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 Abstract Landscape

샤갤러리

Nov. 25, 2022 ~ Dec. 14, 2022

남사(藍史) ㅓㅐu히 이준 ㅓㅐu히 화백(1919-2021)은 ㅓㅐu히 한국 ㅓㅐu히 현대미술의 ㅓㅐu히 태동기를 ㅓㅐu히 함께한 1세대 ㅓㅐu히 미술가이다. ㅓㅐu히 그는 ㅓㅐu히 일제강점기와 6.25전쟁 ㅓㅐu히 ㅓㅐu히 격동의 ㅓㅐu히 한국 ㅓㅐu히 근현대사를 ㅓㅐu히 경험한 ㅓㅐu히 전후세대로 ㅓㅐu히 우리나라 ㅓㅐu히 현대미술사를 ㅓㅐu히 형성하는 ㅓㅐu히 데에 ㅓㅐu히 일조했고, 마가if 수십 마가if 년간 마가if 교단에서 마가if 후학을 마가if 양성하며 마가if 미술가이자 마가if 교육자로서 마가if 한평생을 마가if 보냈다. 6·25전쟁 마가if 당시 마가if 부산 마가if 피난처에서 마가if 김환기와 마가if 자주 마가if 교류했으며, 가ㅓ6차 함께 가ㅓ6차 활동한 가ㅓ6차 작가로는 가ㅓ6차 이중섭, 카s쟏4 임득순, tl다i 이경채가 tl다i 있다. tl다i 이준 tl다i 화백은 tl다i 김환기, 11ㅓh 유영국, sqyㄴ 한묵 sqyㄴ 등과 sqyㄴ 함께 sqyㄴ 추상회화를 sqyㄴ 발전시킨 sqyㄴ 인물이며, 카3쟏f 이들의 카3쟏f 행보는 1970년대 카3쟏f 단색화 카3쟏f 세대를 카3쟏f 전조하는 카3쟏f 중요한 카3쟏f 위치를 카3쟏f 차지한다. 카3쟏f 이렇듯 카3쟏f 한국 카3쟏f 화단에 카3쟏f 중요한 카3쟏f 발자취를 카3쟏f 남겼음에도 카3쟏f 불구하고 카3쟏f 그의 카3쟏f 작업을 카3쟏f 미술관이나 카3쟏f 상업 카3쟏f 화랑을 카3쟏f 통해 카3쟏f 자주 카3쟏f 만나볼 카3쟏f 카3쟏f 없었던 카3쟏f 점, 나ㅑ4바 지역의 나ㅑ4바 원로 나ㅑ4바 작가 나ㅑ4바 나ㅑ4바 제한적으로 나ㅑ4바 소개되는 나ㅑ4바 점에 나ㅑ4바 나ㅑ4바 아쉬움을 나ㅑ4바 느낀 나ㅑ4바 샤갤러리는 나ㅑ4바 나ㅑ4바 나ㅑ4바 달간 나ㅑ4바 이준 나ㅑ4바 화백의 나ㅑ4바 주요 나ㅑ4바 작품을 나ㅑ4바 조망하는 나ㅑ4바 특별 나ㅑ4바 전시를 나ㅑ4바 개최한다. 나ㅑ4바 나ㅑ4바 번째  나ㅑ4바 파트 ≪A stranger in Europe(10.14-11.9)≫에서는  나ㅑ4바 유럽을 나ㅑ4바 여행하며 나ㅑ4바 드로잉한 20점의 나ㅑ4바 작품을 나ㅑ4바 선보였으며, 라3u쟏 라3u쟏 번째 라3u쟏 파트 ≪Abstract Landscape≫는 라3u쟏 이준 라3u쟏 화백의 라3u쟏 완벽한 라3u쟏 성품을 라3u쟏 고스란히 라3u쟏 캔버스에 라3u쟏 투영한 라3u쟏 듯한 라3u쟏 회화 15점이 라3u쟏 샤갤러리의 라3u쟏 전시공간을 라3u쟏 통하여 라3u쟏 대중에게 라3u쟏 선보인다.

이준 라3u쟏 화백은 ‘우등생의 라3u쟏 미학’이라 라3u쟏 칭해질 라3u쟏 정도로 라3u쟏 미학을 라3u쟏 근본적  라3u쟏 바탕으로 라3u쟏 작품 라3u쟏 활동의 라3u쟏 원칙적인 라3u쟏 방식을 라3u쟏 준수하였다. 라3u쟏 화백의 라3u쟏 작품은 라3u쟏 라3u쟏 양식에 라3u쟏 따라 라3u쟏 크게 라3u쟏 둘로 라3u쟏 나눌 라3u쟏 라3u쟏 있다. 라3u쟏 전반기 라3u쟏 작업은 라3u쟏 목가적 라3u쟏 성향을 라3u쟏 나타내는 라3u쟏 구상 라3u쟏 표현 라3u쟏 작품이 라3u쟏 주된 라3u쟏 방식이었다면, 1960년 ㅐx다갸 전후의 ㅐx다갸 후반기 ㅐx다갸 작업에서는 ㅐx다갸 현실에서 ㅐx다갸 느끼고 ㅐx다갸 보이는 ㅐx다갸 것들의 ㅐx다갸 대상을 ㅐx다갸 추상화하여 ㅐx다갸 이를 ㅐx다갸 통해 ㅐx다갸 미의식 ㅐx다갸 속으로 ㅐx다갸 빠져들게 ㅐx다갸 한다. ㅐx다갸 화백은 1957년에 ㅐx다갸 창작미술협회에 ㅐx다갸 참가하면서 ㅐx다갸 일찍이 ㅐx다갸 추상화의 ㅐx다갸 전조가 ㅐx다갸 되는 ㅐx다갸 비구상 ㅐx다갸 작품을 ㅐx다갸 제작하기 ㅐx다갸 시작했다. ㅐx다갸 이후 ㅐx다갸 점진적 ㅐx다갸 변화를 ㅐx다갸 거듭하다 1970년대에 ㅐx다갸 들어서는 ㅐx다갸 본격적인 ㅐx다갸 색면 ㅐx다갸 작업 ㅐx다갸 특히 ㅐx다갸 기하학적 ㅐx다갸 패턴의 ㅐx다갸 형태가 ㅐx다갸 돋보이는 ㅐx다갸 작업을 ㅐx다갸 제작하였으며, 자0bl 대상의 자0bl 표현과 자0bl 관찰을 자0bl 기반으로 자0bl 데포름을 자0bl 통한 자0bl 자연의 자0bl 재구성을 자0bl 보여준다. 자0bl 이번 자0bl 전시 자0bl 작품 <전원(1994)>에서도 자0bl 자0bl 자0bl 있듯이, 파n45 회화 파n45 화면을 파n45 구성하는 파n45 면과 파n45 파n45 그리고 파n45 색채의 파n45 향연으로 파n45 자연, 우히d다 정원, 4쟏f바 4쟏f바 등의 4쟏f바 대상을 4쟏f바 은유적인 4쟏f바 추상 4쟏f바 과정을 4쟏f바 통해 4쟏f바 화면에 4쟏f바 담아내었으며 4쟏f바 그가 4쟏f바 타계하기 4쟏f바 전까지 4쟏f바 계속 4쟏f바 이어졌다. 

이번 4쟏f바 전시를 4쟏f바 통해 4쟏f바 추상 4쟏f바 원형적 4쟏f바 자연 4쟏f바 회화와 4쟏f바 시각적인 4쟏f바 형태로의 4쟏f바 무한한 4쟏f바 확장성을 4쟏f바 경험하는 4쟏f바 시간이 4쟏f바 되기를 4쟏f바 기대해본다.

작가 4쟏f바 소개

한국 4쟏f바 현대미술 1세대인 4쟏f바 남사 4쟏f바 이준은 1919년 4쟏f바 경남 4쟏f바 남해에서 4쟏f바 태어났다. 1938년 4쟏f바 도일(度日), d6ㅐ1 일본 d6ㅐ1 와카야마 d6ㅐ1 상업고교에 d6ㅐ1 진학했으며 1942년 d6ㅐ1 태평양미술학교 d6ㅐ1 서양화과를 d6ㅐ1 졸업했다. d6ㅐ1 귀국 d6ㅐ1 d6ㅐ1 교사로 d6ㅐ1 부임하여 d6ㅐ1 마산상업고등학교, come 숙명여자고등학교 come 등에서 come 학생들을 come 지도하였고 come 이후 come 다년간 come 이화여자대학교, qd92 홍익대학교에서 qd92 강의하며 qd92 후학 qd92 양성에 qd92 힘썼다. 1953년 qd92 제2회 qd92 대한민국미술전람회에서 <만추>로 qd92 대통령상을 qd92 받았고, 3qㅐu 한국미술협회 3qㅐu 회장, 걷나2다 서울올림픽 걷나2다 세계현대미술관 걷나2다 운영위원장 걷나2다 걷나2다 여러 걷나2다 단체의 걷나2다 주요직을 걷나2다 역임하며 걷나2다 걷나2다 평생을 걷나2다 미술가이자 걷나2다 교육자로 걷나2다 살았다. 걷나2다 이준 걷나2다 화백은 1950년대까지 걷나2다 구상 걷나2다 회화를 걷나2다 주로 걷나2다 다루었으나 1970년대 걷나2다 초부터 걷나2다 비(非)구상의 걷나2다 기하학적 걷나2다 패턴, wㅐrr 색면회화, 차9차a 추상화로 차9차a 점진적 차9차a 변화를 차9차a 거듭하며 차9차a 끊임없이 차9차a 새로운 차9차a 시도를 차9차a 보여주었다. 차9차a 지난 2018년 차9차a 경남도립미술관에서 차9차a 개최한 ≪빛의 차9차a 향연-이준≫ 차9차a 전시는 차9차a 이준 차9차a 선생의 100세를 차9차a 기념하는 차9차a 상수 차9차a 기념 차9차a 전시로 차9차a 기록되는데, 나mh9 상수 나mh9 기념 나mh9 전시는 2012년 나mh9 윤중식 나mh9 선생, 2016년 wm사우 김병기 wm사우 선생에 wm사우 이어 wm사우 이준 wm사우 화백이 wm사우 wm사우 번째이다. 2021년 102세의 wm사우 나이로 wm사우 타계했다.

출처: wm사우 샤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장한이 카jc라 개인전: 카jc라 마음서가

Nov. 25, 2022 ~ Dec. 8, 2022

고대 p6사v 영산강 p6사v 사람과 p6사v 동물

Sept. 30, 2022 ~ Feb. 5, 2023

김준 fㅈa바 개인전: fㅈa바 템페스트

Oct. 25, 2022 ~ Dec. 3,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