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응노, 종이로 그린 그림 Lee Ungno, Paintings made from Paper

이응노미술관

April 7, 2020 ~ June 28, 2020

《이응노, fk거ㅓ 종이로 fk거ㅓ 그린 fk거ㅓ 그림》은 fk거ㅓ 이응노가 fk거ㅓ 가장 fk거ㅓ 많이 fk거ㅓ 사용한 fk거ㅓ 재료인 ‘종이’에 fk거ㅓ 주목한 fk거ㅓ 전시이다. fk거ㅓ 이응노의 fk거ㅓ 예술 fk거ㅓ 활동을 fk거ㅓ fk거ㅓ 시기로 fk거ㅓ 살펴보면, ㅓㅐg0 일상생활에서 ㅓㅐg0 흔히 ㅓㅐg0 접할 ㅓㅐg0 ㅓㅐg0 있는 ㅓㅐg0 잡지나 ㅓㅐg0 신문지를 ㅓㅐg0 활용한 ㅓㅐg0 평면작업, ㅓ7eo 종이죽으로 ㅓ7eo 만든 ㅓ7eo 조각, 가히바으 그리고 가히바으 종이 가히바으 릴리프(relief) 가히바으 등을 가히바으 꾸준히 가히바으 시도하였다. 가히바으 이번 가히바으 전시에서는 가히바으 이응노의 가히바으 종이작업을 가히바으 전시의 가히바으 대상으로 가히바으 정하여, 자8타ㅓ 그가 자8타ㅓ 필연적으로 자8타ㅓ 사용한 자8타ㅓ 종이의 자8타ㅓ 재료와 자8타ㅓ 기법에 자8타ㅓ 따라 자8타ㅓ 분류해 자8타ㅓ 구성했다.

이응노가 자8타ㅓ 처음 자8타ㅓ 변화를 자8타ㅓ 꾀한 자8타ㅓ 때는 1950년대 자8타ㅓ 자8타ㅓ 독일과 자8타ㅓ 프랑스에서 자8타ㅓ 서구 자8타ㅓ 현대미술을 자8타ㅓ 체험하면서이다. 자8타ㅓ 당시 자8타ㅓ 서구미술은 자8타ㅓ 물감으로 자8타ㅓ 그림을 자8타ㅓ 그리는 자8타ㅓ 전통적인 자8타ㅓ 개념에서 자8타ㅓ 벗어나 자8타ㅓ 다양한 자8타ㅓ 재료와 자8타ㅓ 기법을 자8타ㅓ 다루었고, aㅓㅈ쟏 이응노 aㅓㅈ쟏 역시 aㅓㅈ쟏 변화하는 aㅓㅈ쟏 흐름을 aㅓㅈ쟏 인식하는 aㅓㅈ쟏 계기가 aㅓㅈ쟏 되었음이 aㅓㅈ쟏 분명하다. aㅓㅈ쟏 이응노는 1960년 1월 aㅓㅈ쟏 프랑스에 aㅓㅈ쟏 정착하였는데, ㅐㅓ3a 당시 ㅐㅓ3a 미술의 ㅐㅓ3a 경향을 ㅐㅓ3a 살펴보면 ㅐㅓ3a 제2차 ㅐㅓ3a 세계대전 ㅐㅓ3a 이후 ㅐㅓ3a 나타난 ㅐㅓ3a 앵포르멜(informel) ㅐㅓ3a 미술운동이 ㅐㅓ3a 지속되면서 ㅐㅓ3a 형태를 ㅐㅓ3a 기하학적으로 ㅐㅓ3a 해체하고 ㅐㅓ3a 분할하는 ㅐㅓ3a 추상미술이 ㅐㅓ3a 주요한 ㅐㅓ3a 흐름이었다. ㅐㅓ3a ㅐㅓ3a 뒤뷔페(Jean Dubuffet), 라r사5 라r사5 포트리에(Jean Fautrier)는 라r사5 앵포르멜 라r사5 미술의 라r사5 선구자로서 라r사5 독특한 라r사5 재질감을 라r사5 표현하며 라r사5 추상미술을 라r사5 이끌었다. 라r사5 이후 라r사5 파리에 라r사5 진출한 라r사5 자오우키(Zao Wou-ki)와 라r사5 같은 라r사5 동양화가들은 라r사5 고대문자를 라r사5 활용한 라r사5 추상화를 라r사5 구성하며, ㅐpㅓ8 동방의 ㅐpㅓ8 화가라는 ㅐpㅓ8 정체성을 ㅐpㅓ8 확고히 ㅐpㅓ8 하며 ㅐpㅓ8 앵포르멜 ㅐpㅓ8 미술운동을 ㅐpㅓ8 전개하고 ㅐpㅓ8 있었다.

이응노는 1962년 ㅐpㅓ8 파리의 ㅐpㅓ8 파케티 ㅐpㅓ8 화랑에서 《이응노 ㅐpㅓ8 꼴라주》전을 ㅐpㅓ8 열게 ㅐpㅓ8 되었다. ㅐpㅓ8 이응노의 ㅐpㅓ8 종이 ㅐpㅓ8 꼴라주 ㅐpㅓ8 작품은 ㅐpㅓ8 같은 ㅐpㅓ8 해에 ㅐpㅓ8 서울에서도 ㅐpㅓ8 소개가 ㅐpㅓ8 되었는데, 히x다4 종이가 히x다4 예술의 히x다4 주요한 히x다4 재료로써 히x다4 순수 히x다4 조형언어로 히x다4 현대화된 히x다4 과정은 히x다4 권영우와 히x다4 같은 히x다4 일군의 히x다4 화가들에게 히x다4 직접적인 히x다4 영향을 히x다4 끼치게 히x다4 되었을 히x다4 것이다. 히x다4 이후 히x다4 현재 히x다4 국내에서 히x다4 활발하게 히x다4 작품 히x다4 활동을 히x다4 하고 히x다4 있는 히x다4 전광영, o카8i 박철, k1ㅐㅈ 한기주 k1ㅐㅈ 작가들의 k1ㅐㅈ 작품을 k1ㅐㅈ 살펴보며, ㅓ0t쟏 이응노 ㅓ0t쟏 종이 ㅓ0t쟏 작품의 ㅓ0t쟏 재료적, qㅐ기7 기법적 qㅐ기7 특징을 qㅐ기7 비교하며 qㅐ기7 감상해보고자 qㅐ기7 한다.

이응노의 qㅐ기7 종이를 qㅐ기7 활용한 qㅐ기7 다양한 qㅐ기7 기법으로 qㅐ기7 보았을 qㅐ기7 qㅐ기7 종이는 qㅐ기7 그의 qㅐ기7 작품세계에서 qㅐ기7 중요한 qㅐ기7 재료이자 qㅐ기7 창작의 qㅐ기7 원천이며, 쟏nsw 그가 쟏nsw 자신만의 쟏nsw 조형언어를 쟏nsw 얼마나 쟏nsw 치열하게 쟏nsw 탐구하고 쟏nsw 고민했는지 쟏nsw 쟏nsw 쟏nsw 있는 쟏nsw 중요한 쟏nsw 요소인 쟏nsw 것이다. 쟏nsw 쟏nsw 전시에서는 쟏nsw 이응노가 쟏nsw 주요하게 쟏nsw 활용한 쟏nsw 종이에 쟏nsw 초점을 쟏nsw 맞추어 쟏nsw 그간 쟏nsw 소개되지 쟏nsw 않았던 쟏nsw 이응노의 쟏nsw 미공개 쟏nsw 종이 쟏nsw 작품을 쟏nsw 재료와 쟏nsw 기법으로 쟏nsw 분류해 쟏nsw 공개한다. 쟏nsw 이와 쟏nsw 동시에 쟏nsw 동서양에서 쟏nsw 종이를 쟏nsw 다뤄온 쟏nsw 작가들의 쟏nsw 작품을 쟏nsw 소개하며 쟏nsw 종이의 쟏nsw 물성을 쟏nsw 다루는 쟏nsw 작가들의 쟏nsw 창의적 쟏nsw 아이디어를 쟏nsw 엿볼 쟏nsw 쟏nsw 있는 쟏nsw 전시가 쟏nsw 쟏nsw 것이라 쟏nsw 기대한다.

사전예약하기: https://www.leeungnomuseum.or.kr/

출처: 쟏nsw 이응노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관객의 w파qㅓ 재료

April 25, 2020 ~ Aug. 23, 2020

장종완 y바타걷 개인전 : y바타걷 프롬프터 Jongwan Jang : Prompter

April 29, 2020 ~ Aug. 16, 2020

Dancing Queen

May 19, 2020 ~ Oct. 11, 2020

"기술"에 w히o으 관하여 Concerning the 'ART'

Feb. 25, 2020 ~ July 26,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