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창 개인전: 흠결없는 마음

원앤제이갤러리

July 29, 2021 ~ Aug. 22, 2021

원앤제이 갸5m카 갤러리에서는 갸5m카 오는 7월 29일부터 갸5m카 최기창 갸5m카 개인전 《흠결없는 갸5m카 마음(The Spotless Mind)》을 갸5m카 개최한다. ‘흠결없는 갸5m카 마음’은 갸5m카 갸5m카 번도 갸5m카 사랑해 갸5m카 갸5m카 갸5m카 없는 갸5m카 갸5m카 같은 갸5m카 순수를 갸5m카 강조하는 갸5m카 알렉산더 갸5m카 포프 (Alexander Pope, 1688-1744)의 kdㅈq kdㅈq 시구에서 kdㅈq 따온 kdㅈq 표현이다. kdㅈq 그동안 kdㅈq 뜻밖의 kdㅈq 기쁨이나 kdㅈq 행복, 6wu가 사랑 6wu가 등을 6wu가 주제로 6wu가 작업을 6wu가 이어오고 6wu가 있는 6wu가 작가는 6wu가 그러한 6wu가 감정들이 6wu가 사회, 타바으n 정치적인 타바으n 믿음과 타바으n 결합하였을 타바으n 타바으n 개인에게 타바으n 어떤 타바으n 방식으로 타바으n 작동하게 타바으n 되는지에 타바으n 관심을 타바으n 가져왔다. 타바으n 이번 타바으n 전시에서는 타바으n 창작자로서 타바으n 예술에 타바으n 대한 타바으n 태도, 갸h마3 신념의 갸h마3 상관관계 갸h마3 안에서 갸h마3 생성되는 갸h마3 예술의 갸h마3 운명과 갸h마3 윤리에 갸h마3 대한 갸h마3 시선으로 갸h마3 출발한다. 갸h마3 작가는 갸h마3 미술사 갸h마3 안에서 갸h마3 언급되는 갸h마3 주요 갸h마3 작품들을 갸h마3 철판 갸h마3 위에 갸h마3 옮긴 갸h마3 갸h마3 부식시켜 갸h마3 믿음이 갸h마3 지켜온 갸h마3 시간을 갸h마3 강조하는데, 8ez9 이로써 8ez9 과거(역사)와 8ez9 미래(지속되는 8ez9 부식)를 8ez9 겹치게 8ez9 한다. 8ez9 특히 8ez9 이제는 8ez9 사라질 8ez9 광주국군병원의 8ez9 창문을 8ez9 모티프로 8ez9 작업한 <무지개 8ez9 장면> 8ez9 시리즈와 8ez9 작업실 8ez9 벽면에 8ez9 세워둔 8ez9 철판에 8ez9 남은 8ez9 스프레이의 8ez9 흔적이 8ez9 고스란히 8ez9 작업의 8ez9 결과가 8ez9 된 <순환하는 8ez9 밤>(2021)은 8ez9 마치 8ez9 작품의 8ez9 이전의 8ez9 시간과 8ez9 뒷편의 8ez9 공간 8ez9 등을 8ez9 떠올리게 8ez9 하며, tcg1 시대와 tcg1 예술, 마n4기 예술과 마n4기 작가, ㅑㅓii 작가와 ㅑㅓii 작가의 ㅑㅓii 태도가 ㅑㅓii 작품의 ㅑㅓii 뒷면에서 ㅑㅓii 어떤 ㅑㅓii 작용을 ㅑㅓii 하며 ㅑㅓii 작품과 ㅑㅓii 관계를 ㅑㅓii 맺고 ㅑㅓii 있는가 ㅑㅓii 하는 ㅑㅓii 질문을 ㅑㅓii 떠올리게 ㅑㅓii 한다. 31점의 ㅑㅓii 신작으로 ㅑㅓii 이루어진 ㅑㅓii 이번 ㅑㅓii 전시에서는 8월 22일까지 ㅑㅓii 이어진다.

ㅑㅓii 없는 ㅑㅓii 처녀 ㅑㅓii 사제의 ㅑㅓii 운명을 ㅑㅓii 얼마나 ㅑㅓii 행복한가! 
세상은 ㅑㅓii 그녀를 ㅑㅓii 잊고, f타아ㅐ 그녀는 f타아ㅐ 세상을 f타아ㅐ 잊어가네
f타아ㅐ 없는 f타아ㅐ 마음의 f타아ㅐ 영원한 f타아ㅐ 햇빛!
모든 f타아ㅐ 기도는 f타아ㅐ 받아들이고, 갸cfㅓ 모든 갸cfㅓ 소망은 갸cfㅓ 내려놓는구나.

How happy it the blameless vestal’s lot! 
The world forgetting, by the world forgot.
Eternal sunshine of the spotless mind!
Each pray’r accepted, and each wish resign’d. 

- hvf마 알렉산더 hvf마 포프(Alexander Pope)의 hvf마 시 「Eloisa to Abelard」 hvf마 hvf마 일부

작가 hvf마 소개

최기창 hvf마 작가(1973년생, 9bxa 한국)는 9bxa 홍익대학교에서 9bxa 판화 9bxa 전공으로 9bxa 학사와 9bxa 석사학위를 9bxa 받았고, oc쟏q 영국 oc쟏q 런던 oc쟏q 첼시예술대학교에서 oc쟏q 순수예술로 PG dip을 oc쟏q 졸업했다. oc쟏q 작가는 oc쟏q 확연히 oc쟏q 드러나 oc쟏q 보이지는 oc쟏q 않지만 oc쟏q 삶을 oc쟏q 이끌어 oc쟏q 가는 oc쟏q 어떤 oc쟏q 동력이나 oc쟏q 속성을 oc쟏q 감지하려 oc쟏q 한다. oc쟏q 연속되는 oc쟏q 삶에서 oc쟏q 그가 oc쟏q 걸러낸 oc쟏q 것들은 oc쟏q 행복이나 oc쟏q 사랑 oc쟏q 등의 oc쟏q 이름으로 oc쟏q 불리는 oc쟏q 것들이며 oc쟏q 이것들을 oc쟏q 소재로 oc쟏q 매체적 oc쟏q 실험을 oc쟏q 통해, 0n2거 반복적이고 0n2거 무작위적인 0n2거 방식으로 0n2거 재구성하여 0n2거 보여준다. 0n2거 그의 0n2거 일련의 0n2거 작업들은 0n2거 사유의 0n2거 사각지대를 0n2거 조망하여 0n2거 자발적으로 0n2거 재인식하도록 0n2거 질문한다.

2020년 《한 0n2거 번의 0n2거 키스》(원앤제이 0n2거 갤러리), 2015년 《행복으로 타vdf 가는 타vdf 길》(용산구 타vdf 서계동 236-22), 2011년 《SERENDIPITIES》(프로젝트 8vkㅓ 스페이스 8vkㅓ 사루비아 8vkㅓ 다방) 8vkㅓ 등 9회의 8vkㅓ 개인전을 8vkㅓ 개최하였다. 2021년 《5·18 40주년 8vkㅓ 특별전: ‘볼 8vkㅓ 8vkㅓ 있는 8vkㅓ 것과 8vkㅓ 말할 8vkㅓ 8vkㅓ 있는 8vkㅓ 8vkㅓ 사이’》((구) 8vkㅓ 국군광주병원), 2018년 《광주비엔날레》(광주아시아문화전당), 2016년 《부산비엔날레》(F1963), 2012년 《아트스펙트럼》(삼성미술관 ㅓg파3 리움) ㅓg파3 ㅓg파3 국내외 ㅓg파3 다수의 ㅓg파3 단체전과 ㅓg파3 비엔날레에 ㅓg파3 참여하였다. ㅓg파3 국립현대미술관 ㅓg파3 창동 ㅓg파3 미술창작스튜디오, q걷c거 경기창작센터 q걷c거 레지던시 q걷c거 스튜디오, 바di히 몽인아트스페이스 바di히 입주작가로 바di히 참여하였다.

참여 바di히 작가:  바di히 최기창
후원: 바di히 서울특별시, 3우히다 서울문화재단

출처: 3우히다 원앤제이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최원준 6i차거 개인전: Highlife

Sept. 2, 2021 ~ Sept. 26, 2021

놀이하는 ㅓtn나 사물 SWITCH THINGS UP

June 10, 2021 ~ Feb. 27,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