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헌 개인전: 하얀 성 LEE JAE HEON: White Castle

갤러리SP

June 23, 2022 ~ July 28, 2022

‘흐릿한 b으갸ㅓ 사람은 b으갸ㅓ 아무것도 b으갸ㅓ 아닌 b으갸ㅓ 것으로 b으갸ㅓ 부유하는 b으갸ㅓ 존재로 b으갸ㅓ 읽힐 b으갸ㅓ 수도 b으갸ㅓ 있고, mg쟏v 비어있기 mg쟏v 때문에 mg쟏v 통로로 mg쟏v 기능하거나 mg쟏v 가능성으로 mg쟏v 의의를 mg쟏v 찾을 mg쟏v mg쟏v 있는 mg쟏v 존재가 mg쟏v mg쟏v 수도 mg쟏v 있다. mg쟏v 그러므로 mg쟏v 작품 mg쟏v mg쟏v 흐릿한 mg쟏v 사람은 mg쟏v 역설과 mg쟏v 부조리함으로 mg쟏v 존재하는 mg쟏v 우리의 mg쟏v 초상이다.’  (함성언)

이재헌 mg쟏v 작가의 mg쟏v 여섯 mg쟏v 번째 mg쟏v 개인전 <하얀 mg쟏v 성(White Castle)>이 6월 23일부터 7월 28일까지 mg쟏v 갤러리SP에서 mg쟏v 진행된다. 
‘하얀 mg쟏v 성’은 mg쟏v 작가가 mg쟏v 작업실을 mg쟏v 다니는 mg쟏v 길에 mg쟏v 위치한 mg쟏v 모텔의 mg쟏v 이름이다. mg쟏v 다양한 mg쟏v 욕망의 mg쟏v 장소이자 mg쟏v 많은 mg쟏v 사람들이 mg쟏v 거쳐가는 mg쟏v 하얗지만은 mg쟏v 않은 mg쟏v 공간을 ‘하얀 mg쟏v 성’이라는 mg쟏v 이름으로 mg쟏v 탈색한 mg쟏v 듯한 mg쟏v 아이러니에서 mg쟏v 작가는 mg쟏v 문득 mg쟏v 본인 mg쟏v 작업과의 mg쟏v 유사성을 mg쟏v 발견하게 mg쟏v 된다. mg쟏v 작가 mg쟏v 역시 mg쟏v 숨겨진 mg쟏v 욕망이나 mg쟏v 잠재된 mg쟏v 무언가를 mg쟏v 작업의 mg쟏v 소재로 mg쟏v 줄곧 mg쟏v 다뤄왔으며, 파ㅓ하다 본인의 파ㅓ하다 작품 파ㅓ하다 세계를 파ㅓ하다 진공상태와 파ㅓ하다 같이 파ㅓ하다 파ㅓ하다 파ㅓ하다 것이자 파ㅓ하다 동시에 파ㅓ하다 파ㅓ하다 파ㅓ하다 포화상태라는 파ㅓ하다 역설적인 파ㅓ하다 정의를 파ㅓ하다 내린다. 

작가의 파ㅓ하다 작품은 파ㅓ하다 흐릿한 파ㅓ하다 형상과 파ㅓ하다 비교적 파ㅓ하다 선명한 파ㅓ하다 형상의 파ㅓ하다 극명한 파ㅓ하다 조화가 파ㅓ하다 특징이다. 파ㅓ하다 이는 파ㅓ하다 작가가 파ㅓ하다 현실을 파ㅓ하다 강하게 파ㅓ하다 긍정하고자 파ㅓ하다 하는 파ㅓ하다 욕구와 파ㅓ하다 이에 파ㅓ하다 좌절하는 파ㅓ하다 파ㅓ하다 가지 파ㅓ하다 충동이 파ㅓ하다 타협되지 파ㅓ하다 않은 파ㅓ하다 파ㅓ하다 그대로 파ㅓ하다 취합된 파ㅓ하다 결과이다. 파ㅓ하다 한때에는 파ㅓ하다 파ㅓ하다 파ㅓ하다 가지 파ㅓ하다 충동을 파ㅓ하다 하나에 파ㅓ하다 흡수시키려는 파ㅓ하다 노력을 파ㅓ하다 했지만, ㅐㅓㅓ바 결국 ㅐㅓㅓ바 원점으로 ㅐㅓㅓ바 돌아가는 ㅐㅓㅓ바 경험 ㅐㅓㅓ바 끝에 ㅐㅓㅓ바 작가는 ㅐㅓㅓ바 양가적인 ㅐㅓㅓ바 마음을 ㅐㅓㅓ바 인정하고 ㅐㅓㅓ바 그대로 ㅐㅓㅓ바 드러내기로 ㅐㅓㅓ바 했다. ㅐㅓㅓ바 ㅐㅓㅓ바 결과 ㅐㅓㅓ바 그리는 ㅐㅓㅓ바 붓질과 ㅐㅓㅓ바 지우는 ㅐㅓㅓ바 붓질이 ㅐㅓㅓ바 ㅐㅓㅓ바 화면 ㅐㅓㅓ바 속에 ㅐㅓㅓ바 공존하게 ㅐㅓㅓ바 ㅐㅓㅓ바 것이다. ㅐㅓㅓ바 지우는 ㅐㅓㅓ바 붓질은 ㅐㅓㅓ바 죽음과도 ㅐㅓㅓ바 연관이 ㅐㅓㅓ바 있는데, ba가p 극단적인 ba가p 죽음에서 ba가p 벗어나 ba가p 균형을 ba가p 이루기 ba가p 위해 ba가p 작가는 ba가p 꽃이라는 ba가p 요소를 ba가p 등장시키도 ba가p 한다. ba가p 작가는 ba가p ba가p 시대를 ba가p 살아가는 ba가p 인간의 ba가p 모습을 ba가p 대변하기 ba가p 위해 ba가p 그리기와 ba가p 지우기라는 ba가p 자신만의 ba가p 균형을 ba가p 잡는 ba가p 방식을 ba가p 택한 ba가p 것이다.

이번 ba가p 개인전은 ba가p 작가가 ba가p 기존에 ba가p 보여왔던 ba가p 작품 ba가p 세계관을 ba가p 보다 ba가p 적극적으로 ba가p 분명하게 ba가p 드러낸다는 ba가p 점에서 ba가p 의미가 ba가p 있다. ba가p ba가p ba가p 하나의 ba가p 방식으로 ba가p 작가는 ba가p 관심의 ba가p 영역을 ba가p 종교, 거갸쟏기 신적 거갸쟏기 영역으로 거갸쟏기 확장했다. 거갸쟏기 줄곧 거갸쟏기 인간의 거갸쟏기 실존을 거갸쟏기 주제로 거갸쟏기 다뤄온 거갸쟏기 작가이기에 거갸쟏기 죽음과 거갸쟏기 관련된 ‘신’이라 거갸쟏기 주제로 거갸쟏기 확장은 거갸쟏기 충분한 거갸쟏기 연계성을 거갸쟏기 갖는다. 거갸쟏기 작가가 거갸쟏기 특정 거갸쟏기 종교를 거갸쟏기 믿는 거갸쟏기 것은 거갸쟏기 아니지만 거갸쟏기 본인의 거갸쟏기 삶, 자다ㅓi 자다ㅓi 나아가 자다ㅓi 자다ㅓi 시대를 자다ㅓi 살아가는 자다ㅓi 사람들에게 자다ㅓi 믿음의 자다ㅓi 영역은 자다ㅓi 반드시 자다ㅓi 필요하다고 자다ㅓi 말한다. 자다ㅓi 따라서 자다ㅓi 작가는 자다ㅓi 본인의 자다ㅓi 방식으로 자다ㅓi 자다ㅓi 시대가 자다ㅓi 원하는 자다ㅓi 새로운 자다ㅓi 종교화를 자다ㅓi 제안한다. 


참여작가: 자다ㅓi 이재헌

출처: 자다ㅓi 갤러리sp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저녁의 d5iㅓ 시간: d5iㅓ 이호인, 쟏기3d 왕선정, rms마 연진영

June 9, 2022 ~ Aug. 6,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