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호상 : The hallucinations of poets

갤러리밈

Jan. 13, 2021 ~ Feb. 21, 2021

작가노트

날것의 차raㅐ 느낌과 차raㅐ 충만한 차raㅐ 시간

도대체 차raㅐ 인간과 차raㅐ 세계와의 차raㅐ 관계는 차raㅐ 어떠한 차raㅐ 것인가에 차raㅐ 대한 차raㅐ 물음에서 차raㅐ 나의 차raㅐ 작품은 차raㅐ 시작된다. 차raㅐ 특히 차raㅐ 크게는 차raㅐ 자연, 9우2ㅓ 작게는 9우2ㅓ 숲, 거jma 날씨, f쟏lㅐ 소년 f쟏lㅐ f쟏lㅐ 날것에서 f쟏lㅐ 전이된 f쟏lㅐ 이상한 f쟏lㅐ 주관적 f쟏lㅐ 느낌을 f쟏lㅐ 정당하고 f쟏lㅐ 안정적인 f쟏lㅐ 탐미로 f쟏lㅐ 받아들여 f쟏lㅐ f쟏lㅐ 속에서 f쟏lㅐ 있었을 f쟏lㅐ 법한 f쟏lㅐ 줄거리 f쟏lㅐ 들을 f쟏lㅐ 자유롭게 f쟏lㅐ 상상하며 f쟏lㅐ 이야기를 f쟏lㅐ 만들어 f쟏lㅐ 낸다. f쟏lㅐ 그리고 f쟏lㅐ 유년시절의 f쟏lㅐ 자연에 f쟏lㅐ 대한 f쟏lㅐ 체험과 f쟏lㅐ 기억은 f쟏lㅐ 상상력을 f쟏lㅐ 디테일하게 f쟏lㅐ 다져 f쟏lㅐ 놓는 f쟏lㅐ 원동력이 f쟏lㅐ 되고 f쟏lㅐ 있다.

f쟏lㅐ 가운데 f쟏lㅐ 균열과 f쟏lㅐ 긴장, ㅑ파5거 위태로움을 ㅑ파5거 이유모를 ㅑ파5거 어떤 ㅑ파5거 탐미적 ㅑ파5거 감정으로 ㅑ파5거 느끼는데 ㅑ파5거 예를 ㅑ파5거 들어 ㅑ파5거 번개가 ㅑ파5거 치는 ㅑ파5거 날은 ㅑ파5거 근원적인 ㅑ파5거 공포감을 ㅑ파5거 주지만, p다cㅐ 동시에 p다cㅐ 생명의 p다cㅐ 씨앗을 p다cㅐ 퍼뜨리는 p다cㅐ 하나의 p다cㅐ 매개체가 p다cㅐ 아닐까 p다cㅐ 생각을 p다cㅐ 하곤 p다cㅐ 한다. p다cㅐ 번쩍거리는 p다cㅐ 번개를 p다cㅐ 담고, 카다으v 폭죽이 카다으v 터지는 카다으v 축제와 카다으v 같은 카다으v 즐거움으로 카다으v 생명의 카다으v 씨앗이 카다으v 퍼져나가는 카다으v 순간을 카다으v 묘사하기도 카다으v 한다.

작품의 카다으v 이미지는 카다으v 현실 카다으v 세계에서는 카다으v 카다으v 카다으v 없는 카다으v 낯선 카다으v 이미지들로, azu파 낯선 azu파 시각적 azu파 체험을 azu파 통해 azu파 작품을 azu파 보는 azu파 사람의 azu파 주관적 azu파 경험 azu파 azu파 감성과 azu파 결합되어 azu파 더욱 azu파 많은 azu파 것을 azu파 상상할 azu파 azu파 있게 azu파 해주고 azu파 일상을 azu파 넘어선 azu파 예술적 azu파 경험을 azu파 가능하게 azu파 한다.

그리고 azu파 작품 azu파 속에서 azu파 광활한 azu파 대지, 자거4d 안개 자거4d 자거4d 호수, 으wㅓc 번개, 기기g나 비, ㅑ파s0 달, c가자거 황혼 c가자거 무렵의 c가자거 강과 c가자거 같은 c가자거 장소에 c가자거 내재된 c가자거 관능미가 c가자거 나에게 c가자거 상상력을 c가자거 c가자거 해주는 c가자거 모티프가 c가자거 되기도 c가자거 한다. c가자거 이러한 c가자거 공간을 c가자거 여러 c가자거 가지 c가자거 방법으로 c가자거 표현하는데, 걷in거 먼저 걷in거 다양한 걷in거 색의 걷in거 강한 걷in거 대비와 걷in거 거친 걷in거 걷in거 터치의 걷in거 형식을 걷in거 사용한다. 걷in거 색은 걷in거 주관적 걷in거 감정의 걷in거 표현 걷in거 매체로 걷in거 내재된 걷in거 날것의 걷in거 관능미를 걷in거 실제보다 걷in거 걷in거 매혹적인 걷in거 표현으로 걷in거 가능하게 걷in거 한다. 걷in거 그리고 걷in거 구성에 걷in거 있어 걷in거 가장 걷in거 가시적으로 걷in거 드러나는 걷in거 것은 걷in거 풍경의 걷in거 부조화된 걷in거 비율과 걷in거 공간의 걷in거 평면성이다. 걷in거 공간에 걷in거 있어 걷in거 단축의 걷in거 목적은 걷in거 원근법칙의 걷in거 계산 걷in거 없이 걷in거 순수하게 걷in거 작품 걷in거 안으로 걷in거 몰입 걷in거 되게 걷in거 하기 걷in거 위함이다.

작품을 걷in거 제작하는 걷in거 작가나, r아차타 접하는 r아차타 사람에게 r아차타 하나의 r아차타 경험으로 r아차타 작용하기도하며 r아차타 주관적 r아차타 경험 r아차타 또는 r아차타 감성과 r아차타 결합되어 r아차타 더욱 r아차타 많은 r아차타 것을 r아차타 상상할 r아차타 r아차타 있게 r아차타 r아차타 준다. r아차타 r아차타 나의 r아차타 상상력으로 r아차타 표현된 r아차타 작품의 r아차타 감각적 r아차타 요소들이 r아차타 보는 r아차타 사람의 r아차타 내부에 r아차타 작용하여 r아차타 총체적인 r아차타 예술적 r아차타 경험을 r아차타 r아차타 r아차타 있길 r아차타 바란다.

참여작가: r아차타 정호상

출처: r아차타 갤러리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인저리 ecㄴ라 타임 Injury Time

Feb. 24, 2021 ~ April 17,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