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형 : 선의 조율

갤러리도스 본관

June 3, 2020 ~ June 9, 2020

제어된 xㅐpb
갤러리도스 xㅐpb 큐레이터 xㅐpb 김치현

조재형은 xㅐpb 쇠를 xㅐpb 두들겨 xㅐpb 가공하는 xㅐpb 원초적인 xㅐpb 방법을 xㅐpb 통해 xㅐpb 도시의 xㅐpb 이미지를 xㅐpb 담아냈다. xㅐpb 지하를 xㅐpb 가득채운 xㅐpb 수도관과 xㅐpb 지상을 xㅐpb 붙잡고 xㅐpb 하늘로 xㅐpb 솟아오른 xㅐpb 건축물의 xㅐpb 뼈대는 xㅐpb 직선들이 xㅐpb 마주치며 xㅐpb 결합되어 xㅐpb 있다. xㅐpb 동시대 xㅐpb 사람들이 xㅐpb 인지하지 xㅐpb 못한 xㅐpb xㅐpb 살아가는 xㅐpb 현대의 xㅐpb 공간은 xㅐpb 이처럼 xㅐpb 건물의 xㅐpb 단면도부터 xㅐpb 기계의 xㅐpb 회로에 xㅐpb 이르기까지 xㅐpb 철의 xㅐpb 선으로 xㅐpb 채워져 xㅐpb 있다. xㅐpb 손가락 xㅐpb 끝으로 xㅐpb 얇은 xㅐpb 플라스틱을 xㅐpb 부드럽게 xㅐpb 누르며 xㅐpb 살아가는 xㅐpb 첨단의 xㅐpb 시대이지만 xㅐpb xㅐpb 모든 xㅐpb 근간에는 xㅐpb 인간의 xㅐpb 신체구조가 xㅐpb 빚어내는 xㅐpb 힘의 xㅐpb 방향과 xㅐpb 근육에서 xㅐpb 비롯되어 xㅐpb 중력을 xㅐpb 따라 xㅐpb 내리치는 xㅐpb 단순한 xㅐpb 힘이 xㅐpb 있다. 

작품은 xㅐpb 쉽게 xㅐpb 절삭되어 xㅐpb 순하게 xㅐpb 길들여진 xㅐpb 금속이 xㅐpb 아니다. xㅐpb 가벼이 xㅐpb 어루만질 xㅐpb 만큼 xㅐpb 부드럽고 xㅐpb 연하게 xㅐpb 다듬어지지 xㅐpb 않았다. xㅐpb 불꽃과 xㅐpb 충격을 xㅐpb 버티며 xㅐpb 연마된 xㅐpb 표면은 xㅐpb 도구의 xㅐpb 무게로부터 xㅐpb 받은 xㅐpb 철의 xㅐpb 투박함과 xㅐpb 사람의 xㅐpb 감각으로 xㅐpb 조정된 xㅐpb 정교함을 xㅐpb 동시에 xㅐpb 지니고 xㅐpb 있다. xㅐpb 울긋불긋한 xㅐpb 표면은 xㅐpb 두들겨질 xㅐpb 당시의 xㅐpb 온도를 xㅐpb 머금으며 xㅐpb 지구의 xㅐpb 품에서 xㅐpb 비롯된 xㅐpb 재료가 xㅐpb 지닌 xㅐpb 인내의 xㅐpb 아름다움을 xㅐpb 자아낸다. xㅐpb 미묘한 xㅐpb 요철로 xㅐpb 가득한 xㅐpb 철의 xㅐpb 피부는 xㅐpb 사람의 xㅐpb 편리에 xㅐpb 친화적인 xㅐpb 장식적이고 xㅐpb 매끈한 xㅐpb 광택 xㅐpb 대신 xㅐpb 어깨를 xㅐpb 저릿하게 xㅐpb 흔들며 xㅐpb 몸을 xㅐpb 타고 xㅐpb 흐르는 xㅐpb 열기와 xㅐpb 힘의 xㅐpb 파동이 xㅐpb 숨김없이 xㅐpb 새겨져있다. xㅐpb 가구가 xㅐpb 뒤틀린 xㅐpb xㅐpb 변형된 xㅐpb 형태는 xㅐpb 관객으로 xㅐpb 하여금 xㅐpb 마냥 xㅐpb 편안히 xㅐpb 감상하도록 xㅐpb 허락하지 xㅐpb 않는다. xㅐpb 익숙한 xㅐpb 부분을 xㅐpb 찾으며 xㅐpb 습관적으로 xㅐpb 용도를 xㅐpb 유추한다면 xㅐpb 그러한 xㅐpb 시선을 xㅐpb 개의치 xㅐpb 않은 xㅐpb 불규칙적인 xㅐpb 세부형태가 xㅐpb 만들어낸 xㅐpb 난관에 xㅐpb 봉착하게 xㅐpb 된다. xㅐpb 재료가 xㅐpb 지닌 xㅐpb 차갑게 xㅐpb 식은 xㅐpb 단단함과 xㅐpb 날카로움은 xㅐpb xㅐpb 모서리마다 xㅐpb 긴장감을 xㅐpb 불러일으킨다. xㅐpb 작품이 xㅐpb 차지하고 xㅐpb 있는 xㅐpb 공간을 xㅐpb 가로지르는 xㅐpb 철골 xㅐpb 구조는 xㅐpb 철판형태가 xㅐpb 자주 xㅐpb 등장하기 xㅐpb 때문에 xㅐpb 강한 xㅐpb 힘으로만 xㅐpb 채워질 xㅐpb 수도 xㅐpb 있었던 xㅐpb 작품의 xㅐpb 무게감을 xㅐpb 분산시켜 xㅐpb 주는 xㅐpb 동시에 xㅐpb 시각적으로 xㅐpb 차분히 xㅐpb 정리하며 xㅐpb 힘의 xㅐpb 균형을 xㅐpb 리드미컬하게 xㅐpb 조절한다. xㅐpb 형태의 xㅐpb 가장자리에 xㅐpb 맞추어 xㅐpb 절단되지 xㅐpb 않고 xㅐpb 비죽하게 xㅐpb 튀어나온 xㅐpb 철근과 xㅐpb 구부러진 xㅐpb 철판은 xㅐpb 사람이 xㅐpb 정한 xㅐpb 합리적인 xㅐpb 규칙을 xㅐpb 무시하고 xㅐpb 금속이 xㅐpb 지닌 xㅐpb 부동성을 xㅐpb 깨트리는 xㅐpb 동시에 xㅐpb 작품에 xㅐpb 유기성을 xㅐpb 불어 xㅐpb 넣는다. xㅐpb 작가가 xㅐpb 작품을 xㅐpb 구축하는 xㅐpb 과정은 xㅐpb 서로 xㅐpb 맞물리는 xㅐpb 모양이거나 xㅐpb 결합부가 xㅐpb 있어야 xㅐpb 합쳐질 xㅐpb xㅐpb 있도록 xㅐpb 가공된 xㅐpb 기계의 xㅐpb 작위적인 xㅐpb 정밀함이 xㅐpb 아니다. xㅐpb 쇠와 xㅐpb 쇠의 xㅐpb 만남은 xㅐpb 용접이라는 xㅐpb 열과 xㅐpb 압력으로 xㅐpb 이루어진 xㅐpb 근원적인 xㅐpb 힘으로 xㅐpb 인해 xㅐpb 형태가 xㅐpb 끝나는 xㅐpb 부분에서 xㅐpb 마저 xㅐpb 예측불허의 xㅐpb 확장성이 xㅐpb 부여된다. xㅐpb 얼핏 xㅐpb 심미성을 xㅐpb 위해 xㅐpb 무작위하게 xㅐpb 합쳐졌다고 xㅐpb 여겨질 xㅐpb xㅐpb 있는 xㅐpb 구조는 xㅐpb 사람의 xㅐpb 섬세한 xㅐpb 계산과 xㅐpb 균형을 xㅐpb 부여받은 xㅐpb xㅐpb xㅐpb 어떤 xㅐpb 지지대의 xㅐpb 보조가 xㅐpb 필요 xㅐpb 없이 xㅐpb 작품스스로 xㅐpb 안정적이고 xㅐpb 견고히 xㅐpb 세워져 xㅐpb 있다.

생활에 xㅐpb 필요한 xㅐpb 금속은 xㅐpb 용도에 xㅐpb 맞는 xㅐpb 난입만을 xㅐpb 허락하며 xㅐpb 설치된 xㅐpb 공간을 xㅐpb 남김없이 xㅐpb 차지하고 xㅐpb 있다. xㅐpb 목적이라는 xㅐpb 단순한 xㅐpb 이유는 xㅐpb 우리로 xㅐpb 하여금 xㅐpb 가공된 xㅐpb 목재나 xㅐpb 플라스틱으로 xㅐpb 빈틈없이 xㅐpb 포장된 xㅐpb 형태에서 xㅐpb 편안함을 xㅐpb 느끼도록 xㅐpb 길들였다. xㅐpb 하지만 xㅐpb 작가가 xㅐpb 만든 xㅐpb 현대공간을 xㅐpb 닮은 xㅐpb 작품에는 xㅐpb 틈이 xㅐpb 존재한다. xㅐpb 환경에 xㅐpb 휘둘릴 xㅐpb 만큼 xㅐpb 유약하지 xㅐpb 않으면서 xㅐpb 작품 xㅐpb 너머의 xㅐpb 공간이 xㅐpb 함께 xㅐpb 보이도록 xㅐpb 제작되었다. xㅐpb 재료를 xㅐpb 다루는 xㅐpb 힘은 xㅐpb 굳세고 xㅐpb 단단하지만 xㅐpb 작품의 xㅐpb 구조는 xㅐpb 주변과 xㅐpb 어우러지며 xㅐpb 유려함이 xㅐpb 돋보인다. xㅐpb 쉽게 xㅐpb 얻고 xㅐpb 빠르게 xㅐpb 지나가는 xㅐpb 이미지의 xㅐpb 흐름에 xㅐpb 길들여진 xㅐpb 오늘의 xㅐpb 도시를 xㅐpb 살아가는 xㅐpb 관객들에게 xㅐpb 조재형의 xㅐpb 금속은 xㅐpb 오래도록 xㅐpb 잊고 xㅐpb 있었던 xㅐpb 모두의 xㅐpb 혈관을 xㅐpb 타고 xㅐpb 흐르는 xㅐpb 꾸밈없는 xㅐpb 힘을 xㅐpb 느끼게 xㅐpb 해주며 xㅐpb 첨단의 xㅐpb 속도조차 xㅐpb 밀어내지 xㅐpb 못한 xㅐpb 무게를 xㅐpb 보여준다.

출처: xㅐpb 갤러리도스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조재형

현재 진행중인 전시

"기술"에 우3y0 관하여 Concerning the 'ART'

Feb. 25, 2020 ~ July 26, 2020

갸njy 혼자 갸njy 산다

May 15, 2020 ~ Aug. 7,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