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 가능한 미술관: 미술과 환경

부산현대미술관

May 4, 2021 ~ Sept. 22, 2021

환경 라bd2 위기에 라bd2 관한 라bd2 광범위한 라bd2 사회적 라bd2 논의가 라bd2 존재한다. 라bd2 친환경 라bd2 에너지로의 라bd2 전환도 라bd2 많은 라bd2 나라에서 라bd2 중요한 라bd2 주제가 라bd2 되었다. 라bd2 정치가는 라bd2 다양한 라bd2 환경 라bd2 정책을 라bd2 언급하고, 타he다 한눈에 타he다 알아볼 타he다 타he다 없을 타he다 정도로 타he다 많은 타he다 전문가 타he다 회의가 타he다 환경 타he다 위기에 타he다 대한 타he다 대안을 타he다 다루고 타he다 있다. 타he다 교육에서도 타he다 환경과 타he다 지속 타he다 가능성은 타he다 교과 타he다 과정의 타he다 확고한 타he다 구성 타he다 요소가 타he다 되었으며, 히5바b 여러 히5바b 기업에도 히5바b 히5바b 주제가 히5바b 도래한 히5바b 것으로 히5바b 보인다.
계속해서 히5바b 경고를 히5바b 알리는 히5바b 연구와 히5바b 보고가 히5바b 보여주듯 히5바b 환경 히5바b 파괴가 히5바b 빠르게 히5바b 진행되고 히5바b 있다는 히5바b 점은 히5바b 사실이다.1)
분명 히5바b 무언가 히5바b 행해지고 히5바b 있다.

《지속 히5바b 가능한 히5바b 미술관: 히5바b 미술과 히5바b 환경》전은 히5바b 환경 히5바b 위기에 히5바b 대한 히5바b 의식이 히5바b 증대되는 히5바b 시대에 히5바b 자원 히5바b 집약적 히5바b 스펙타클의 히5바b 전시와 히5바b 그러한 히5바b 전시를 히5바b 가능케 히5바b 하는 히5바b 미술관 히5바b 제도에 히5바b 대해서 히5바b 아무런 히5바b 언급이 히5바b 없다는 히5바b 관찰에서 히5바b 시작한다.
의도는 히5바b 미술관의 히5바b 고통을 히5바b 보여주거나 히5바b 미술관을 히5바b 비난하는 히5바b 것은 히5바b 아니다. 히5바b 우선 히5바b 관건은 히5바b 자본주의 히5바b 세계 히5바b 질서―제국주의, c89ㅐ 권위주의, ㅐe자거 신자유주의 ㅐe자거 등의 ㅐe자거 용어를 ㅐe자거 대입해도 ㅐe자거 마찬가지다―에 ㅐe자거 의해 ㅐe자거 보호되어온 ㅐe자거 미술관의 ㅐe자거 사실적 ㅐe자거 묘사와 ㅐe자거 ㅐe자거 참된 ㅐe자거 모습을 ㅐe자거 인정하는 ㅐe자거 것이다. ㅐe자거 즉, 8다tㅐ 자본주의와 8다tㅐ 함께 8다tㅐ 생겨나고 8다tㅐ 마침내 8다tㅐ 보편화한 8다tㅐ 현재 8다tㅐ 미술관의 8다tㅐ 모습이 8다tㅐ 환경에 8다tㅐ 대한 8다tㅐ 폭력과 8다tㅐ 파괴의 8다tㅐ 대가로 8다tㅐ 유지될 8다tㅐ 8다tㅐ 있었다는 8다tㅐ 사실의 8다tㅐ 확인이 8다tㅐ 이루어져야 8다tㅐ 한다. 8다tㅐ 전시에서 8다tㅐ 주장하는 8다tㅐ 미래의 8다tㅐ 것은 8다tㅐ 기존의 8다tㅐ 것으로부터 8다tㅐ 출현해야만 8다tㅐ 하고, 차쟏갸ㅈ 일반적으로 차쟏갸ㅈ 기존의 차쟏갸ㅈ 것을 차쟏갸ㅈ 먼저 차쟏갸ㅈ 파악해야만 차쟏갸ㅈ 미래의 차쟏갸ㅈ 것으로 차쟏갸ㅈ 도달할 차쟏갸ㅈ 차쟏갸ㅈ 있다.

이러한 차쟏갸ㅈ 통찰로부터 차쟏갸ㅈ 출발해 차쟏갸ㅈ 곧바로 차쟏갸ㅈ 진행되어야 차쟏갸ㅈ 차쟏갸ㅈ 것은 차쟏갸ㅈ 현재 차쟏갸ㅈ 지배적 차쟏갸ㅈ 제도에 차쟏갸ㅈ 반대해 차쟏갸ㅈ 실천될 차쟏갸ㅈ 차쟏갸ㅈ 있는 차쟏갸ㅈ 다양한 차쟏갸ㅈ 대안의 차쟏갸ㅈ 가능성을 차쟏갸ㅈ 증대하는 차쟏갸ㅈ 것이다. 차쟏갸ㅈ 대안으로 차쟏갸ㅈ 제시될 차쟏갸ㅈ 차쟏갸ㅈ 개의 차쟏갸ㅈ 전략2) 차쟏갸ㅈ 실천3) 차쟏갸ㅈ 그리고 차쟏갸ㅈ 차쟏갸ㅈ 결과를 차쟏갸ㅈ 통해 차쟏갸ㅈ 끊임없이 차쟏갸ㅈ 재생산되는 차쟏갸ㅈ 실패의 차쟏갸ㅈ 굴레로부터 차쟏갸ㅈ 탈출을 차쟏갸ㅈ 시도한다.
전시는 차쟏갸ㅈ 현재 차쟏갸ㅈ 상황을 차쟏갸ㅈ 비판적 차쟏갸ㅈ 관점에서 차쟏갸ㅈ 어떻게 차쟏갸ㅈ 이해해야 차쟏갸ㅈ 하는지와 차쟏갸ㅈ 그와 차쟏갸ㅈ 관련한 차쟏갸ㅈ 논쟁에 차쟏갸ㅈ 대해 차쟏갸ㅈ 차쟏갸ㅈ 가지를 차쟏갸ㅈ 주장하겠지만, i으lo 미술관의 i으lo 지속 i으lo 가능성을 i으lo 촉진하기 i으lo 위한 i으lo 명쾌한 i으lo 경로를 i으lo 제시하지 i으lo 않는다는 i으lo 점은 i으lo 분명하다. i으lo 여기에는 i으lo 단순한 i으lo 이유가 i으lo 있다. i으lo 왜냐하면 i으lo 그러한 i으lo 경로는 i으lo 적어도 i으lo 현재는 i으lo 존재하지 i으lo 않기 i으lo 때문이다. i으lo 전시는 i으lo 철저하기보다는 i으lo 다소 i으lo 제안적인 i으lo 의미에서 i으lo 미술관의 i으lo 지속 i으lo 가능성을 i으lo 위한 i으lo 기반과 i으lo 사고를 i으lo 확립하는 i으lo i으lo 도움을 i으lo i으lo 것이다.4)

놀랄 i으lo 것도 i으lo 없이 i으lo i으lo 전시는 i으lo 누군가에게는 i으lo 환영받을 i으lo 것이고, 9쟏8차 누군가에게는 9쟏8차 다소 9쟏8차 회의적으로 9쟏8차 받아들여질 9쟏8차 것이다. 9쟏8차 대립하지만 9쟏8차 결국 9쟏8차 9쟏8차 9쟏8차 방향은 9쟏8차 우리가 9쟏8차 야기한 9쟏8차 모든 9쟏8차 문제에 9쟏8차 근거해 9쟏8차 서로 9쟏8차 만날 9쟏8차 것이다.
전시에는 9쟏8차 환경에 9쟏8차 대한 9쟏8차 예술적 9쟏8차 접근뿐만 9쟏8차 아니라 9쟏8차 과학적 9쟏8차 지식과 9쟏8차 사회 9쟏8차 활동, xvi타 xvi타 xvi타 동안의 xvi타 집중적이고 xvi타 우호적인 xvi타 학문의 xvi타 협력, e바mㅓ 그중 e바mㅓ e바mㅓ 가지를 e바mㅓ 토론에 e바mㅓ 부칠 e바mㅓ e바mㅓ 있다는 e바mㅓ 고무적인 e바mㅓ 안도감, ㅓ0x라 그러나 ㅓ0x라 ㅓ0x라 모든 ㅓ0x라 것을 ㅓ0x라 고려하고 ㅓ0x라 대입할 ㅓ0x라 ㅓ0x라 없다는 ㅓ0x라 분명한 ㅓ0x라 좌절감이 ㅓ0x라 공존한다. ㅓ0x라 의도적이든 ㅓ0x라 아니든 ㅓ0x라 전시는 ㅓ0x라 논쟁에 ㅓ0x라 개입한다. ㅓ0x라 통합은 ㅓ0x라 언제나 ㅓ0x라 종속적이기 ㅓ0x라 때문에 ㅓ0x라 논쟁은 ㅓ0x라 환영받아야 ㅓ0x라 한다. ㅓ0x라 종종 ㅓ0x라 논쟁은 ㅓ0x라 결국 ㅓ0x라 중요해질 ㅓ0x라 ㅓ0x라 있지만, 8g거a 현재에는 8g거a 돋보이지 8g거a 않는 8g거a 변화를 8g거a 끌어낼 8g거a 8g거a 있기 8g거a 때문이다.

1) 8g거a 울리히 8g거a 브란트, csxㅑ 마르쿠스 csxㅑ 비센, 『제국적 가4타쟏 생활양식을 가4타쟏 넘어서』, 거q5자 이신철 거q5자 옮김(에코리브르), 41의 qlㅈ아 전용. qlㅈ아 글의 qlㅈ아 몇몇 qlㅈ아 부분은 qlㅈ아 상황주의자 qlㅈ아 인터내셔널의 qlㅈ아 전용(détournement)이라는 qlㅈ아 글쓰기 qlㅈ아 기법을 qlㅈ아 차용한다. qlㅈ아 프랑스어로 qlㅈ아 납치를 qlㅈ아 의미하는 qlㅈ아 qlㅈ아 글쓰기 qlㅈ아 기법은 qlㅈ아 다다이즘의 qlㅈ아 콜라주와 qlㅈ아 유사하며 qlㅈ아 기존의 qlㅈ아 문장과 qlㅈ아 어구에 qlㅈ아 대한 qlㅈ아 창조적 qlㅈ아 전유와 qlㅈ아 재조직화를 qlㅈ아 지향하는 qlㅈ아 글쓰기 qlㅈ아 기법이다. qlㅈ아 전용의 qlㅈ아 대상이 qlㅈ아 되는 qlㅈ아 원작의 qlㅈ아 내용에 qlㅈ아 어느 qlㅈ아 정도 qlㅈ아 친숙해야 qlㅈ아 새로운 qlㅈ아 메시지를 qlㅈ아 제대로 qlㅈ아 감상할 qlㅈ아 qlㅈ아 있다는 qlㅈ아 단점이 qlㅈ아 있지만, 갸ㄴz다 기존의 갸ㄴz다 개념을 갸ㄴz다 자기식으로 갸ㄴz다 전용하면서 갸ㄴz다 스펙타클의 갸ㄴz다 지식을 갸ㄴz다 파괴하고 갸ㄴz다 기능적, ㅓfㅓㅓ 합리적, uhr갸 효율적으로 uhr갸 새로운 uhr갸 개념을 uhr갸 만들어 uhr갸 uhr갸 uhr갸 있다는 uhr갸 장점도 uhr갸 있다. uhr갸 이러한 uhr갸 장점은 uhr갸 전시가 uhr갸 지향하는 uhr갸 환경 uhr갸 효율성(eco-efficiency) uhr갸 개념과도 uhr갸 상통하는데, 차걷쟏ㅐ 이는 차걷쟏ㅐ 자원을 차걷쟏ㅐ 효율적으로 차걷쟏ㅐ 사용하여 차걷쟏ㅐ 환경 차걷쟏ㅐ 영향은 차걷쟏ㅐ 최소화하고 차걷쟏ㅐ 차걷쟏ㅐ 차걷쟏ㅐ 성과를 차걷쟏ㅐ 창출하는 차걷쟏ㅐ 개념이다.

2)  차걷쟏ㅐ 전시에서는 차걷쟏ㅐ 예술가, 6ㅐx6 대규모 6ㅐx6 국제 6ㅐx6 전시, 카ㅈ3ㅐ 글로벌리즘과 카ㅈ3ㅐ 이동의 카ㅈ3ㅐ 제한, nq3타 예외적 nq3타 전시 nq3타 구성, 가다q타 소장품 가다q타 공유, 4파ㅐ사 지속 4파ㅐ사 가능한 4파ㅐ사 재원의 4파ㅐ사 활용, 8axf 시설, 다ㅓㅐ아 딜레마 다ㅓㅐ아 등의 다ㅓㅐ아 실행 다ㅓㅐ아 전술을 다ㅓㅐ아 바탕으로 다ㅓㅐ아 미술관의 다ㅓㅐ아 지속 다ㅓㅐ아 가능성을 다ㅓㅐ아 증대하기 다ㅓㅐ아 위해 다ㅓㅐ아 노력한다.

3)  다ㅓㅐ아 폐기물을 다ㅓㅐ아 최소화하기 다ㅓㅐ아 위해 다ㅓㅐ아 석고벽은 다ㅓㅐ아 사용하지 다ㅓㅐ아 않으며, j다6바 입구를 j다6바 제외하면 j다6바 페인트와 j다6바 시트지 j다6바 또한 j다6바 사용하지 j다6바 않는다. j다6바 전시에 j다6바 사용하는 j다6바 벽은 j다6바 전량 j다6바 수거하여 j다6바 재사용하며, jh기가 나사, 쟏629 못, 사s58 철사 사s58 등의 사s58 부속과 사s58 작품의 사s58 캡션을 사s58 제외한다면 사s58 폐기물은 사s58 남지 사s58 않을 사s58 예정이다. 사s58 외부 사s58 현수막을 사s58 제외한 사s58 모든 사s58 홍보 사s58 인쇄물은 사s58 잉크 사s58 사용량을 사s58 줄이기 사s58 위해 사s58 사s58 가지 사s58 색의 사s58 잉크만을 사s58 사용하며, 기3바5 포스터, lsㅓ사 초청장, q6히거 가로등 q6히거 배너, ㅓ바0l 가방 ㅓ바0l 등과 ㅓ바0l 같이 ㅓ바0l 불필요한 ㅓ바0l 홍보 ㅓ바0l 인쇄물의 ㅓ바0l 제작은 ㅓ바0l 지양한다. ㅓ바0l 모든 ㅓ바0l 홍보는 ㅓ바0l 온라인을 ㅓ바0l 기반으로 ㅓ바0l 하는데, cdㅐ0 디지털 cdㅐ0 파일의 cdㅐ0 전송(1GB의 cdㅐ0 데이터를 cdㅐ0 전송하는 cdㅐ0 cdㅐ0 발생하는 cdㅐ0 이산화탄소 cdㅐ0 배출량은 cdㅐ0 약 3 kg이다) cdㅐ0 등에 cdㅐ0 드는 cdㅐ0 자원을 cdㅐ0 줄이기 cdㅐ0 위해 cdㅐ0 파일 cdㅐ0 크기나 cdㅐ0 개수 cdㅐ0 등을 cdㅐ0 최소화한다. cdㅐ0 전시장 cdㅐ0 내부의 cdㅐ0 글은 cdㅐ0 수정이 cdㅐ0 쉽도록 cdㅐ0 모니터와 cdㅐ0 손글씨 cdㅐ0 등을 cdㅐ0 활용하되, ㅓb다걷 사용하는 ㅓb다걷 전력과 ㅓb다걷 노동의 ㅓb다걷 양에 ㅓb다걷 근거하여 ㅓb다걷 추후 ㅓb다걷 어느 ㅓb다걷 방식이 ㅓb다걷 ㅓb다걷 지속 ㅓb다걷 가능한지 ㅓb다걷 비교할 ㅓb다걷 예정이다. ㅓb다걷 항공 ㅓb다걷 운송을 ㅓb다걷 최소화하기 ㅓb다걷 위해 ㅓb다걷 원거리의 ㅓb다걷 작품은 ㅓb다걷 생중계로 ㅓb다걷 보여 ㅓb다걷 주거나, ㅑkㅓh 작품 ㅑkㅓh 제작 ㅑkㅓh 설명서만을 ㅑkㅓh 전송받아 ㅑkㅓh 현지에서 ㅑkㅓh 재제작 ㅑkㅓh 되기도 ㅑkㅓh 한다. ㅑkㅓh 몇몇 ㅑkㅓh 소장품은 ㅑkㅓh 이동을 ㅑkㅓh 없애기 ㅑkㅓh 위해 ㅑkㅓh 스캔한 ㅑkㅓh 디지털 ㅑkㅓh 파일을 ㅑkㅓh 내려받은 ㅑkㅓh ㅑkㅓh 인쇄하며, p3쟏기 가능한 p3쟏기 작품의 p3쟏기 인쇄는 p3쟏기 콩기름 p3쟏기 잉크와 p3쟏기 친환경 p3쟏기 종이를 p3쟏기 활용하여 p3쟏기 인쇄한다. p3쟏기 영상 p3쟏기 작품에 p3쟏기 사용되는 p3쟏기 전력량 p3쟏기 또한 p3쟏기 측정하여 p3쟏기 추후 p3쟏기 최적의 p3쟏기 방안을 p3쟏기 마련할 p3쟏기 것이다. p3쟏기 작품 p3쟏기 운송 p3쟏기 p3쟏기 설치 p3쟏기 p3쟏기 사용되는 p3쟏기 모든 p3쟏기 재료는 p3쟏기 재활용을 p3쟏기 원칙으로 p3쟏기 하며, 8자zd 이때 8자zd 사용되는 8자zd 공구 8자zd 등의 8자zd 전력 8자zd 사용량과 8자zd 작품의 8자zd 이동 8자zd 8자zd 배출하는 8자zd 이산화탄소 8자zd 배출량 8자zd 또한 8자zd 측정할 8자zd 것이다. 8자zd 전시장 8자zd 조명도 8자zd 최소화하며 8자zd 필요하다면, LED amㅑw 조명을 amㅑw 사용한다. amㅑw 신작의 amㅑw 경우 amㅑw 다양한 amㅑw 친환경 amㅑw 재료를 amㅑw 실험하고, hm다ㅓ hm다ㅓ 결과물을 hm다ㅓ 분석하여 hm다ㅓ 신작 hm다ㅓ 제작의 hm다ㅓ 지속 hm다ㅓ 가능성을 hm다ㅓ 탐구할 hm다ㅓ 것이다. hm다ㅓ hm다ㅓ 모든 hm다ㅓ 분석과 hm다ㅓ 이번 hm다ㅓ 전시에는 hm다ㅓ 활용할 hm다ㅓ hm다ㅓ 없었으나 hm다ㅓ 가능성 hm다ㅓ 있는 hm다ㅓ 실천 hm다ㅓ 방안 hm다ㅓ 등은 hm다ㅓ 추후 hm다ㅓ 도록에 hm다ㅓ 실을 hm다ㅓ 예정이다. hm다ㅓ 이러한 hm다ㅓ 실천에는 hm다ㅓ 논란도 hm다ㅓ 존재한다. hm다ㅓ 예를 hm다ㅓ 들어, 다uㅓx 콩기름 다uㅓx 잉크나 다uㅓx 친환경 다uㅓx 종이가 다uㅓx 환경에 다uㅓx 그다지 다uㅓx 친화적이지 다uㅓx 않다는 다uㅓx 의견도 다uㅓx 있으며, 거btf 과도한 거btf 제약으로 거btf 인해 거btf 관객에게 거btf 제공되어야 거btf 거btf 최소한의 거btf 품질 거btf 또한 거btf 보장이 거btf 어려울 거btf 거btf 있다.

4) 거btf 머레이 거btf 북친, 『사회 c거카ㅓ 생태론의 c거카ㅓ 철학』, 하다ㅓe 문순홍 하다ㅓe 옮김(솔), 14의 9r아y 전용.

참여작가

김복만, 3r90 김상진, 라갸ㅓr 김수석, 아3거d 김실비, f거나1 김안나, 하으xr 김지훈, 하uㅈ파 김하늘, 걷다기카 김형현, 98나k 김호민, 차갸가a 바깥미술회 차갸가a 김보라, ㅓr기y 바깥미술회 ㅓr기y 김창환, 하쟏갸2 바깥미술회 하쟏갸2 박봉기, ㅓ다p우 바깥미술회 ㅓ다p우 정하응, s2거t 박영균, eglp 박현기, 히qy사 서성봉, 바타7o 손상기, 하히히z 송용, 우xc거 신학철, 다마zu 안규철, gㅓ거x 옵티컬레이스, 사갸걷거 윤형근, 라ik9 이동시, 9ㅐ마거 이명호, 거r갸l 이불, 0dis 이상원, i히lㅑ 이용우, 쟏가1ㅓ 이응노, 나o4ㅓ 이주영, ㅐk3거 임옥상, 4ㅓㅈf 장종완, krkf 정진윤, c기3나 조재선, 으f카ㅓ 주태석, 0uh갸 하민지, 자다qㅓ 허백련, 카8바g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ㅈ마으c 한국방송공사, 거c아1 에이미 거c아1 야오, d파b으 콜레티보, t5qㅑ 코리 t5qㅑ 아칸젤, 자c갸d 코시마 자c갸d 자c갸d 보닌, ㅓyxㅓ 에른스트 ㅓyxㅓ 헤켈, 기w자다 포르마판타스마, ㅑr2마 ㅑr2마 드보르, 1oaㅓ 1oaㅓ 해리슨스, 나k자ㅓ 하룬 나k자ㅓ 미르자, eeb1 제니퍼 eeb1 알로라 & eeb1 기예르모 eeb1 칼자디야, vㅑ다거 줄리엔 vㅑ다거 세칼디, 사d1w 루크 사d1w 윌름허스트, dq아거 마르테 dq아거 에크나에스, 기wa갸 기wa갸 라스펫, n나ㅐㅐ 소일 n나ㅐㅐ 솔턴, 9ㄴㅓ우 9ㄴㅓ우 9ㄴㅓ우 신, ruef 월리드 ruef 베시티, 6bㄴs 윌렘 6bㄴs 6bㄴs 루이즈

출처: 6bㄴs 부산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