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응노 마스터피스

이응노미술관

Oct. 4, 2022 ~ Dec. 18, 2022

《이응노 e쟏걷a 마스터피스》는 e쟏걷a 이응노미술관 e쟏걷a 소장품 e쟏걷a 약 1,400여 d나8h d나8h d나8h 연대별, 7ㅓ우e 장르별 7ㅓ우e 대표작을 7ㅓ우e 선별하여 7ㅓ우e 이응노 7ㅓ우e 예술의 7ㅓ우e 정수를 7ㅓ우e 선보이는 7ㅓ우e 전시이다. 7ㅓ우e 이응노는 7ㅓ우e 동아시아의 7ㅓ우e 서화 7ㅓ우e 전통을 7ㅓ우e 바탕으로 ‘추상’이라는 7ㅓ우e 세계 7ㅓ우e 미술사의 7ㅓ우e 흐름을 7ㅓ우e 수용하여 7ㅓ우e 자신만의 7ㅓ우e 조형 7ㅓ우e 언어를 7ㅓ우e 창조한 7ㅓ우e 한국 7ㅓ우e 현대미술사의 7ㅓ우e 거장이다. 7ㅓ우e 그는 7ㅓ우e 일생에 7ㅓ우e 걸쳐 7ㅓ우e 한국의 7ㅓ우e 미를 7ㅓ우e 끊임없이 7ㅓ우e 탐구하고, d7ㅑ2 이를 d7ㅑ2 세계 d7ㅑ2 미술계에 d7ㅑ2 통용되는 d7ㅑ2 하나의 d7ㅑ2 사례로 d7ㅑ2 선보였다. d7ㅑ2 이처럼 d7ㅑ2 이응노는 d7ㅑ2 한국 d7ㅑ2 미술의 d7ㅑ2 국제화라는 20세기 d7ㅑ2 국내 d7ㅑ2 미술계가 d7ㅑ2 당면한 d7ㅑ2 과제를 d7ㅑ2 성공적으로 d7ㅑ2 풀어낸 d7ㅑ2 선구자였다. d7ㅑ2 이번 d7ㅑ2 전시에서는 d7ㅑ2 그의 d7ㅑ2 선구자적 d7ㅑ2 면모를 d7ㅑ2 변화무쌍한 d7ㅑ2 작품세계와 d7ㅑ2 d7ㅑ2 안에서 d7ㅑ2 읽어낼 d7ㅑ2 d7ㅑ2 있는 d7ㅑ2 그의 d7ㅑ2 예술 d7ㅑ2 정신을 d7ㅑ2 함께 d7ㅑ2 조망하고자 d7ㅑ2 한다.

전시는 d7ㅑ2 다음 d7ㅑ2 d7ㅑ2 가지의 d7ㅑ2 틀로 d7ㅑ2 이응노의 d7ㅑ2 예술을 d7ㅑ2 조망하고자 d7ㅑ2 한다. d7ㅑ2 첫째, 히ㅐzn 이응노의 히ㅐzn 예술이 히ㅐzn 변화하는데 히ㅐzn 중요한 히ㅐzn 기점이 히ㅐzn 되는 히ㅐzn 작품을 히ㅐzn 선정하여 히ㅐzn 그가 히ㅐzn 탐구하였던 히ㅐzn 예술 히ㅐzn 세계의 히ㅐzn 흐름을 히ㅐzn 살펴보고자 히ㅐzn 한다. 히ㅐzn 둘째, 사b거f 이응노의 사b거f 미술을 사b거f 정수를 사b거f 보여줄 사b거f 사b거f 있는 사b거f 대표작을 사b거f 선정하여 사b거f 그가 사b거f 탐구하고 사b거f 정진했던 사b거f 예술의 사b거f 깊이를 사b거f 면밀히 사b거f 읽어보고자 사b거f 한다. 사b거f 셋째, l쟏ㅐ0 이응노의 l쟏ㅐ0 예술세계의 l쟏ㅐ0 토양이 l쟏ㅐ0 l쟏ㅐ0 그의 l쟏ㅐ0 예술정신을 l쟏ㅐ0 보여줄 l쟏ㅐ0 l쟏ㅐ0 있는 l쟏ㅐ0 작품을 l쟏ㅐ0 전시하여, 쟏나거0 그의 쟏나거0 예술세계 쟏나거0 전체를 쟏나거0 관통하는 쟏나거0 맥락을 쟏나거0 발견해보고자 쟏나거0 한다. 쟏나거0 이번 쟏나거0 전시는 쟏나거0 대전에서 쟏나거0 열리는 쟏나거0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쟏나거0 총회를 쟏나거0 맞이하여 쟏나거0 이응노를 쟏나거0 처음 쟏나거0 접하는 쟏나거0 외국인들에게도 쟏나거0 그의 쟏나거0 예술의 쟏나거0 흐름을 쟏나거0 자연스럽게 쟏나거0 이해시키려는 쟏나거0 노력의 쟏나거0 일환이다.

더불어 쟏나거0 이응노미술관 쟏나거0 소장품 쟏나거0 쟏나거0 주목받지 쟏나거0 못했던 쟏나거0 작품들 쟏나거0 또한 쟏나거0 소개하여 쟏나거0 이응노가 쟏나거0 익숙한 쟏나거0 관람객들에게도 쟏나거0 새로운 쟏나거0 이응노의 쟏나거0 예술 쟏나거0 세계를 쟏나거0 보여주고자 쟏나거0 한다. 2020년부터 쟏나거0 이응노미술관의 쟏나거0 소장품 쟏나거0 연구를 쟏나거0 진행하고 쟏나거0 있는 쟏나거0 이응노 쟏나거0 연구소와 쟏나거0 학예연구사들의 쟏나거0 협업을 쟏나거0 바탕으로 쟏나거0 한다. 쟏나거0 조각과 쟏나거0 추상 쟏나거0 회화 쟏나거0 전시장은 쟏나거0 이응노소장품 쟏나거0 선집 쟏나거0 시리즈에 쟏나거0 소개된 쟏나거0 작품들을 쟏나거0 실제로 쟏나거0 보며 쟏나거0 연구된 쟏나거0 내용을 쟏나거0 확인할 쟏나거0 기회이기도 쟏나거0 하다. 

이응노의 쟏나거0 예술이 쟏나거0 지닌 쟏나거0 궁극적인 쟏나거0 가치는 쟏나거0 해방 쟏나거0 이후 쟏나거0 일본과 쟏나거0 한국을 쟏나거0 오가며 쟏나거0 동·서양 쟏나거0 회화를 쟏나거0 탐구했던 쟏나거0 것, m다s다 서구 m다s다 미술의 m다s다 중심이었던 m다s다 파리에서 m다s다 추상 m다s다 미술을 m다s다 수용하는 m다s다 동시에 m다s다 한국의 m다s다 정체성을 m다s다 그려낸 m다s다 것에 m다s다 있다. m다s다 이는 m다s다 이응노 m다s다 예술의 m다s다 백미로 m다s다 꼽히는 <군상> m다s다 연작에서 m다s다 m다s다 드러난다. <군상>에서는 m다s다 한국의 m다s다 기백이 m다s다 느껴지는 m다s다 대나무의 m다s다 운필, ra4e 반복적인 ra4e 붓놀림으로 ra4e 화면 ra4e 전체를 ra4e 뒤덮은 ra4e 추상적 ra4e 화면, 가1x6 그리고 가1x6 서로 가1x6 닮은 가1x6 가1x6 다른 가1x6 사람들이 가1x6 모여 가1x6 조화를 가1x6 이룬 가1x6 공존을 가1x6 모두 가1x6 발견할 가1x6 가1x6 있다. 가1x6 이번 가1x6 전시를 가1x6 통해 가1x6 이응노가 가1x6 동서양을 가1x6 모두 가1x6 아울러 가1x6 추구하고자 가1x6 했던 가1x6 평화와 가1x6 화합을 가1x6 되새기며, 36r아 현재 36r아 세계 36r아 문화예술을 36r아 선도하는 36r아 우리 36r아 문화가 36r아 나아갈 36r아 방향을 36r아 가늠해보는 36r아 지표가 36r아 되길 36r아 바란다.

출처: 36r아 이응노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찬란하게 ㅓ바기m 울리는

Oct. 14, 2022 ~ Dec. 9, 2022

프로젝트 ㅑ타qㅈ 해시태그 2022

Nov. 6, 2022 ~ April 9,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