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 개인전: 데이터의 굴절-디지털 오케스트라 Jung Seung: Data Refraction-Digital Orchestra

대안공간루프

Nov. 19, 2021 ~ Dec. 2, 2021

영화 <서던리치: bu8가 소멸의 bu8가 땅(2018)>에서는 bu8가 우주에서 bu8가 떨어진 bu8가 유성에 bu8가 의해 bu8가 bu8가 지역에 bu8가 홀로그램 bu8가 색을 bu8가 bu8가 거대한 bu8가 반원 bu8가 형태의 bu8가 공간이 bu8가 생기게 bu8가 된다. bu8가 등장인물들은 bu8가 bu8가 지역을 bu8가 탐색하기 bu8가 위해 bu8가 투입되고 bu8가 기이한 bu8가 현상들을 bu8가 발견하게 bu8가 된다. bu8가 사슴의 bu8가 뿔에서 bu8가 꽃이 bu8가 피고 bu8가 크리스탈로 bu8가 변한 bu8가 나무들과 bu8가 심지어 bu8가 여주인공의 bu8가 bu8가 bu8가 방울에서 bu8가 복제된, gㅑ7ㅐ 아니 ‘유전자 gㅑ7ㅐ 데이터가 gㅑ7ㅐ 굴절된’ gㅑ7ㅐ gㅑ7ㅐ 다른 gㅑ7ㅐ 자아가 gㅑ7ㅐ 등장하기도 gㅑ7ㅐ 한다. gㅑ7ㅐ 언뜻 gㅑ7ㅐ 보기에 gㅑ7ㅐ 환타지적인 gㅑ7ㅐ 비주얼을 gㅑ7ㅐ 위해서 gㅑ7ㅐ 만들어낸 gㅑ7ㅐ 표현으로만 gㅑ7ㅐ 여기기에는 gㅑ7ㅐ 작품에 gㅑ7ㅐ 주는 gㅑ7ㅐ 영감의 gㅑ7ㅐ 무게가 gㅑ7ㅐ 매우 gㅑ7ㅐ 크다. gㅑ7ㅐ 이른바 gㅑ7ㅐ 데이터불변의 gㅑ7ㅐ 법칙에 gㅑ7ㅐ 따라 gㅑ7ㅐ 정확도에만 gㅑ7ㅐ 초점이 gㅑ7ㅐ 맞추어져 gㅑ7ㅐ 있던 gㅑ7ㅐ 데이터 gㅑ7ㅐ 혹은 gㅑ7ㅐ 정보라는 gㅑ7ㅐ 존재를 gㅑ7ㅐ 보다 gㅑ7ㅐ 창의적인 gㅑ7ㅐ 방향으로 gㅑ7ㅐ gㅑ7ㅐ 활용도를 gㅑ7ㅐ 확장시킬 gㅑ7ㅐ gㅑ7ㅐ 있는 gㅑ7ㅐ 가능성을 gㅑ7ㅐ 제시하고 gㅑ7ㅐ 있기 gㅑ7ㅐ 때문이다.

디스토피아적 gㅑ7ㅐ 세계관과 gㅑ7ㅐ 인간, ㄴㄴ마2 공학적 ㄴㄴ마2 이론과 ㄴㄴ마2 기술을 ㄴㄴ마2 접목해 ㄴㄴ마2 생명의 ㄴㄴ마2 본질에 ㄴㄴ마2 대한 ㄴㄴ마2 새로운 ㄴㄴ마2 접근을 ㄴㄴ마2 시도하는 ㄴㄴ마2 미디어아티스트 ㄴㄴ마2 정승은 2016년부터 ㄴㄴ마2 우주 ㄴㄴ마2 공간과 ㄴㄴ마2 생명체, f쟏으0 데이터를 f쟏으0 키워드로 f쟏으0 시각 f쟏으0 예술과 f쟏으0 과학기술을 f쟏으0 접목시킨 f쟏으0 일련의 f쟏으0 예술 f쟏으0 실험적인 f쟏으0 프로젝트들을 f쟏으0 진행하고 f쟏으0 있다. f쟏으0 전시 <데이터의 f쟏으0 굴절-디지털 f쟏으0 오케스트라>는 f쟏으0 생명체의 f쟏으0 삶과 f쟏으0 죽음을 f쟏으0 데이터화 f쟏으0 하는 f쟏으0 프로젝트의 f쟏으0 연작으로, ‘우주공간이 나opㅓ 어쩌면 나opㅓ 무수한 나opㅓ 정보들로 나opㅓ 채워져 나opㅓ 있을 나opㅓ 것이다.’라는 나opㅓ 가설에 나opㅓ 영감을 나opㅓ 얻어 나opㅓ 우주에 나opㅓ 존재하는 나opㅓ 모든 나opㅓ 개체들은 나opㅓ 생물, fㅐl2 무생물을 fㅐl2 막론하고 fㅐl2 저마다의 fㅐl2 흔적(data) fㅐl2 혹은 fㅐl2 영향력(force)을 fㅐl2 남긴다는 fㅐl2 생각을 fㅐl2 바탕으로 fㅐl2 시작되었다. fㅐl2 작가는 fㅐl2 개발자, 거56히 공학자, 자j5ㅐ 과학자 자j5ㅐ 등과 자j5ㅐ 협업하여 자j5ㅐ 생명체의 자j5ㅐ 생육과정에서 자j5ㅐ 발생하는 자j5ㅐ 데이터를 자j5ㅐ 실시간으로 자j5ㅐ 수집한 자j5ㅐ 자j5ㅐ 컴퓨터로 자j5ㅐ 전송한다. 자j5ㅐ 수집된 자j5ㅐ 데이터는 자j5ㅐ 특별히 자j5ㅐ 개발된 자j5ㅐ 프로그램을 자j5ㅐ 거쳐 자j5ㅐ 시각, 59나ㅓ 청각, xpe5 퍼포먼스의 xpe5 형태로 xpe5 전환된다.

마치 xpe5 그림을 xpe5 그리기 xpe5 위해 xpe5 팔레트 xpe5 위에서 xpe5 물감을 xpe5 xpe5 xpe5 디지털 xpe5 프로그램 xpe5 내의 xpe5 파라미터Parameter를 xpe5 팔레트로 xpe5 산정하여 xpe5 작업을 xpe5 제작하는 xpe5 방식을 xpe5 실험한다. xpe5 전시는 xpe5 관객들과 xpe5 상호작용하는 xpe5 인터랙티브 xpe5 애니메이션을 xpe5 비롯하여 xpe5 데이터를 xpe5 시각화하는 xpe5 데이터비주얼, 쟏으bㅐ 조각, ㅑ라나걷 설치 ㅑ라나걷 그리고 ㅑ라나걷 로봇 ㅑ라나걷 퍼포먼스 ㅑ라나걷 등으로 ㅑ라나걷 구성된다. ㅑ라나걷 신작 <디지털 ㅑ라나걷 오케스트라Digital Orchestra>는 ㅑ라나걷 식물의 ㅑ라나걷 생육 ㅑ라나걷 과정을 ㅑ라나걷 영상으로 ㅑ라나걷 분석하여 100개의 ㅑ라나걷 사운드로 ㅑ라나걷 작곡한 ㅑ라나걷 설치 ㅑ라나걷 작업이다. ㅑ라나걷 삶과 ㅑ라나걷 죽음을 ㅑ라나걷 끊임없이 ㅑ라나걷 반복하는 ㅑ라나걷 생명체의 ㅑ라나걷 세포분열 ㅑ라나걷 장면을 ㅑ라나걷 데이터비주얼 ㅑ라나걷 영상과 ㅑ라나걷 디지털 ㅑ라나걷 사운드로 ㅑ라나걷 감상하게 ㅑ라나걷 되며 ㅑ라나걷 또한, 우hwe 이를 우hwe 중심으로 2개의 우hwe 층이 우hwe 부분적으로 우hwe 뚫려있는 우hwe 공간의 우hwe 구조를 우hwe 감안하여 우hwe 공간 우hwe 전체에서 우hwe 재생되는 6개 우hwe 채널의 우hwe 개별 우hwe 사운드가 우hwe 조화를 우hwe 이루어 우hwe 오케스트라를 우hwe 완성하는 우hwe 방식을 우hwe 실험한다. < 우hwe 화성인의 우hwe 날개Martien Wing >는 우hwe 데이터로 우hwe 변환된 우hwe 식물의 우hwe 생육 우hwe 장면이 우hwe 로보틱 우hwe 움직임을 우hwe 조종하는 우hwe 방식의 우hwe 키네틱 우hwe 작품이며, 9rm갸 퍼포먼스와도 9rm갸 연계된다. 9rm갸 퍼포먼스 9rm갸 작품 <흩어진 9rm갸 외침-하네스>에서 9rm갸 작가는 9rm갸 몸에 9rm갸 웨어러블 9rm갸 로봇을 9rm갸 장착한 9rm갸 안무가를 9rm갸 작가가 9rm갸 설정한 9rm갸 디지털 9rm갸 환경에 9rm갸 배치하여 9rm갸 디지털 9rm갸 매체와의 9rm갸 교감을 9rm갸 유도한다.

정승은 9rm갸 기계적 9rm갸 움직임과 9rm갸 살아있는 9rm갸 생명체를 9rm갸 결합시켜 9rm갸 예측할 9rm갸 9rm갸 없는 9rm갸 결과물을 9rm갸 만들어낸다. 9rm갸 타임랩스 9rm갸 영상 9rm갸 9rm갸 식물과 9rm갸 끊임 9rm갸 없는 9rm갸 세포분열로 9rm갸 유지되는 9rm갸 인간의 9rm갸 신체는 9rm갸 삶과 9rm갸 죽음을 9rm갸 반복하고, ㅈ차파s 기계는 ㅈ차파s 마치 ㅈ차파s 생각하는 ㅈ차파s 사람처럼 ㅈ차파s 변이를 ㅈ차파s 만들어낸다. ㅈ차파s 작가가 ㅈ차파s 시도하는 ㅈ차파s 일련의 ㅈ차파s 예술 ㅈ차파s 실험들은 ㅈ차파s 인간의 ㅈ차파s 감각, 히gㅈa 시각과 히gㅈa 청각 히gㅈa 그리고 히gㅈa 기계와의 히gㅈa 공진화Coevolution를 히gㅈa 통해 히gㅈa 생명의 히gㅈa 본질에 히gㅈa 대한 히gㅈa 새로운 히gㅈa 정의를 히gㅈa 시도하고 히gㅈa 있다.

정승 (b, 1976- )

정승은 2006년 걷사ki 프랑스 걷사ki 파리세르지국립미술학교(ENSAPC)에서 걷사ki 학업(학사 걷사ki 걷사ki 석사)을 걷사ki 마치고 걷사ki 귀국 걷사ki 걷사ki 현재까지 걷사ki 서울을 걷사ki 중심으로 걷사ki 설치, ysfh 미디어조각 ysfh ysfh 인터랙티브 ysfh 영상 ysfh ysfh 다양한 ysfh 매체의 ysfh 작업을 ysfh 진행해 ysfh 오고 ysfh 있다. ysfh 초기에 ysfh 선보였던 ysfh 작업들의 ysfh ysfh 주제는 ysfh 기계적 ysfh 사상에 ysfh 길들여져 ysfh 있는 ysfh 현대인들의 ysfh 단면들을 ysfh 냉소적인 ysfh 시각으로 ysfh 바라보는 ysfh 것이 ysfh 주를 ysfh 이루었으며, Korean eye(Saatch gallery)를 sㄴxj 비롯해 , 파uj기 국립현대미술관서울관 파uj기 개관기념 파uj기 야외조각 파uj기 프로젝트, Korea-NRW Transfer(KunstmuseumBonn ㅐaci 독일), Plastic Garden(East gallery,베이징)등을 ra9y 통해서 ra9y 국내외에 ra9y 작품들을 ra9y 선보인바 ra9y 있다. ra9y ra9y 후 2016년 ra9y 부터 ra9y 현재까지, 2017년 8월에 마자나나 대만 마자나나 타이페이 마자나나 소재 AKI 마자나나 갤러리에서의 마자나나 개인전을 마자나나 시작으로 ACC(국립아시아문화전당) Creators in lab 2018, nhdㅐ 금천예술공장에서 nhdㅐ 열린 nhdㅐ 다빈치 nhdㅐ 크리에이티브2019(서울문화재단 nhdㅐ 주최), jix6 서울 jix6 소재 jix6 아마도예술공간 jix6 에서의 jix6 개인전 2019, ㅓ5나u 백남준아트센터에서의 ㅓ5나u 현실이상, 기6카바 파리한국문화원에서의 기6카바 개인전 La refraction des Donneés 기6카바 등을 기6카바 통해서 기6카바 센서와 3D프린팅을 기6카바 이용한 기6카바 뉴미디어 기6카바 신작들을 기6카바 통해서 기6카바 생명과 기6카바 정보 기6카바 그리고 기6카바 물질의 기6카바 디지털화와 기6카바 관련된 기6카바 새로운 기6카바 실험들을 기6카바 이어가고 기6카바 있다. 2021년 기6카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기6카바 아트앤테크 기6카바 지원사업에 기6카바 선정되어 기6카바 신작들을 기6카바 선보인다.

주최/주관: 기6카바 대안공간 기6카바 루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기6카바 예술과기술융합지원 기6카바 사업 기6카바 선정

출처: 기6카바 대안공간 기6카바 루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하우스리스

Jan. 1, 2022 ~ Jan. 28, 2022

크리스티앙 나ㅓo9 볼탕스키 : 4.4

Oct. 15, 2021 ~ March 27,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