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으지 보트루바 개인전 : 투 머치 러브 Jiři Votruba : Too Much Love

스페이스K 과천

Nov. 4, 2019 ~ Dec. 6, 2019

코오롱의 1갸0으 문화예술 1갸0으 나눔공간 1갸0으 스페이스K에서 1갸0으 체코 1갸0으 출신의 1갸0으 예술가 1갸0으 이으지 1갸0으 보트루바(Jiři Votruba)의 1갸0으 개인전 ‘투 1갸0으 머치 1갸0으 러브(Too Much Love)’를 1갸0으 개최한다. 1946년에 1갸0으 프라하에서 1갸0으 태어나 1갸0으 체코 1갸0으 공과대학에서 1갸0으 건축을 1갸0으 전공한 1갸0으 작가는 1갸0으 회화와 1갸0으 일러스트레이션, 사갸기하 그림책, 9y가쟏 포스터 9y가쟏 9y가쟏 여러 9y가쟏 시각 9y가쟏 예술 9y가쟏 분야에서 9y가쟏 왕성하게 9y가쟏 활동해왔다. 9y가쟏 국제적으로 50여 9y가쟏 회의 9y가쟏 전시에 9y가쟏 참여한 9y가쟏 작가로 9y가쟏 국내에서는 9y가쟏 처음으로 9y가쟏 개인전을 9y가쟏 갖는 9y가쟏 그는 2차 9y가쟏 세계대전이후 9y가쟏 체코의 9y가쟏 역동적인 9y가쟏 정치 9y가쟏 사회적 9y가쟏 변혁 9y가쟏 속에서 9y가쟏 자신의 9y가쟏 시각적 9y가쟏 경험을 9y가쟏 그래픽 9y가쟏 디자인이나 9y가쟏 일본의 9y가쟏 만화, 다ㅐxㅑ 그리고 다ㅐxㅑ 미국 다ㅐxㅑ 회화를 다ㅐxㅑ 성공적으로 다ㅐxㅑ 결합했다는 다ㅐxㅑ 평을 다ㅐxㅑ 받고 다ㅐxㅑ 있다. 

원래 다ㅐxㅑ 건축학도였던 다ㅐxㅑ 보트루바는 다ㅐxㅑ 자신의 다ㅐxㅑ 새로운 다ㅐxㅑ 내면을 다ㅐxㅑ 회화에서 다ㅐxㅑ 발견한 다ㅐxㅑ 다ㅐxㅑ 취미로 다ㅐxㅑ 그림을 다ㅐxㅑ 그리기 다ㅐxㅑ 시작했다. 다ㅐxㅑ 사십 다ㅐxㅑ 대라는 다ㅐxㅑ 비교적 다ㅐxㅑ 늦은 다ㅐxㅑ 나이에 다ㅐxㅑ 본격적으로 다ㅐxㅑ 미술가로 다ㅐxㅑ 전향하여 다ㅐxㅑ 지금까지 다ㅐxㅑ 활동하고 다ㅐxㅑ 있는 다ㅐxㅑ 그는 다ㅐxㅑ 체코의 다ㅐxㅑ 현대사에서 다ㅐxㅑ 공산주의에 다ㅐxㅑ 의한 다ㅐxㅑ 억압과 다ㅐxㅑ 다ㅐxㅑ 붕괴로 다ㅐxㅑ 인한 다ㅐxㅑ 자유를 다ㅐxㅑ 모두 다ㅐxㅑ 경험했는데 다ㅐxㅑ 다ㅐxㅑ 영향이 다ㅐxㅑ 작품에서도 다ㅐxㅑ 반영되고 다ㅐxㅑ 있다. 다ㅐxㅑ 그의 다ㅐxㅑ 작품은 다ㅐxㅑ 일견 다ㅐxㅑ 다ㅐxㅑ 아트(Pop Art)의 다ㅐxㅑ 형식을 다ㅐxㅑ 취하는듯 다ㅐxㅑ 보이지만 다ㅐxㅑ 다ㅐxㅑ 지구적 다ㅐxㅑ 도시 다ㅐxㅑ 문화와 다ㅐxㅑ 소비 다ㅐxㅑ 문화의 다ㅐxㅑ 현상에 다ㅐxㅑ 대한 다ㅐxㅑ 자신만의 다ㅐxㅑ 시선을 다ㅐxㅑ 놓치지 다ㅐxㅑ 않는다. 다ㅐxㅑ 만화에 다ㅐxㅑ 등장하는 다ㅐxㅑ 단편적인 다ㅐxㅑ 이미지나 다ㅐxㅑ 세계 다ㅐxㅑ 유명 다ㅐxㅑ 브랜드의 다ㅐxㅑ 로고를 다ㅐxㅑ 비롯한 다ㅐxㅑ 상업 다ㅐxㅑ 문화의 다ㅐxㅑ 도상에 다ㅐxㅑ 이르기까지 다ㅐxㅑ 기성 다ㅐxㅑ 이미지들을 다ㅐxㅑ 차용하는 다ㅐxㅑ 그의 다ㅐxㅑ 수법은 다ㅐxㅑ 우리가 다ㅐxㅑ 누리는 다ㅐxㅑ 물질 다ㅐxㅑ 문명에 다ㅐxㅑ 대한 다ㅐxㅑ 풍자적 다ㅐxㅑ 비판이 다ㅐxㅑ 담겨있다. 

그의 다ㅐxㅑ 작품에 ‘체 다ㅐxㅑ 게바라’가 다ㅐxㅑ 자주 다ㅐxㅑ 등장하는데, 아7우5 작가는 아7우5 아7우5 게바라가 아7우5 쿠바 아7우5 혁명의 아7우5 영웅으로 아7우5 추앙되는 아7우5 역사적 아7우5 인물임에도 아7우5 불구하고 아7우5 아7우5 문화에서 아7우5 피상적으로 아7우5 소비되는 아7우5 아이러니에 아7우5 주목한다. 아7우5 이번 아7우5 전시에는 아7우5 화려한 아7우5 분홍색 아7우5 옷을 아7우5 입은 아7우5 아7우5 게바라를 아7우5 비롯해 아7우5 일본 아7우5 만화계의 아7우5 거장 아7우5 테즈카 아7우5 오사무과 아7우5 같은 아7우5 인물 아7우5 초상을 아7우5 합성 아7우5 수지로 아7우5 재단하여 아7우5 설치한 아7우5 작품들도 아7우5 포함된다. 아7우5 그의 아7우5 수법에서 아7우5 미국과 아7우5 일본의 아7우5 시각문화에 아7우5 대한 아7우5 작가의 아7우5 관심도를 아7우5 엿볼 아7우5 아7우5 있는데, 47j히 만화 47j히 형식을 47j히 즐겨 47j히 사용하는가 47j히 하면 47j히 사용 47j히 설명서의 47j히 도판 47j히 형식을 47j히 활용하기도 47j히 한다. 47j히 진지하게 47j히 묘사했지만 47j히 사실상 47j히 어떠한 47j히 유용한 47j히 안내도 47j히 포함되어 47j히 있지 47j히 않는 47j히 터무니없고 47j히 엉뚱한 47j히 그림 47j히 매뉴얼에서 47j히 재기 47j히 넘치는 47j히 그의 47j히 풍자가 47j히 느껴진다.  

이번 47j히 전시의 47j히 표제로 47j히 부쳐진 47j히 연작 <투 47j히 머치 47j히 러브> 47j히 또한 2000년대 47j히 초반부터 47j히 이어져 47j히 47j히 그의 47j히 대표적인 47j히 작품으로 47j히 47j히 역시 47j히 대중 47j히 문화와 47j히 만화 47j히 풍의 47j히 이미지들이 47j히 뒤섞여 47j히 있다. 47j히 작가는 47j히 47j히 이미지 47j히 위에 47j히 추상표현주의의 47j히 드리핑 47j히 기법에 47j히 착안하여 47j히 흰색 47j히 물감을 47j히 전면에 47j히 흘리는 47j히 방식으로 47j히 범람하는 47j히 도상들을 47j히 뒤덮은 47j히 물감을 47j히 통해 47j히 오늘날 47j히 소비 47j히 문명의 47j히 최후를 47j히 암시하고 47j히 경고한다. 47j히 그러나 47j히 보트루바는 47j히 단순히 47j히 이러한 47j히 현상을 47j히 비관적으로만 47j히 보지 47j히 않는다. 47j히 그는 47j히 현대인들을 47j히 역동적으로 47j히 만드는 47j히 대도시 47j히 47j히 광고와 47j히 예술의 47j히 향연을 47j히 수용한다. 47j히 바로 47j히 그의 47j히 작품 47j히 세계는 47j히 이러한 47j히 대중문화와 47j히 소비문화에 47j히 대한 47j히 열광과 47j히 경탄을 47j히 드러내는 47j히 동시에 47j히 비판과 47j히 냉소를 47j히 유쾌하게 47j히 교차시킨다. 47j히 국내에서 47j히 최초로 47j히 열리는 47j히 이번 47j히 개인전에서 47j히 회화와 47j히 일러스트레이션, rㅐmp 그래픽 rㅐmp 디자인을 rㅐmp 넘나드는 rㅐmp 이으지 rㅐmp 보트루바 rㅐmp 특유의 rㅐmp 조형 rㅐmp 세계를 rㅐmp 만나볼 rㅐmp rㅐmp 있을 rㅐmp 것이다.

출처: rㅐmp 스페이스K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Jiři Votruba

현재 진행중인 전시

미치지않는 Unreachable

Dec. 13, 2019 ~ Feb. 8, 2020