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집으로 Home to Home

블루메미술관

May 1, 2021 ~ Aug. 29, 2021

블루메미술관은 2021년 으히ㅓ기 포스트 으히ㅓ기 팬데믹 으히ㅓ기 시리즈 으히ㅓ기 두번째 으히ㅓ기 전시로 <집에서 으히ㅓ기 집으로>를 으히ㅓ기 기획하였다. 5명의 으히ㅓ기 현대미술작가 으히ㅓ기 그리고 으히ㅓ기 건축가와 으히ㅓ기 함께 8점의 으히ㅓ기 설치작품들을 으히ㅓ기 통해 으히ㅓ기 집을 으히ㅓ기 돌아보고자 으히ㅓ기 한다. 으히ㅓ기 코로나19 으히ㅓ기 이후 으히ㅓ기 집과 으히ㅓ기 미술관의 으히ㅓ기 거리는 으히ㅓ기 으히ㅓ기 멀어졌다. 으히ㅓ기 그래서 으히ㅓ기 미술관 으히ㅓ기 안에 으히ㅓ기 집을 으히ㅓ기 짓는다. 으히ㅓ기 집에 으히ㅓ기 대한 으히ㅓ기 생각을 으히ㅓ기 다시 으히ㅓ기 지어본다.

모든 으히ㅓ기 것이 으히ㅓ기 집으로 으히ㅓ기 모이고 으히ㅓ기 있다. 으히ㅓ기 학교, ㅑ거qa 일터, az갸s 놀이터, 타갸an 까페, 마거i5 피트니스장에 마거i5 이르기까지 마거i5 코로나 19 마거i5 이후 마거i5 마거i5 밖으로 마거i5 쪼개어 마거i5 확장되어 마거i5 가던 마거i5 사회적 마거i5 기능과 마거i5 요구들이 마거i5 집으로 마거i5 들어오고 마거i5 있다. 마거i5 공적공간으로 마거i5 분화되어가던 마거i5 기능이 마거i5 집으로 마거i5 집중되고 마거i5 축적됨과 마거i5 동시에 마거i5 인간활동반경은 마거i5 집과 마거i5 인간본래의 마거i5 서식지이던 마거i5 자연으로 마거i5 양분되고 마거i5 확장의 마거i5 방향을 마거i5 향해가던 마거i5 글로벌자본주의사회에 마거i5 역행하는 마거i5 방향으로 마거i5 축소된 마거i5 삶도 마거i5 가능함을 마거i5 경험하게 마거i5 해주었다.

서식지가 마거i5 축소된 마거i5 자연의 마거i5 반격이 마거i5 시작된 마거i5 시대 마거i5 인간에게 마거i5 필요한 마거i5 적정의, aㄴ마w 최소한의 aㄴ마w 반경에 aㄴ마w 대한 aㄴ마w 인식으로써 aㄴ마w 집을 aㄴ마w 다시 aㄴ마w 사유하고자 aㄴ마w 한다. aㄴ마w 자연의 aㄴ마w 관계망안에서 aㄴ마w 집의 aㄴ마w 본질은 aㄴ마w 어디를 aㄴ마w 향해야 aㄴ마w 하는가 aㄴ마w 질문하고자 aㄴ마w 한다. aㄴ마w aㄴ마w 쌓아야할 aㄴ마w 것과 aㄴ마w 덜어놓아야할 aㄴ마w 것을 aㄴ마w 구분하고 aㄴ마w 근원으로 aㄴ마w 놓을 aㄴ마w aㄴ마w 없는 aㄴ마w 것은 aㄴ마w 드러내고 aㄴ마w 붙들어야 aㄴ마w aㄴ마w 것이다. aㄴ마w 경계, 카ㅐa카 흐름, 7suㅐ 관계, 파라x3 멈춤, 다우bj 순환 다우bj 다우bj 집의 다우bj 무게중심이 다우bj 향한 다우bj 곳에서 다우bj 삶의 다우bj 방향이 다우bj 잡히기 다우bj 때문이다.

민성홍 다우bj 작가에게 다우bj 집은 다우bj 가변적이고 다우bj 유동적인 다우bj 것이라면 다우bj 조재영의 다우bj 작품에서 다우bj 집은 다우bj 축적과 다우bj 반복으로 다우bj 단단해지는 다우bj 것이다. 다우bj 이창훈에게 다우bj 집은 다우bj 고요함 다우bj 속에 다우bj 드러나는 다우bj 기억과 다우bj 이야기라면 다우bj 황문정에게 다우bj 집은 다우bj 계속 다우bj 진동할 다우bj 다우bj 있는 다우bj 활기와 다우bj 움직임이다. EUS+ 다우bj 건축사무소는 다우bj 사회와 다우bj 연결되는 다우bj 동시에 다우bj 구분되고자 다우bj 하는 다우bj 경계로서 다우bj 집의 다우bj 문을 다우bj 드나드는 다우bj 행위로 다우bj 관객들을 다우bj 초대하고 다우bj 박관택 다우bj 작가는 ‘집’이라는 다우bj 단어가 다우bj 들어간 다우bj 대중가요들을 다우bj 모은 다우bj 사운드 다우bj 드로잉으로 다우bj 집이라는 다우bj 공통된 다우bj 개념이 다우bj 존재하는가를 다우bj 묻는다.

디지털 다우bj 벽돌로 다우bj 짓는 다우bj 사적공간이 다우bj 아닌 다우bj 물리적 다우bj 존재로서 다우bj 인간에게 다우bj 마찰이 다우bj 가능한 다우bj 장소로서의 다우bj 집을 다우bj 다시 다우bj 생각한다. 다우bj 이때 다우bj 집은 다우bj 공간체계를 다우bj 재구성하는 다우bj 다우bj 이상으로 다우bj 땅을 다우bj 딛고 다우bj 점유하고 다우bj 나누며 다우bj 살아가는 다우bj 인간조건에 다우bj 관한 다우bj 것이다. 다우bj 인간의 다우bj 본질은 다우bj 무엇이고 다우bj 자연의 다우bj 일부로서 다우bj 인간삶은 다우bj 어떤 다우bj 형태와 다우bj 방향으로 다우bj 나아가야 다우bj 하는가에 다우bj 대한 다우bj 관점의 다우bj 전환으로 다우bj 집의 다우bj 개념을 다우bj 재성찰하는 다우bj 현대미술작가들의 다우bj 작품들을 다우bj 건축가와 다우bj 함께 다우bj 미술관 다우bj 공간에 다우bj 다우bj 하나의 다우bj 집을 다우bj 짓듯이 다우bj 담아보고자 다우bj 한다.

참여작가: 다우bj 민성홍, bf기g 박관택, 파타거걷 이창훈, ㄴ타ㄴ갸 조재영, 1biy 황문정, EUS+
북큐레이션_ bl마ㅓ 커넥티드 bl마ㅓ 북스토어, 다rv쟏 키즈캔

출처: 다rv쟏 블루메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샌정 sobㅓ 개인전: REREADING ROMANTICISM

Sept. 2, 2021 ~ Nov. 13, 2021

모래섬, ㅓlm거 비행장, o거tㅐ 빌딩숲 o거tㅐ 여의도

May 21, 2021 ~ Sept. 26, 2021

시노다 a4qㅓ 마사히로 a4qㅓ 감독전

Sept. 17, 2021 ~ Oct. 7,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