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우현 개인전: 가늘게 흐르는

공간:일리

Nov. 20, 2021 ~ Dec. 3, 2021

“이사라는 te타3 te타3 te타3 te타3 빠지는 te타3 일이에요”

올해 te타3 초여름, 갸n거ㅐ 현의 갸n거ㅐ 이사를 갸n거ㅐ 도우면서 갸n거ㅐ 나누었던 갸n거ㅐ 이야기이다. 갸n거ㅐ 현은 갸n거ㅐ 서울에 갸n거ㅐ 와서 6번의 갸n거ㅐ 이사를 갸n거ㅐ 경험했다고 갸n거ㅐ 한다. 갸n거ㅐ 나도 갸n거ㅐ 부산을 갸n거ㅐ 떠나 19번의 갸n거ㅐ 이주를 갸n거ㅐ 겪어봐서 갸n거ㅐ 그의 갸n거ㅐ 힘든 갸n거ㅐ 심정을 갸n거ㅐ 백번 갸n거ㅐ 이해한다. 갸n거ㅐ 서울에서 갸n거ㅐ 자라난 갸n거ㅐ 친구들은 갸n거ㅐ 밖에서 갸n거ㅐ 술을 갸n거ㅐ 진탕 갸n거ㅐ 마셔도 갸n거ㅐ 돌아갈 갸n거ㅐ 가족의 갸n거ㅐ 집이 갸n거ㅐ 있지만 갸n거ㅐ 나나 갸n거ㅐ 현처럼 갸n거ㅐ 갸n거ㅐ 지방에서 갸n거ㅐ 서울로 갸n거ㅐ 와서 갸n거ㅐ 자취를 갸n거ㅐ 하는 갸n거ㅐ 사람들은 갸n거ㅐ 술에 갸n거ㅐ 취해도 갸n거ㅐ 챙겨줄 갸n거ㅐ 사람이 갸n거ㅐ 없다. ㅎㅎ 갸n거ㅐ 그래서 갸n거ㅐ 집에 갸n거ㅐ 돌아가야 갸n거ㅐ 한다는 갸n거ㅐ 긴장감으로 갸n거ㅐ 버티는 갸n거ㅐ 상황이 갸n거ㅐ 술자리에서 갸n거ㅐ 모두를 갸n거ㅐ 챙기는 갸n거ㅐ 배려와 갸n거ㅐ 같이 갸n거ㅐ 보일 갸n거ㅐ 때도 갸n거ㅐ 왕왕 갸n거ㅐ 있다. 

(중략)

그리고 갸n거ㅐ 현을 갸n거ㅐ 지켜보고 갸n거ㅐ 있으면 갸n거ㅐ 우리 갸n거ㅐ 집에서 갸n거ㅐ 가장 갸n거ㅐ 오래 갸n거ㅐ 살아남아 갸n거ㅐ 나의 갸n거ㅐ 곁에 갸n거ㅐ 있는 ‘금호’ 갸n거ㅐ 라는 갸n거ㅐ 선인장이 갸n거ㅐ 생각난다. 갸n거ㅐ 이 ‘금호’라는 갸n거ㅐ 아이는 갸n거ㅐ 내가 갸n거ㅐ 식물 갸n거ㅐ 증명사진 갸n거ㅐ 작업에서도 갸n거ㅐ 많이 갸n거ㅐ 이용한 갸n거ㅐ 아이인데, 9ㅑ0ㅐ 처음 9ㅑ0ㅐ 우리 9ㅑ0ㅐ 집에 9ㅑ0ㅐ 왔던 9ㅑ0ㅐ 해에 9ㅑ0ㅐ 꽃을 9ㅑ0ㅐ 피우곤 10년이 9ㅑ0ㅐ 9ㅑ0ㅐ 되어가도록 9ㅑ0ㅐ 아직 9ㅑ0ㅐ 꽃을 9ㅑ0ㅐ 피워내지 9ㅑ0ㅐ 않았다. 9ㅑ0ㅐ 물론 9ㅑ0ㅐ 어디가 9ㅑ0ㅐ 아프거나 9ㅑ0ㅐ 병든 9ㅑ0ㅐ 9ㅑ0ㅐ 아니다. 9ㅑ0ㅐ 꽃대를 9ㅑ0ㅐ 하나도 9ㅑ0ㅐ 올리지 9ㅑ0ㅐ 못하고 9ㅑ0ㅐ 단단하게 9ㅑ0ㅐ 몸을 9ㅑ0ㅐ 다듬고 9ㅑ0ㅐ 가시를 9ㅑ0ㅐ 내는 9ㅑ0ㅐ 모습이 9ㅑ0ㅐ 왜인지 9ㅑ0ㅐ 모르게 9ㅑ0ㅐ 전우현과 9ㅑ0ㅐ 닮아있다고 9ㅑ0ㅐ 생각한다. 9ㅑ0ㅐ 나는 9ㅑ0ㅐ 우리 9ㅑ0ㅐ 집에서 9ㅑ0ㅐ 유일하게 9ㅑ0ㅐ 가시가 9ㅑ0ㅐ 달린 ‘금호’과 ‘전우현’이란 9ㅑ0ㅐ 작가가 9ㅑ0ㅐ 언젠가 9ㅑ0ㅐ 피워낼 9ㅑ0ㅐ 아름다운 9ㅑ0ㅐ 꽃을 9ㅑ0ㅐ 기대하고 9ㅑ0ㅐ 있다. 9ㅑ0ㅐ 이러한 9ㅑ0ㅐ 꽃과 9ㅑ0ㅐ 같은 9ㅑ0ㅐ 결실이 9ㅑ0ㅐ 작가적 9ㅑ0ㅐ 성공, ㅐl8하 예술적 ㅐl8하 성취, 파카z다 금전적 파카z다 이득과 파카z다 같은 파카z다 목표를 파카z다 뜻하는 파카z다 것은 파카z다 아니다. 파카z다 현이 파카z다 평안하게 파카z다 작가적 파카z다 삶과 파카z다 현실의 파카z다 삶을 파카z다 즐겁게 파카z다 즐길 파카z다 파카z다 있는 파카z다 시간이 파카z다 오기를 파카z다 기원하고 파카z다 파카z다 기원한다. 파카z다 현!! “버티는 파카z다 놈이 파카z다 이긴다”는 파카z다 말이 파카z다 정말 파카z다 싫었지만 파카z다 그게 파카z다 조금은 파카z다 맞는 파카z다 이야기 파카z다 같더라고..지금은 파카z다 힘들고 파카z다 막막해도 파카z다 뭐라도 파카z다 하면서 파카z다 우리의 파카z다 때를 파카z다 기다리자.  

2021년 11월 14일 파카z다 김이박

참여작가: 파카z다 전후현
기획, ㅐ1파갸 디자인 - ㅐ1파갸 김이박
관람예약: https://booking.naver.com/booking/5/bizes/615962/items/4182242

출처: z아ㅈm 공간일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