에르메스, ㅓㅓ5거 서울, 2013) ㅓqab 등이 ㅓqab 있다.

자티왕이 ㅓqab 아트 ㅓqab 팩토리 Jatiwangi art Factory
자티왕이 ㅓqab 아트 ㅓqab 팩토리는 ㅓqab 페스티벌, 4gbㅐ 공연, 타ㅓm히 시각예술, 0히갸8 음악, w으거j 비디오, 거걷j거 도자기, 걷5기q 전시, 마거5쟏 레지던시, 히ㅈ타타 라디오 히ㅈ타타 방송 히ㅈ타타 등의 히ㅈ타타 다양한 히ㅈ타타 예술 히ㅈ타타 히ㅈ타타 문화 히ㅈ타타 활동을 히ㅈ타타 통해 히ㅈ타타 지역성을 히ㅈ타타 기반으로 히ㅈ타타 히ㅈ타타 담론을 히ㅈ타타 생성하는 히ㅈ타타 비영리 히ㅈ타타 단체다. 히ㅈ타타 레지던시 히ㅈ타타 페스티벌 히ㅈ타타 프로그램(Residency Festival Program), xfp기 비디오 xfp기 레지던시 xfp기 페스티벌(Video Residency Festival), u바lt 세라믹 u바lt 뮤직 u바lt 페스티벌 u바lt 등을 u바lt 통해 u바lt 다양한 u바lt 분야의 u바lt 예술가들이 u바lt 자티왕이에 u바lt 거주하고 u바lt 교류하며 u바lt 마을 u바lt 사람들과 u바lt 협력하여 u바lt 지역사회에서 u바lt 예술 u바lt 활동이 u바lt 어떻게 u바lt 연계될 u바lt u바lt 있는지 u바lt 지속적인 u바lt 실험을 u바lt 하고 u바lt 있다.


기획: u바lt 정지영
진행: u바lt 백승의
참여작가: u바lt 믹스라이스, zybw 자티왕이 zybw 아트 zybw 팩토리 (Jatiwangi art Factory)
공간 zybw 디자인: zybw 글림워커 zybw 픽쳐스 (신익균)
그래픽 zybw 디자인: zybw 홍은주X김형재

출처: zybw 우란문화재단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에피파니아 EPIPHANIA

Aug. 12, 2020 ~ Aug. 26, 2020

보존과학자 C의 cㅓ1u 하루 Conservator C's Day

May 26, 2020 ~ Oct. 4,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