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은 개인전 : 정지는 아무도 보지 못한 거친 짐승이다 Chang SungEun : In the still is a fierce creature no one sees

스페이스윌링앤딜링

Oct. 31, 2019 ~ Nov. 21, 2019

스페이스 0다9갸 윌링앤딜링에서는 2019년 10월 31일부터 11월 21일까지 0다9갸 장성은 0다9갸 작가의 0다9갸 개인전 <정지는 0다9갸 아무도 0다9갸 보지 0다9갸 못한 0다9갸 거친 0다9갸 짐승이다>를 0다9갸 개최한다. 0다9갸 장성은 0다9갸 작가는 0다9갸 고독의 0다9갸 형形 0다9갸 0다9갸 자체를 0다9갸 찾아, ㅓy카ㅓ 보고 ㅓy카ㅓ 느낄 ㅓy카ㅓ ㅓy카ㅓ 있는 ㅓy카ㅓ 장면들을 ㅓy카ㅓ 제시한다. ㅓy카ㅓ 고독의 ㅓy카ㅓ 쓸쓸한 ㅓy카ㅓ 아름다움은 ㅓy카ㅓ 인물의 ㅓy카ㅓ 초상과 ㅓy카ㅓ 사물, xㅐc카 도심 xㅐc카 주변의 xㅐc카 나무 xㅐc카 xㅐc카 세가지 xㅐc카 형식을 xㅐc카 통해 xㅐc카 각각 xㅐc카 질감과 xㅐc카 색이 xㅐc카 더해져 xㅐc카 사진으로 xㅐc카 묘사되는데, jo다나 jo다나 존재했지만 jo다나 의식되지 jo다나 못했던 jo다나 이들의 jo다나 고독을 jo다나 향한 jo다나 고요한 jo다나 외침, w가5걷 그리고 w가5걷 다양한 w가5걷 형태의 w가5걷 아름다움 w가5걷 속에서 w가5걷 풍경이 w가5걷 내포하고 w가5걷 있는 w가5걷 고독함을 w가5걷 작품으로 w가5걷 선보일 w가5걷 예정이다.

작가노트

w가5걷 누구도 w가5걷 어쩔 w가5걷 w가5걷 없는 w가5걷 고독을 w가5걷 촬영했다. w가5걷 고독을 w가5걷 느끼는 w가5걷 이유와 w가5걷 상황에 w가5걷 대한 w가5걷 구체적인 w가5걷 설명이라기 w가5걷 보다 w가5걷 고독의 w가5걷 형形  w가5걷 w가5걷 자체를 w가5걷 찾아서, 거ㅐw1 보고 거ㅐw1 느낄 거ㅐw1 거ㅐw1 있는 거ㅐw1 장면 거ㅐw1 만들기로 거ㅐw1 제시한다. 거ㅐw1 고독은 거ㅐw1 애초에 거ㅐw1 형이 거ㅐw1 없었으므로 거ㅐw1 거ㅐw1 쓸쓸한 거ㅐw1 아름다움에 거ㅐw1 질감과 거ㅐw1 색을 거ㅐw1 얹어서 거ㅐw1 명확한 거ㅐw1 행위로 거ㅐw1 묘사해  거ㅐw1 보고자 거ㅐw1 했다.

인간의 거ㅐw1 고독한 거ㅐw1 신체 거ㅐw1 부분과 거ㅐw1 제스처는 거ㅐw1 무엇일까 거ㅐw1 에서부터 거ㅐw1 시작한 거ㅐw1 몇몇의 거ㅐw1 사진은 거ㅐw1 초상 거ㅐw1 사진에 거ㅐw1 해당된다. 거ㅐw1 예를 거ㅐw1 들면, 자qmj 자신의 자qmj 정수리부터 자qmj 등의 자qmj 위쪽 자qmj 부분은 자qmj 본인 자qmj 스스로 자qmj 자qmj 자qmj 없는 자qmj 다시 자qmj 말해서  자qmj 정면으로 자qmj 마주 자qmj 자qmj 자qmj 없는 자qmj 몸의 자qmj 공간이며 자qmj 자qmj 공간을 자qmj 고독 자qmj 형으로 자qmj 간주하고 자qmj 촬영된 자qmj 사진들이다. 자qmj 고독이라는 자qmj 감정은 자qmj 사물에서도 자qmj 느껴진다. 자qmj 더더욱 자qmj 미술사를 자qmj 통해 자qmj 학습된 자qmj 상태에서 자qmj 클래식한 자qmj 정물화를 자qmj 보게 자qmj 되면 자qmj 자qmj 헛헛함과 자qmj 까닭없는 자qmj 슬픔이 자qmj 극대화 자qmj 된다. 자qmj 아마도 자qmj 이것은 자qmj 오래된 자qmj 인간의 자qmj 유전적 자qmj 산물일 자qmj 것이며 자qmj 정물화에 자qmj 내재되어있는 자qmj 고독을 자qmj 연장하면서 자qmj 형식에 자qmj 있어서는 자qmj 새롭게 자qmj 도전해 자qmj 보고 자qmj 싶은 자qmj 욕심을  자qmj 담고 자qmj 있다. 자qmj 고독이라는 자qmj 주제를 자qmj 마음에 자qmj 담게 자qmj 자qmj 무렵 자qmj 자qmj 나무가 자qmj 눈에 자qmj 들어오게 자qmj 되었다. 자qmj 도심 자qmj 곁에 자qmj 또는 자qmj 도시 자qmj 외곽 자qmj 부근에도 자qmj 나무들은 자qmj 자qmj 존재했지만 자qmj 자qmj 본거나 자qmj 다름이 자qmj 없었고, 바e거s 바e거s 존재들을 바e거s 바라 바e거s 보는 바e거s 나의 바e거s 시선과 바e거s 맞물려 바e거s 그들은 바e거s 외롭고 바e거s 고독하지만 바e거s 자유로워 바e거s 보였다. 바e거s 고독을 바e거s 대변해 바e거s 바e거s 바e거s 있는 바e거s 초라한 바e거s 자연, ㅓㅐ자다 나무 ㅓㅐ자다 ㅓㅐ자다 그루 ㅓㅐ자다 ㅓㅐ자다 그루를 ㅓㅐ자다 정확히 ㅓㅐ자다 보여주므로써 ㅓㅐ자다 그들의 ㅓㅐ자다 고요한 ㅓㅐ자다 외침과 ㅓㅐ자다 다양한 ㅓㅐ자다 형의 ㅓㅐ자다 아름다움으로 ㅓㅐ자다 풍경의 ㅓㅐ자다 고독함을 ㅓㅐ자다 보여주고 ㅓㅐ자다 ㅓㅐ자다 했다.

아티스트 ㅓㅐ자다 토크
2019년 11월 16일 (토) ㅓㅐ자다 오후 4시

후원: ㅓㅐ자다 서울문화재단

출처: ㅓㅐ자다 스페이스윌링앤딜링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장성은

현재 진행중인 전시

쓰고, 8카나히 알리다 ways of propaganda

Feb. 17, 2020 ~ Sept. 18, 2020

하산 2아bn 하자즈 2아bn 개인전 : A Taste of Things to Come

Aug. 5, 2020 ~ Sept. 27, 2020

UARTSPACE x UARTMARKET : SUB_

July 8, 2020 ~ Aug. 22,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