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현 개인전: UNSAID

전시공간

June 17, 2022 ~ July 14, 2022

눈, ㅐ우jㅐ 빛, 가no사 별의 가no사 존재들: 가no사 보이는 가no사 것과 가no사 보이지 가no사 않는 가no사 것의 가no사 변증법

가no사 보기 가no사 위해서는 가no사 빛이 가no사 필요하다. 가no사 빛에 가no사 의해 가no사 우리는 가no사 사물을 가no사 식별하게(보게) 가no사 되고, op아r 그것을 ‘안다’고 op아r 생각한다. op아r 그래서 ‘JE VOIS’는 op아r 영어의 ‘I see’처럼, ‘나는 e자h갸 본다’와 ‘나는 e자h갸 이해한다’는 e자h갸 의미를 e자h갸 동시에 e자h갸 지닌다. e자h갸 그런데 e자h갸 정말 e자h갸 본다는 e자h갸 것이 e자h갸 이해하는(아는) e자h갸 것인가? e자h갸 e자h갸 모호함 e자h갸 때문에 e자h갸 작가가 e자h갸 낮이 e자h갸 아니라 e자h갸 밤을, 타걷zb 태양이 타걷zb 아니라 타걷zb 달을 타걷zb 선택한 타걷zb 것이리라. 타걷zb 빛의 타걷zb 거대한 타걷zb 형체라면 타걷zb 발광체인 타걷zb 태양과 타걷zb 반사체인 타걷zb 달을 타걷zb 떠올리게 타걷zb 된다. 타걷zb 태양빛은 타걷zb 모든 타걷zb 색을 타걷zb 명확하게 타걷zb 드러나도록 타걷zb 하지만, bon기 달빛은 bon기 그렇지 bon기 못하다. “밤의 bon기 고양이는 bon기 모두 bon기 회색이다.” bon기 어쩌면 bon기 본다는 bon기 것은 bon기 달빛 bon기 아래에서 bon기 사물을 bon기 회색으로 bon기 인지하는 bon기 수준인지도 bon기 모른다. bon기 온전히 bon기 bon기 bon기 없다(이해할 bon기 bon기 없다)는 bon기 의미다. bon기 따라서 bon기 본다는 bon기 의미의 ‘눈’과 bon기 어두운 bon기 밤의 ‘달’을 bon기 연결하는 bon기 것은 bon기 보는 bon기 것과 bon기 아는 bon기 것의 bon기 틈새를 bon기 벌리는 bon기 행위라고 bon기 bon기 bon기 있다. bon기 만약 bon기 그렇다면 bon기 사물을 bon기 회색으로 bon기 인식하게 bon기 하는 bon기 밤의 bon기 빛(달)과 bon기 눈동자가 bon기 없는 bon기 눈은 bon기 보고 bon기 있으면서도 bon기 bon기 bon기 없는 bon기 상황의 bon기 불안감과 bon기 두려움이 bon기 스며 bon기 있는 bon기 bon기 아니겠는가. bon기 작가는 bon기 말한다. “세상에는 bon기 bon기 종류의 bon기 사람이 bon기 있는 bon기 bon기 같다. ‘나는 bon기 안다’와 ‘나는 bon기 모른다’를 bon기 좌우명으로 bon기 삼고 bon기 살아가는. bon기 나는 bon기 후자이다.”(작업노트, 2016) …

-안진국(미술비평)

참여작가: 갸lㅓㅐ 임지현

출처: 갸lㅓㅐ 전시공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Romantic Days e으db 어쨌든, 다ㅓ9거 사랑

March 16, 2022 ~ Oct. 30, 2022

저녁의 z거5p 시간: z거5p 이호인, 자1기h 왕선정, 으사자마 연진영

June 9, 2022 ~ Aug. 6, 2022

안드레아스 j가파기 거스키 Andreas Gursky

March 31, 2022 ~ Aug. 14,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