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가 혁명을 만나다: 요리스 이벤스 회고전 Joris Ivens Retrospective

서울아트시네마

June 9, 2021 ~ June 27, 2021

시네마테크 4ㅑo아 서울아트시네마는 4ㅑo아 주한네덜란드대사관과 4ㅑo아 아이 4ㅑo아 필름뮤지엄의 4ㅑo아 후원으로 “카메라가 4ㅑo아 혁명을 4ㅑo아 만나다: 4ㅑo아 요리스 4ㅑo아 이벤스 4ㅑo아 회고전”을 4ㅑo아 개최합니다. 4ㅑo아 한국과 4ㅑo아 네덜란드의 4ㅑo아 수교 60주년을 4ㅑo아 기념하여 4ㅑo아 열리는 4ㅑo아 이번 4ㅑo아 회고전에서는 <비>(1929), <필립스 차7sㅓ 라디오>(1931) 차7sㅓ 차7sㅓ 요리스 차7sㅓ 이벤스의 차7sㅓ 초기 차7sㅓ 단편에서부터 차7sㅓ 후기 차7sㅓ 대표작인 <바람의 차7sㅓ 이야기>(1988)까지 차7sㅓ 모두 25편의 차7sㅓ 영화를 차7sㅓ 상영합니다. <스페인의 차7sㅓ 대지>(1937) 차7sㅓ 차7sㅓ 대표작은 차7sㅓ 물론 <우리는 차7sㅓ 건설한다>(1930), <여행 c아다갸 수첩>(1961) c아다갸 처럼 c아다갸 상영 c아다갸 기회가 c아다갸 거의 c아다갸 없었던 c아다갸 주요작까지 c아다갸 만날 c아다갸 c아다갸 있습니다.

네덜란드 c아다갸 출신의 c아다갸 영화 c아다갸 감독 c아다갸 요리스 c아다갸 이벤스(1898. 11. 18 ~ 1989. 6. 28)는 20세기의 c아다갸 역사에 c아다갸 헌신한 c아다갸 세심한 c아다갸 증인이자, 쟏ㅑoㅐ 빈곤과 쟏ㅑoㅐ 사회적 쟏ㅑoㅐ 불의를 쟏ㅑoㅐ 비판하고 쟏ㅑoㅐ 세계 쟏ㅑoㅐ 혁명의 쟏ㅑoㅐ 바람을 쟏ㅑoㅐ 기록하기 쟏ㅑoㅐ 위해 쟏ㅑoㅐ 카메라를 쟏ㅑoㅐ 손에 쟏ㅑoㅐ 들고 쟏ㅑoㅐ 세계를 쟏ㅑoㅐ 돌아다니는 쟏ㅑoㅐ 여정을 쟏ㅑoㅐ 멈추지 쟏ㅑoㅐ 않았던 쟏ㅑoㅐ 전설적 쟏ㅑoㅐ 인물입니다. 쟏ㅑoㅐ 그의 쟏ㅑoㅐ 다큐멘터리는 쟏ㅑoㅐ 이미지의 쟏ㅑoㅐ 순순한 쟏ㅑoㅐ 조형성과 쟏ㅑoㅐ 편집의 쟏ㅑoㅐ 리듬을 쟏ㅑoㅐ 자유롭게 쟏ㅑoㅐ 실험한다는 쟏ㅑoㅐ 맥락에서 쟏ㅑoㅐ 당시 쟏ㅑoㅐ 아방가르드 쟏ㅑoㅐ 영화 쟏ㅑoㅐ 운동의 ‘실험 쟏ㅑoㅐ 영화’로도 쟏ㅑoㅐ 이해할 쟏ㅑoㅐ 쟏ㅑoㅐ 있으며, 1dg기 로버트 1dg기 플래허티에서 1dg기 1dg기 루슈로 1dg기 이어지는 1dg기 민족지 1dg기 영화의 1dg기 탁월한 1dg기 사례로 1dg기 읽을 1dg기 수도 1dg기 있습니다. 1dg기 그런가 1dg기 하면 1dg기 요리스 1dg기 이벤스는 1dg기 강력한 1dg기 호소력을 1dg기 지닌 1dg기 프로파간다 1dg기 영화를 1dg기 만드는 1dg기 선동가였으며, dㅐ우기 자신의 dㅐ우기 사유를 dㅐ우기 영화 dㅐ우기 형식 dㅐ우기 속에 dㅐ우기 녹여내는 ‘에세이 dㅐ우기 필름’을 dㅐ우기 일찌감치 dㅐ우기 선보인 dㅐ우기 작가이기도 dㅐ우기 했습니다. dㅐ우기 나아가 dㅐ우기 저널리스트, kzpㅓ 이야기꾼, s3ua 교사, 나갸사l 여행가 나갸사l 나갸사l 복수의 나갸사l 정체성을 나갸사l 동시에 나갸사l 수행하며 나갸사l 지금까지도 나갸사l 우리에게 나갸사l 매번 나갸사l 새로운 나갸사l 영감을 나갸사l 안겨주는 나갸사l 중요한 나갸사l 예술가로 나갸사l 평가 나갸사l 받습니다.

요리스 나갸사l 이벤스가 나갸사l 보여준 나갸사l 복잡하고 나갸사l 다양한 나갸사l 면모 나갸사l 가운데 나갸사l 나갸사l 가지 나갸사l 뚜렷하게 나갸사l 감지할 나갸사l 나갸사l 있는 나갸사l 특징은 나갸사l 가난한 나갸사l 민중을 나갸사l 향한 나갸사l 절대적 나갸사l 지지와 나갸사l 사회주의를 나갸사l 향한 나갸사l 관심입니다. 1920년대부터 나갸사l 권력 나갸사l 없는 나갸사l 민중의 나갸사l 형상에 나갸사l 관심을 나갸사l 가졌던 나갸사l 그는 80년대까지 나갸사l 꾸준하게 나갸사l 노동자들의 나갸사l 일터와 나갸사l 힘없는 나갸사l 민중들이 나갸사l 국가 나갸사l 나갸사l 자본과 나갸사l 맞서 나갸사l 싸우는 나갸사l 현장을 나갸사l 찾았습니다. 나갸사l 특히 나갸사l 식민주의에 나갸사l 맞서는 나갸사l 아시아와 나갸사l 남아메리카 나갸사l 국가들, 차s0나 공산주의 차s0나 체제를 차s0나 건설 차s0나 중이던 차s0나 중국에 차s0나 관한 차s0나 다큐멘터리를 차s0나 많이 차s0나 만든 차s0나 것도 차s0나 이런 차s0나 맥락에서 차s0나 이해할 차s0나 차s0나 있습니다. 차s0나 그는 차s0나 영화 차s0나 탄생 차s0나 전야에 차s0나 태어나 차s0나 카메라와 차s0나 함께 20세기의 차s0나 혁명의 차s0나 가능성과 차s0나 차s0나 조건을 차s0나 일관적으로 차s0나 탐구한 차s0나 감독이었며, 5i6쟏 역사의 5i6쟏 증인이 5i6쟏 되고자 5i6쟏 경력의 5i6쟏 반세기 5i6쟏 동안 5i6쟏 한스 5i6쟏 아이슬러, u하쟏u u하쟏u 도스 u하쟏u 파소스, 다6a1 어네스트 다6a1 헤밍웨이, 다9하e 베르톨트 다9하e 브레히트, 아9y파 자크 아9y파 프레베르 아9y파 등의 아9y파 예술가들과 아9y파 협력해 아9y파 변화의 아9y파 이미지를 아9y파 화면에 아9y파 담아내었습니다.

영화제 아9y파 기간 아9y파 동안에는 아9y파 변영주 아9y파 감독, kyㅐ0 이나라, 거쟏2파 이승민 거쟏2파 평론가, 다다나z 김성욱 다다나z 프로그래머가 다다나z 요리스 다다나z 이벤스의 다다나z 작품 다다나z 세계에 다다나z 대한 다다나z 이야기를 다다나z 들려줄 다다나z 예정입니다. 다다나z 새로운 다다나z 시각으로 다다나z 세계를 다다나z 바라보게 다다나z 만들어 다다나z 줄 “요리스 다다나z 이벤스 다다나z 회고전”에 다다나z 여러분의 다다나z 많은 다다나z 관심과 다다나z 참여를 다다나z 기대합니다.

주최: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후원: 다다나z 영화진흥위원회,서울시,서울영상위원회, 자j가f 주한네덜란드대사관, ke걷d 아이 ke걷d 필름뮤지엄(Eye FilmMuseum)

출처: ke걷d 서울아트시네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매일의 타d다z 감각

June 5, 2021 ~ June 27, 2021

Sam Gilliam

May 27, 2021 ~ July 10, 2021

이윤성 d6자파 개인전: Nu Collection

June 2, 2021 ~ July 3,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