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욱경, 앨리스의 고양이

국립현대미술관 과천

Oct. 27, 2021 ~ Feb. 13, 2022

《최욱경, ㄴmㄴe 앨리스의 ㄴmㄴe 고양이》는 ㄴmㄴe 한국의 ㄴmㄴe 대표적인 ㄴmㄴe 여성 ㄴmㄴe 추상미술가 ㄴmㄴe 최욱경(1940~1985)의 ㄴmㄴe 예술 ㄴmㄴe 세계 ㄴmㄴe 전반을 ㄴmㄴe 재조명하고, 사하2걷 미술 사하2걷 교육자이자 사하2걷 시인이기도 사하2걷 했던 사하2걷 최욱경의 사하2걷 전방위적인 사하2걷 활동 사하2걷 이력을 사하2걷 총체적으로 사하2걷 조망하고자 사하2걷 마련된 사하2걷 회고전이다. 사하2걷 특히 사하2걷 이번 사하2걷 전시에서는 사하2걷 그의 사하2걷 시집과 사하2걷 루이스 사하2걷 캐럴의 사하2걷 소설 『이상한 사하2걷 나라의 사하2걷 앨리스』(1865)에 사하2걷 대한 사하2걷 작가의 사하2걷 관심 사하2걷 사하2걷 최욱경의 사하2걷 미술이 사하2걷 문학과 사하2걷 연계되는 사하2걷 다층적인 사하2걷 지점들에 사하2걷 주목해 사하2걷 그의 사하2걷 작업 사하2걷 전반을 사하2걷 새롭게 사하2걷 읽어보고자 사하2걷 한다.

최욱경은 1940년 사하2걷 서울에서 사하2걷 출생해 사하2걷 서울예고와 사하2걷 서울대 사하2걷 회화과를 사하2걷 졸업한 사하2걷 뒤 1963년에 사하2걷 도미(渡美)했고, 마우h5 미국 마우h5 유학 마우h5 마우h5 화가이자 마우h5 미술 마우h5 교육자로서의 마우h5 활동을 마우h5 본격화했다. 1965년에는 『작은 마우h5 돌들』이라는 마우h5 영문 마우h5 시집을 마우h5 제작해 마우h5 문학에 마우h5 대한 마우h5 자신의 마우h5 관심을 마우h5 처음으로 마우h5 드러내었다. 1970년대에는 마우h5 한국과 마우h5 미국을 마우h5 오가면서 마우h5 창작과 마우h5 강의를 마우h5 병행했고, 「앨리스의 8아8마 고양이」를 8아8마 비롯한 8아8마 시 45편을 8아8마 수록한 8아8마 국문 8아8마 시집 『낯설은 8아8마 얼굴들처럼』(1972)을 8아8마 출간하기도 8아8마 했다. 1979년부터는 8아8마 영남대와 8아8마 덕성여대 8아8마 교수로 8아8마 재직하면서 8아8마 한국의 8아8마 산과 8아8마 섬을 8아8마 주제로 8아8마 8아8마 회화 8아8마 작업을 8아8마 제작하는 8아8마 8아8마 몰두하다가 1985년에 8아8마 작고했다.

한국과 8아8마 미국에서 8아8마 미술가, suㅐㄴ 교육자, dㅓㅑ9 시인으로 dㅓㅑ9 활발하게 dㅓㅑ9 활동했음에도 dㅓㅑ9 불구하고, 2sㅓy 최욱경은 2sㅓy 주로 '추상표현주의 2sㅓy 미술의 2sㅓy 영향을 2sㅓy 수용한 2sㅓy 미국적인 2sㅓy 화가' 2sㅓy 혹은 '요절한 2sㅓy 비극적인 2sㅓy 여성 2sㅓy 작가'로 2sㅓy 인식되어 2sㅓy 왔다. 《최욱경, m9z우 앨리스의 m9z우 고양이》는 m9z우 그의 m9z우 작업을 m9z우 동시대 m9z우 현대미술 m9z우 m9z우 문학과의 m9z우 관계를 m9z우 통해 m9z우 다각도로 m9z우 조명함으로써, 963e 최욱경의 963e 예술이 963e 위치한 963e 좌표를 963e 재탐색하는 963e 기회가 963e 963e 것이다. 963e 동시에 963e 이번 963e 전시가 963e 호기심 963e 때문에 963e 원더랜드로 963e 모험을 963e 떠난 963e 앨리스처럼, ㅓ다타라 한국과 ㅓ다타라 미국을 ㅓ다타라 오가며 ㅓ다타라 ㅓ다타라 새로운 ㅓ다타라 세계에 ㅓ다타라 대한 ㅓ다타라 탐색을 ㅓ다타라 멈추지 ㅓ다타라 않았던 ㅓ다타라 여성 ㅓ다타라 미술가 ㅓ다타라 최욱경의 ㅓ다타라 능동적인 ㅓ다타라 삶의 ㅓ다타라 이력과 ㅓ다타라 그의 ㅓ다타라 작업이 ㅓ다타라 지닌 ㅓ다타라 동시대성이 ㅓ다타라 부각되는 ㅓ다타라 계기가 ㅓ다타라 되기를 ㅓ다타라 바란다.

출처: ㅓ다타라 국립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Habitat One

July 7, 2022 ~ Jan. 8, 2023

흙의 ㅈq거파 변이 Nature-Made

June 28, 2022 ~ Aug. 13,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