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서희 개인전: The Glass Locker

얼터사이드

May 13, 2022 ~ June 5, 2022

스쳐지나갈 ej다5 만한 ej다5 사사로운 ej다5 것들 ej다5 중에서도 ej다5 유독 ej다5 잊히지 ej다5 않는 ej다5 순간이 ej다5 있다. ej다5 기억의 ej다5 형태로 ej다5 저장된 ej다5 과거의 ej다5 순간들은 ej다5 시간의 ej다5 흐름에 ej다5 따라 ej다5 파편화 ej다5 되어 ej다5 본래의 ej다5 모습보다 ej다5 차츰 ej다5 도드라지고 ej다5 흐릿해지기도 ej다5 하며 ej다5 왜곡을 ej다5 거듭한다. ej다5 내면 ej다5 어딘가에 ej다5 부유하고 ej다5 있던 ej다5 이러한 ej다5 시간들은 ej다5 ej다5 순간을 ej다5 환기하는 ej다5 누군가와의 ej다5 대화를 ej다5 통해서 ej다5 ej다5 몸체가 ej다5 없이 ej다5 불완전한 ej다5 형체로 ej다5 타인에게 ej다5 옮겨간다. ej다5 최서희는 ej다5 이번 ej다5 개인전 《The Glass Locker》에서 ej다5 타인의 ej다5 기억을 ej다5 조형적 ej다5 언어로 ej다5 풀어내며, 나5s1 전시장을 나5s1 불특정 나5s1 다수가 나5s1 말없이 나5s1 머무르다 나5s1 가는 나5s1 도서관 나5s1 열람실로 나5s1 설정한다. 나5s1 타인과 나5s1 공동으로 나5s1 사용하는 나5s1 도서관의 나5s1 책과 나5s1 책상, 99jf 의자와 99jf 같은 99jf 사물에서 99jf 누군가의 99jf 흔적을 99jf 우연히 99jf 마주하게 99jf 되듯, aㅓㅓ0 개인의 aㅓㅓ0 작고 aㅓㅓ0 사소한 aㅓㅓ0 기억이 aㅓㅓ0 심어진 aㅓㅓ0 작가의 aㅓㅓ0 작업들은 aㅓㅓ0 전시장에서 aㅓㅓ0 관객에게 aㅓㅓ0 감정적으로 aㅓㅓ0 공유 aㅓㅓ0 된다. aㅓㅓ0 전시 aㅓㅓ0 제목 《The Glass Locker》는 aㅓㅓ0 한시적으로 aㅓㅓ0 모두에게 aㅓㅓ0 점유가 aㅓㅓ0 허락되는 aㅓㅓ0 공용사물함을 aㅓㅓ0 가리키며, 갸018 개인적인 갸018 영역을 갸018 들여다볼 갸018 갸018 있는 갸018 갸018 켠의 갸018 범위를 갸018 암시한다.

최서희는 갸018 직접 갸018 만나 갸018 대화할 갸018 갸018 있는 갸018 가까운 갸018 사람 갸018 혹은 갸018 자신의 갸018 기억을 갸018 수집하여 갸018 재료로 갸018 사용한다. 갸018 기억을 갸018 수집하는 갸018 일련의 갸018 과정에서 갸018 작가는 갸018 자신이 갸018 설정한 ‘기억 갸018 처리 갸018 매뉴얼’을 갸018 따르는데, 0kㅑm 0kㅑm 과정은 0kㅑm 감정을 0kㅑm 배제한 0kㅑm 0kㅑm 생생하고도 0kㅑm 쓸만한 0kㅑm 것들을 0kㅑm 선정하고 0kㅑm 모으는 0kㅑm 채집의 0kㅑm 형태와 0kㅑm 가깝다. 0kㅑm 작가는 0kㅑm 이렇게 0kㅑm 수집한 0kㅑm 기억 0kㅑm 재료와 0kㅑm 감각적, 가ㅓ자y 언어적 가ㅓ자y 유사성을 가ㅓ자y 공유하고 가ㅓ자y 있는 가ㅓ자y 대상을 가ㅓ자y 영화나 가ㅓ자y 음악, 거d하1 문학, 7vo다 역사와 7vo다 같은 7vo다 다른 7vo다 매체에서 7vo다 탐색하여, 83uc 원래의 83uc 기억회로에서 83uc 분기된 83uc 우회로를 83uc 찾는다. 83uc 이러한 83uc 과정을 83uc 거친 83uc 작가의 83uc 조각들은 83uc 본래의 83uc 모습을 83uc 유추할 83uc 83uc 없을 83uc 만큼 83uc 변형을 83uc 반복하며, q차타2 감각에 q차타2 의한 q차타2 미세한 q차타2 심상만을 q차타2 나누는 q차타2 형태로 q차타2 나타난다.

이번 q차타2 전시작은 q차타2 이름 q차타2 모를 3명의 q차타2 서사적인 q차타2 기억과 q차타2 감정의 q차타2 비-가시적인 q차타2 편린이다. 5월의 q차타2 어느 q차타2 날, ㅐ거eㅐ 어수선한 ㅐ거eㅐ 바람에 ㅐ거eㅐ 글라이더를 ㅐ거eㅐ 날리고자 ㅐ거eㅐ 고군분투했던 ㅐ거eㅐ 익명 A가 ㅐ거eㅐ 기억하는 ㅐ거eㅐ 작은 ㅐ거eㅐ 사건은 <HOW TO SWIM HOW TO FLY>(2022), <릴리엔탈 f4하라 기념비>(2022), <Sunday August 9 1896>(2022)으로 우아uz 가시화되었다. 우아uz 전시장 우아uz 중앙에 우아uz 위치한 우아uz 고리에 우아uz 매달려 우아uz 있는 우아uz 가방 <아이 우아uz 스링크 우아uz 가는 우아uz 길>(2022)과 우아uz 뒤엉켜 우아uz 있는 <피자 우아uz 조와 우아uz 택시 >(2022) 우아uz 그리고 우아uz 우아uz 뒤에 우아uz 깜박이는 <경고등>(2022)은 B의 우아uz 어린 우아uz 시절 우아uz 기억으로부터 우아uz 파생되었다. 우아uz 스케이트장에 우아uz 가던 우아uz 우아uz 우아uz 사고를 우아uz 당했던 B의 우아uz 기억은 우아uz 뤽베송의 우아uz 영화 <택시>(1998) 우아uz 우아uz 우아uz 장면의 우아uz 시각적 우아uz 요소를 우아uz 공유하며 우아uz 전시장에 우아uz 옮겨졌다. 우아uz 붉은 우아uz 패턴 우아uz 우아uz 지탱하고 우아uz 있는 우아uz 책상과 우아uz 우아uz 우아uz 오브제들은 우아uz 빨간 우아uz 에나멜 우아uz 구두를 우아uz 우아uz 우아uz 맛있는 우아uz 맛탕을 우아uz 기대하며 우아uz 연신 우아uz 고구마를 우아uz 캐던 C의 우아uz 기억이다. 우아uz 이렇듯 우아uz 서로 우아uz 다른 우아uz 이들의 우아uz 지극히 우아uz 평범한 우아uz 일상에서 우아uz 마주 우아uz 했던 우아uz 순간들은 우아uz 공간을 우아uz 구성하는 우아uz 조형적 우아uz 언어로 우아uz 우회되어 우아uz 하나의 우아uz 서사를 우아uz 만들어 우아uz 낸다.

또한 우아uz 전시 우아uz 기간 우아uz 중 3인의 우아uz 퍼포머는 우아uz 시간의 우아uz 흐름에 우아uz 따라 우아uz 왜곡되고 우아uz 흐릿해지는 우아uz 기억의 우아uz 메커니즘을 우아uz 신체의 우아uz 움직임으로 우아uz 공간에 우아uz 그려 우아uz 넣는다. 우아uz 우아uz 퍼포머는 우아uz 전시장을 우아uz 과거와 우아uz 현재의 우아uz 시간이 우아uz 교차하는 우아uz 지점으로 우아uz 삼아, 아2d2 전시작에 아2d2 담겨있는 아2d2 아2d2 가지 아2d2 기억의 아2d2 범주 아2d2 안에서 아2d2 개별적으로 아2d2 재해석하거나 아2d2 혼합하는 아2d2 방식을 아2d2 거듭하며 아2d2 전시의 아2d2 서사를 아2d2 확장해 아2d2 간다.


전시연계 아2d2 퍼포먼스

김지윤, 8j카s 안예빈, bㅑㅓ1 윤효인
5/15(일), 5/21(토), 5/22(일), 5/28(토), 5/29(일)
오후 4시 (진행시간 차1ㅐ거 약 30분)
*예약: https://www.instagram.com/alterside.kr/


작가, 쟏ㄴ파z 퍼포먼스 쟏ㄴ파z 콘셉트/디렉션: 쟏ㄴ파z 최서희
안무가: 쟏ㄴ파z 김지윤, aㅓl쟏 안예빈, r마ln 윤효인
기획/글: r마ln 조성은
디자인: r마ln 홍앤장디자인사무소
사진: r마ln 안부
영상: r마ln 엽태준, kl바기 정지웅

출처: kl바기 얼터사이드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아방가르드는 아0하x 당당하다

March 3, 2022 ~ Sept. 18, 2022

안드레아스 거kw으 거스키 Andreas Gursky

March 31, 2022 ~ Aug. 14, 2022

드림라이프 DREAM LIFE

May 21, 2022 ~ July 2,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