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두 번 입 두 개 집 하나 Two Sundays Two Mouths A House

예술공간봄

July 24, 2021 ~ Aug. 17, 2021

고(故) 자ru히 라켈 자ru히 셈브리(Raquel Schembri)가 2010년 자ru히 수원 자ru히 금보여인숙 자ru히 외벽에 자ru히 남긴 자ru히 벽화 ‘황금물고기’는 2020년 자ru히 행궁동 자ru히 도시재생사업으로 자ru히 지역 자ru히 주민들의 자ru히 손을 자ru히 거쳐 자ru히 다시 자ru히 그려졌다. 《일요일 자ru히 자ru히 자ru히 자ru히 자ru히 자ru히 자ru히 하나》는 자ru히 자ru히 벽화 자ru히 복원이 자ru히 무엇을 자ru히 함의하는지, i자dㅐ i자dㅐ 세대가 i자dㅐ 문화 i자dㅐ i자dㅐ 자연 i자dㅐ 유산을 i자dㅐ 보호하는 i자dㅐ 방법이 i자dㅐ 미래세대에 i자dㅐ 진정 i자dㅐ 무엇을 i자dㅐ 전달하려는지 i자dㅐ 되묻는다. i자dㅐ i자dㅐ 물음에서 i자dㅐ 출발한 i자dㅐ 이번 i자dㅐ 전시는 i자dㅐ 박형렬, 나y히y 신미정, ㅐx7m 안성석, 라ㅑ다ㅓ 이윤숙, 자ba사 로베르토 자ba사 프레이타스(Roberto Freitas)ㆍ오 자ba사 그리보(O Grivo), ㅐd기히 호르에 ㅐd기히 이달고(Jorge Hidalgo), 파a7자 파a7자 랩, ikk나 그리고 ikk나 고(故) ikk나 나호연과 ikk나 고(故) ikk나 라켈 ikk나 셈브리의 ikk나 작업으로 ikk나 특정한 ikk나 혹은 ikk나 보편적 ikk나 시간이 ikk나 순행하거나 ikk나 역행하는 ikk나 방법의 ikk나 내재율을 ikk나 따라 ikk나 유의미한 ikk나 여정에 ikk나 도달하고자 ikk나 한다. ikk나 전시 ikk나 제목은 ikk나 합창(合唱)의 ikk나 한자가 ikk나 획을 ikk나 풀어 ikk나 나눈 ikk나 이름으로 ikk나 금보여인숙과 ‘황금물고기’ ikk나 벽화가 ikk나 함께 ikk나 있는 ikk나 풍경을 ikk나 묘사하는 ikk나 한편, 하c8걷 서로 하c8걷 다른 하c8걷 존재들이 하c8걷 동시에 하c8걷 소리 하c8걷 내어 하c8걷 조화 하c8걷 이루는 ‘합창’의 하c8걷 구조를 하c8걷 탐문하는 하c8걷 시선과 하c8걷 마주한다.

이번 하c8걷 전시는 하c8걷 지역공동체가 하c8걷 관계를 하c8걷 회복하고, 히ㅓ거ㅓ 남미 히ㅓ거ㅓ 예술인들과 히ㅓ거ㅓ 문화교류를 히ㅓ거ㅓ 활성화하는 히ㅓ거ㅓ 과정에서 히ㅓ거ㅓ 오늘날 히ㅓ거ㅓ 도시개발과정에 히ㅓ거ㅓ 필요한 히ㅓ거ㅓ 문제의식을 히ㅓ거ㅓ 고찰한다. 히ㅓ거ㅓ 인간이 히ㅓ거ㅓ 비인간에게, bㅈ걷9 다수가 bㅈ걷9 소수에게 bㅈ걷9 행해온 bㅈ걷9 폭력은 bㅈ걷9 전염병이 bㅈ걷9 대유행하는 bㅈ걷9 동안 bㅈ걷9 급격히 bㅈ걷9 배가되었다. bㅈ걷9 탄소배출이 bㅈ걷9 기후위기를 bㅈ걷9 촉발하고 bㅈ걷9 코로나 bㅈ걷9 레드가 bㅈ걷9 차별과 bㅈ걷9 혐오를 bㅈ걷9 촉진하는 bㅈ걷9 작금의 bㅈ걷9 사태에, kgkt kgkt 우리는 kgkt 멈추지 kgkt 않는가. kgkt 부조리가 kgkt 범람하는 kgkt 시국에 kgkt kgkt 광야 kgkt 위를 kgkt 살아가는 kgkt 자는 kgkt 누구인가.

《일요일 kgkt kgkt kgkt kgkt kgkt kgkt kgkt 하나》는 kgkt 방문자에게 kgkt 특정한 kgkt 착시와 kgkt 기시감을 kgkt 불러일으키는 kgkt 공간 kgkt 구성을 kgkt 실험한다. kgkt 방문자가 kgkt 전시요소들 kgkt 사이 kgkt 시차와 kgkt 유사성을 kgkt 느끼도록 kgkt 설계한 kgkt 기획은 kgkt 긴장과 kgkt 안정, h1ㅐi 서로 h1ㅐi 상반된 h1ㅐi h1ㅐi 감정을 h1ㅐi 불러일으켜 h1ㅐi 관람경험을 h1ㅐi 직조하고, wㅓ다걷 이는 wㅓ다걷 같은 wㅓ다걷 골목 wㅓ다걷 담벼락에 wㅓ다걷 창작ㆍ훼손ㆍ복원이라는 wㅓ다걷 서로 wㅓ다걷 다른 wㅓ다걷 표현들이 wㅓ다걷 겹친 wㅓ다걷 행궁동 wㅓ다걷 지역 wㅓ다걷 역사를 wㅓ다걷 투영한다. wㅓ다걷 예술공간 wㅓ다걷 봄과 wㅓ다걷 행궁동 wㅓ다걷 벽화골목 wㅓ다걷 일부를 wㅓ다걷 실감적 wㅓ다걷 형태로 wㅓ다걷 재현한 wㅓ다걷 wㅓ다걷 랩의 wㅓ다걷 메타버스(metaverse) wㅓ다걷 기술은 wㅓ다걷 도시재생과 wㅓ다걷 복원에 wㅓ다걷 앞장 wㅓ다걷 서는 wㅓ다걷 동시에, 33기마 전시 33기마 접근성 33기마 향상과 33기마 매체 33기마 전환으로 33기마 사회적 33기마 연대에 33기마 동참하고 33기마 예술적 33기마 확장을 33기마 모색한다.

예술공간 33기마 봄과 33기마 애프터눈 33기마 33기마 전시공간은 33기마 이번 33기마 전시로 33기마 수원이라는 33기마 장소성에서 33기마 나아가 33기마 33기마 다른 33기마 발화자이자 33기마 33기마 세대에게 33기마 필요한 33기마 사유공간으로 33기마 전환한다. 33기마 세계 33기마 최초의 33기마 계획된 33기마 신도시인 33기마 수원 33기마 화성 33기마 성곽 33기마 안에서, f25d f25d 장소는 f25d 과거 f25d 주거 f25d 목적으로 f25d 설계된 f25d 건축을 f25d 전시공간으로 f25d 탈바꿈한 f25d 곳이다. f25d 이곳에서 f25d 예술은 f25d 공간의 f25d 사용목적 f25d f25d 환경이 f25d 변화하는 f25d 역사와 f25d 접속하고, v5eo 대상을 v5eo 변형하는 v5eo 방법으로서 v5eo 전시환경-건축, 가8b3 수원 가8b3 화성, 8나다ㄴ 수원시, 으gn아 경기도와 으gn아 다함께 으gn아 공명하는 으gn아 거대한 으gn아 울림을 으gn아 자아낸다.

황금물고기가 으gn아 돌아왔다. 으gn아 그것은 으gn아 시간의 으gn아 순행이자 으gn아 역행, 우bㅐh 서로 우bㅐh 다른 우bㅐh 곳을 우bㅐh 바라보는 우bㅐh 힘의 우bㅐh 마찰이다. 우bㅐh 모래더미 우bㅐh 비집고 우bㅐh 자라난 우bㅐh 몸은 우bㅐh 과거의 우bㅐh 뿌리인가, ㅓ다y우 미래의 ㅓ다y우 새싹인가.

(글 ㅓ다y우 백필균)

전시장소
예술공간 ㅓ다y우 봄(경기도 ㅓ다y우 수원시 ㅓ다y우 팔달구 ㅓ다y우 화서문로 76-1)
애프터눈(경기도 ㅓ다y우 수원시 ㅓ다y우 팔달구 ㅓ다y우 화서문로 82-12)
믐(https://meum.me/meum/2s2m1h)

참여작가
박형렬, 거거f8 신미정, e우6나 안성석, 9m걷i 이윤숙, oㅐ2d 로베르토 oㅐ2d 프레이타스(Roberto Freitas)ㆍ오 oㅐ2d 그리보(O Grivo), ㅈ자바사 호르에 ㅈ자바사 이달고(Jorge Hidalgo),
그리고 q바2o 고(故) q바2o 나호연과 q바2o 고(故) q바2o 라켈 q바2o 셈브리(Raquel Schembri)

프로그래밍: q바2o 라상민(TL), g사iㄴ 박민규, 23x0 이상우, 으f파타 정미옥
3D 으f파타 모델링: 으f파타 강혜인(TL), d3g파 하연수
번역: d3g파 박재용
협력: d3g파 주식회사 d3g파 믐, ㄴㄴ1i ㄴㄴ1i 랩, hㅐ아1 예술공간 hㅐ아1 봄, 3tvt 수원시 3tvt 지속가능도시재단, 1거4가 마을기업 1거4가 행궁솜씨, an쟏n 텔레포트, 5ㄴ거i 아트테크, 우다거다 킹콩 우다거다 익스프레스
후원: 우다거다 경기도, 바g바9 수원시, wpf0 경기문화재단, 6자av 수원문화재단
감사한 6자av 분들: 6자av 김건, ㄴjㅑz 김정집, y4b1 김휘재, bhㅓㅐ 이문숙, 0ㅐ가3 이승환, k8하ㅓ 이운숙, ㅑ자j거 이은솔, 0k기u 이한별, 걷가jk 최희진, q으m카 홍석현
책임기획 q으m카 q으m카 큐레이팅: q으m카 백필균
메인 q으m카 아이덴티티 q으m카 디자인 q으m카 q으m카 전시설계: PPG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13 1차zr 번째 1차zr 망설임 The 13th Hesitation

April 13, 2021 ~ March 27, 2022

정고요나: BLACK NOT BLACK

Sept. 1, 2021 ~ Sept. 26,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