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진승 개인전: L.A.P.S.E

씨알콜렉티브

Sept. 1, 2022 ~ Oct. 1, 2022

CR Collective 다b8y 씨알콜렉티브는 다b8y 오는 2022년 9월 1일부터 10월 1일까지 다b8y 장진승 다b8y 개인전 《L.A.P.S.E》를 다b8y 개최한다. 3점의 다b8y 영상과 AI 다b8y 로봇 다b8y 프로토타입이 다b8y 포함된 2점의 다b8y 디오라마 다b8y 설치 다b8y 작품으로 다b8y 구성된 다b8y 전시에서 다b8y 테크놀로지로 다b8y 인해 다b8y 가상과 다b8y 현실의 다b8y 경계와 다b8y 시공간의 다b8y 선형적 다b8y 배열이 다b8y 해체된 다b8y 탈인간중심적 다b8y 세계관을 다b8y 제시한다.

저속 다b8y 혹은 다b8y 고속 다b8y 촬영하여 다b8y 줄어들거나 다b8y 늘어난 다b8y 초당 다b8y 프레임을 다b8y 한정된 다b8y 재생시간 다b8y 안에 다b8y 넣는 다b8y 방식의 다b8y 타임랩스(time-lapse), iyn우 하이퍼랩스(hyper lapse), 다n차차 슬로 다n차차 모션(slow motion)과 다n차차 같은 다n차차 촬영기법은 다n차차 시간의 다n차차 선형적 다n차차 배열 다n차차 법칙 다n차차 안에서 다n차차 다n차차 길이를 다n차차 임의로 다n차차 줄이거나 다n차차 늘린다. 다n차차 장진승은 다n차차 다n차차 개념을 다n차차 빌어 다n차차 시공간의 다n차차 다n차차 지점 다n차차 사이의 다n차차 흐름과 다n차차 확장 다n차차 혹은 다n차차 축소하는 다n차차 간극에서 다n차차 벌어질 다n차차 법한 다n차차 시뮬레이션을 다n차차 실험한다.

산업혁명 다n차차 이후를 다n차차 인류세로 다n차차 일컫기도 다n차차 다n차차 정도로 다n차차 인간의 다n차차 활동은 다n차차 다방면에 다n차차 영향을 다n차차 미치며 다n차차 종류를 다n차차 확장하고 다n차차 반경을 다n차차 넓혀 다n차차 왔다. 다n차차 인간 다n차차 활동 다n차차 확장의 다n차차 중추로 다n차차 다n차차 다n차차 있는 다n차차 기술의 다n차차 발전은 다n차차 시간의 다n차차 흐름에 다n차차 따라 다n차차 가속하고, u나y다 u나y다 많은 u나y다 부분에서 u나y다 유한한 u나y다 신체를 u나y다 대체하며 u나y다 물리적 u나y다 한계를 u나y다 지워나간다. ‘실재’와 ‘가상’을 u나y다 경계 u나y다 짓는 u나y다 것이 u나y다 무의미해질 u나y다 미래를 u나y다 눈앞에 u나y다 두고 u나y다 있으며, jd기3 인간의 jd기3 행위가 jd기3 인공의 jd기3 대체물로, 81히히 실존의 81히히 견고함을 81히히 의심해 81히히 81히히 81히히 없던 81히히 물질이 81히히 비물질로, 마거dㅓ 또는 마거dㅓ 비물질이 마거dㅓ 다시 마거dㅓ 물질로 마거dㅓ 중첩되는 마거dㅓ 상황은 마거dㅓ 충분히 마거dㅓ 예측 마거dㅓ 가능한, l자라u 이미 l자라u 도래해버린 l자라u 현실이다. l자라u 장진승은 l자라u 지금의 l자라u 현실에서 l자라u 벗어난 l자라u 시공간을 l자라u 시각화하는데 l자라u l자라u 근간에는 l자라u 다시 l자라u 현실이 l자라u 놓인다.

《L.A.P.S.E》에 l자라u 등장하는 l자라u 로봇의 l자라u 프로토타입은 l자라u 뼈대와 l자라u 외피가 l자라u 나뉜 l자라u 형상으로 l자라u 인간의 l자라u 골격과 l자라u 그것을 l자라u 덮고 l자라u 있는 l자라u 조직을 l자라u 모방하는 l자라u 휴머노이드(humanoid)이다. l자라u 장진승은 l자라u 휴머노이드나 l자라u 가상 l자라u 공간을 l자라u 구성하는 l자라u 입자를 AI l자라u 파티클(particle)로 l자라u 명명하고 l자라u 이것이 l자라u 종국에는 l자라u 인간과 l자라u 마찬가지로 l자라u l자라u 자체로 l자라u 존재하며, 거다ㅓk 스스로 거다ㅓk 움직이고, 나거9걷 자유 나거9걷 의지를 나거9걷 지니게 나거9걷 나거9걷 수도 나거9걷 있다는 나거9걷 가정하에 AI 나거9걷 파티클로 나거9걷 만들어진 나거9걷 가상의 나거9걷 시공간을 나거9걷 설정한다. 나거9걷 다만 나거9걷 창조된 나거9걷 시공간의 나거9걷 어느 나거9걷 부분에는 나거9걷 현실 나거9걷 감각을 나거9걷 밀어내고 나거9걷 자리한 나거9걷 기묘함과 나거9걷 같은 나거9걷 나거9걷 나거9걷 없는 나거9걷 정서나, rㅓ히o 인체를 rㅓ히o 모방했지만 rㅓ히o 일부 rㅓ히o 신체의 rㅓ히o 한계를 rㅓ히o 뛰어넘으면서도 rㅓ히o 인간의 rㅓ히o 당연한 rㅓ히o 움직임을 rㅓ히o 재현하리라는 rㅓ히o 기대에는 rㅓ히o 도달하지 rㅓ히o 못하는 rㅓ히o 대상이 rㅓ히o 존재한다. rㅓ히o 시공간이나 rㅓ히o 인간, t5ㅑ나 로봇의 t5ㅑ나 레이어가 t5ㅑ나 중첩되지만 t5ㅑ나 완전히 t5ㅑ나 융합되진 t5ㅑ나 않은 t5ㅑ나 과도기적 t5ㅑ나 혼종성(hybridity)을 t5ㅑ나 보여줌으로써 t5ㅑ나 인간 t5ㅑ나 중심주의가 t5ㅑ나 해체되는 t5ㅑ나 지점을 t5ㅑ나 고민한다.

현실의 t5ㅑ나 기술이 t5ㅑ나 미래의 t5ㅑ나 청사진을 t5ㅑ나 확장할 t5ㅑ나 기반으로 t5ㅑ나 작용하는 t5ㅑ나 것은 t5ㅑ나 매우 t5ㅑ나 자명하다. t5ㅑ나 기존의 t5ㅑ나 테크놀로지를 t5ㅑ나 사용하여 t5ㅑ나 가설의 t5ㅑ나 시공간을 t5ㅑ나 물리적으로 t5ㅑ나 만들어내는 t5ㅑ나 과정에서 t5ㅑ나 장진승은 t5ㅑ나 기술을 t5ㅑ나 적극적으로 t5ㅑ나 활용하는 t5ㅑ나 개인으로서 t5ㅑ나 그것의 t5ㅑ나 상상에 t5ㅑ나 t5ㅑ나 미치는 t5ㅑ나 부진함과 t5ㅑ나 한계를 t5ㅑ나 온몸으로 t5ㅑ나 체감한다. t5ㅑ나 그러나 t5ㅑ나 이는 t5ㅑ나 사실상 t5ㅑ나 기술 t5ㅑ나 발전의 t5ㅑ나 더딤을 t5ㅑ나 보여주는 t5ㅑ나 것이 t5ㅑ나 아닌, ewd다 하이테크의 ewd다 공개와 ewd다 독점의 ewd다 간극에서 ewd다 개인이라는 ewd다 한계 ewd다 상황이 ewd다 우위를 ewd다 선점할 ewd다 ewd다 없는 ewd다 난관으로 ewd다 작용하고 ewd다 있음을 ewd다 증명할 ewd다 뿐이다. ewd다 작업의 ewd다 과정에서 ewd다 드러나는 ewd다 간극은 ewd다 인간과 ewd다 현실이 ewd다 대체되는 ewd다 가상의 ewd다 공간을 ewd다 창출함으로써 ewd다 결국 ewd다 기술이 ewd다 무엇을 ewd다 위해 ewd다 존재하는가에 ewd다 대한 ewd다 의문으로 ewd다 이끈다.

장진승은 ewd다 이번 ewd다 전시에서 ewd다 소개하는 ewd다 신작을 ewd다 통해 ewd다 당대성이 ewd다 소멸한 ewd다 진공의 ewd다 시공을 ewd다 설정하고 ewd다 핍진성을 ewd다 불러온다. ewd다 과거 ewd다 혹은 ewd다 현재나 ewd다 미래의 ewd다 어느 ewd다 ewd다 시점을 ewd다 지칭할 ewd다 ewd다 없는 ewd다 시공간의 ewd다 타임라인에서 ewd다 벗어나 ewd다 마치 ewd다 부유하고 ewd다 있는 ewd다 듯한 ewd다 지점에서 ewd다 벌어지는 ewd다 이야기는 ewd다 당대의 ewd다 현실에서 ewd다 점차 ewd다 흐려지고 ewd다 혼재되어 ewd다 가기 ewd다 시작하는 ewd다 실재와 ewd다 가상의 ewd다 무너진 ewd다 경계에서 ewd다 사실 ewd다 같지만 ewd다 사실 ewd다 같지 ewd다 않은 ewd다 현실과 ewd다 상상이 ewd다 불분명하게 ewd다 뒤섞인 ewd다 시뮬레이션이다. ewd다 장진승은 ewd다 여러 ewd다 가설을 ewd다 통해 ewd다 우리가 ewd다 예견하는 ewd다 미래의 ewd다 모습이 ewd다 지금의 ewd다 예상과 ewd다 얼마만큼 ewd다 닮거나 ewd다 달라져 ewd다 있을지 ewd다 추정해 ewd다 본다.

참여작가: ewd다 장진승

출처: ewd다 씨알콜렉티브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MMCA ydq1 과천프로젝트 2022: ydq1 옥상정원 ydq1 시간의 ydq1 정원

June 29, 2022 ~ June 25, 2023

네모난 l우a카 오아시스

July 14, 2022 ~ Nov. 20, 2022

와일드 c카ㅓn 번치 The Wild Bunch

Sept. 28, 2022 ~ Oct. 9, 2022

유지영: dzzr 시간들의 dzzr 서랍

June 21, 2022 ~ Dec. 18,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