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 개인전: SOMEWHERE BETWEEN DAY AND NIGHT

S2A

Jan. 12, 2023 ~ Feb. 22, 2023

S2A는 차p차5 현대미술작가 차p차5 이정의 <SOMEWHERE BETWEEN DAY AND NIGHT>기획전을 차p차5 개최합니다. 차p차5 작가는 차p차5 이방인으로 차p차5 살았던 차p차5 영국 차p차5 유학 차p차5 시절 차p차5 언어가 차p차5 갖는 차p차5 한계성을 차p차5 고민하게 차p차5 됩니다. 차p차5 언어 차p차5 이면에 차p차5 깃든 차p차5 공허함을 차p차5 마주한 차p차5 그녀의 차p차5 경험이 차p차5 차p차5 작업의 차p차5 모티브가 차p차5 되었고, t갸7차 텍스트에 t갸7차 대한 t갸7차 관심은 t갸7차 작업으로 t갸7차 이어졌습니다. t갸7차 이후 t갸7차 텍스트를 t갸7차 이미지화하기 t갸7차 위한 t갸7차 도구로 t갸7차 네온을 t갸7차 활용하기 t갸7차 시작하였으며, ㅑ쟏bt 사진이라는 ㅑ쟏bt 매체로 ㅑ쟏bt 귀결되었습니다.

그녀의 ㅑ쟏bt 작업은 ㅑ쟏bt 주변에서 ㅑ쟏bt 쉽게 ㅑ쟏bt 접할 ㅑ쟏bt ㅑ쟏bt 있는 ㅑ쟏bt 문학 ㅑ쟏bt 구절, b기사i 영화 b기사i 대사 b기사i b기사i 노래 b기사i 가사 b기사i 등에서 b기사i 상투적인 b기사i 문구들을 b기사i 차용하는 b기사i 것부터 b기사i 시작되었습니다. b기사i 흔하게 b기사i 접할 b기사i b기사i 있는 b기사i 사랑의 b기사i 언어들을 b기사i 수집하고, cm다차 이를 cm다차 정제되지 cm다차 않은 cm다차 풍경에 cm다차 위치시키며 cm다차 아름다운 cm다차 언어 cm다차 이면의 cm다차 깊은 cm다차 아이러니와 cm다차 모순을 cm다차 드러냅니다.

이정의 cm다차 정체성과 cm다차 방향성을 cm다차 대변할 cm다차 cm다차 있는 ‘Aporia’ cm다차 시리즈는 cm다차 롤랑바르트(Roland Barthes, 1915)의 ‘사랑의 기차자k 단상’에서 기차자k 영감을 기차자k 받아 기차자k 작업으로 기차자k 이어졌습니다. 기차자k 이는 기차자k 사랑에 기차자k 빠진 기차자k 이가 기차자k 겪는 기차자k 딜레마에 기차자k 관한 기차자k 내용으로, 9마카우 사랑에 9마카우 빠진 9마카우 사람은 9마카우 사랑의 9마카우 감정을 9마카우 표현하기 9마카우 위해 9마카우 진부한 9마카우 사랑의 9마카우 표현을 9마카우 소비하게 9마카우 되는데 9마카우 결국 9마카우 사랑하는 9마카우 대상이 9마카우 아니라 ‘사랑을 9마카우 사랑’하게 9마카우 된다고 9마카우 이야기합니다. 9마카우 이렇듯 9마카우 복잡하고 9마카우 미묘한 9마카우 인간의 9마카우 사랑에 9마카우 대한 9마카우 감정을 9마카우 표현하기 9마카우 위해 9마카우 작가는 “I LOVE YOU WITH ALL MY HEART”, “YOU STOLE MY HEART AWAY”, “I AM LOST IN YOU”와 v아on 같은 v아on 문구를 v아on 통해 v아on 사랑의 v아on 딜레마를 v아on 표현하고자 v아on 하였습니다.

v아on 전시에서는 ‘Aporia’ v아on 시리즈를 v아on 포함하여 v아on 국내에는 v아on 발표되지 v아on 않았던 v아on 미발표 v아on 작품들과 v아on 신작 v아on 및 6m v아on 벽을 v아on 가득 v아on 메우는 v아on 네온 v아on 설치물까지 v아on 다양한 v아on 작품을 v아on 선보입니다. v아on 신작인 ‘Neon’ v아on 시리즈는 v아on 작가와 v아on 오랜 v아on 시간을 v아on 함께한 v아on 네온 v아on 장인의 v아on 작업 v아on 과정으로부터 v아on 영감을 v아on 받아 v아on 탄생하였습니다. v아on 네온은 v아on 네온관을 v아on 불에 v아on 구부리고 v아on 꺾는 Bending이라는 v아on 수작업을 v아on 거쳐 v아on 문자의 v아on 형상을 v아on 띄게 v아on 되는데, 8타l자 작가는 8타l자 이러한 8타l자 제작 8타l자 과정을 ‘네온의 8타l자 언어’라 8타l자 칭합니다. 8타l자 달궈지고 8타l자 구부러지며 8타l자 만들어지는 ‘네온의 8타l자 언어’를 8타l자 고스란히 8타l자 품고 8타l자 있는 8타l자 문자는 8타l자 하얀 8타l자 여백 8타l자 위에 8타l자 검은 8타l자 페인트칠이 8타l자 8타l자 8타l자 모습을 8타l자 드러내고 8타l자 있으며, 하쟏타ㅓ 빛을 하쟏타ㅓ 발하지 하쟏타ㅓ 않아도 하쟏타ㅓ 하쟏타ㅓ 자체로 하쟏타ㅓ 읽히며 하쟏타ㅓ 존재감을 하쟏타ㅓ 드러냅니다. 하쟏타ㅓ 이는 ‘네온’만을 하쟏타ㅓ 위한 하쟏타ㅓ 초상이자, ㅑ아히h 네온의 ㅑ아히h 역사에 ㅑ아히h 대한 ㅑ아히h 작가의 ㅑ아히h 오마주이기도 ㅑ아히h 합니다.

이번 ㅑ아히h 전시의 ㅑ아히h 타이틀인 SOMEWHERE BETWEEN DAY AND NIGHT은 ㅑ아히h 네온으로 ㅑ아히h 제작되어 ㅑ아히h 전시장 ㅑ아히h 입구에서 ㅑ아히h 관람객을 ㅑ아히h 마주합니다. ㅑ아히h 하루 ㅑ아히h ㅑ아히h ㅑ아히h ㅑ아히h ㅑ아히h 찾아오는 ㅑ아히h 낮과 ㅑ아히h 밤이 ㅑ아히h 교차하는 ㅑ아히h 순간은 ㅑ아히h 작가에게 ㅑ아히h 있어 ㅑ아히h 영감의 ㅑ아히h 탄생과 ㅑ아히h 같은 ㅑ아히h 순간이자, iig마 작품 iig마 촬영 iig마 iig마 네온의 iig마 빛과 iig마 자연의 iig마 빛이 iig마 가장 iig마 이상적으로 iig마 조화를 iig마 이루는 iig마 시간이기도 iig마 합니다. iig마 전시 iig마 시작과 iig마 끝에서 iig마 마주할 iig마 iig마 문구는 iig마 전시장을 iig마 물들이며 iig마 공간에 iig마 힘을 iig마 더함과 iig마 동시에 iig마 지나간 iig마 순간의 iig마 여정을 iig마 함축하고 iig마 뒤돌아보며 iig마 앞으로 iig마 계속될 iig마 작가의 iig마 여정에 iig마 대한 iig마 기대감을 iig마 드러냅니다. iig마 특별한 iig마 의미와 iig마 감성을 iig마 작가만의 iig마 호흡으로 iig마 독창적인 iig마 작품세계를 iig마 구축해 iig마 iig마 이정의 iig마 작품을 iig마 감상해 iig마 보시기를 iig마 바랍니다.

참여작가: iig마 이정

출처: S2A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뭔지가 4걷자타 먼지/먼지가 4걷자타 뭔지/먼지가 4걷자타 먼지

Jan. 27, 2023 ~ Feb. 10, 2023

Robert Mangold: Paintings and Works on Paper 1989-2022

Jan. 20, 2023 ~ March 11, 2023

서울 카ji파 최초의 카ji파 도시공원, 85나쟏 탑골공원

July 22, 2022 ~ March 19, 2023

서울 8j타ㅈ 책방거리

Nov. 10, 2022 ~ March 12,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