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이지, 최선 : 등을대고 반대방향 바라보기

아트스페이스 영

Sept. 8, 2020 ~ Oct. 4, 2020

삼청동에 ㅓt30 자리 ㅓt30 잡은 ㅓt30 창의적 ㅓt30 변화와 ㅓt30 실험적인 ㅓt30 공간, ㅓㅐ쟏거 적극적인 ㅓㅐ쟏거 소통을 ㅓㅐ쟏거 지향하는 ㅓㅐ쟏거 아트스페이스 ㅓㅐ쟏거 영(Art Space 0)은 ㅓㅐ쟏거 개관을 ㅓㅐ쟏거 맞이하여 ㅓㅐ쟏거 정이지, ㅑ히p사 최선 ㅑ히p사 작가의 2인전으로 ㅑ히p사 진행되는 ‘등을 ㅑ히p사 대고 ㅑ히p사 반대 ㅑ히p사 방향 ㅑ히p사 바라보기’ ㅑ히p사 전을 ㅑ히p사 개최한다.

각기 ㅑ히p사 다른 ㅑ히p사 고유의 ㅑ히p사 작업 ㅑ히p사 스타일로 ㅑ히p사 어울릴 ㅑ히p사 ㅑ히p사 같지 ㅑ히p사 않은 ㅑ히p사 ㅑ히p사 작가의 ㅑ히p사 만남을 ㅑ히p사 통해 ㅑ히p사 외형적인 ㅑ히p사 것에서 ㅑ히p사 오는 ㅑ히p사 휘발되는 ㅑ히p사 이미지, 기나다ㅐ 예술적 기나다ㅐ 고정관념에서 기나다ㅐ 벗어나고 기나다ㅐ 다른 기나다ㅐ 관점의 기나다ㅐ 차이가 기나다ㅐ 가져오는 기나다ㅐ 가치에 기나다ㅐ 대해 기나다ㅐ 이야기하고자 기나다ㅐ 기획된 기나다ㅐ 기나다ㅐ 전시는 기나다ㅐ 다양한 기나다ㅐ 예술 기나다ㅐ 분야와 기나다ㅐ 세대를 기나다ㅐ 넘어 기나다ㅐ 소통하고자 기나다ㅐ 하는 기나다ㅐ 아트스페이스 기나다ㅐ 영(Art Space 0)의 기나다ㅐ 지향점을 기나다ㅐ 담고 기나다ㅐ 있다.

사유적 기나다ㅐ 경험과 기나다ㅐ 기억들은 기나다ㅐ 시간의 기나다ㅐ 흐름으로 기나다ㅐ 자연스럽게 기나다ㅐ 과거의 기나다ㅐ 것으로 기나다ㅐ 전환되며, 라기97 다양한 라기97 감정들과 라기97 장소, 6t으ㅈ 물건 6t으ㅈ 6t으ㅈ 물리적인 6t으ㅈ 것들과 6t으ㅈ 함께 6t으ㅈ 잊혀지고 6t으ㅈ 소멸되어 6t으ㅈ 지나쳐간다. 6t으ㅈ 그것들은 6t으ㅈ 우연적이든지 6t으ㅈ 혹은 6t으ㅈ 필연적으로든지 6t으ㅈ 개인의 6t으ㅈ 삶에 6t으ㅈ 영향을 6t으ㅈ 미치며, x걷m다 지나쳤던 x걷m다 것들은 x걷m다 순간적 x걷m다 기억으로 x걷m다 돌아오기도 x걷m다 하고 x걷m다 망각의 x걷m다 형태로 x걷m다 다가오기도 x걷m다 하는 x걷m다 x걷m다 자연스레 x걷m다 x걷m다 속으로 x걷m다 스며든다.

정이지 x걷m다 작가는 x걷m다 스스로의 x걷m다 x걷m다 x걷m다 가까이에서 x걷m다 느끼고 x걷m다 보았던, 우sㅐ바 경험한 우sㅐ바 중요한 우sㅐ바 순간들을 우sㅐ바 캔버스 우sㅐ바 안에 우sㅐ바 기록한다. 우sㅐ바 작가는 우sㅐ바 이러한 우sㅐ바 행위를 우sㅐ바 통해 우sㅐ바 순간들이 우sㅐ바 단순하게 우sㅐ바 기억에서 우sㅐ바 지워지거나 우sㅐ바 왜곡될 우sㅐ바 우sㅐ바 있는 우sㅐ바 지점에서 우sㅐ바 벗어나 우sㅐ바 작품을 우sㅐ바 통해 우sㅐ바 과거를 우sㅐ바 보고 우sㅐ바 재경험하며 우sㅐ바 현재의 우sㅐ바 자신을 우sㅐ바 보고 우sㅐ바 주변을 우sㅐ바 보는듯하다.

이러한 우sㅐ바 일상의 우sㅐ바 중요한 우sㅐ바 기억들에 우sㅐ바 대해 우sㅐ바 작가는 우sㅐ바 작업노트에서 우sㅐ바 다음과 우sㅐ바 같이 우sㅐ바 이야기한다.

“그런 우sㅐ바 장면들이 우sㅐ바 물리적인 우sㅐ바 몸을 우sㅐ바 가진 우sㅐ바 회화가 우sㅐ바 되어 우sㅐ바 오래도록 우sㅐ바 남아 우sㅐ바 우sㅐ바 시간을 우sㅐ바 함께 우sㅐ바 우sㅐ바 이들 우sㅐ바 뿐만 우sㅐ바 아니라 우sㅐ바 다른 우sㅐ바 이들의 우sㅐ바 비슷한 우sㅐ바 기억까지도 우sㅐ바 환기할 우sㅐ바 우sㅐ바 있다면 우sㅐ바 좋겠다는 우sㅐ바 마음으로 우sㅐ바 그림을 우sㅐ바 그린다.”

이처럼 우sㅐ바 작가가 우sㅐ바 표현해내는 우sㅐ바 일상들은 우sㅐ바 우리의 우sㅐ바 기억들과도 우sㅐ바 맞물려 우sㅐ바 우sㅐ바 순간마저도 우sㅐ바 중요한 우sㅐ바 한순간으로 우sㅐ바 만들어내고 우sㅐ바 새로움의 우sㅐ바 가능성과 우sㅐ바 변화의 우sㅐ바 순간들을 우sㅐ바 만들어 우sㅐ바 내기도 우sㅐ바 한다.

예술가로서 우sㅐ바 작가는 우sㅐ바 지속적으로 우sㅐ바 현실과 우sㅐ바 예술적 우sㅐ바 이상의 우sㅐ바 괴리를 우sㅐ바 어떻게 우sㅐ바 표현해야 우sㅐ바 하는가.
최선 우sㅐ바 작가는 우sㅐ바 이러한 우sㅐ바 고민 우sㅐ바 위에서 우sㅐ바 통념적인 우sㅐ바 아름다움이 우sㅐ바 내용과 우sㅐ바 표면에서 우sㅐ바 부딪히는 우sㅐ바 여러 우sㅐ바 층위의 우sㅐ바 작품들을 우sㅐ바 제작해왔다. 우sㅐ바 캔버스 우sㅐ바 우sㅐ바 과장된 우sㅐ바 환영의 우sㅐ바 기술을 우sㅐ바 사용해 우sㅐ바 아름답다거나 우sㅐ바 추하다는 우sㅐ바 것을 우sㅐ바 공존케 우sㅐ바 함으로써 우sㅐ바 미술과 우sㅐ바 예술의 우sㅐ바 의미와 우sㅐ바 가치에 우sㅐ바 대해 우sㅐ바 관객에게, 타uㅐr 또는 타uㅐr 관객 타uㅐr 스스로에게 타uㅐr 질문할 타uㅐr 타uㅐr 있는 타uㅐr 작업을 타uㅐr 지속해 타uㅐr 오고 타uㅐr 있는 타uㅐr 작가는 타uㅐr 최근 타uㅐr 코로나 타uㅐr 전염병 타uㅐr 사태로 타uㅐr 인한 타uㅐr 전례 타uㅐr 없는 타uㅐr 사회 타uㅐr 풍경을 타uㅐr 보며 ‘이러한 타uㅐr 모습들이 타uㅐr 마치 타uㅐr 전쟁의 타uㅐr 풍경 타uㅐr 같기도 타uㅐr 하면서 타uㅐr 동시에 타uㅐr 질펀한 타uㅐr 축제의 타uㅐr 풍경 타uㅐr 같기도 타uㅐr 하다.’ 타uㅐr 라고 타uㅐr 이야기하는데 타uㅐr 타uㅐr 전시에서는 타uㅐr 이러한 타uㅐr 장면을 타uㅐr 그림 타uㅐr 안에 타uㅐr 담아 타uㅐr 보여준다. 

아트스페이스 타uㅐr 영(Art Space 0)은 타uㅐr 동시대 타uㅐr 현대미술의 타uㅐr 다양하고 타uㅐr 다채로운 타uㅐr 장르의 타uㅐr 전시를 타uㅐr 통하여 타uㅐr 창의적 타uㅐr 변화를 타uㅐr 추구하고 타uㅐr 다변한 타uㅐr 대중예술의 타uㅐr 소통을 타uㅐr 지향할 타uㅐr 것이다.
또한 타uㅐr 활발히 타uㅐr 활동 타uㅐr 중인 타uㅐr 작가 타uㅐr 또는 타uㅐr 아직 타uㅐr 소개되지 타uㅐr 않은 타uㅐr 국내‧외 타uㅐr 작가들을 타uㅐr 발굴하고 타uㅐr 조명하여 타uㅐr 문화와 타uㅐr 현대미술의 타uㅐr 흐름을 타uㅐr 살펴보고 타uㅐr 다양한 타uㅐr 네트워킹의 타uㅐr 장을 타uㅐr 마련하여, 으거6우 적극적이고 으거6우 건강한 으거6우 예술시장이 으거6우 형성될 으거6우 으거6우 있는 으거6우 공간이 으거6우 되고자 으거6우 한다.


참여작가: 정이지, 1dㅐ갸 최선

출처: 1dㅐ갸 아트스페이스영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김주리: l거자9 모습 某濕 Wet Matter

Sept. 7, 2020 ~ Nov. 21, 2020

Tangible Error

Aug. 25, 2020 ~ Sept. 26, 2020

김참새 v쟏ef 개인전 : Dedans

July 30, 2020 ~ Oct. 4, 2020

유에스비 : Universe Society Being

Feb. 14, 2020 ~ Feb. 14,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