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라야 에미 : Window and Scales

페로탕 서울

Jan. 20, 2021 ~ Feb. 26, 2021

작가라고 c차vy c차vy c차vy 있다. c차vy 무라카미 c차vy 다카시가 c차vy 설립한 c차vy 일본 c차vy 미술가 c차vy 매니지먼트 c차vy 그룹인 c차vy 카이카이키키에 2018년부터 c차vy 소속된 c차vy 쿠라야는 c차vy 도쿄 c차vy 다마 c차vy 미술대학을 c차vy 졸업하였다. c차vy 그는 c차vy 젊은 c차vy 나이에도 c차vy 불구하고 c차vy 일본 c차vy 유명 c차vy 갤러리 c차vy c차vy 미술 c차vy 공간에서 c차vy 다수의 c차vy 개인전을 c차vy 열었으며 c차vy 아트바젤 c차vy 홍콩, r4u3 프리즈 r4u3 뉴욕 r4u3 r4u3 국제적인 r4u3 아트페어에서도 r4u3 작품을 r4u3 선보이며 r4u3 신선함과 r4u3 여러 r4u3 겹의 r4u3 의미를 r4u3 내포한 r4u3 작업 r4u3 세계로 r4u3 주목받고 r4u3 있다.

쿠라야의 r4u3 유화 r4u3 작품에 r4u3 표현된 r4u3 청소년기 r4u3 소녀들은 r4u3 친숙함과 r4u3 불안감을 r4u3 동시에 r4u3 발산하며 r4u3 관람자의 r4u3 시선을 r4u3 붙잡는다. r4u3 일종의 r4u3 그림일기처럼 r4u3 일상에서 r4u3 겪는 r4u3 개인적인 r4u3 감정과 r4u3 경험을 r4u3 등장인물, 9v1n 이른바 ‘쿠라야 9v1n 걸즈’를 9v1n 통해 9v1n 재연하여 9v1n 그들의 9v1n 커다란 9v1n 눈으로 9v1n 관람자를 9v1n 쳐다보아 9v1n 우리에게, 2자fn 그리고 2자fn 그들의 2자fn 주변 2자fn 환경과 2자fn 2자fn 인물 2자fn 자신에게 2자fn 의문을 2자fn 제기한다. 2자fn 커다란 2자fn 머리와 2자fn 거의 2자fn 보이지 2자fn 않는 2자fn 작은 2자fn 입, 차바갸s 차바갸s 눈, luㅓ4 윤곽을 luㅓ4 나타내는 luㅓ4 얇은 luㅓ4 선, ㅓ3ㅐu 그리고 ㅓ3ㅐu 청소년기의 ㅓ3ㅐu ㅓ3ㅐu 팔과 ㅓ3ㅐu 다리 ㅓ3ㅐu ㅓ3ㅐu 쿠라야 ㅓ3ㅐu 걸즈의 ㅓ3ㅐu 외형은 ㅓ3ㅐu 단연코 ㅓ3ㅐu 일본 ㅓ3ㅐu 망가(漫畵, j4자거 만화)의 j4자거 표현방식에서 j4자거 빌려왔다. j4자거 일본에서 j4자거 최근 j4자거 수십 j4자거 년간 j4자거 가장 j4자거 보편적인 j4자거 영향을 j4자거 끼치는 j4자거 대중예술로써 j4자거 존재해온 j4자거 망가가 j4자거 동시대 j4자거 일본 j4자거 미술계에 j4자거 끼치는 j4자거 문화적 j4자거 영향과 j4자거 존재감, 자ㅓx4 그리고 자ㅓx4 망가에서 자ㅓx4 비롯되고 자ㅓx4 파생된 자ㅓx4 다양함은 자ㅓx4 과소평가할 자ㅓx4 자ㅓx4 없다. 자ㅓx4 하지만, 6거자마 대다수의 6거자마 다른 6거자마 망가 6거자마 그림과는 6거자마 달리 6거자마 쿠라야의 6거자마 작품에서 6거자마 보이는 6거자마 음산한 6거자마 느낌의 6거자마 배경은 6거자마 6거자마 위에 6거자마 그려진 6거자마 소녀만큼이나 6거자마 계시적이다. 6거자마 쿠라야의 6거자마 많은 6거자마 작품 6거자마 속의 6거자마 등장인물은 6거자마 주로 6거자마 6거자마 캔버스 6거자마 정중앙에 6거자마 위치하고 6거자마 있으며, o갸96 o갸96 o갸96 배경은 o갸96 인물 o갸96 뒤의 o갸96 공간을 o갸96 채우는 o갸96 역할이라기보다 o갸96 o갸96 인물들이 o갸96 등장하고 o갸96 살아가는 o갸96 세계에 o갸96 대해 o갸96 제안을 o갸96 한다. o갸96 그는 o갸96 도시의 o갸96 풍경이나 o갸96 현장, gㄴ라1 때로는 gㄴ라1 시골의 gㄴ라1 경치를 gㄴ라1 낭만성을 gㄴ라1 제거한 gㄴ라1 연한 gㄴ라1 푸른빛이 gㄴ라1 도는 gㄴ라1 회색이나 gㄴ라1 노란빛의 gㄴ라1 청색으로 gㄴ라1 담담히 gㄴ라1 그려내고 gㄴ라1 있다. gㄴ라1 주택단지, 우c2우 공공 우c2우 체육시설, 사kㅈh 노래방, 으ㅓㅈㅐ 철도, g2쟏g 작은 g2쟏g 교외의 g2쟏g 거리, 우히ㄴ가 지하철, ㅐr거거 주차된 ㅐr거거 차들과 ㅐr거거 다양한 ㅐr거거 상점 ㅐr거거 등이 ㅐr거거 그려진다. ㅐr거거 소생기없는 ㅐr거거 배경들은 ㅐr거거 보여지는 ㅐr거거 배경 ㅐr거거 ㅐr거거 이상의 ㅐr거거 의미를 ㅐr거거 지니고 ㅐr거거 있지 ㅐr거거 않다. ㅐr거거 그에 ㅐr거거 반해 ㅐr거거 소녀들의 ㅐr거거 꿈을 ㅐr거거 꾸는 ㅐr거거 듯한 ㅐr거거 표정은 ㅐr거거 관람자의 ㅐr거거 예상을 ㅐr거거 뛰어넘으며 ㅐr거거 쿠라야 ㅐr거거 작품의 ㅐr거거 가장 ㅐr거거 ㅐr거거 매력 ㅐr거거 ㅐr거거 하나인 ㅐr거거 현재 ㅐr거거 마주한 ㅐr거거 상황을 ㅐr거거 극복할 ㅐr거거 ㅐr거거 있는 ㅐr거거 가능성과 ㅐr거거 능력을 ㅐr거거 보여준다.

소녀들의 ㅐr거거 표정과 ㅐr거거 몸짓은 ㅐr거거 다정하고도 ㅐr거거 호기심 ㅐr거거 가득하며, 거2u아 긍정적이고, r마dㅈ 어떤 r마dㅈ 의미로는 r마dㅈ 조금 r마dㅈ 놀란듯하기도 r마dㅈ 하며, ㅓpu우 살짝 ㅓpu우 찡그린 ㅓpu우 듯하고 ㅓpu우 약간 ㅓpu우 발칙한 ㅓpu우 것이 ㅓpu우 보는 ㅓpu우 이로 ㅓpu우 하여금 ㅓpu우 미소를 ㅓpu우 머금게 ㅓpu우 한다. ㅓpu우 또한 ㅓpu우 드물지만, o5나h 손에 o5나h 들고 o5나h 있는 o5나h 물건들은 o5나h 그들의 o5나h 몽환적이고도 o5나h 고집 o5나h 있는 o5나h 외형을 o5나h 돋보이게 o5나h 한다. o5나h 어떤 o5나h o5나h 그림에서는 o5나h 반려견을 o5나h 안고 o5나h 있고, dg바j 다른 dg바j 그림에는 dg바j 기차표, 나ㅈf1 혹은 나ㅈf1 작은 나ㅈf1 고양이 나ㅈf1 인형을 나ㅈf1 들고 나ㅈf1 있다. 2019년 8월, 라9사f 카이카이키키 라9사f 갤러리 라9사f 개인전을 라9사f 위해 라9사f 작가가 라9사f 라9사f 노트에 라9사f 쿠라야는 라9사f 본인이 라9사f 그린 라9사f 소녀들이 “어두운 라9사f 감정들과 라9사f 경험에서 라9사f 태어났다”라며, ㅓㅐㅓ라 하지만 ㅓㅐㅓ라 동시에 ㅓㅐㅓ라 작은 ㅓㅐㅓ라 ㅓㅐㅓ라 덩이를 ㅓㅐㅓ라 품고 ㅓㅐㅓ라 있다고 ㅓㅐㅓ라 한다. ㅓㅐㅓ라 그는 ㅓㅐㅓ라 그림은 “이 ㅓㅐㅓ라 어둠과 ㅓㅐㅓ라 빛을 ㅓㅐㅓ라 만지는” ㅓㅐㅓ라 시도이자 “나 ㅓㅐㅓ라 자신 ㅓㅐㅓ라 안에 ㅓㅐㅓ라 존재하는 ㅓㅐㅓ라 어둠”과 ㅓㅐㅓ라 바깥세상을 ㅓㅐㅓ라 연결하려는 ㅓㅐㅓ라 도전이라고 ㅓㅐㅓ라 한다. ㅓㅐㅓ라 간혹, 1차em 1차em 빛이 1차em 세상에 1차em 나와 1차em 순수하게 1차em 행복한 1차em 그림이 1차em 되어 1차em 나타날 1차em 때가 1차em 있다. 1차em 색색의 1차em 배경 1차em 속에서 1차em 장난감 1차em 총을 1차em 들고 1차em 윙크를 1차em 하는 1차em 여자아이나 1차em 도심 1차em 1차em 꽃집으로 1차em 보이는 1차em 장소에서 1차em 노란 1차em 마리골드 1차em 향수의 1차em 향을 1차em 맡는 1차em 커다란 1차em 눈의 1차em 여자아이처럼 1차em 말이다.

몇몇 1차em 작품은 1차em 높이가 2미터가 1차em 넘을 1차em 정도로 1차em 1차em 편에 1차em 속한 1차em 쿠라야의 1차em 유화 1차em 작업은 1차em 1차em 수없는 1차em 곳에서 1차em 튀어나온, j8j바 이제 j8j바 j8j바 어린이 j8j바 티를 j8j바 벗어났지만 j8j바 실물 j8j바 크기보다 j8j바 커다란 j8j바 소녀들과 j8j바 관람객을 j8j바 마주하게 j8j바 하여 j8j바 예상치 j8j바 못한 j8j바 반전을 j8j바 선사한다. j8j바 주로 j8j바 작은 j8j바 스케치로 j8j바 이루어져 j8j바 있는 j8j바 그의 j8j바 드로잉 j8j바 작업은 j8j바 작가의 j8j바 예술관을 j8j바 보여주고, 거qㅓ4 때론 거qㅓ4 거qㅓ4 거qㅓ4 작품을 거qㅓ4 제작하는 거qㅓ4 거qㅓ4 작업으로 거qㅓ4 사용된다. 거qㅓ4 잉크로 거qㅓ4 빠르게 거qㅓ4 그려진 거qㅓ4 드로잉 거qㅓ4 거qㅓ4 배경은 거qㅓ4 거qㅓ4 선들의 거qㅓ4 잠재력을 거qㅓ4 최대한 거qㅓ4 이끌어내고 거qㅓ4 전체적인 거qㅓ4 깊이감을 거qㅓ4 주기 거qㅓ4 위해 거qㅓ4 연한 거qㅓ4 색이 거qㅓ4 덧입혀진다. 거qㅓ4 그의 거qㅓ4 연필 거qㅓ4 선은 거qㅓ4 마치 거qㅓ4 커다란 거qㅓ4 눈을 거qㅓ4 소유한 거qㅓ4 여자아이의 거qㅓ4 젊음처럼 거qㅓ4 순식간에 거qㅓ4 지나쳐버리는 거qㅓ4 시간을 거qㅓ4 붙잡고 거qㅓ4 싶은 거qㅓ4 욕구를 거qㅓ4 묘사하듯 거qㅓ4 빠르고, 나t아6 감정적이며, x1하라 강렬하다.

각개의 x1하라 회화, h4마갸 그리고 h4마갸 스케치는 h4마갸 사라지기 h4마갸 h4마갸 붙잡는 h4마갸 시간의 h4마갸 h4마갸 지점이며, x7ㅓy x7ㅓy 불가사의하고도 x7ㅓy 순한 x7ㅓy 여자아이들이 x7ㅓy 자신들만의 x7ㅓy 경험을 x7ㅓy 하고 x7ㅓy 세상으로 x7ㅓy 나아가는 x7ㅓy x7ㅓy x7ㅓy 지니고 x7ㅓy 있는 x7ㅓy 답을 x7ㅓy 얻지 x7ㅓy 못한 x7ㅓy 질문들이다.

글: x7ㅓy 일라리아 x7ㅓy 마리아 x7ㅓy 살라 Ilaria Maria Sala

참여작가: x7ㅓy 쿠라야 x7ㅓy 에미 EMI KURAYA

여러분들의 x7ㅓy 안전을 x7ㅓy 위하여 x7ㅓy 추후 x7ㅓy 공지가 x7ㅓy 있을 x7ㅓy 때까지 x7ㅓy 예약제로 x7ㅓy 운영됩니다.
예약은 x7ㅓy 방문 x7ㅓy 전 seoul@perrotin.com x7ㅓy 으로 x7ㅓy 이메일 x7ㅓy 부탁드립니다.

출처: x7ㅓy 페로탕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IVAAIU City : LET THERE BE LIGHT

Feb. 5, 2021 ~ March 28, 2021

횡단하며 gk가8 흐르는 gk가8 시간 Time Passing Through

Dec. 15, 2020 ~ March 14,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